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42336l 1
이 글을 스크랩한 회원이 많습니다!
나도 스크랩하기 l 카톡 공유하기
본인표출 이 글은 익명게시판에서 본인 표출이 가능합니다 (본인 표출 아이템 사용 없이는 본인을 드러낼 수 없습니다)
이전 글 : https://www.instiz.net/name/34520922?category=1

사장님이랑 아저씨랑 셋이 밥 먹고나서 사장님들 다시 일보러 가시고 아저씨랑 나랑 집 가려고 하는데 내가 카페가고 싶다고 해서 카페 갔어. 아저씨가 되게 좋아하더라 원래 내가 카페 비싸다고 누가 사주든 말든 잘 안갔거든. 일년에 두번 가면 많이 가는 거야. 아무튼 너가 웬일로 먼저 카페가자고 하냐고 엄청 좋아하더라고. 음료 두개 시키고 들어가서 제일 구석진 자리에서 얘기했어.

나는 아저씨가 인간적으로 좋고 이게 정인지 연민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런 감정도 사랑이라고 한다면 사랑하고 있다고 그리고 아저씨가 나한테 따뜻하게 대해주는 것도 항상 고맙게 생각하고 있고 그냥 전부 고맙다고. 근데 나는 19살이고 아저씨는 40살이다. 아저씨가 나한테 느끼는 감정이 뭔지는 모르겠지만 일반적으로 19과 40의 관계는 정상적인 관계로 비춰지진 않는다 어떻게 생각하냐 이렇게 물어봤어.

한참 생각하는 거 같더니 자기는 나를 사랑한대. 연민도 동정도 아니고 그냥 나 자체를 사랑한대. 처음에 사장님 가게에서 봤을때는 미성년자인줄도 몰랐고 20대 초반인줄 알아서 여동생같은 마음에 챙겨주고 싶었던 건데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그런 단순한 감정이 아닌걸 느꼈대. 자기도 처음 알았을땐 미치는 줄 알았대 내가 18이고 자기는 39니까. 그래서 안보고 안만나면 괜찮아지겠지 생각했는데 피하면 피할수록 눈에 자꾸 밟히고 맘에 걸리고 그랬대. 자기랑 가까이 지내면 동네 사람들이 안그래도 안된 애 더 욕먹이는 짓인 거 아는데 그런데도 나랑 지내고 싶었나봐. 차라리 자기가 나랑 지내면 역으로 그 사람들이 욕하는 소리 못 듣게 할 수 있으니까. 그래서 미친척하고 만나보겠냐고 한거라더라고. 얘기 듣고 가만히 있으니까 그래서 헤어지고 싶냐고 물어보더라. 그냥 말이 안나왔어. 그래서 대답 못하고 있으니까 그럼 자기가 잠깐 나갔다올테니까 머리 좀 식히라고 자기도 생각할 시간 필요한 거 같다고 그러길래 알겠다고 하고 한 20분 기다렸는데 아저씨가 들어오자마자 그래서 너가 생각하기에 문제가 뭐인 거 같냐고 물어보더라고.

그래서 솔직히 말했지 나는 나이차이가 제일 걸린다 사람들 입소문에 오르내리는 거 이제 질리고 지친다 그리고 나는 고아고 아저씨는 반달인데 이게 건강한 관계라고 사람들이 생각할 거 같지는 않다. 얘기했더니 아저씨가 나이차이는 자기가 해결할 수 있는 게 아니라서 어떻게 못하겠는데 너 고아인게 뭐가 문제냐고 고아가 죄냐고 내가 너 만나면서 부모없다고 무시하거나 홀대한 적 있냐고 물어보더라고 없으니까 없다고 얘기했지 그랬더니 고아 얘기는 앞으로 안하는 걸로 하자고 얘기하더라 나는 니 출신 다 상관없고 그냥 너만 나 만나는 거 괜찮으면 된다고 그리고 내 직업 얘기하는데 니가 싫으면 바로 이거 접고 다른 일 하겠다고 하더라 너랑 있는 시간 늘리려고 이 짓 계속 하는 거지(출퇴근 자유로워서) 너가 싫으면 유통 일만 하겠다고 그리고 말 안했는데 너 성인되자마자 이사가려고 모아둔 돈 있다고 어딜 가든 적어도 여기보단 나은데로 가자고 자기랑 부유하게는 못살겠지만 남부럽지 않게 행복하게 살자고 그러더라. 그러고 울컥하면서 자기랑 정말 그만 만날 거냐고 묻는데 대답을 못했어 내가... 아저씨가 그냥 일어나자고 해서 집 들어왔고 아저씨는 어디갔는지 모르겠는데 나갔어 좀 이따 연락해보려고 하는데 익인들이ㅜ원한 속 시원한 후기는 아니어서 미안해...
좋은 글은 공유해서 같이 봐요!
 
12345

익인722
정말 좋은 40살사람이면 먼저 만나자는말 죽어도 못꺼낸다고 생각해
•••답글
익인723
정 헤어지기 힘들면 1년 후에 만나자고 그래 20살 이후엔 자기 선택이니까. 아저씨 없이 19살 제대로 살아보고 그때가서 생각해 봐 만약 이것도 못기다려주는 사람이면 헤어지는게 맞고
•••답글
익인818
익인832
익인841
익인862
익인863
6666666
•••
익인884
 
익인726
근데 나는 여기 무조건 헤어지라는 댓글들이 좀 무책임하게 느껴지긴 한다 ㅠ
쓰니 상황에서 갈 곳도 돈도 아무것도 없는데,, 일단 지금까지는 저 아저씨가 쓰니 안건드리고 경제적 정신적 서포트만 해주고 있잖아
지금 그걸 뿌리치면 도와줄 곳도 사람도 아무것도 없는데 지금 쓰니가 그 관계 속에서 행복하다면 난 이대로 지내는 것도 쓰니가 처한 최악의 상황에서는 일종의 작은 행운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해
쓰니가 불행하다면 빠져나와야겠지만..

