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7l 0
종영한 KBS2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서 홍다인 역 열연
첫 사극 도전… 맛깔스런 연기로 호평
전작 ‘이태원 클라쓰’ 등 3연타 흥행
2012년 걸그룹 ‘헬로비너스’로 데뷔
배우로 영역 넓혀… 연기대상 신인상도
“한 작품 한 작품 하면서 멋진 선배 만나
연기 꿈 키워… 더 성장한 모습 보여줄 것”
권나라 "캐릭터가 매력적이어서 욕심… 좋은 배우, 좋은 사람 되고 싶어” | 인스티즈
배우 권나라는 지난 9일 막을 내린 KBS2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에서 첫 사극 연기를 한 데 대해 “(100점 만점에) 50점을 주고 싶다”며 “앞으로 다양하게 좋은 작품 하면서 나머지 50점을 채워가고 싶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A-MAN프로젝트 제공

“흥행을 염두에 두고 작품을 선택하진 않았어요. 제가 맡은 캐릭터가 매력적이거나 욕심이 나는 작품을 선택했죠. 그러다 보니 어느 순간 감사하게도 시청률로 보답을 받은 것 같아요.”

배우 권나라는 지난 9일 막을 내린 KBS2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종영 소감으로 이같이 밝혔다. 드라마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 시대 비밀 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권나라는 아버지 휘영군 이한(선우재덕)의 역모 누명을 벗기기 위해 어사단에 합류해 함께 고군분투하는 홍다인을 연기했다. 암행어사 성이겸(김명수), 어사단 박춘삼(이이경)과 함께 관리들의 부정부패를 척결하면서 안방에 통쾌함을 선사했다.

권나라에게는 첫 사극 도전이었다. 요식 대기업 전략기획실장(JTBC ‘이태원 클라쓰’), 의사(KBS2 ‘닥터 프리즈너’) 등 현대극에서 이지적인 역할을 해왔던 그에게 다소 안 맞을 옷일 수 있었다. 하지만 이런 우려는 기우였다. 기녀, 주모 등으로 위장해 활약하는 홍다인을 맛깔나게 살려 시청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정작 본인은 첫 사극 연기에 대해 “(100점 만점에) 50점을 주고 싶다”며 “첫 사극이지만 ‘시작이 반’이라고 하지 않나. 앞으로 다양하게 좋은 작품 하면서 나머지 50점을 채워가고 싶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권나라는 이번 드라마를 비롯해 전작인 이태원 클라쓰(16.5%), 그 앞선 작품인 닥터 프리즈너(15.8%)까지 3연타 흥행에 성공했다.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지난해 12월 21일 첫 방송에서 5%로 시작했지만, 두 배를 훌쩍 넘은 14%로 막을 내렸다. KBS 미니시리즈가 거둔 시청률 성적으로 보면 2019년 ‘동백꽃 필 무렵’ 이후 최고 시청률이다. 흥행 이유에 대해 권나라는 “사이다 같은 (속이 시원한) 장면이 많이 나왔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동료 배우들과의 연기 호흡도 인기 비결이라고 말했다.

권나라 "캐릭터가 매력적이어서 욕심… 좋은 배우, 좋은 사람 되고 싶어” | 인스티즈

“어사단 3인방(김명수·이이경·권나라)의 케미스트리(잘 맞은 연기 호흡)도 컸지만, 아무래도 촬영장 분위기가 좋았기에 그런 모습들이 시청률에 반영된 듯해요. 4~5개월 동안 타이트하게 촬영했지만, 촬영장에서는 항상 웃음이 끊이지 않았어요. 촬영장에서의 즐거운 분위기가 원동력이 되지 않았나 싶어요.”

그의 말처럼 김명수와 이이경 등과 연기는 무척 자연스럽고, 극의 재미를 더했다. 권나라는 “배우들이 나에게 먼저 다가와 웃겨주고 재미있게 해주면서 친해졌고, 점점 친해지다 보니 감사하게도 연기적인 부분에서 장면마다 잘 녹아들었던 것 같다”며 “촬영하면서 ‘찐’ 웃음이 나올 때가 많았다. 촬영장 안에서도, 밖에서도 ‘찐친 케미’였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권나라는 “나는 리액션 부자였다”며 “김명수는 흥 부자였고, 이이경은 중간중간 한 번씩 팍팍 웃겨주는 조미료 느낌”이라고 말했다. 김명수가 노래를 좋아해 현장에서 많이 흥얼했으며, 그의 노래로 촬영 현장이 하나가 되는 상황이 발생한 적도 있다고 에피소드도 들려줬다.

