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전체방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국내)
김성규내꺼`ワ′ ll조회 110805l 81
 출처
이 글을 스크랩한 회원이 많습니다!
나도 스크랩하기 l 카톡 공유하기
 
11일 전
f(x)
진짜 다 맞는 말이예요
•••답글
11일 전
행복한공주
이 분을 국회로~~(농담입니다..^^..)
•••답글
2222222 농담인데 진담같은 농담이에요 ㅎㅎㅎㅎㅎㅎ
•••
3333 정말 제대로된 어른같아요
배울점 많으신분

•••
4ㅋㅋㅋㅋㅋ 백종원을 국회로~ 하면서 읽었음
•••
11일 전
황순종
11일 전
할랕윤두준
보면 볼 수록 정말 눈도 생각도 트이신 분 같아요 해외를 많이 다니셔서 그런가!!
•••답글
11일 전
큥큥이
정말 인정이요.....
•••답글
11일 전
말랑사르르아기볶음밥  TBZ 주연
저도 적성에 안맞아서 대학 전공과 전혀 다른 일을 하고있기 때문에 너무 공감가요 4년이 너무 아깝고 졸업후 전공따라 취직해서 힘들었던거 생각하면ㅠㅠ
•••답글
11일 전
민PD  방탄소년단
정말 맞아요... 유예기간 제도를 차근차근 준비해서 제대로 실행되는 사회적 시스템이 구축됐으면 좋겠어요
•••답글
11일 전
인피니트 막내  이성종
11일 전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불어온다
진짜 공감해요...요즘 취준이라 더욱 저런 유예기간이 필요하다고 생각돼요..
•••답글
11일 전
양양이양
공감해요 3-5년까진 아니더라도 1-2년정도 여유가 있었으면..
•••답글
11일 전
오매불떡  최애떡볶이집
오 좋은데요..
•••답글
오매불떡  최애떡볶이집
대부분 자기가 뭘 진짜로 좋아하고 하고 싶은지 모르고 대학 진학하더라고요.
뒤늦게서야 알게 되서 재수하고 그런 친구들 많았어요

•••
11일 전
김원필、  DAY6 🐰
다 맞는말,,,,👍👍
•••답글
11일 전
데이식스 도운  세상이 도운 남자
진짜 맞말...👍
•••답글
11일 전
민윤기고소  I'''ll sue you
대학 졸업하고 대기업 다니다가 다시 학교… 먼길을 돌아서 온 입장에서 정말 필요하다고 생각해요
나중에 제 자식들 세대에는 저런 기간이 당연하게 있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답글
저는 적어도 고등학교다닐때라도 다양한 직업을 겪어볼수있는 시간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드네요
•••답글
11일 전
GoldenChild Y  최성윤🖤
저게 좋은거 같아요ㅜㅜ
•••답글
11일 전
머하지닉넴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답글
11일 전
WYD  우리천천히오래가자
너무 좋다..
•••답글
공감합니다. 하고싶은 것이 비교적 명확한 경우라도 직접 경험하고 보면 또 생각이 달라질 수도 있으니까요. 그리고 요즘같이 새로운 직업들, 기술들이 쏟아져 나오는 경우는 정말 “몰라서” 의도치 않게 선택지가 제한되고••• 그런 체험이 있다면 진짜 좋을 것 같아요
•••답글
11일 전
虎杖悠仁
공감해요 여러 가지 경험을 할 시간이 있다면 좋을 거 같아요 본인이 좋아하는 게 뭔지 내가 잘하는 게 뭔지 알면 진로 정하기도 더 쉬울 텐데 그렇지 않으니 남들이 하는 대로 따라가게 되는 거 같아요
•••답글
11일 전
뚜링  
좋아요좋아
•••답글
11일 전
뀨뀨뀨333
필연적으로 실패하는 구조다.. 너무 공감가네요 내가 만족스런 대학에 왔는데도 사회는 제 대학을 실패라고 이야기하니까요
•••답글
11일 전
전원일기
저도 그랬으면 좋겠어요 숨차서 죽을 것 같아요
•••답글
11일 전
엽떡좋아
우리나라로 오면 FSJ기간 전용 수능학원 생길듯요 ㅋㅋㅋ
아니면 자소서, 스펙 쌓기 좋은 FSJ 봉사지 추천 이런 식으로
슬프지만 걍 국민성 자체가 경쟁에 특화되어 있기 때문에...