•••답글
익인729
2...... 처음부터 끝까지 다 받음
•••
익인732
ㄴㄴ 지금 쉼터가면 이곳 저곳 옮기면서 25살까지 지원 받을 수 있음 오히려 지금처럼 주변 지인 아무도 없고 아저씨만 있는데 경제적으로 의존한다? 점점 의존하는게 많아지면 나중엔 뭘 요구하든 받아줄수밖에 없고 마음대로 헤어지지도 못하게됨 지금은 마음대로 된다고 해도 나중엔 빠져나오려고 마음 먹어도 늦을지 모름 오히려 난 경제적 이유로 계속 같이 만나라는게 정말 무책임한거 같아...
•••
익인733
아 쉼터라는델 갈 수가있어? 보육원에서 쫓겨나서 갈 데 없는게 아니야? 다시 가지도 못한다 했었잖아..
•••
익인735
웅ㅇㅇ 절대 아니야 나 아는 사람도 비슷한 사정으로 쉼터에 살아봤어서 알아 쉼터는 안받아줄리가 없어 더욱이 지금은 미성년자라서 우선순위임 성인되도 갈 수 있고 쉼터 가면 자는거 먹는거 다 지원해주고 생활비도 주고 직업훈련도 시켜줘
•••
익인738
그렇구나ㅠ 쓰니가 이 사실을 알고는 있는가ㅠㅠ 쉼터로 가면 좋겠다 그러면...
•••
익인739
738에게
나도 그랬으면 좋겠어ㅠㅠ
•••
익인754
맨 첫글에 쉼터 같은 곳에서 도움 안준다고 했던 것 같음 지역도 좁고 소문 다 나고 그런다고ㅜㅜ
•••
익인756
754에게
쉼터가 임의적으로 소문 안좋은 사람이라고 도움 못주진 않는데...???????
•••
익인758
756에게
밑에 댓글도 읽으면서 댓글 다느라 의식의 흐름대로 적었네 암튼 첫 글인가 두 번째 글에서 쉼터 같은 곳에서 도움 줄 수 없다는 식으로 댓글 달았더라고 고아원도 원장님이 돌아가셔서 못 돌아간다 그러고
•••
익인760
758에게
고아원이랑 쉼터는 별개고 가출청소년이나 생계곤란한 청소년(25살까지) 도와주려는 기관이라서 신청하면 아마 백퍼센트 될거야.... ㅠㅠ 사비로 운영하는게 아니라 나라에서 지원하는거라서... 나는 쓰니가 여기로 가면 좋겠다ㅠㅠ
•••
익인761
760에게
쓴이가 원래 고아원에 있었고 고아원은 못 돌아가고, 쉼터도 안받아준다는 식으로 이야기 했었음 이유는 나도 몰라 그냥 댓글 보고 그렇게 댓글 단 거야
•••
익인727
혼자 고민 상담할 곳도 없이 속앓이 하느라 많이 힘들었겠다. 내 동생이랑 같은 나이라 쓰니 첫 글 읽을 때부터 많이 마음이 쓰였어... 선택은 쓰니 몫이지만 내 생각도 그렇고, 여기 있는 많은 이들이 말리는 거 보면 그 남자분을 만나는 게 괜찮은 선택이 아니라는 건 알겠다 그렇지? 누군가에게 기대고 싶고, 혼자라는 게 너무 외롭기 때문에 그런 생각이 들 거라는 건 충분히 이해해. 하지만 그분을 만나기엔 우리 쓰니 아직 너무 어린 나이고 앞으로 살아가면서 다양한 부류의 좋은 사람들 만날 기회가 많아. 반대가 많은, 축하받지 못하는 21살 차이 나는 사람을 굳이 만날 이유는 없을 거 같다는 얘기야. 그 아저씨는 정리하고 딱 2년, 3년만 더 버텨보자. 훨씬 더 좋은 사람 나타날 거야. 정말 이렇게 마음 쓰이는 글 본 적이 없다. 정말 꼭 안아주고 싶어... 많이 힘들었지? 분명 앞으로 일어날 쓰니 하루하루는 좋은 일만 가득할 거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꼭 바랄게. 진심으로. 힘들거나 고민 있으면 언제든 글 쓰고 댓글 달아줘. 쓰니가 외롭지 않고 항상 행복했으면 좋겠어. 깔끔히 정리하고 밝은 매일매일 만들어가보자 쓰니 파이팅!
•••답글
익인728
그래 그냥 하고싶은대로 해 그럼 많은 사람들이 말렸는데 네 마음이 움직이지 않는 거면 다른 사람이 어떻게 할 수가 없잖아 네가 선택하고 나중에 오는 뒷감당 후폭풍도 다 감당해 원래 자기가 겪어 보고 느끼는 거니까
•••답글
익인852
222222222222
•••
익인730
이전 글에서는 아저씨가 인스티즈를 알려준 이유를 모르겠다며 알려줬나? 긴가민가한 말투로 말하더니 갑자기 설명 잘하는건 뭐야?
•••답글
익인731
(내용 없이 첨부한 댓글)
•••
글쓴이
어제 새벽에 아저씨 왔을 때 약 발라주다 물어봤어. 해명이 됐으면 좋겠네.
•••
익인736
이게 남의 일이니까 헤어지라고 단호히 이야기 하는거지 솔직히 내 일이면 이런 결정 쉽지 않겠다.. 생계가 달린 일이니까.. 하지만 쓰니야 이건 명심해 1. 언젠간 헤어져야할 관계야 더 깊어지기 전에 끊도록 노력하자 2. 아저씨가 하는 말에서 감정을 빼고 이성적인 팩트만 받아들이자 3. 어쨌든 가장 중요한건 네 인생 네 안전 4. 세상에 아저씨보다 더 따뜻한 어른들 아직 있다
•••답글
익인780
2222 이거 꼭 봐 이게 ㄹㅇ답인듯
•••
익인785
33333 솔직히 쓰니 상황이면 나같아도 쉽게 못헤어짐
•••
익인816
4444 내가 하고싶은 말이야
•••
익인831
55....
•••
익인833
익인860
77 나도 이렇게 생각해
•••
익인868
 
