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l조회 359l 10
 출처
'스우파' 제트썬 갑질 폭로자 "진심 어린 사과 받아…폭로글 삭제” | 인스티즈
사진=제트썬 SNS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한 댄서 제트썬으로부터 과거 갑질을 당했다고 밝힌 A씨가 제트썬에게 직접 사과를 받고 이전 글을 내리겠다고 밝혔다.

 

A씨는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어젯밤 (제트썬) 선생님으로부터 직접 연락을 받았다”며 “제트썬은 모든 잘못을 인정하고 내게 진심 어린 사과를 해줬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나로 인해 사생활까지 드러나 버리게 만든 점은 나 역시 마음이 편치 않았기에 사과드렸다”며 “그 분에 대한 성희롱을 멈춰주고 자극적인 모든 영상과 기사들도 내려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내 고통과 마음 속 응어리가 완벽히 낫진 않았지만 그 분의 진심어린 사과가 느껴졌기에 마음의 짐을 조금이나마 내려놨다”며 “이전 글은 모두 내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9일 제트썬의 제자라고 밝힌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제트썬의 갑질의혹을 제기한 글을 게재했다.

 

제트썬의 제자였다는 글쓴이 A 씨는 “선생님과 2018년 1월 19일부터 2월 20일까지 자메이카로 한 달간 춤을 배우러 떠났다. 그런데 그 한 달은 지금까지도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던 최악의 한달이었다”며 “속옷 빨래와 전신마사지, 강제로 머리카락 자르기 등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후 제트썬은 갑질 의혹을 해명한 뒤 A씨에게 직접 연락을 취해 사과했다.

 

<다음은 A씨가 커뮤니티에 올린 글 전문>

 

어젯밤 선생님으로부터 직접 연락을 받고 긴 시간 연락을 했습니다. 선생님께서는 그동안 있었던 일에 대해 돌아보고 모든 잘못을 인정해주셨고 제게 진심 어린 사과를 해주셨습니다.

 

지금이라도 솔직한 마음을 얘기해주시고 사과해주신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저로 인해 사생활까지 드러나 버리게 만든 점은 사생활 관련을 제외하면 설명할 수 없는 피해사실이었기에 부득이하게 기재했지만, 저 역시도 마음이 편치 않았기에 사과드렸습니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자극적인 단어를 최대한 사용하지 않으려 했으나 자극적인 단어들 위주로만 악의적으로 포커스되어 기사화 되고 동영상화 된 점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그 분에 대한 성희롱을 멈춰주시고 자극적인 모든 영상과 기사들을 내려주시길 바랍니다.

 

제자라고 언급한 그 친구도 이 글을 보고있다면 선생님을 생각해서라도 글을 지워주길 바랍니다.

 

그리고 제 주변 지인이나 이 일과 관련하여 상관없는분들에게까지 무분별한 악플과 디엠테러는 멈춰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제가 느꼈던 고통과 마음속 응어리가 완벽히 낫진 않았지만 그분의 진심어린 사과가 느껴졌기에 마음의 짐을 조금이나마 내려놓게 된 것 같아 다시 열심히 지내보려 합니다. 위로해주시고 격려해주신분들 모두 정말 감사합니다. 정말 너무 큰 위로가 되었습니다.

 

이전 글은 모두 내리도록 하겠습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10일 전
비회원41.99
9일 전
비회원149.226
9일 전
비회원41.7
8일 전
비회원.
7일 전
비회원115.84
7일 전
비회원136.161
7일 전
비회원83.65
7일 전
비회원243.237
6일 전
비회원.
6일 전
비회원.
6일 전
오른
서로 이해했고 화해했고 잘 풀렸으니, 더이상의 억측과 비난은 안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답글
6일 전
비회원165.38
당사자가 저렇게 글도 올렸으니, 대중 개인의 생각이 달라도 넷상에서는 앞으로 언급 안하는게 좋겠네요 .. 잘 풀려서 다행입니다
•••답글
5일 전
의주  ❤GG4EVA❤
더이상은 노노ㅠ
•••답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가슴 절제 후 식스팩 자랑한 상반신 사진 공개9 11.29 13:25 727 6
연예 신민아, 패딩 입었을 뿐인데…"역시 연예인”1 11.29 18:25 432 0
연예 '선녀들' 전현무, 뒤늦게 안 '홍길동전' 진짜 결말에 소름 11.30 19:00 182 1
연예 온주완 "커플이어도 메뉴 강요는 선 넘는 것" 일침 (끝내주는 연애) 11.30 22:35 84 1
연예 '러셀 39점' 삼성화재, 5세트 접전 끝에 극적인 역전승 12.01 23:35 7 0
31452944 6개팀 감독 메시지는 분명한데…IBK는 김사니 퇴출 의지 있나 12:40 1 0
31452943 이규혁 감독, 손담비와 10년 친구→교제 3개월 12:40 1 0
31452942 하루에 1,000개씩 팔린다는 겨울 대표 간식 '호떡' 12:40 6 0
31452905 손담비, 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이규혁과 열애 중 12:30 7 0
31452904 방탄소년단, 스포티파이 올해 글로벌 스트리밍 3위 12:30 1 0
31452903 BTN라디오, 오는 6일 특별기획 프로그램 <스태리스태리 쇼> 론칭 12:30 1 0
31452902 최정윤, 신동엽에 발끈 "아직 이혼 안 했다”…무슨 일? 12:30 1 0
31452572 LPGA Q시리즈 도전 최혜진·안나린, 3일 오전 앞뒷조로 출발 11:45 2 0
31452571 '맘마미안' 이수근, 생생 현장 중계 포착…궁금증 11:45 3 0
31452496 '어서와' 알베르토, 해천탕 먹방 후 깜짝 발언 "술 필요해" 11:40 2 0
31452495 '피의 게임' 박지민→이나영, 여성 플레이어 맹활약 화제 11:40 3 0
31452494 50세 박소현, 결혼설 해명 "내 신랑이 사실은~” 11:40 4 0
 처음   @@@
-323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2/2 13:14 ~ 12/2 13:1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