권나라는 2012년 걸그룹 ‘헬로비너스(HELLOVENUS)’로 데뷔, 이후 배우로 활동영역을 넓혔다. 어느덧 데뷔 10년 차. 배우로는 2017년 SBS ‘수상한 파트너’를 비롯해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 ‘소녀의 세계’에도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2019년에는 KBS 연기대상 여자 신인상도 받았다. 하지만 여전히 ‘아이돌 가수 출신 배우’라는 꼬리표가 따라다닌다.

“연기를 정식으로 배우지 못한 상태에서 우연히 작품에 출연하고 연기를 해오게 됐는데, 항상 할 때마다 현장에서 많이 배웠어요. 이번 작품에서도 많은 걸 배웠고 그렇다 보니 다음 작품에서는 또 어떤 걸 배우게 될까에 대한 기대감이 커요.”

권나라는 “좋은 배우, 더 나아가 좋은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잘하고 있는지 가끔 질문을 던져본다”며 “한 작품 한 작품 (연기)하면서 멋진 선배를 많이 만났다. 좋은 선배와 감독을 만나서 그분들을 통해 연기의 꿈을 키워 갔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더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미워하고 많이 원망했었다”…'모모랜드 탈퇴' 연우, 의미심장 글9 03.03 15:35 1531 1
연예 "내가 차였다" 이영지, 절친 래원에 직진 고백한 사연…쿨한 마무리 '눈길'7 03.04 16:25 912 0
연예 최강창민, 입대전 거액 행사비대신 이연복 셰프 음식 선택 (볼빨간 신선놀음)2 03.04 16:40 250 0
연예 '가수→패션CEO' 임상아 "제일 기억에 남는 고객은 리한나…브룩 쉴즈는 30% 할인”1 03.04 17:30 206 0
연예 기안84 "너랑은.. 권태기가 없다” 고백 대상은 바로 헨리 '나 혼자 산다'2 03.04 15:10 172 0
29387587 김지은, '검은 태양'으로 지상파 첫 주연…남궁민과 호흡2 03.04 17:40 156 0
29387586 '사필귀정 발언' 송하예 측 "과거 학폭 당한 적 있어, 지수 저격 NO"4 03.04 17:40 359 0
29387547 KBS '디어엠' 첫방 또다시 연기…논란 속 박혜수 근황은? "자택서 마음 추스르는 중"1 03.04 17:35 214 0
29387505 "미친 사람처럼 이름 마구 외쳐” 싱글맘 오윤아, 발달장애 子 실종 경험 03.04 17:30 146 0
29387504 '달이 뜨는 강' 지수 학폭 논란에 오늘(4일) 촬영 취소 "지수 출연 문제 등 논의 중" 03.04 17:30 52 0
29387503 '가수→패션CEO' 임상아 "제일 기억에 남는 고객은 리한나…브룩 쉴즈는 30% 할인”1 03.04 17:30 206 0
29387039 최예빈 측 "학교폭력 거짓 주장한 A씨 글 삭제, 법적 대응 않기로” (공식입장) 03.04 16:45 150 0
29387038 [BF이슈] SBS 김윤상 아나운서, 음주운전 입건 → "우는 母 모습에 가슴 찢어진다”1 03.04 16:45 98 0
29387037 박건형 측 "금일 득녀... 산모·아이 건강” (공식입장) 03.04 16:45 51 0
29386976 최강창민, 입대전 거액 행사비대신 이연복 셰프 음식 선택 (볼빨간 신선놀음)2 03.04 16:40 250 0
29386975 요리 연구가가 알려주는 대파 6개월 보관법! 03.04 16:40 62 0
29386775 "내가 차였다" 이영지, 절친 래원에 직진 고백한 사연…쿨한 마무리 '눈길'7 03.04 16:25 91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3/6 11:28 ~ 3/6 11:3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