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전체방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국내)
1001he54e ll조회 237995l 123
 
12

1개월 전
벵에
저런 단어를 쓰시는 분들이 뭐 얼마나 되는지 알지도 못하고.. 그 분들이 아들한테는 얼마나 효도받고, 딸한테는 못받는건지 알지 못하는.
굉장히 단면적인 사례를 들고오니 사람들이 서로 입장만 반영해서 대립이 생기는 거 같아요. 정말 피곤하고 쓸모없는 논쟁거리 굳이 만드는 느낌.

•••답글
1개월 전
Up poompat
진리의 케바케.. 할머니한테 저런말 뜻 진짜 있냐고 여쭤보니 오히려 저말이 노인혐오 아니냐고 되려 물어 보시는데요?? 물론 저런 인간들도 있겠으나...아무리 노인이여도 세상돌아가는거 아는 사람은 진즉에 노후 자식들한테 부담안지운다고..
저런일이 없다곤 못하지만.. 다들 소일거리 하며 노후 스스로 책임 지는게 할머니또래 에도 당연한 일처럼 여겨 지신다네요.
할머니 이야기 들으니 저글 하나가 여성혐오와 노인 혐오를 동시에 하고있다는 생각이 들어 소름돋네요.

•••답글
1개월 전
밥다디라라
노후보장용이라 생각해서 그러는 사람도 있겠지만 솔직히 미국이나 유럽가서 잘먹고 잘살면서 대학 가고 그러는 분들 등록금 누가 내줬겠음 대부분 부모가 내줬을 걸요? 제 사촌도 그렇게 이모가 뼈 빠져라 일해서 보냈더니 전화하면 걍 끊어버리고 모르는 척...ㅌㅋㅋㅋ 미국 시민권도 땄다는데 연 끊어버렸고요. 이모가 노후보장 바라는 것도 아닌데 걍 결혼식도 초대 안하고 그랬고 솔직히 미국으로 이민 간 내 주변 지인들 중 미국의 문화 일부만 본인 입맛에 맞게 받아들이는 경우 많이 봤어요. 독립심 강한 건 부모랑 연락 많이 안하는 이유를 포장할때 쓰기도 하고... 물론 일부 내 좁은 인맥 내에서 미국으로 유학이나 이민간 사람들에게 한해서 하는 말이에요
•••답글
1개월 전
도경수왕자님
아들은 원래 무뚝뚝하다고 나중에 늙어서 안 챙겨줘도 그러려니 하고 딸은 애교쟁이에 살가워야하고 나중에 늙어서 꼭 챙겨주길 바라고 그러면서 재산은 아들 먼저~ 저희 친할머니 외할머니 다 저런 생각 가지고 계세요 본인은 티도 안 낸다 하시지만 저는 딸인 입장에서 다 보이거든요 아들이 가끔 챙겨주면 고마워서 아이구 우리아들밖에 없네~이소리 진짜 웃기더라고요ㅋㅋㅋ
•••답글
1개월 전
당면많이주세요
그들만의 세상, 믿거트, 창조논란, 혐오로 가득가득. 글 보면서 떠오른 생각은 이것뿐... 보기만해도 진절머리 나요. 이제 부모자식 관계까지 젠더이슈로 물들이려고하네요.. 대체 어떤 삶을 살아온건지 안타깝습니다.
•••답글
동감합니당
•••
진짜 그래요 진절머리나요 ㅠ 저분들 인생도 불쌍해요
•••
1개월 전
방탄소년단 정국°  꿈은 사막의 푸른 신기루
1개월 전
D a h l i a
유독 딸한테 기대려는게 있는 거 같아요. 근데 마지막은 부모가 자식 키우면서 어떻게 했는지에 따라 갈리죠. 아무튼 자식한테 남녀차별하는 부모는 진짜 자격없다.
•••답글
1개월 전
라임 세레니티
자식이 잘 되면 좋아해줘야하는거 아닌지??굳이 미국 딸이라고 뭐라하는건ㅋㅋㅋ 윗댓처럼 솔직히 그런거 있긴하잖아요 아들 유학보내면 좋아하거나 그러려니 하는데 딸 유학은 싫어하는 으르신 ㅋㅋ 저 나이대분들은 더 심할텐데
•••답글
1개월 전
MC 와랄롤
양쪽 입장 다 이해돼요 실제로 그런 사람들 있구요
물론 딸에 한정 하는 건 아니라고 봅니다.