•••답글
그래 내가 걔다 임마 월  그래 걔 세다 임마
와... 진짜 이럴 거 같아서 소름돋아요...
•••
황택의  KB손해보험 세터
와 진짜 이럴거갘ㅌ아요 ㅋㅋㅋㅋㅋ입시에 목숨거는 대한민국이라면 충분히
•••
와 충분히 가능성있어서 소름돋았어욬ㅋㅋㅋㅋㅋ
•••
ㅇㅈ....FSJ기간에 입시 전략 짜고있을듯요ㅋㅠ
•••
11일 전
Chocolate
저는 그래서 고등학교 졸업하고 실제로 2년 일도 해보고 놀기도하면서 꿈 찾아서 내년에 대학가요 좋은경험이었던거같아요
•••답글
어떤일들을 경험해보셨나요??
•••
음..간단한 아르바이트하면서 친구들 만나고 여행가고 진짜 몇 달은 놀기만 하기도 했고요!!영어 공부 해보고 싶어져서 영어 학원도 다녀서 목표로 했던 시험 점수도 이루고..직장 다니면서 사회생활도 해봤어요!!그러면서 제가 잘하는 일 하고 싶은 일 이건 절대 못하겠다 하는 일 등등을 잘 알게돼서 확실한 목표랑 꿈이 생겼어요!!
•••
11일 전
재현jeff
좋은 제도인 건 인정합니다.. 대학교의 전문성 교육은 진로가 조금 더 확실하게 정해졌을 때 더욱 빛을 볼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3-5년 사이에 할 수 있는 경험에 경제적, 사회적 요인이 들어간다면 더욱 격차는 벌어질 거라고 생각합니다. 어찌됐건 고등학교 때까지는 대부분의 학생들이 일정 수준의 교육을 받을 수 있고(물론 사교육의 비중이 크지만) 아직 정시라는 공정한 제도도 마련되어 있으니 많은 학생들이 평등하게 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해요. 3-5년 사이에도 어느 정도의 프로그램을 구체화 해놓으면 좋겠지만 국가에서 책임지는 1명 당 교육 기간이 길어지면 예산도 문제가 될 것 같네요
•••답글
제도보다는 학생 본인이 선택할 수 있게 사회적 인식만 바뀌어도 큰 발전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요! 나이가 많아서 취업 시장에서 불이익을 받는걸 두려워하지 않는다던지, 대학에 늦게 입학해도 다른 시선을 받지 않고 수학할 수 있는 그런 사회의 분위기요 :)
•••
11일 전
Lucy
정말 이루어졌으면 좋겠는 꿈같은 이야기네요…
나라 분위기 자체가 뿌리부터 움직여야 해서 한 순간에 바뀌긴 어렵겠지만 언젠간 가능하지 않을까요?
3년이나 5년이 아니더라도, 딱 2년정도만 시간이 주어져도 다양한 진로를 접하고 생각하기에 좋을 것 같아요

•••답글
11일 전
보라빛  보라돌이
이 말에 정말 많이 공감해요. 그냥 조금이라도 관심있던 분야와 관련된 알바만 해봐도 처음인 나에겐 모두 경험으로 돌아오잖아요. 내가 특정힌 직업의 능력을 어느 정도 가지고 있는지도 몸소 파악할 수 있어요. 학교와는 또 다른 인간관계를 형성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대인능력 향상도 되고요. 6개월, 아니 3개월만 일해봐도 적성은 어느정도 걸러져요. 이런식으로 실전 경험을 쌓아야 한다는 인식이 더 보편화되면, 확실히 새로운 것을 도전하는 것에 대한 불안이나 공포도 해소될거라고 생각합니다.
•••답글
11일 전
뜌브
부모의 경제력에 따라 경험의 폭이 좌지우지 될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나온 것까지도 전부 좋네요. 대학이나 취업을 할 때 경주마처럼 달려가는 그 관성을 사회적으로 극복해나가기 위해서 여러 방면에서 고민해봐야 할 문제인 것 같아요.
•••답글
11일 전
빡짐  
정말 너무너무 부러워요
저는 20대 초반으로 돌아간다면 꼭 그러고 싶어요