익인737
생계가 달려있을수록 정부 보호 받을 수 있는 지금 헤어지는게 맞아 쓰니야 나중엔 빠져나오지도 못해
•••답글
익인740
관계를 이어나가야지만 먹고 살 수 있으면 네가 너무 위험해져 막말로 아저씨가 마음만 다르게 먹으면 순식간에 인생 저당잡혀
•••
익인741
나도 학생 시절에 아빠 부재 느끼고 정말 나이 많은 아저씨한테 매달리고 좋아한 적 있거든... 그래서 쓰니가 지금 쉽지 않은 감정인 거 알아... 그런데 그건 아닌 거야 쓰니야 정말 내가 세월 더 살아보고 보니까 지금 감정이 그건 사랑도 아니더라
•••답글
익인743
나랑 동갑이어서 더 와닿는다 ,, 다른 얘기지만 혹시 꿈이 뭐야 쓰나? 하고싶은 거나 좋아하는 거 있어? 조금이라도 희망하는 진로가 어디야???
•••답글
익인744
남들 앞에 잘 나서고 얼굴 예쁜 편이면 지금 상황에서 연예계 한번 도전해보는 건 어때? 되든 안 되는 오디션 한번 봐보는 거야! 아주 만약에 합격하면 그래두 숙소나 먹는거나 미래는 조금이나마 보장 되는 거니까 ,, 아저씨 없어도 살아갈 수 있지 않을까 해서 ,, 너무 비현실적인 조언이지만 ㅠㅠ 지금 마땅히 생각나는 게 이것뿐이라 미안해ㅜㅜ
•••
익인805
음.. 그건좀 연예계 들어가려면 돈이 얼마나 많이 드는데 그리고 그쪽 세계는 스폰이니 뭐니 저 아저씨보다 위험한 사람 많을걸
•••
글쓴이
https://www.instiz.net/name/34528173?mypage=1&mypage_page=1 마지막 글이야 다들 얘기 들어줘서 고마워.
•••답글
익인745
뭘 선택하든 후회할거야 오래 고민하고 충분히 생각해봐 쓰니야. 감히 한마디만 하자면 세상엔 너를 더 생각해주고 더 아껴줄 사람, 더 건강한 마음과 사랑을 느끼게 해줄 수 있는 사림도 있을거야 조금만 천천히 생각해봐..
•••답글
익인747
저거 어떻게든 한번 해볼려하는 수작이니까 절대 넘어가지마 뒤에서 남자들이랑 술자리에서 쓰니가지고 먹었네 어쩌네 저급하게 떠들어댈거야
•••답글
익인749
인정
•••
익인748
진짜 경찰에 신고하고 싶다....
•••답글
익인751
그래도 남의 의견에 휘말려서 결정하는 건 아닌것 같아 여기 사람들이 아무리 걱정하고 말해준다고 해도 현실적으로 도와줄수있는 부분도 없고 해줄수있는건 말뿐일텐데 그래도 아저씨는 경제적인 도움을 주고 심리적으로도 통하잖아 나는 다른생각 다 떠나서 지금 행복하다면 그냥 마음가는대로 아저씨랑 같이 있는게 나을 것 같아
•••답글
익인753
헐... 쓰니 열아홉 미성년자야..
•••
익인752
쓰니 대학 졸업때까지 아무짓도 안하면 참사랑 인정
•••답글
익인759
암말 못했다는거 본께 헤어지고싶진 않은갑네 니 하고싶은대로 해 걍 왜자꾸 물어보는겨 에휴
•••답글
익인762
글쓰니를 사랑해주는 사람 만나라는 이야기는 못 하겠는데.. 사랑해주는 사람 만나는 것보다 중요한건 내 자신을 사랑하는거라고 생각해.
지금 당장은 힘들겠지만 그 아저씨 떼어내고 본인이 하고 싶은게 뭔지 정말 할 수 있는지 오래 고민해보고 대답 내려서 가장 먼저 나 자신을 사랑해보도록 하는건 어떨까?
제일 어려운 일이지만 나 자신을 받아들인다면 가장 쉬운 일이라고 생각해! 지금 이 모든 상황이 힘겹고 받아들이기 힘들겠지만 사실 떼어내려고 마음 먹으면 떼어내는 건 어렵지 않아.
그 아저씨도 이성적으로 얘기 되는 사람인 거 보면 쓰니가 강력하게 말하면 헤어져줄 것 같고.
지금 당장 모든 상황을 바꾸려고 하지 말고 할 수 있는 것부터 바꿔 봐. 오늘은 아저씨랑 헤어지고, 이게 어려우면 내가 진짜 하고 싶은 일이 뭔지 생각해보고, 고민해보고.
답이 나오면 그때부터는 그걸 해보는식으로 하나씩 바꿔나가봐!