•••답글
1개월 전
세일러 문
저런 말 쓰니까 효도를 못받는는거아닌가
안저런 사람들은 자식들이 그럴리 없겠즤

•••답글
1개월 전
아녀야엉여야쟈
미국딸이요...? 살면서 첨 들어봄
•••답글
혼자 유행시킨 용어 아님?
•••
1개월 전
보라색을좋아해
어케든 성공해서 꼭 나갈게여^^!
•••답글
1개월 전
이준영 李濬榮
저희 엄마는 저를 통해서 미국으로 이민 가고 싶어 하시는 ...
•••답글
1개월 전
닉네임1617234084
저 아는 분은 그렇게 아들아들 하시면서 정작 힘드실땐 딸만 찾으시더라구요 감정쓰기통
•••답글
1개월 전
탭볼
어느 정도 맞는 말 같음ㅋㅋㅋㅋ 조금 윗 세대만 해도 딸 갈아넣어서 아들 승승장구하게 뒷바라지 다 해주게하고... 이후에는 노년의 부모님마저 딸이 책임지게 하는 모습을 드물게 본 것도 아닌데ㅋㅋㅋㅋㅋㅋ
그래놓고 이제 와서는 그런 삶 안 살고 제 밥그릇 챙기는 딸에게 이상한 단어 만들어서 뭐라고 하니까 당연히 화낼 수 있지ㅋㅋㅋㅋㅋ

•••답글
자기가 부모님 지원 다 받고 승승장구 해놓고 노년의 부모님에게 무관심하고 효도하지 않는것이 도의적으로 질타 받을 순 있어도 이제껏 그래온 이전 세대의 아들들에게는 그냥 넘어가더니 딸들에게는 미국딸?? 당연히 저런 말을 만들어 내는 것에 대해 짜증나는거 백번 이해감ㅌㅋㅋㅋ
•••
1개월 전
바바빠빠
1개월 전
포용
저런 입장은 아니지만 적어도 우리 할머니는 이모나 울 엄마가 그랬음 저럴듯 ㅎ... 아직도 아들들한테는 싫은 소리 부정어 하나도 못 말하면서 큰이모는 매번 감정 쓰레기통처럼 전화로 이랬네 저랬네 뭐 가지고 싶은 거 있어도 돈 있는 아들들은 내비두고 딸들 쥐어짜고 ㅎ 그래놓고 아들들이 더 못산대 아니요 딸들이 더 못살아요 할머니 ㅎㅎ; 의사 아들 제약회사 아들 두고 중학교도 안 보내고 돈 버는 족족 뺏어다가 아들들 공부 시키고 착취당한 딸들한테서 지금까지도 효도 바라고 전화 안 받으면 얘가 나한테 삐쳤네 어쩌네 저쩌네 진짜... 저렇게 늙지는 말아야겠다는 생각 + 비혼 다짐 ㅋㅋㅋㅋㅋㅋ
•••답글
1개월 전
망고래
저희 엄마가 병원에서 일하는데 딸 아니면 며느리랑만 온데요. 아들이랑 오는 사람들은 대부분 데리고만 왔다가 그냥 가고 그리고 엄마가 한 말중에 제일 와닿은 말이 아들만 있는 할머니들은 말하고 싶어서 입이 근질근질하다고 조금만 이야기 들어주면 하루종일 말붙이고 싶어한다고…
엄마가 얼마나 대화할 사람이 없으면 그러겠냐고 자기 늙으면 저런 할머니 안되게 말동무 해달라는데 그 날 되게 울컥했어요.