•••답글
👍🏻👍🏻
•••답글
11일 전
최고의귀요미  저는 귀엽지 않습니
맞아요.. 정말 20살 이후에 알바나 이런 저런 경험을 많이 하다 보니까 새롭게 관심이 가는 분야나 그런 것들이 생기게 되는 것 같아요 ...!
•••답글
11일 전
'v'*
진짜...하나부터 열까지 격하게 공감합니다
•••답글
11일 전
아론  
부럽다...
•••답글
11일 전
이민형사랑해엑  힘을 주어 잡고있던
11일 전
연탄이네오뎅  둥글게 살랬어
정말정말 공감해요 우린 너무 어렸을 때부터 정해진 정답 속을 살아야하는 것 같아요 정작 원하는 게 뭔지도 모르잖아요 그렇게 평생을 살아가는 사람들을 정말 많이봤어요
•••답글
11일 전
낯됴치즈
정치하는 분들이 저런 생각을 갖고 있으시면 좋겠어요... ㅠ
•••답글
11일 전
하리보시럽
적성은 막연한 고민이나 알바만으로 알긴 어렵고 대학 아무 과에 가보고 나서야 이건 적성이 아니구나 느끼지 않나요. 3년 고민해서 한 선택이 실패라면 지금도 큰맘 먹어야 하는 반수, 재수 과연 할 수 있을지..
그리고 학교는 강의, 장학제도, 도서관 등 비슷한 환경이 주어지는데 동시 유예 3년이면 학원비 있고 길 명확한 누군가는 사교육 열심히 도는 반면 누군가는 알바로 등록금 겨우 벌거나 학기 중 휴학처럼 무의미하게 시간 죽이지 않을까 싶네요

•••답글
11일 전
you_haaaaa
좋은 거 같아요 ㅜ 예를 들어 3년동안 각자의 생활에 맞춰 아르바이트를 해볼 수도 있고 해외로 여행을 갈 수도 있고 유예기간을 주고 청년복지가 좋아진다면 20살들이 많은 기회와 경험을 쌓을 수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답글
11일 전
아나식빵
갭이어가 필요합미다 ㅠㅠ
•••답글
11일 전
빵짱땅
ㄹㅇㄹㅇ좋네요
•••답글
11일 전
새벽 이슬
맞아요... 4년제 졸업하고 다시 학교 들어갔는데 아직 본격적인 실습이라던가 여러가지를 배우지는 않았지만 이제야 좀 진로를 찾은 느낌이에요. 너무 공감되는 말이고 맞는말입니다
•••답글
그렇긴한데 저때 노는 사람 더 열심히 하는 사람 갈려서 나중에는 더 빈부격차가 심해질 거 같음
•••답글
11일 전
오리부엉
11일 전
새벽꽃
진짜 공감해요..
•••답글
11일 전
꾹덩방아  얘들아 보라해♥
그래서 외국에는 대학 가기 전에 갭이어를 많이 하죠! 저도 실제로 대학 가기 전에 1년동안 하고싶은거 하면서 놀았어요ㅋㅋㅋㅋ
•••답글
11일 전
죽등가
진짜 ㅇㅈ
•••답글
11일 전
Yunida
대학도 잘맞는 사람이 가는거지 무조건 가야돼!!라면서 보내놓으면 결국엔 학교만 돈버는것같음ㅋㅋ
•••답글
11일 전
970901  🐰
진짜요... 보면 학과대로 취업 안 하는 경우가 많다고 주변에서도 항상 말하고 실제로도 그렇던데 대학이 학벌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닌 게 된 것 같아서 좀 그렇더라고요 고등학교 때 진로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하지만 턱없이 부족하다고 느낍니다 적어도 1년의 유예 기간을 둬야 학과도 잘 선택할 수 있고 대학을 가지 않아도 되는 길을 갈 수도 있고 할 텐데
•••답글
11일 전
나태
대학은 견문을 넓히러 간 곳이 아니라
인맥과 내 이름 밑에 한줄이라도 더 적기 위한 곳..