•••답글
익인763
쓰니야 나 앞에 글들도 다 읽어봤는데 일단 19 살이나 나이 차이 나는 사람한테 기대도 될 거 같다 편안하게 해준다 이렇게 느껴서 자꾸 정이 가는 거면 객관적으로 보고 끊어내 정말... 쓰니가 지금 나이에서 유치원생들 보면 걔네 무슨 생각하는지 다 보이는데 쓰니랑 아저씨는 그보다 더 나이차이 나
나이차이가 문제가 아니라 아저씨가 기대기 쉽게 보이는 건 아저씨 입장에서 널 위해서 그러지 않아도 가능한 일이야 20 년을 더 살았는데 20 년 꽁으로 살았겠어 20 년이 성숙한 사람인데 당연하잖아 정신 차리자 진짜로

•••답글
익인764
쓰니 헤어졌대! 마지막 후기 또 올라왔댜!
•••
익인765
아 고마워
•••
익인767
능구렁이한테 걸린거라 생각함 헤어져서 다행이다
20대 어린애들한테 해주고싶은말은 가난한티 내지말고 집안에서 사랑듬뿍받은 외동딸처럼 행동해야한다는 거임..
안그럼 저런 능구렁이가 사람 불쌍한척 안타까운척 사랑인척 하면서 다가온다

•••답글
익인770
너 성인되면 이사가려고 모아둔 돈 있는데 어쩌구저쩌구 한거 보고 아니다 싶었음.
지금 너는 돈을 포인트로 말한게아닌데 뻔히 너 상황 알고있으니까 내가 널위해 이만큼 돈을 모아놓은것처럼 얘기하고 같이 더 좋은데로 이사가자 어쩌자 한거잖아, 능구렁이야 쓰니야.. 진짜 좋은사람이면 너 성장할때까지 조용히 곁에서 지원해주고 후원해주고 그냥 근처사는 키다리아저씨느낌으로 있다가 나중에 너가 다 컸을때 사귀고 만나는게 맞아. 너 어리다고 지금 일부러 저러는거야 쓰니야

•••답글
익인771
쓰니야 진짜 딱 3일만 잘 생각해봐 ㅠㅠㅠㅠ 내 친구도 쓰니랑 비슷한 상황이었었는데 나랑 친구들이 진짜 완젼 뜯어 말렸거든 ㅠㅠㅠ 지금 4년 지나고 그 친구가 정말 고맙다고 본인이 너무 어린 생각했었다면서 그때 다르게 선택했다면 정말 후회했을거라고 하더라 ㅠㅠㅠ 지금은 아저씨를 정말 사랑하고 아저씨도 너를 정말 사랑하고 애뜻하겠지만 진짜 쓰니 앞길 창창하고 내 친구도 알콩달콩 또래 남자친구 잘 사귀고 있다 ㅠㅠㅠ 나중에 너한테 아저씨만큼 아니 아저씨보다 더 잘해주고 이해해줄 사람이 생길꺼야...ㅠ
•••답글
익인772
19살한테 마흔이 들이댓다?
그건 절대 널 생각해서 그런게 아님
너를 위한 생각은 없었다고 보는 게 나아
어떤 사십대 어른이 십대를 사랑한다고
자기랑 사귀자 하니? 고이 마음을 접지

•••답글
익인773
정말 나이 상관없이 끌리는 거면 80대 할머니들 보고서도 설레야 맞는 거지..ㅋㅋ 아니라고 본다ㅜㅜ
•••답글
익인775
연애만 하는거라면 뜯어말리고 싶진않아. 나도 아빠뻘 학교 선생님들한테 설레이고 좋아하는 감정을 가져봤었는데 진짜 그때 몇개월 그순간뿐이었어. 시간이 지나면 너의 마음을 조금 더 잘 알게될거야. 지금 당장 헤어지는건 너무 어렵고 두려운 일이지.. 문제는 결혼 적령기를 훨씬 넘긴 아저씨가 쓰니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다는거야. 쓰니는 앞길이 창창한데ㅠㅠ 가볍게 생각할 문제는 아닌거같아.. 복잡하다ㅠ 쓰니가 쓰니 인생 사는거니까 쓰니 마음가는대로 현명하게 생각했으면 한당 홧팅!!
•••답글
익인776
익들아 쓰니 아저씨랑 헤어졌대
•••답글
익인777
!?? 쓰니가 직접 말했어?
•••
익인779
결정은 쓰니가 하는거지만.. 결혼한 익인으로서 해주고 싶은말이 있다면.. 내가 너무 현실적으로 생각하는진 몰라도 원래 하늘의 별도 따다줄만큼 지금 뭔들 쓰니한테 못해준다 하겠어 그쪽에서..
그냥 앞날이 창창한데 굳이 지금 누군가와 함께한다는 행복이 인생의 행복이고 안정될거라는 생각이 제3자인 내가 보기엔 너무 아까워서ㅠ

그리고 나이차이를 무시할 수 없는게, 단순히 연애만 할수있냐, 그것도 아니잖아 상대방 나이만 놓고보면.. 지금은 다 괜찮다 해도 나중엔 그 괜찮은 것 중 하나때문에라도 아닐수도 있을것같다는 생각이 들어서..

많이 생각하고 고민해봐~ 내가 해줄 수 있는 말은 줄이고 줄여서 여기까지...