•••답글
1개월 전
N_몽
뭐.. 양쪽 사정이나 상황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미국딸이라니ㅋㅋㅋㅋㅋ어이없네..
•••답글
1개월 전
imposter
맥락맹이 누군지 모르겠네요. 저 트윗글 토대로 보면 저분 엄마 무리만 저런 용어를 쓰는지, 70대가 전부 저 용어를 쓰는지 모르는 거죠. 구글에 찾아보는 것도 의미 없지만, 모두 저럴 것이다 일반화하는 것도 마찬가지로 의미 없어 보이는데요.
•••답글
더불어 2013년 73세면 한국 전쟁 때 태어나신 분들인데 남녀 차별 행태를 비판하는 건 당연하지만, 그 사회에 영향을 받았을 수도 있음을 어느정도 감수해야지 무조건 비판하는 건 세대 갈등 조장 같아요. "딸에게만 효도를 강요하는 건 차별이다. (O)" "70대가~ (X)"
•••
1개월 전
틴탑천지  틴탑사랑해
믿거트 하려는 사람 많은거 같은데.. 단어 존재 유무를 떠나서 솔직히 맞는 말 아닌가요ㅋㅋㅋ 저는 실제로 저희 할아버지 할머니께 들었어서 공감되네요..^^ 큰아빠랑 고모 둘다 외국에 있는데 본문 내용과 똑같이 생각하십니다ㅎ 맨날 일반화한다고 뭐라하지만 정말 많은 사람들이 그러고있는데 이쯤되면 아니라는 사람들이 일반화하는건 아닌지... 그리고 저 나이대분들끼리 하는 말인데 성차별 없다하는것도 웃기네요ㅋㅋㅋ 바꿀 수는 없어서 직접 말은 잘 안하지만 명백히 아직도 고정관념 가지고 계신 분들이 훨씬 많아요
•••답글
1개월 전
Fidelio
자식을 노후대비용으로 생각하는 부모도 물론 있겠지만...대부분의 부모는 사랑하는 자식과 가까이 살고 자주 보고싶어하죠. 해외가서 일년에 자식 얼굴 한번 보기 힘들면 어떤 부모가 좋아하겠습니까
•••답글
1개월 전
공손한 루피  저 건들지 마새오
슬의에 나오는 병원장님 자식들 생각난다..
•••답글
1개월 전
인생은서커스
트위터는 거릅니다. 미국딸 진짜 쓰는말이에요?
완전 처음 듣는데.. 검색해도 안나옵니다.
또 남녀갈등 조장하고 있죠.. 믿거트는 진리임.

•••답글
1개월 전
라이어
처음에는 좀비딸 패러디인줄....너무 생소한 단어라서요 유행 여부와는 별개로 아들한테 지원 쏟아붓고는 노후엔 딸한테 효도 바라는 부모가 은근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놀라긴 했어요
•••답글
1개월 전
마늘장인민슈가-ㅅ-  감바스해주까 -ㅅ-
아직도 딸=살림밑천으로 생각하시는 부모님들 정말 많아요 아들은 지 가정 꾸리니 신경 못써도 되지만 딸은 꼬박꼬박 용돈 부쳐야 되고 명절에 당연히 들어와야 하고 여행은 필수
할말이 없습니다