•••답글
11일 전
[백나겸]  앓다죽을
우리나라는 저 기간에도 스펙 쌓고 있을것같아요..
•••답글
11일 전
어쩌면 당신의 사랑이자 증오  어쩌면 나는 너의 원수이자 벗
공감해요 우리나라 교육 문화 너무 뒤에서 등떠밀려서 쫓기듯 실행하는 구조라.. 여러 직업에 대한 고민과 견문을 넓힐 심적인 여유가 안 생겨요 뒤늦게 내 적성과 안 맞다 깨달을 때면 섣불리 진로 바뀌기 애매한 나이가 되고 거기에 뒤따르는 모험이 아닐까 하는 두려움도 커집니다.. 저 또한 대학 전공 그대로 살려 취업해서 회사 몇년 다니는 사람으로서 뼈져리게 느껴요
•••답글
11일 전
야밍
너무 좋아요
•••답글
11일 전
미야 아츠무
힘든 입시 겪고 대학 다니고 직장 다니는 사람으로서 너무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해요
•••답글
11일 전
쪙구기
우리나라는 저 기간에도 입시를 위한 스펙, 취업을 위한 스펙을 쌓을 거 같아요... 제도가 정착해서 본문대로 되려면 20년은 걸릴듯...
•••답글
11일 전
서 율
이제 저걸 시행하면 취업시에 그래서 자네는 그 기간동안 무얼했나?하고 물어보겠죠...그러면 이제 그 기간은 스펙을 쌓아야하는 기간이 될테고..
•••답글
11일 전
김혜준
진짜 맞는 말이에요 넓게 볼 수 없는 구조..
•••답글
11일 전
피치 워터
공감해요 ㅠㅠ
•••답글
11일 전
샤5이니  6v6
정말 직장생활 중이지만 고등학생때까지 산 경험으로 내 몇십년의 미래를 한번에 결정해야한다는게 맞나싶을 때가 있어요
•••답글
11일 전
동니_퐁니  내인생 하이라이트
11일 전
resonance.
저만해도 일단 대학부터 가야한다는 생각에 진로도 제대로 못 정하고 그냥 아무 과나 가버렸어요 뒤늦게 하고 싶은 걸 찾는다 해도 배우고 있는 게 또 아까워서 다른 길을 선택하는 게 망설여질 것 같더라고요.. 딜레마에요..
•••답글
11일 전
호롤롤로롤
금수저는 그동안 스펙 쌓고 흙수저는 알바만 하겠죠
•••답글
11일 전
Bighit 박지민  김동욱
너무너무 공감합니다
사실 저는 고등학교 내내 꿈이 없었어요
대학을 졸업한 지금까지도 이루고자 하는 꿈이 없고요
그래서 꿈이 있는 친구들이 참 부러웠어요 어느 대학 무슨 과를 가는 것 자체가 꿈인 친구들도요
전 제가 뭘 원하고 뭘 하고 싶은지, 뭘 잘하는지 모르겠는데 어느새 대학을 결정해야 하는 나이가 되었더라고요
이게 진정으로 내가 원하는 대학인가 생각을 하며 대학교에 진학했어요 어영부영 학교생활을 하긴 했지만 저랑 맞지 않는다는 생각에 졸업하고 나서도 전공과 관련없는 일을 하고 있어요
그렇다고 지금 하는 일이 재밌다거나 나에게 잘 맞는다거나 잘한다는 생각은 하지 않아요 그냥 사회에서 돈 벌고 살기 위해 목표없이 하는 일인 거죠...

•••답글
11일 전
망블리  정신차려!디즈니!
꿈이 없어서 19살에 졸업도 하기전에 중견기업에 취업했는데 막상 일하고 돈을 벌기 시작하니 대학 갈 생각이 점점 없어지고 ,, 일 하느라 제가 원하는게 무엇인지 아직도 못 찾았네용 ,, 10대로 돌아간다면 정말 내가 하고싶은게 뭔지 꼭 찾고싶어요 ㅠㅠ ,,
•••답글
11일 전
굿바이브ㅎ  쥬냥이 작아
주변보면 대학 전공하고 1도 상관없는 직종 다니는 사람들이 태반이더라구요 진짜 딱 대학 나왔다 그 학벌만 가지고 가는 거구 오히려 대학 졸업하고 일하면서 적성 찾은 친구들이 많더라구요
•••답글
11일 전
김남준와이프  BTS TXT
한 직종에 몰리지 않고 다양한 직업들이 비슷한 처우를 받으며 살고 굳이 대학 나오지 않아도 취직이 된다면 저게 될 거 같아요.대학은 정말 학문을 위해서 가는 구조가 되면 참 좋을텐데ㅠㅠ후세대들은 그렇게 되기를
•••답글
11일 전
칼럼터너  테세우스 스캐맨더
너무 맞는말 같아요.... 그 분야에 대해서 알지도 못하는데 부모님에 맞춰서 혹은 성적에 맞춰서 학교만 일단 간다는게 너무 안좋은거 같다고 생각해유
•••답글
10일 전
댕댕이기여워
10일 전
하익규  HQ-!!
너무 공감합니다. ㅠㅠ
•••답글
맞아요 제 주위만 봐도 전공 살려서 취업하는 사람 거의 없고 전공이랑 잘 맞다고 생각하는 동기들도 많지 않더라고요
•••답글
제가 그래서 3년 일하고
그 후에 대학교가 필요해서
4년제 대학교도 다니고 있죠

