자주 가는 메뉴
현재 메뉴 설정
댓글
l조회 2064l 0
 
익인1
나도 비슷한 소리 들어본적있어 짧은치마 입었다고 ㅋㅋㅋㅋㅋ 진짜 화냄 어떻게 엄마가 딸한테 그런소릴하냐고 그뒤론 안그러심..
•••답글
익인2
헐..진짜 너무 상처였겠다 다친 마음 괜찮아?ㅠㅠ 토닥토닥
•••답글
익인3
나도 남친 사귄다고 엄마가 ㄱㄹ냐고 그랬었는데..ㅠㅠ 어떻게 그렇게 말씀하시냐니까 내가 그럴만한 행동을 한거고 그게 남친 만나고 다니는거래....ㅋㅋ 엄마분들한테 참 상처받을 때 많다 딸들도..ㅠㅠ
•••답글
익인4
22 나도 비슷해..ㅋㅋㅋㅋㅋ슴살되고 처음 화장해봤을때도 술집여자 ㄱㄹ소리들음ㅋㅋㅋㅋ파데랑 립만 했었는데ㅋㅋㅋ내가 사과하라고 난리쳐도 끝까지 자기가 잘못한거 모르더라 내가 그럴만한 행동을 했대ㅋㅋㅋㅋ
•••
익인6
어떻게 본인 딸한테 그런 말들을 하시는걸까ㅠㅠ 또 막말만 하시는 것도 아니고 뺨 때리고 청소기로 때리고 걷어차고 아주 난리여..^^ 결국 난 겉으로만 효도하고 속으론 이를 바득바득 가는 홧병 인간이 되었지....🤦‍♀️
•••
익인7
와 나랑 똑같다 나도 겉으로는 효도하고 속으로는 울분에 가득차있음ㅋㅋㅋㅋ난 엄청 어릴때빼곤 맞아본적은 없긴한데 언어폭력+차별이 아주그냥..ㅋㅋㅋㅋㅋ우리 오빠한테 주는 애정 반만 줬어도 내가 이렇게는 안됐을거같어
•••
익인8
ㅋㅋㅋㅋ하.. 나도.. 그 귀하신 남동생이랑 연년생인데 나 수능 보고 담임쌤이 4년제 뽑아줬더니 수능도 안본 남동생 재수시켜줄거라고^^ 난 집 옆에 있는 전문대 가고....^^ TV에서 가족애 강조하는 광고만 나와도 욕 나와 그래놓고 돈 필요할 땐 또 나 찾고 ㅋㅋㅋㅋ 난 집이 너무 싫어용^0^/
•••
익인10
8에게
아 내친구들중에도 남동생 재수시킨다고 대학 가려던곳 못간애들 있음ㅋㅋㅋㅋ진짜 요즘세상에 남아선호라뇨,,난 뭐랄까 오빠한테 투자해야할 것들을 뺏아가는 그런 존재라 해야하나ㅋㅋㅋ되게 어릴때부터 엄마가 아니꼽게 봤어서 아직 그 눈빛 표정같은게 상처야 그와중에 난 엄마한테 관심받으려고 발악했고ㅋㅋㅋㅠㅠ지금은 내가 매번 부모님 기념일같은거 챙겨드리고 오빠는 집에 잘 오지도않아서 나한테 좀 잘해주는데 그냥 나라도 효도하길 바라는거같애ㅋㅋㅋㅋ
•••
익인13
10에게
진짜 짜증나 효도도 그 잘난 아들들한테 받으시지~0~ 난 그냥 집안일하고 알바 열심히 뛰는 애..ㅋㅋ 애 3명 중에 학자금 대출 받고 다닌 애는 나뿐이었쟈나....^^ 나중에 왠지 유언으로도 남기실 것 같아....ㅋㅋㅋㅋ '너희 남동생(오빠)를 잘 챙겨야한다....' 이러시면서 ㅋㅋㅋㅋ
•••
익인11
와 이거 진짜 나다..싸우고 화해하면서 겉으로는 엄마 사랑해하는데 속으로는 이 빠득빠득 갈면서 독립할 생각뿐이야..나도 머리채 잡히고 밟히고 진짜 많이 맞았구..때리지 말라고 화내도 왜 때리는게 잘못된건지 몰라 니가 잘못했으니 맞아야된데 난 성인될때까지 맞으며 살줄몰랐어 진짜 독립하고싶다
•••
익인14
아주 그냥 자식이 본인 감정쓰레기통, 화풀이 도구야.... 난 결국 그 ㄱㄹ소리 들으면서 만나던 남자친구가 결혼하자고해서 탈주했어.. 결혼식 전날까지 맞았고 돈 안벌고 시집간다고 욕 먹었는데 나 2000만 원 모아서 혼수 다 내 돈으로 했고 학자금 대출도 다 갚았고 언니 결혼한다고 그것도 500만 원 떼준거였어.... 남친도 딸내미 키워놨더니 돈 벌기 전에 데려간다고 욕 많이 먹고 힘들게 나왔어.. 그래도 겉으로는 효도는 하지 ㅋㅋ 처갓집이고 친정이니까.... 그래도 결국 엔딩은 이 빠득빠득이야 ㅋㅋ 이런 분들이 또 가부장적인 것도 있어서 힘들긴해도 꼭 독립할 수 있을거야ㅠㅠ
•••
익인5
언어폭력....