•••답글
1개월 전
권순영내꺼  결혼하자
딸밖에 없다는 말 들을 때마다 생각합니다 ..빨리 집을 나가야지
•••답글
1개월 전
3만부
근데 저들만의 세상 아님 이것만큼은...
•••답글
1개월 전
헹복  헹복의 조건
딸은 살림 밑천. 딸이 있으니 간병인 보험 안 들어도 된다. 저희 아버지가 하신 말씀입니다 ~
•••답글
1개월 전
따따라라
저 단어는 처음 듣지만 실제로 주변에 저런 가정이 많아서 놀랐어요
•••답글
1개월 전
Phyche
미국딸은 첨듣는데 무슨 상황이고 어떤 가정인지는 딱 알겠네요 가난할수록 자식을 자양분 사는 부모들이 생각보다 많더라고요
•••답글
여기는 여초라 일단 익잡에 한탄글 쓰는 딸들은 많이 봤는데 남초에도 그런글이 올라오는지는 모르겠음
•••
1개월 전
월화
저 단어는 처음 듣지만 저런 생각은 넷사세가 아니에요 저런 가정 생각보다 엄청 많구.. 저도 역시 딸이 좋다, 딸밖에 없다는 말 자주 들으면서 자라왔어요
•••답글
1개월 전
사실난고구마야
미국딸 이라는 단어를 빼고 글보면 어느정도 맞는말 같네요
•••답글
저 단어가 잘 쓰이는지 모르겠고 일단 우리 외할머니도 아프시면 며느리를 찾으세요 아들이 자주 연락 안 하는 것도 며느리 탓이고요 우리 엄마가 그때마다 지적해서 많이 나아지셨지만 아들 탓 안 하려는 노인들 꽤 많을 거예요 직접 봐온 입장이라 만들어낸 상상이라고 치부하기 어렵네요ㅠ
•••답글
1개월 전
큐컴버멜론
저 단어는 사실 첨 들어봤는데 내용 자체는 없는 일도 아니지 않나요. 무조건 트위터라고 없는 일 크게 부풀린다는 식으로 무시할 일도 아니죠, 실제로 빈번한 일인데- 저희 할머니는 아들이 낳은 손주들은 ‘우리애’ 딸들이 낳은 손주들은 ‘남의 애’리고도 부르는데 정작 할머니 아플 때 발 동동 구르며 가서 챙기는 건 전부 다 딸들 며느리고… 뭐 이런 맥락 한둘 아니잖아요- 단어 하나 가지고 있는 걸 없는 척 할 필요도 없겠죠.
•••답글
1개월 전
Yuna kim  피겨의미학
잘해주면 잘해준대로 뭐라하고
못하면 못해준다고 뭐라하고
세상은 이렇게 어렵습니다

•••답글
1개월 전
당쥐  임시완얼굴최고존엄
단어 자체가 문제가 아님
다들 저런 얘기 첨 들어본것도 아닐텐데
ㄹㅇ실존하는일임

•••답글
1개월 전
이글루
뭐든 여자탓하는게 참…
•••답글
1개월 전
호로롱이
단어선택이 에바긴 한데 요즘에는 확실히 효도에는 도의적인 책임만 있는줄 아는 사람 많은거 같아요.
•••답글
1개월 전
zzeeuuss
이게 믿거트라니 ㅋㅋㅋ 주변에 생각보다 딸들에게만 효도받고 유산은 지 앞사림도 못하는데 하면서 아들한테만 주는 집 많습니다~
•••답글
1개월 전
Xtinaa
아들한테는 당연히 해줄꺼 다해주고 딸이 유산챙기려면 속물같이 표현하는거같다
•••답글
또 하나의 혐오표현… 지긋지긋하네요
•••답글
1개월 전
김믽규
저 단어가 진짜든 가짜든 그 단어에 딸린 설명들엔 매우 공감합니다 요즘은 딸이 최고다, 딸이 자산이다 이 말들 진절머리 나고 그 미국딸 되고싶네요
•••답글
1개월 전
꼼데와가르송
근데 트위터빨 얘기를 믿나요...?
대단하시네요...믿거트가 왜 생겼게요...

•••답글
1개월 전
seventh heaven  일곱번째 천국.
저희 할머니도 70대 초반이신데요, 미국 딸 뭐 이런 말은 안 쓰시는데 비슷하게 말씀하세요ㅎ.. 특히 딸도 딸인데 며느리는 뭐 거의 당신 종으로 보시고ㅋㅋ
•••답글
1개월 전
Pirate Lulu
저런 말은 들어본 적 없지만
그런 자녀가 있다면 그 가정이 어떻게 흘렀는가 가
궁금해지네요.