•••답글
10일 전
CigarettesAfterSex
저도 꿈 없이 갔다가 자퇴하고 끊임없이 방황하다 겨우 길을 찾았네요 그래서 이런 제도가 있으면 대찬성이에요
•••답글
공감해요~ 23살도, 25살도 뭐든지 할 수 있는 무궁무진한 가능성이 있는 나이입니다.
•••답글
10일 전
헬로에부리완
저게 마냥 쉽지만도 않은게 저 부분도 부모의 경제력과 가정환경에 따라 보낼 수 있는 퀄의 차이가 엄청 나다고 해야하나..
누군가는 그 기간을 알바만 전전하다 끝날 수 있고, 누군가는 넉넉한 지원 아래 하고 싶은거 다 하고 각종 경험을 쌓을수가 있을테고
또 다른 차별의 연장선상이 될 수도 있다는거..

•••답글
10일 전
김연탄발꼬락  뽀잉또잉
학교를 다니면서도 미래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이 있다는게 공감되네요
•••답글
10일 전
TAEYEON_  소녀시대 방탄소년단
정말이요...일단 대학에 가야 한다는 생각에 적성이나 진로는 전혀 고려하지 않은채 일단 성적에 맞는 전공을 선택하고...아직도 제가 하고 싶은 일이 뭔지 몰라요
•••답글
10일 전
다시 만나자
경험도 모두가 다양하게 누릴 수 있다면 정말 좋은 제도일 것 같네요. 오랫동안 꿔왔던 꿈도 막상 직접 겪어보면 다른 경우도 많은데, 거기에 대해 방황할 시간조차 없다는게 참 사람 마음 조급하게 만들더라고요.
•••답글
10일 전
쉿세븐틴일코중  평생캐럿
맞는 말이에요… 솔직히 초중고 학교 다니는 동안 진로체험할 기회가 얼마나 있을까요 너무 좁은 시야를 가지고 원서를 쓴 것 같아서 조금 후회돼요
•••답글
10일 전
SVT 우지  보컬팀 보스❤
지금 시점에는 저렇게 기간이 생겨도 그 기간마저도 좋은 대학교를 목표로하는 사교육 고등학교 4학년 정도밖에 안될 것 같아요
•••답글
10일 전
펭덕
저도 고등학교 졸업하고 2-3년간 하고싶은거하고 대학갔는데 하나도 안늦었어요..! 다들 대학가서도 늦었다고 생각하지말고 하고싶은거 꼭 많이 해보셨으면 좋겠어요
•••답글
안녕하세요 갑작스럽지만 댓글을 읽어보고 궁금한게 생겼는데 쪽지를 보내도될까요??
•••
네넵 가능해용
•••
10일 전
어진
정말 공감해요 3~5년이 아니라 1년이라도 좋으니 저런 기회가 생겼으면 좋겠어요
•••답글
10일 전
남길님
맞아요 제도적으로 바로 도입하기는 어렵겠지만 우선 사회적 인식이라도 학력이나 공백기에 대해 너그러워 졌으면 좋겠어요
•••답글
10일 전
대니링
전적으로 공감해요. 저는 적성검사에서 '예술'이 가장 높게 나와서 찾다가 2017년, 26세, 대학교 4학년 여름방학에 '성우'가 되고 싶다고 했을 때 가족들한테 들은 막말로 자신감, 자존감, 용기를 빼앗겼거든요. 그래서 한동안 부모님이 시키는 대로 내 적성에 맞지 않는 요양보호사 자격증을 따고, 생산직으로 일하다가 짤리고, 그러다가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일용직으로 일하다가 작년인 2020년 7월 말에 '희망일자리'로 '전하작은도서관'에서 일했을 때가 가장 행복했고 그해 11월 말에 계약이 끝난 이후로 지금까지 일을 안하고 방황하고 있어요. 제발 저처럼 가족한테 꿈이 짓밟히는 경우도 없고, 자신의 적성에 맞는 일을 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게 당연해지는 날이 빨리 오기를 빌어요.