•••답글
익인783
쓰니야 힘들고 외로운때에 의지처란 생각에 더 못놓는거 같은데....시선 다 떠나서 정상적인 인간이라면 저나이에 저직업갖고 쓰니 만나자고 못해ㅜㅜㅜㅜㅜ쓰니가 고아인거 상관없는 척하면서 은근 치는데 일찍 부모를 여의거나의 차이지 우리 모두 언젠가는 부모님 잃고 다 혼자가되기 마련이야 쓰니가 쓰니의 환경 자체에 의기소침해 하거나 그래서 더 나에겐 날 위해주는 그 사람이 적격이다 생각하는일은 없었으면 좋겠어 그건 쓰니 의지로 어찌할수 없는 부분이고 그남자보다 좋은 사람들은 계속 나타날거야. 반면 그 사람은 그런 직업을 택한것도 그렇고 쓰니에게 접근한거 모두 그 사람의 의지였잖아 그건 정상이 아니야 아니 솔직히 주변 시선이고 나이고 다 떠나서 이 연애를 계속하다가 정말 아니다 싶을때 쓰니가 안전이별을 할 수 있을지 너무 염려되고 연애기간에 그런 남자의 안좋은성향이 나타나면 어쩌나 너무 걱정이 돼 그냥 내가 더 뭐라하진 못하겠구ㅜㅜ이번만큼은 마음보다 머리를 더 따라갔음 싶다 주위에서 해주는 말들 잘듣고..ㅠ
•••답글
익인784
그 남자가 정말 좋은 사람이면, 딸뻘 되는 여자애한테 이성적 감정을 느끼지도 않고 애초에 이미 품절남.
•••답글
익인787
..아무리 그래도 저정도로 나이차이 나면 아닌데..
•••답글
삭제한 댓글
(본인이 직접 삭제한 댓글입니다)
•••답글
익인789
반건달이래
•••
익인790
나도15살차이로 사귀고있고 나는 그냥 쓰니 마음 가는대로 했음 좋겠다 나도 처음엔 고민 엄청하고 접을까 생각도 많이 했지만 결국 내가 하고싶은대로 했고 나는 지금 행복하거든 우리 삼년 넘게 사귀었고 아직도 연애 초반같아
•••답글
익인793
쓰니야 아저씨와 다른 방식으로 널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 꼭 나타날거야
•••답글
익인796
너가원하는대로해
•••답글
익인797
아무리 직업에 귀천없다지만 쓰니보다 10년 이상은 더 살아보니까 그 나이에 지금 반달이라면 난 정상적인 사람이라고는 생각안해..충분히 더 정상적인 직업 가질수 있다고 생각해. 살아보니 그래 편견이 아니라. 그리고 쓰니까 20살 넘은 성인이됐을때 20살 차이? 그래 성인과 성인의 만남이라고 치자..근데 성인이 그것도 나이차이 많이나는 미성년을 연애상대로 본다는 자체가 이해하고 싶지가 않네. .진짜 쓰나 지금은 이 사람말고 더 좋은 사람없을거같고 그렇지? 나도 그랬어 집안땜에 자존감도 바닥이고 날 누가 좋아해줄까. 근데 그런 사람 분명히와 없을거라고 단정짓기엔 아직 쓰니는 시간과 기회가 너무 많아
•••답글
글쓴이
https://www.instiz.net/name/34528173 마지막 글이야 그만 만나는 걸로 했어 다들 이거 한 번씩 봐줬으면 좋겠어...
•••답글
익인798
솔직히 거의 아빠뻘인데.. 다시 한번 잘 생각해보길 바래
•••답글
익인800
난 솔직히 그냥 쓰니가 하고싶은대로 했으면 좋겠음
•••답글
익인801
그냥 쓰니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나중에라도 행복해 진다면 정말 내가 더 기분 좋을 것 같아..
쓰니가 어떤 선택을 하든 그저 응원할게

•••답글
익인802
애초에 여자로 보인다는게 정상이 아님 25살도 아니고 미자..
•••답글
익인803
그냥 쓰니야 어떤 결정을 짓든 자신이 책임을 진다고 생각하고 너가 하고 싶은 대로 해
나는 너가 그냥 행복해졌으면 좋겠다