•••답글
1개월 전
터지고있는
단어는 첨들어봐요. 하지만 상황은 너무 잘 그려지지 않나요?ㅋㅋㅋㅋㅋㅋ 미국까지 안가도 보이는데요ㅋㅋㅋㅋ
•••답글
1개월 전
인피니트.  이성종은 내꺼다
하이고 우리 친!할머니 첫째아들이 딱 저럽디다. 고생하고 욕먹는건 울엄마~~ 아들래미는 미국가서 심지어 손녀 결혼식에도 안불렀는데도 어화둥둥내새끼~ 전 22살부터 결혼언제하냐고 잔소리~
•••답글
1개월 전
나는 누구인가  널 사랑해 많이.
어후 급발진들 피해의식 많은 사람들이 너무 많네요
•••답글
1개월 전
난죽택
미국딸이고 뭐고 잘 모르겠지만 저런 마인드를 가진 윗세대 분들은 꽤 있으신거 같아요. 저희 어머니만 해도 노후를 위해서 딸 하나는 낳으라고 딸인 저에게 말씀하시는..^^
•••답글
1개월 전
해든이
저런 단어를 콕 찝어서 사용하시진 않더라도 기껏 대학보내놨더니~ 유학까지보내놨더니~ 하면서 아들한테 바라지도 않던 효도 제 앞길 챙기기 바쁜 딸한테 기대는 어르신들 주변에서 심심잖게 많이 봐서… 전반적인 맥락은 맞다고 봐요 여성혐오에 마냥 무시하며 밑거트 거리는 분들 물론 이런 불쾌한 면을 마주하는건 피곤하지만 적어도 목소리라도 내는 분들을 멍청이 취급하고 덜 예민한 나^^에 취하신다면 이 사회는 절대 바뀌지 않을거랍니다
•••답글
1개월 전
방귀뿡
1개월 전
딸기맛 해열제  환상적인 해결책
세상에 얼마나 다양한 사람들이 많은데요.. 아들아들 하면서 해준 거 없이 키울 때는 언제고 딸이 성공하니까 뽑아 먹으려는 부모들도 있을 것이고.. 뼈빠지게 뒷바라지해서 없는 살림에 뒷바라지했더니 집안은 모른 척하는 자식들도 있을 것이고.. 확실한 건 저 말들이 아예 없는 소리는 아닐 거라는 거죠..
•••답글
1개월 전
허위주(쉬웨이저우)  주주
아들이 분가해서 자기 가정 챙기면서 사는거에 대한 땡땡아들 이런 단어 지금까지 생긴적도없는데 딸이 그렇게 사니 미국딸ㅋㅋㅋ 이 단어를 얼마나쓰든 안쓰든 이런 단어가 나왔다는게 참 대한민국에서 딸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아주 잘알겠음
•••답글
1개월 전
애옹이에오
제가 그 미국딸인데 똑똑하게 자라는 동안 받은거도 없고 상속은 커녕 내 돈 뺏기기만 해서ㅋㅋㅋㅋㅋㅋ웃기네용
•••답글
1개월 전
아용용
저희집보면 틀린말이라고 못하겠네요ㅎㅎ
•••답글
근데 실제로도 아들한테는 당연하게 다 해주고 돌아오는 거 없어도 괜찮아 하면서 딸한테는 아들도 반도 안 해주고 바라는 거 많은 집안도 많으니까요 ㅋㅋ 에휴 뭐만 하면 아니래
•••답글
근데 뭐 글쵸ㅋㅋㅋ 딸 대학 보냈던 돈이 아들 사업하라고 쥐어준 돈보단 훨씬 적고 아들도 대학 보냈는데... 사업 망한 아들보다 서울서 사는 딸을 더 원망하시던 이웃집 할머니도 생각나구요.... 있던 재산 거덜낸건 아들인데요 ㅎ
•••답글
1개월 전
호비다람쥐
주변집들 보면 틀린 말도 아니네요..
•••답글
1개월 전
쫄깃쫄깃
부모한테는 딸 있어야 된다는 말 보면 알죠 ㅋ 뭐
•••답글
1개월 전
숲튽훈
믿거트 1스택 적립하고갑니다
•••답글
1개월 전
KLORANE
저런 단어 처음봤지만 저런 상황은 많이 봤네요ㅋㅋㅋㅋㅋㅋㅋ 이때까지 저런 상황을 정의할 단어가 없었는데 그게 만들어진것 뿐
•••답글
1개월 전
한잔만요
저도 미국은 안갔지만 미국딸처럼 살고 있어서 죄송한마음..ㅠㅠㅋㅋㅋㅋㅋ
•••답글
미국딸 까지 안 가도 라면만 봐도
"엄마가 끓이면 나쁜 엄마, 아빠가 끓이면 자상한 아빠, 딸이 끓이면 게으른 딸, 아들이 끓이면 불쌍한 내새끼" 이런 말도 있는 나라에서 놀랍지도 않고 그냥 못된 ㄴ 되는게 속 편해요