•••답글
10일 전
하..현상
진짜요.. 일단은 성적 맞춰서 대학/학과 정하고... 어영부영 이게 나한테 맞는 건지, 내가 재밌어하는 건지 모르고 학점 채우면서 고민하고 있으면 사회는 또 이제 취업하래요.. 전공 살려서...ㅋㅋㅋ 정말 그냥 "얼레벌레" 가 되는 거 같은~.. 지금의 시스템으론 고민도 경험도 쉽지가 않은 거 같아요. 그걸 위해 수천번 고민하다가 휴학을 하는 대학생들도 많은데, 휴학하면 또 그동안 뭐했냬요 ㅋㅋ 휴학하면서 또 뭘 해야한대요.. 논지에서 벗어난 거 같지만 졸업 앞두고 심란한 마음에 휴... 아무튼 충분히 다양한 경험을 한 후에 시작할 수 있도록 뒷받침되는 건 뭐가 됐든 꼭 필요한 거 같습니다
•••답글
10일 전
밤송이   방탄
너무 공감합니다… 취업준비할 시기에 접어들었는데 다양한 사회를 경험할 시간이 너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답글
맞는말 같아요 저도 원하는 꿈이없는데 고등학교 졸업하면 대학은 가야하니까 원하지도 않는 과에 지원하게 되고..
•••답글
10일 전
두사랑
겪어봐야 내가 좋아하는게 뭔지 알 수 있죠
•••답글
10일 전
지욘  지욘너무보고싶어ㅠㅠ
진짜 좋은말이에요
•••답글
10일 전
BTS JM
맞는 말..중간중간 쉴 틈도 주면서
•••답글
(내용 없음)
•••답글
10일 전
두부야
공감합니다
•••답글
10일 전
Aesthetic
완전 공감해요. 제 경우에도 이번에 제 동생이 수능을 보는데요.. 만약 대학에 못 가면 1년 유예기간을 둘 생각입니다. 자신이 무슨 일을 하고 살 것인지에 대한 고민 없이는 목표가 생기지 않고, 목표의식이 결여된 채로 무언가를 공부하는 건 본인에게 고통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모두들 맞는 길 잘 찾아가셨으면 좋겠네요ㅠㅠㅠㅠ
•••답글
10일 전
인생은서커스
다 공감해요
•••답글
10일 전
BTS&ARMY  방탄소년단
진짜 공감합니다
•••답글
10일 전
piri
지금 진짜 절실하게 느끼는 게 저 말에 다 담겼다..
•••답글
6일 전
솔의눈  머리까지시원해지는늒
공감해요 솔직히 뭘 안다고 고등학교 졸업 전에 전공 정하고 미래를 정할 수 있겠어요 물론 어릴 때부터 꿈이 확고한 친구들도 있을 수 있고 대학가서 전공이 정말 잘맞아서 그 길로 갈 수도 있겠지만요
다시 공부를 해야하는 상황이 생기겠지만 학교에서 벗어난 20살이 된 친구들에게 미래를 고민해보는 기회와 시간을 확보해 주는 것도 학생들에게 필요할 것 같아요

•••답글
6일 전
표삐오  삐오삐요삐용삐용!
맞아요 다양한 경험을 쌓고 좋아하는 일을 찾을 수 있게 되면 좋겠어요 무턱대고 대학에 진학하니까 졸업하고나서 진짜 제가 하고싶었던게 뭔지 전공을 살리는 게 맞는건지 하는 이런저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사회가 정해놓은 입시, 취업 연령에 맞추려 하다보니까 촉박해지고 압박돼서 진짜 나의 진로를 못찾고 여러 기회를 놓치게 되는 것 같아요..
•••답글
그끄저께
전하지못한찐심  김석진 여자친구💗
좋아요 입시만 생각하다가 급하게 과 선택하는게
부담이였고 대학다니면서도 전공이 잘 맞는지
의문을 가졌던게 한두번이 아니였는데
자기자신에 대해서 더 알필요가 있다구 생각해요

