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이슈·소식 l 유머·감동 l 정보·기타 l 영상 l 동양 l 서양 l 뮤직(한국) l 뮤직(외국)
유기현 핑크머리 못잃어 ll조회 558l 0
https://1boon.kakao.com/h21/5992af186a8e510001594e88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검사 근황1,289,665읽음2017.08.16
댓글2965번역 설정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노무현 대통령과 강금실 법무부 장관 (맨 왼쪽)

e영상역사관

노무현 대통령이 취임했을 때도 지금과 마찬가지로 검찰 개혁은 시대의 화두였습니다.


노 전 대통령은 법무부 장관에 검찰총장보다 기수가 11기나 낮은 판사 출신 강금실 변호사를 임명하는 파격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검찰 조직의 반발은 '항명 파동'으로 번졌습니다. 참여 정부는 평검사와의 대화 자리를 마련하기에 이릅니다. 취임 2주 만의 일이었습니다.





miky1209노무현 대통령 평검사 공개 토론 LKH 03 03 09

이 자리를 두고 문재인 당시 민정수석은 후에 자서전에서 "목불인견*"이라고 했습니다.(*목불인견 (目不忍見) : 눈앞에 벌어진 상황 따위를 눈 뜨고는 차마 볼 수 없음 )


검사들은 대통령에게 공격적인 언사를 서슴지 않았습니다.


"대통령은 토론의 달인이시지만 우린 아마추어인 걸 어쩌겠냐"는 식으로 비꼬며 노 대통령의 가족 이야기까지 끌고 들어와 공격하는 걸 정당화하기도 했습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오마이뉴스

"이쯤이면 막 하자는 거지요?"라는 노무현 대통령의 발언도 이때 나왔습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검사와의 대화 자리에서 발언을 하고 있는 허상구 검사

SBS 중계화면 갈무리

허상구 검사는 참여정부의 검찰 개혁을 두고 "과거 독재 정권의 인적 청산과 다른 게 무엇이냐"고 되물었고요.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노 대통령에게 "83학번" 질문을 하고 있는 박경춘 검사

중계 동영상 갈무리

특히 고등학교만을 졸업하고 사법고시에 붙은 노 전 대통령의 '학벌 콤플렉스'를 건드렸던 발언은 많은 국민에게 공분을 일으켰습니다.

전 국민이 노 대통령의 '고졸 학벌'을 아는 상황에서, 박경춘 검사는 일부러


"언론(주간조선)에서 대통령님이 83학번이라는 보도를 봤다. 내가 83학번인데 동기생이 대통령이 됐구나 라고 생각했다"


고 말하며 비꼬았습니다.

노 대통령은 굳은 얼굴로 "오늘은 대통령의 약점을 건드리는 자리가 아니다"라고 답했고 이 장면은 전국에 생중계되었습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메디칼타임즈

이후 박경춘 검사는 서울남부지검 부부장검사, 전주지검 정읍지청장, 대구지검 부장검사, 수원지검 여주지청장, 대검 미래기획단장 겸 국제협력단장 등을 역임했고

2014년 수원지검 평택지청장으로 검사 생활을 마쳤습니다.

현재는 변호사 개업을 해 법무법인 '일호'의 대표변호사로 있다가 2년 전에 퇴직했습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네이버 사전

당시 검사와의 대화 이후'검사스럽다'라는 조어가 유행해 국립국어원 신어 자료집에 수록되기도 했습니다.


[행동이나 성격이 바람직하지 못하거나 논리 없이 자기 주장만 되풀이하는 데가 있다.]

는 뜻풀이가 등재되어 있는데요.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참여정부의 검찰 개혁은 검찰 조직의 강한 반발과 정치적 난항 속에서 결국 실패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민정수석과 비서실장을 거치며 검찰 개혁의 실패 과정을 지켜봤던 이입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박상기 법무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신문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문무일 검찰총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뉴스1

문 대통령은 법무부 장관에 형법학자 출신의 박상기, 검찰총장에 부산고검장 문무일을 임명하며 검찰 개혁의 신호탄을 쏘아올렸습니다.

검찰 개혁은 민간위원으로만 구성된 법무부의 '법무·검찰개혁위원회’가 출범하며 첫 발을 내딛는 모양새입니다.

하지만 검찰이 법무부와는 따로 개혁위원회를 꾸리면서 일각에선 '셀프 개혁'을 통해 면죄부를 주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옵니다. 이전의 검찰 행태를 보면서 걱정이 크기 때문일 겁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홍만표 전 검사, 진경준 전 검사장, 검사 출신 우병우 전 민정수석

뉴스포스트

많은 이들이 진작에 검찰 개혁이 성공했다면홍만표, 진경준 등 검사들이 연루된 법조 비리를 어느 정도 막을 수 있었을 것이라 말합니다.