•••답글
저희 아빠보고 예전에 외국 나가서 살 거고 거기서 결혼할거라 했더니 오올~ 국제결혼~~? 이러시던데.....
•••답글
23일 전
까르망
맞는 말들만 하셨는데요...
•••답글
19일 전
앗싸  무언가가 진행된다는 두려움
아들에 대한 말은 없는데 딸은 있다는게 참... 그거랑 별개로 자식한테 올인하지 말고 스스로 노후 대비책을 마련해야 하는 시대인거 같긴해요
•••답글
앗싸  무언가가 진행된다는 두려움
제 주변에는 유학까지 전적으로 지원하고 노후가 조금 불안정해져서 자식한테 말했더니 지금까지 노후 준비 안하고 뭐했냐고 들은 분이 계셔서...
•••
18일 전
TheBookofUs  Negentropy
없는 얘기 지어낸 건 아닌 것 같은데요
저희 엄마께서도 기숙사 간다는 저 보고 "엄마가 나이들면 나몰라라 챙기지도 않을 냉철함이네"이란 말씀을 하셔요. 기저에 그런 생각들을 조금은 하시고 계시단 소리죠... 그럴 생각이 없음에도 부모가 자식에게 그런 예상을 던지니 너무 씁쓸하더라고요

•••답글
TheBookofUs  Negentropy
70대 부모님 세대의 얘기를 더 들어보지 않은 소재이니 단편적인 얘기일 수 있다만 믿거트하며 아예 없는 얘기 취급할 건 아니라고 봅니다
실제로 저희 어머니 젊을적엔 삼촌이 너무 어리니 어머니께서 학업 다 포기하고 서울 가서 돈 벌어오고 장녀노릇 다 하셨는데도 결국 돌아가신 할머니 집은 삼촌한테 갔어요. 할머니 살아생전에 사업해보겠다고 돈 깎아먹은건 삼촌인데도요. 어머니께선 아직도 할머니한테 잘 못해드린 것 같다면서 '같이 살 걸'하며 가슴아파하시는데 제가 볼 땐 평생에 걸쳐 삼촌보다 엄마가 더 지극정성이었거든요... 그럼에도 어머니께서 그런 생각을 하셨다는건 우리 부모님세대까진 그런 의식이 어느정도 남아 있기 때문이라고 봐요. '미국딸'도 앞에 붙은게 미국이 되었을뿐이지 별다를거 없다고 봅니다