•••답글
익인807
19살 미래 창창한 여자가 40 건달을 뭐가 아쉽다고 만나니.. 정신차려라
•••답글
익인809
난 저 아저씨 쓰니 이해주는척하면서 포기를 못하네 쓰니가 미련남게 돈얘기하고 19데리꼬 어디가서 집을 사고 그래 만나면서 같이 살생각있었나보네 비혼주의자 아니네 저 아저씨
•••답글
익인810
내가 뭐라고 이러쿵 저러쿵 할 얘기는 아닌 것 같다 쓰니가 나중에 돌아봐도 후회하지 않을 선택 했으면 좋겠어
•••답글
익인811
진짜 난 아닌것같은데,,,나 다 읽었어 헤어졌으면 좋겠다 정상적인 40이면 19살 안만나 걍 후원을 하지 뭔 사귀자 같이 살자 라고 말해,,,거기서 부터가 잘못된것같다 진짜 다른지역 쉼터를 가는게 좋을것 같아 쓰니 상황도 다 알겠고 그런데 이곤 안라고 봐
•••답글
익인812
왜 나는 저 아저씨 말 들으니까 더 생각없어 보이지? 그래 쓰니가 지금 경제적으로 힘들어서 도와주고 싶다 그거까지는 이해해 근데 돈보다 더 생각해봐야 하는게 40살이 19살을 만나겠다는 생각 자체가 잘못된거 아니냐...물론 사람이 좋아하는 마음 마음대로 할 수 없지만 어른이면 판단은 똑바로 해야지 본인이 그런 마음이 들면 정신차리려고 노력해야지 어쩔수 없다 하고 만나는 게 정상이야?
•••답글
익인813
그리고 너도 마음 단단히 먹어 아직 미성년자이지만 지금 그 아저씨랑 안끝내면 평생 그러고 살아야해 상황이 이렇게 된 이상 너 스스로 살아야해 경제적으로든 정신적으로든 쉽지 않은거 알지만 그래도 다른 방법을 찾아보자 나도 어떻게 하면 좋을지 찾아볼게
•••
익인814
쓰니 그만 만나기로 했대 마지막으로 쓴글 보러가 얘덜아
•••답글
익인817
음 쓰니야 다 읽어봤는데 분명 연애하는데엔 사회적인 이목도 신경쓰게 되고 너의 개인적인 의견도 들어가지만 다 읽어보니 너는 너 혼자서 결정하는게 맞는가같아.사실 그냥 고등학생이 아저씨를 동경해서 연애하려는 가벼운 감정도 전혀 아니고 인터넷상에선 우리가 아무리 돕고 이해해보려 해도 사정을 다 아는 데에는 한계가 있고 결국 당사자들의 일이니까. 자세한 사정은 쓰니만 아는거니까 쓰니가 쓰니에게 행복을 주는 결정이 내렸으면 좋겠어!! 쓰나 앞으로 봄같은 길만 걸었음 좋겠다 진심으로
•••답글
익인822
진짜 답답하다 어휴 ㅋㅋ 정신차려
•••답글
익인823
아직 정신 못차린거 같은데 쓴아 하.. 진짜 답답해 죽겠다
•••답글
익인824
쓰니 만약에 결혼하고 같이살다 애까지낳으면 어쩌려고..게다가 건달인 사람이랑..빼박 젊은여자만나보고 싶어서 이용하는거 게다가 쓰니부모님도 없다하니 쉽게보는거야
•••답글
익인826
쓰니야ㅠㅠ 이건 아니야 저사람은 어른이라서 말을 그럴싸하게 할수 있어 나도 옛날엔 저런말들 다 믿었는데 감정적인 부분을 보지말고 객관적으로 상황을 한번 봐봐.. 왜 저 아저씨가 너를 필요로 하는지..ㅠ 아저씨를 의지하는거 같아서 나쁘게는 말 못하겠지만 제대로된 직업도 없이 나이 40이야.. 누가 아저씨를 좋게 봐주겠어 객관적으로? 그러던 중에 쓰니가 나타난거야.. 예쁜말하면 금방 수긍하고 의지할데 없어 힘들어하는 쓰니를.. 그래 그냥 사랑할수는 있어 근데 만약 내가 아저씨고 쓰니를 사랑한다 해도 절대 말못할거야 이건 진짜 아니야
•••답글
익인827
진짜 사랑했다면 오히려 못했겠지. 사랑한단 말
•••답글
익인829
난 그냥 쓰니가 행복했으면 좋겠어
•••답글
익인830
그냥 쓰니가 하고 싶은대로 했으면 좋겠어 더이상 만나고 싶지 않으면 끊어내고 그래도 사랑한다면 만나 쓰니가 행복한게 최우선이야 나이차이가 계속 걸린다면 내년에 정식으로 만나자
•••답글
익인834
확실하게 말해야겠다.
나 성인되기 전엔 아저씨랑 절대 연애 못한다고
이게 성인되면 아저씨랑 연애한다는 얘기 아니라고
쓰니가 맘 있으면 1년은 기다려보자해
1년 사이에 서로 다른 사람 생기면 그걸로 서로한테
미련 갖지말고 끝내자고 꼭해.
난 갠적으로 40살 반건달주제에 미성년자 탐내는거 역겹지만
쓰니 입장이 젤 중요한 듯해서 적어

•••답글
익인835
나이차이는 지금만 하는 고민이 아니라 평생 가지고 기야 할 고민이라고 생각해 그래서 지금 아저씨랑 대화하고 마음이 녹아도 나중에 또 걸림돌이 되어 고민을 할 거고 그때도 또 아저씨랑 대화 나누다보면 서로 지칠 수 있지 않을까 싶어 .. 나도 20살까지는 아니지만 고등학생 때 20대 후반인 사람을 좋아했고 사랑도 했어 하지만 상대가 너무 나를 사랑하고 진심이 보여서 계속 만났는데 이미 내가 그 사람을 다 채울 그릇이 아니더라 자꾸 남 눈치 보고 거리 재고 ... 그래서 현실을 받아들였어 지금은 헤어진 지 어언 5년이 넘었네 근데 지금 생각해도 아니었고 잘했다 싶어 쓰니야 너 상황 내가 잘 몰라 더 좋은 사람이 있을 거라는 예측 불가한 확신도 줄 수 없어 하지만 길게 , 깊게 생각해보길 바랄게
•••답글
익인836
근데 반달 뜻이뭐야? 글읽다가 궁금해서..
그리고 글 읽다보면서 느껴진건데 그냥 내생각인데 쓰니가 정신적으로 의지할곳도 없고 험한 상황을 많이 겪어서 작은 호의나 감정에도 쉽게 휘둘리고 있는거 같아보여... 쓰니를 고아다 뭐다 이렇게 생각하지말구 평범한 19살이라고 생각했으면 해

•••답글
익인838
반건달이래
•••
익인839
난 깡패 조폭 양아치 건달 네 부류를 다 다르게 보고 건달은 나쁘게 보는 것도 아니라 쓰니가 맘 가는 대로 했으면 좋겠다 나이건 뭐건 일단 둘 마음은 진심인 거 같아
•••답글
익인840
그래도 아니야. 헤어져
•••답글
익인847
쓴이야 내 댓글 꼭 읽어줘🚨
나 18살때 29살이랑 사랑에 빠졌어 서로 정말 많이 헷갈리고 어긋났어 이게 무슨 감정인가 생각하느라...근데 사랑에 빠질 수 있더라 결국 난 11살차이나지만 500일 동안 뜨겁게 사랑했고 결국 현실에 헤어졌어 난 나쁘지않은 경험이라 생각해 어디가서 떳떳하게 말은 못해도 난 배운게 많고 좋은 기억만 가득해! 쓴이도 좋은 선택했으면 좋겠다

•••답글
익인848
진짜 아니야. 제발 헤어져
•••답글
익인850
20대 초반인줄 알았다고 해도 나이차이 많이 나는데 안 접은거 솔직히 좋게 안보임..그리고 좋은말은 누구나 할 수 있음
•••답글
익인851
나는 솔직히 저정도의 사람이면 한번쯤 믿어볼만 하다고 생각해. 쓰니도 저 사람이 좋은 거라면 나는 나이 차이가 크게 중요한 것 같지는 않아
나이 차이도 어느정도 중요하겠지만 나이 차이보단 너의 마음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해

나는 개인적으로 정말 사랑한다면 사랑한다고 하지 못 한다 라는 말은 좀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라서.
덜 사랑하는 건데 그거에 대한 핑계같은 그건.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40살이 19살한테 사귀자고 못 한다는 것도 좀 일반화 같음. 물론 쉽게쉽게 그런 말하는 사람들은 좀 안 좋게 보이는 건 사실이지만

솔직히 말해서 금전적으로나 욕구적인 면에서 그 사람이 쓰니랑 사귀면서 얻는 게 뭐야..?