박근혜 정권 하에서 검찰의 정당한 수사를 방해했던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개입도 없었을 것이고요.

검찰 개혁, 이번에는 성공할 수 있을까요?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

대한민국 검사 선서
  • 실시규정: 대한민국 검사 선서에 관한 규정[1]

나는 이 순간 국가와 국민의 부름을 받고
영광스러운 대한민국 검사의 직에 나섭니다.

공익의 대표자로서
정의와 인권을 바로 세우고
범죄로부터 내 이웃과 공동체를 지키라는
막중한 사명을 부여받은 것입니다.

나는
불의의 어둠을 걷어내는 용기 있는 검사,
힘없고 소외된 사람들을 돌보는 따뜻한 검사,
오로지 진실만을 따라가는 공평한 검사,
스스로에게 더 엄격한 바른 검사로서,

처음부터 끝까지 혼신의 힘을 다해
국민을 섬기고 국가에 봉사할 것을
나의 명예를 걸고 굳게 다짐합니다.



'고졸' 노무현 대통령에게 학번 물어봤던 | 인스티즈




좋은 글은 공유해서 같이 봐요!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동물의 숲 인기 상위권 캐릭터와 하위권 캐릭터...jpg 251 색지 04.06 09:41 47020 2
유머·감동 방송임을 망각한 표정 192 영은수 04.06 06:58 59310 4
이슈·소식 아이유가 직접 인스타그램에 올린 난제 ㄷㄷ 180 최민호(26) 04.06 19:48 25343 0
유머·감동 공부하다 구글에 영단어 검색 하면 안되는 이유 169 유기현 핑크머 04.06 15:59 34263 0
유머·감동 사주에 역마살 낀 사람의 직업 선택.jpg 149 봄처녀제오시 04.06 11:56 42916 0
6692728 [여행영상찍는법] 스마트폰 여행 영상 촬영 꿀팁!! 왤케 이뻐 조 0:54 103 0
6692717 삼국지:토탈워 새로운 DLC 출시(장각 vs 노식), 차기는 여포 v.. 중 천러 0:46 54 0
6692700 독도가 한국땅인걸 알리기 위해 타임스퀘어에 광고를 낸 미국유투버 next 0:38 207 0
6692681 비를 피하는 손오공과 피콜로 훈둥이. 0:26 56 0
6692674 만남의 광장 류승범 래전설 김상연 0:20 183 0
6692655 한국에 대한 쉬샤오둥의 생각 똔가나지 0:08 173 0
6692595 일본 프듀 데뷔조 티저.jpg 1 qksxks ghtjr 04.06 23:35 259 0
6692591 인교진, 소이현 부부의 과거.swf 김성규내꺼`ワ 04.06 23:33 118 0
6692583 얼굴은 태연 몸매는 현아 가창력은 아이유였던 그 시절 이지혜 라이브 굿데이_희진 04.06 23:31 219 0
6692578 지구대로 천사가 찾아왔어요!!🙂🌸 4차원삘남 04.06 23:28 104 0
6692577 산불이 덮칠 뻔했던 90대 노인을 살린 경찰 4차원삘남 04.06 23:28 119 0
6692555 코드 쿤스트 (CODE KUNST) 새 앨범 타이틀 곡 - '꽃 (f.. MANSAE 04.06 23:16 31 0
6692538 오랜만에 봐도 겁나게 웃긴 공포게임하는 ksi 보이프렌드 민 04.06 23:03 96 0
6692535 아이들((G)I-DLE) - 새 미니앨범"I trust"하이라이트 멜.. 내 마음속에 저 04.06 23:00 64 0
6692515 마림바가 들려주는 메이플스토리 에레브 수련의 숲 (Raindrops .. hwikaii 04.06 22:52 44 0
6692478 [미공개영상] 제~일 긴 줄넘기 2단 뛰기 챌린지! in 나혼산 스튜.. 4차원삘남 04.06 22:33 46 0
6692452 킹시국에 방구석에서 떠나는 에버랜드 튤립축제 1 sweetly 04.06 22:18 407 0
6692440 박기영 - 미안했어요 알케이 04.06 22:07 42 0
6692433 엄지척, 무조건, 사랑의 재개발..선거 로고송은 왜 트로트가 대세일까.. 4차원삘남 04.06 22:02 4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최근 2분 사이의 전체 인기글 l 안내
4/7 1:04 ~ 4/7 1:0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최근 2분 사이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4/7 1:06 ~ 4/7 1:0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