•••답글
그저께
생화  화초에서 꺾은 진짜 꽃
너무 공감해요. 고등학교때까지 무슨 경험을 할 수 있다고 당장 나의 미래를 책임질 전공을 정할 수 있을까요? 졸업 전후로 입시 문턱에 좌절하고 또 내게 맞는 전공을 찾으려고 해도 경험과 지식이 없으니 취업 잘 되는 과 또는 연봉이 높은 과를 선택하려고 하잖아요. 그리고 보통 초반에는 몰라도 졸업 후 취업을 한 다음 일을 하다보면서 차차 '이 일이 나한테 안 맞구나'를 알게 된다면 이미 늦었다는 사회 인식 때문에 바꾸지도 못하고요. 저도 이 사실은 고등학교 졸업하고 몇 년이 지나서 아주 잘못 됐다는 걸 알았네요ㅠㅠ
•••답글
그저께
황희태
유예기간을 만들자고 주장하는 것도, 반대하는 의견들도 다 맞는말 같아요.. 그냥 교육은 .. 어떻게하든 어려운 거 같아요 특히 한국에서는..
•••답글
그저께
운좋은사람
근데 대학가서도 종강하면 3개월씩 쉬는까 그 때 대학 안맞으면 편입도 준비하고 자퇴도 하고 알바도 하고.. 공부 감 잃기 전에 대학 가는 것도 좋다고봐요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대한민국 여신 이미지 원톱 jpg712 귤햄콜꿀졍 09.26 19:00 217346
유머·감동 오늘자 반응 안좋은 ITZY 유나 뮤뱅 의상.jpg450 션국이네 메르 09.26 17:02 240874
유머·감동 나 공무원인데 구청에서 전통시장 담당 맡게됏어272 뉴큐세요 09.26 22:05 148619 25
유머·감동 찐으로 다 커버린 정동원_최종.gif224 큐랑둥이 09.26 23:53 74802 42
유머·감동 스포) 오징어게임 진짜 광기.jpg226 BBANGYA 09.26 16:23 119620
7034762 노사연 집에 옛날 사진이 별로 없는 이유 비비의주인 10:23 103 0
7034761 요즘 방송가에서 성인지감수성 신경 좀 쓰는거 같은게 無地태 10:11 1316 0
7034760 시청률 떨어지고 있는 예능 왤케 이뻐 조 10:11 2598 1
7034759 양요섭만 안다는 스미스 세계관1 301713_return 10:09 799 0
7034758 어서와 무계획 멕시코 + 계획충 독일 같이 다니는 거 보고 싶다ㅋㅋㅋㅋㅋㅋ.. 패딩조끼 10:08 1553 0
7034757 한국말에 충격받은 일본인.jpg3 조이야 이쁘 9:58 3505 0
7034756 中 최악 전력난에 신호등도 먹통…원인은 호주산 석탄 금지 여파? 누눈나난 9:53 1969 1
7034755 소속사 나가고 자유로워진 여돌 311342_return 9:52 1900 0
7034754 SBS 사장, 예능국 본부장까지 총 출동한 골 때리는 그녀들 김성규내꺼`ワ 9:51 1670 0
7034753 김종국식 물회 먹방.gif1 ㄷH학수학능력 9:51 2317 1
7034752 새로운 코카콜라 제로 출시1 양세종의 개 9:50 1204 0
7034751 선우정아 '도망가자' 중 가장 위로 됐던 구절은? 영은수 9:47 583 0
7034750 제가 과몰입 오타쿠인게 아니라 진짜 게임 NPC가 눈 앞에 나타났다니까요;..1 맠맠잉 9:47 1585 0
7034749 아 저런 방금 화장실에서 생리대 가는데 실수로 잘못 붙여서3 양꼬치 떨어져 9:47 5626 0
7034748 추석연휴 음주운전 사망 0명…"통계집계 이래 처음" wjjdkkdkrk 9:44 1122 0
7034747 여자 양궁 리커브 종목 세계 랭킹 1위 선수6 스뭍라잌버터 9:39 5333 2
7034746 눈이 커보이는 안경 하니형 9:39 1107 0
7034745 ???: 남자친구 8명이 전부 군대를 가는데 어떡하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1 벤츄리 9:31 2936 0
7034744 '사랑과 전쟁', 7년만 부활 10월 14일 카카오TV서 공개 체리타르트 9:26 350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9/27 10:22 ~ 9/27 10:2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9/27 10:22 ~ 9/27 10:2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