금전적으로는 쓰니를 도와주고 있고 스킨쉽도 볼뽀뽀면 거의 안 하는 수준인데 모든 상황을 내가 알지는 못 하지만 나는 그런 면에서 쓰니를 좋아하고 챙겨주므로써 그 사람은 만족하는 것 같아 보이는데...그 기간도 짧지 않은 것 같고 그래서 나는 나쁜 사람 같다는 생각은 못하겠어.

근데 한 가지 만나면서 그 사람이 쓰니를 억압?하려거나 좌지우지 하려거나 상하의 관계가 되는 것 그리고 그 사람이 변하는 거 이것들만 경계해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야.

•••답글
익인853
생각보다 아저씨가 나쁜사람이 아니라서....니 마음 가는대로...
•••답글
익인854
와근데 그 아저씨도 심하면 딸뻔인 애한테 이성적인 감정을 느낏것도 참 할말이 없다
•••답글
익인855
나 지금 20인데 우리 아버지가 44살 이시거든,,,? 잘 생각해봐야할 것 같아 정말 딸 뻘이야
•••답글
익인856
정상적인 40살이면 널 여자로 보면 안돼. 넌 아직 미성년자고 아저씨는 너 성인만 되길 바라는거 같은데 그리고 40살이 널 진짜 사랑하면 나이 차이도 있고 안 된다는 걸 더 아니까 너한테 같이 살자 이런 말 못해
•••답글
익인858
ㅇㅈ 이거다...
•••
익인861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말리는데는 다 이유가 있는거라고 생각해 그리고 19살이면 완전 창창한 나이야 3,4번 실패해도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나이. 쓰니가 지금 너무 힘들어서 다른 사람한테 의지하고 싶은 마음은 백번이해하는데 본인을 믿고 한번 독립해보는게 어떨까 싶다.
•••답글
익인864
근데 나는 쓰니 너랑 아저씨가 정말로 사랑한다면, 그리고 그 사랑이 진심이고 나중에 어떤 결과가 있더라도 후회하지 않을 것 같다면 그냥 너 마음 가는대로 해. 어차피 너 인생이고 너 행복이야. 다른사람들 말은 그냥 조언일 뿐이고 너가 불행하면서까지 헤어질 필요는 없어. 지금은 너 마음 가는대로 해. 좋으면 만나. 그러다 다른 연인들처럼 사랑이 덜하면 헤어지는거고 계속 사랑한다면 계속 만나는거지 뭐.
•••답글
익인865
그리고 쓰니가 졸업을 하고 무엇을 할 지 지금부터라도 천천히 생각하고 도전해봐. 노력하면 안되는 게 없더라. 그리고 혹여나 공부쪽으로 도움 필요하면 나한테 도와달라고해도 괜찮아. 나름 명문대 다니고 있고 다른 학생들도 가르치고 있어서 가르치는건 자신있어. 나는 그냥 너가 행복했으면 좋겠다 너 하고싶은대로 해
•••
익인866
와우 아저씨 이기적이네. 솔직히 냉정하게 말해서 부모가있는 미성년자였으면 부모가 저아저씨 가만안둠 떨어뜨리고 저아저씨로 부터 보호했지. 쓰니가 부모님이 안계신걸 빌미로 자기 욕심 채우는거야
•••답글
익인867
글쎄 막연한게 만나는 게 아니라는 게 느껴져서 우리가 판단하고 자시고 할 건 아닌 거 같아. 어떤 결정을 내리던 쓰니 인생이고 선택이니까 존중해.
•••답글
익인870
어렵다.... ㅠ
•••답글
익인872
와 사장 제정신인가 정말 정신똑바르면 좋아도 마음표현 절때안한다 제발
•••답글
익인873
전 글을 못 읽어서 직업이 뭔지 몰랐는데 건달이구나.. 쓰니야 아직 어리잖아, 할 수 있는 것도 많고 하고싶은 것도 많을 나이인데 진짜 아빠도 아닌 아빠 뻘의 아저씨한테 너의 모든 것을 의존하기엔 너무 아깝잖아.
•••답글
익인874
ㅠㅠ쓰니 헤어졌대 익들아
•••답글
익인875
쓰니가 다시 글 올린거야?..
•••
익인876
웅 쓰니 댓 모음 눌러바
•••
익인877
귀찮게해셔 진짜 미안한데 그거 어떻게 하면 되는거야?.ㅠㅠㅠ
•••
익인878
익인879
878에게
앗 고마워!!!
•••
익인880
ㄹㅇ 에바고 만약 너가 진심으로 좋아도 좋은 티 내면 안 될 나이임 그 정도임 그래도 네가 포기가 안 된다, 마음이라도 전하고 싶다 정말 사심이 아닌 진심이다-> 네가 성인 되고 나서 넌지시 고백했을 거임 물론 그 고백 자체도 차단 먹을 거 감안해야 하고 ㅇㅇ 그 아저씨도 알 거야 나이 많은 사람이 고백해왔을 때 얼마나 자존감이 확 낮아지는 기분인지... 내기 뭘로 보이길래 이러는 거지? 싶고 수치스러운 애들이 대부분이야 그걸 40 먹었어면 당연히 알겠지... 그 정도의 일이란다... 너가 29살이고 그 아저씨가 50살이라 쳤을 때 그때도 솔직히 아니 왜???? 이러겠지만 이 정도는 아닐겨 그땐 그래도 너가 다 겪어보고 스스로 판단 내릴 수 있는 충분한 나이니까... 사회적 시선을 다 떠나 사랑해서 연애를 했다 쳐도 40살과 하는 연애는 좋은 영향이 될 리가 없어
•••답글
익인881
여동생같은 마음에 챙겨주고 싶었던 건데