•••
14일 전
삭제한 댓글
(본인이 직접 삭제한 댓글입니다)
•••
1001he54e  글쓴이
뻑ㄱ 구독자 110만이라 현실에서 없다고 믿기는 힘들꺼같아요!
•••
13일 전
snowme
몇몇 지인들 사이에서 쓰는 은어까지 알아야되나 그런거 갖고와서 퍼뜨리는건 또 뭐야 어제는 낭자드리 여자 심폐소생술 안하는 이유라며 웃긴소리 하더니 오늘은
•••답글
유행할정도면 한둘이 아니라는 소린거네요.. 씁쓸합니다
•••답글
12일 전
양오
미국며느리란 말은 들어본거같긴 하네요
•••답글
10일 전
레오니
뭐 단어는 처음들어봐도 맞는말이긴 한걸요
•••답글
9일 전
미비비
이걸 틀린 말이라고 하는 사람들은 현실을 너무 모르는거 아닌가요,, 모든 사람이 아름답게 사는건 아니랍니다
•••답글
9일 전
Scottie
댓글 보고 놀랐네요 논란 조정이요? 미국딸이라는 단어가 실제로 쓰이지 않을 뿐이지 자신 주변에 없다고 주작이다, 없는 얘기다라고 단정짓는 건 우물 안 개구리같아요 이게 현실입니다
•••답글
12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하루동안 안만지면 300만원 일시 지급437 박뚱시 0:42 122114 31
유머·감동 [네이트판] 여자 혼자 초밥 8개 많이 먹는건가요? (+추가글)125 알케이 0:16 47674 13
유머·감동 오은영 쌤이 말하는 타인에 의해 상처받을 때 대처법1174 굿데이_희진 10.22 22:09 92900
유머·감동 비건들이 지구를 살리고 있다(feat. 그 외의 팩트들)224 김규년 10.22 21:57 52747
정보·기타 아날로그에 미친 나라116 그녀의이름은 10.22 21:42 59105 25
7046859 전세계 자동차 그룹 TOP 10.JPG 드르릉 14:48 295 0
7046858 ???:당첨되신거 축하드립니다. 주소랑 연락처 알려주세요 류준열 강다니 14:47 450 0
7046857 아 x발 기훈이형! 이게 현실감 있던 이유 다시한번말씀 14:46 517 0
7046856 백종원, '연돈볼카츠' 개점 해명에도 네티즌 반응 싸늘.. 왜?2 지수 14:43 1414 0
7046855 릴러말즈 (Leellamarz) - Trip (Feat. Hannah) 마카롱꿀떡 14:43 3 0
7046854 오랫동안 사귄 연인의 결말.... 헤에에이~ 14:42 828 0
7046853 삼성 기본앱 광고 삭제 950107 14:42 438 0
7046852 최근 일본 외무성이 올린 일본해 영상 kdrsw 14:39 594 0
7046851 ㅎㄷㄷ한 30대 남성 미혼률2 djekxn 14:37 955 0
7046850 경리와 사이가 안좋은 대리.jpg 서로가 서로에 14:37 1050 0
7046849 "일 하려면 무조건, 씻을 물 얻는데도 성관계"WHO 충격 성학대 옹뇸뇸뇸 14:37 541 0
7046848 오징어 게임 중국 근황 김용국 아내 14:32 687 0
7046847 미스피츠 'Belief'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 거누야 14:24 88 0
7046846 20대 초반 딸이 혼자 여행가려 할때 부모로서 허용하는 나라범위는?21 .서로가 서로 14:23 2772 1
7046845 유재석이 표정관리 못한 순간2 950107 14:23 1302 0
7046844 ??? :"어이, 로스트아크."1 키토제닉 14:21 816 0
7046843 킹덤, 美 아이튠즈 댄스앨범차트·K팝 차트 1위 동시 석권1 초코치킨 14:08 1658 0
7046842 프라이팬 설거지 문제로 의견 갈림...jpg55 aiki_kr 14:00 5839 3
7046841 게임 일기 쓰다가 공개망신 당한 썰.jpg5 더보이즈 상 13:57 4756 1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0/23 14:50 ~ 10/23 14:5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0/23 14:50 ~ 10/23 14:5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