•••답글
익인9
와 나도 엄마한테 그런 말 들은 적 있음 피방 간다고 쿠션 뚜들기고 있는데 그 소리 들어서 내가 그게 딸한테 할 말이야? 했는데 아니 그러게 왜 밤마다 화장을 하냐 이럼 진짜... 밤마다 화장하면 술집 가냐는 소리 들어야 되나? ㅋㅋ
•••답글
익인12
난 렌즈 티나는 거 꼈다고 그런 소리 들었음 ㅋㅋㅋ
•••답글
익인15
조금 더 꾸민날에는 남자에 환장했다는 소리 듣는거ㄹㅇ
•••답글
익인16
난 다리벌리고 싶냔 소리 들음 앉아있을때 잠깐 벌렸다고 ㅋㅋㅋㅋㅋㅋ 진짜.. 정작 엄마는 기억도 못해
•••답글
익인17
하....맞아 엄마아빠는 나한테 상처준거 기억1도 못하고 그게 상처주는 말이라는것도 몰라
•••
익인18
난 남자에 미x년이라는 소리 들어봄 ㅋㅋㅋㅋㅋㅋ ㅎㅎ
•••답글
익인19
그럼 그냥 간다고 하지 갔으면 좋겠구나? 하면서 너무 화나네
•••답글
익인20
나도 저얘기 들어본적 있는데 이유가 수능 끝나고 새벽 1~2시까지 폰하다 자사 늦게 일어나먄 작부냐고 물어봄ㅋㅋㅋ새벽에 일하고 늦게일어난다고ㅋㅋ참 논리구조 무엇?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아이폰 볼드체 누가 알려줬냐,, 1133 15:45 26278 0
19랑 40 많이 이상해? 686 01.16 21:43 45553 0
본인표출19 40 글쓴애야 아저씨랑 얘기했어 820 14:15 32516 1
익명뷰티 동양적이게 청순한 사람 누구있을까 ? 325 01.16 22:48 10313 0
이성 사랑방 남자한테 먹히는 여우짓,,모가 있죠 쓰앵님들..ㅠㅠㅠ 265 01.16 23:47 19746 0
34531341 🐿탐스팜?그 여러가지 아몬드 맛 추천 좀ㅎㅎ❣️ 21:34 1 0
34531340 40 손목이 왜 이러지 갑자기??ㅠㅠㅠ 21:34 1 0
34531339 국민은행 계좌 두개 만들 수 있어? 21:34 2 0
34531338 뭔 음식인지 모르겠는데 우리집 부엌에 있는데 징그럽단 건 알겠어 21:34 2 0
34531337 가고싶은 과가 없다..... 21:34 2 0
34531336 갤럭시쓰는데 자꾸 이상한 알림소리 21:33 7 0
34531335 진짜 다들 같은 영화라도 시간이 흐른 뒤 다시 봐봐 21:33 18 0
34531334 여익들 나 음모쪽에 염증이 엄청심하게났는데 4 21:33 19 0
34531333 카카오뱅크 수수료 언제까지 면제야!? 2 21:33 11 0
34531332 익들아 나 진지해 쌍커풀 라인에 사마귀가 있어 21:33 6 0
34531331 나 동물병원에서 치료받은 적 있어 1 21:33 23 0
34531330 똑똑이들 들어와 봥 ㅠㅠ 1 21:33 10 0
34531329 이성 사랑방 남익들아 헤어지고 일주일도 안 돼서 해외여행 가면 상대 ..  21:33 6 0
34531328 나 집 나왔는데 언제 들어갈까 21:33 4 0
34531327 현금영수증 잘알 익들 제발 답 좀 해줘 !!! 21:33 7 0
34531326 지금 시기에 알바 잘 구해져? 3 21:33 12 0
34531325 새내기 학교 돕바 살말?? 6 21:32 30 0
34531324 저번에 인티에 아임뚜렛이랑 같이 일했던 사람 왔던 거 기억남? 2 21:32 37 0
34531323 재수하는 친구에게 해줄 수 있는 말 있을까 21:32 6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익명성 반드시 지키기, 글쓴이 추리/표출 금지
익명잡담의 모든 글에 악의적 캡쳐를 금합니다 (적발시 처벌)
최근 2분 사이의 전체 인기글 l 안내
1/17 21:30 ~ 1/17 21:3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최근 2분 사이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1/17 21:32 ~ 1/17 21:3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