여기서부터 진짜 이건 아닌 것 같다는 생각 들었다...ㅋㅋ

•••답글
익인882
쓴아 남이 잠시 잘해주는 것에 현혹되지 마
세상이 얼마나 각박한지 너 잘 알잖아
단돈 생활비 50 받으면서 학교 졸업 후에 전전긍긍 그 돈으로 아르바이트로 생계 이어나가고 싶은 거 아니잖아
너 해보고 싶은 거 많잖아
대학 안 가고 싶은 거 거짓말이잖아
힘들겠지만 정말 힘들겠지만 여러 걱정 감정들이 사무쳐서 버겁고 속상하고 모든 걸 다 놔버리고 싶고 갈피를 못 잡겠는 거 알지만 지금을 헤쳐나갈 수 있는 사람, 방법을 아는 사람은 너 뿐이야
널 포기하지 마
다른 사람이 널 포기할 순 있어도 너는 너를 포기하면 안 돼

20살 되면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몰라
빨리 성인이 되고 싶단 생각 절대 하지 마
청소년인 신분으로 보호와 수혜받을 수 있는 것들을 무엇이든간에 직접 찾아나가 그리고 행동해

널 이렇게 만들게 한 사람을 무서워하지 마
니가 지금 이렇게 된 상황을 무서워 해야 돼

상황을 적극적으로 해결하다보면 넌 정말 무서워질 게 없을 거야
넌 그 과정 속에서 너 자신을 믿고 행동하면서 너에 대한 확신이 계속해서 들테니까 모든지 잘 헤쳐나갈 수 있을 거야

•••답글
익인883
인티 8년하면서 댓글 남긴 적 처음이고 이렇게 장문인 것도 처음이야 나

쓴아 제발 차분히 생각해 봐 잘 생각해 봐
지금 너의 그 잠깐의 선택이 네 인생 전체를 송두리째 흔드는 선택이 될 수 있어 그거 알아야 돼

네게 정신적인 지주는 얼마든지 그리고 누구든지 될 수 있어 꼭 그 사람이 아니어도 된다는 말이야 모든 선택에는 후회가 따르겠지 하지만 후회의 정도는 천차만별이라는 거, 그리고 댓글 쓴 사람들은 사회적 평판이 아닌 오로지 쓴이 너를 위해 헤어지라고 얘기하는 거 잊지 말아줬으면 해

•••
12345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나도 한남더힐 사는데 궁물 할래 40 1799 02.19 16:47 23899 0
남편이 의대교수인데 전업주부 하라면 할거야? 605 02.19 19:36 15287 0
유교걸인데 이 옷 너무 파였지? 404 02.19 20:45 21538 1
이성 사랑방 본인표출헤어지자 했는데 이렇게 답장왔어 414 02.19 20:57 22221 0
만화/애니 닝들아 눈 감고 최애 이름 3번 쓰기 해볼래? 151 02.19 18:02 476 0
35022942 나 보라머리 어때 40 2:59 1 0
35022941 플레이리스트 고백다이어리 너무 재밌다 2:59 2 0
35022940 갑자기 궁금한 점.. 남자들 가슴 운동 하면 가섬 커지잖아 2:59 8 0
35022939 지금 대구 코로나 난리잖아 1 2:59 12 0
35022937 작년에 해외만 12개국 갔는데 또 여행가는거 에바야? 2:58 7 0
35022936 이태원 클라쓰,, 너무 잼이따,,, 1 2:58 7 0
35022935 딴짓할새가 없었다 2:58 3 0
35022934 이런 옷에는 무슨 가방을 메야할까?? 1 2:58 17 0
35022933 치과에서 말안한것들은 딱히 치료 안해도 괜찮은거지? 2:58 6 0
35022932 아침에 눈을 뜨면 지난밤이 궁금해 2:58 10 0
35022931 목이 너무 건조한데 뭐가 문제일까ㅠㅠㅠ 2:58 9 0
35022930 토익 일주일만에 LC 50-100점 올리기 가능? 1 2:58 9 0
35022929 커널형 싫어하면 에어팟프로 오반가? 1  2:58 9 0
35022928 교통할인 많이 되는 체크카드 추천좀!!!! 1 2:58 8 0
35022927 우와 오늘 폭식했는데 벌써 소화 다됐나봥 1 2:58 6 0
35022926 아 룸메가 오늘 친구 막차 끊겨서 집에 데리고 온다 길래ㄴ 2 2:58 19 0
35022925 이성 사랑방 올해 내 최대의 관심사 21살 모솔 과연 올해 연애를 할 수 있을까 4 2:58 17 0
35022924 영양제 먹는 익들아 2 2:57 12 0
35022923 살면서 제일 기억에 남는 기분나쁘거나 안좋은 냄새 뭐였어?? 7 2:57 35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익명성 반드시 지키기, 글쓴이 추리/표출 금지
익명잡담의 모든 글에 악의적 캡쳐를 금합니다 (적발시 처벌)
최근 2분 사이의 전체 인기글 l 안내
2/20 2:56 ~ 2/20 2:5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최근 2분 사이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2/20 2:56 ~ 2/20 2:5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잡담 잡담 O 40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