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하니형 ll조회 1101l 3
 출처

https://naver.me/5vY4ftSE


'빈곤 포르노'는 사람을 도구화하는 최악의 후원 독려 방식

"이미지가 가진 자의 언어로만 정의되지 않도록 경계해야…" "나는 엄마가 ○○단체면 좋겠어." 어느 날 유치원에서 돌아온 아이가 뜻밖의 이야기를 했다. 아이의 엉뚱한 이야기에 아이의 엄마

n.news.naver.com



'빈곤 포르노'는 사람을 도구화하는 최악의 후원 독려 방식 | 인스티즈
'빈곤 포르노'는 사람을 도구화하는 최악의 후원 독려 방식 | 인스티즈
'빈곤 포르노'는 사람을 도구화하는 최악의 후원 독려 방식 | 인스티즈
'빈곤 포르노'는 사람을 도구화하는 최악의 후원 독려 방식 | 인스티즈▲ 윤석열 대통령 부인인 김건희 여사가 캄보디아 프놈펜의 한 심장병 환아를 안고 있다. ⓒ연합뉴스

중략

빈곤 포르노(Poverty Pornography)란 모금을 유도하기 위해 가난 등을 자극적으로 묘사하여 동정심을 불러일으키는 영상이나 사진 등을 말하며(네이버 지식백과 시사상식사전 참고), 이러한 후원 독려 방식은 많은 비판을 받고 있다. 하지만 아직도 이런 접근 전략은 유효한 홍보수단으로 이용된다. 이는 아마도 시민의 반응과 선호와도 관련이 있을 것이다.

우리가 불편한 현실을 직시하고, 차별과 폭력을 근절하기 위해 인권 의제를 자기문제화하는 과정은 쉽지 않다. 빈곤 포르노는 나와 다른 위치에 있는 사람의 고통을 전시하고, 나에게 감정적 동정을 일으키며 경제적 지원을 요청한다는 점에서 쉽다. 인권 의제에 대해 항상 연대할 수 없다는 나의 부채감은 후원을 통해 "단체가 대신할 것이다"라는 안도감을 주는데 용이하다. 후원 문화를 비난하는 것이 아니다. 다만 이러한 사람들의 인권에 대한 부채감을 상업적으로,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후원 독려 문화에 대해 좀 더 비판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빈곤 포르노는 후원을 독려하기 위한 여러 가지 방식 중 사람을 대상화하고 도구화하는 가장 최악의 방식이다. 어떤 사람의 삶이라도 단순히 고통이나 즐거움 등 하나의 서사로만 이루어질 수 없다. 인간과 그 인간의 삶은 복잡하고 다양하고, 다채롭다. 그러나 빈곤 포르노는 목적 – 즉, 인권 옹호 활동을 위한 더 많은 참여와 후원 – 을 위하여 누군가의 삶에서 고통의 일면만을 잘라내어 마치 그것이 그 사람의 삶의 전체인 양 전시하는 방식으로 타인의 삶을 왜곡한다. 그리고 그 삶이 얼마나 비참하고, 고통스러운지, '더 나은 삶에 있는 당신'이 알아야 한다는 부채감을 부여하며, 선민의식을 자극하는 방식으로 잘못된 연대를 요구한다. 결국 우리는 동료 시민으로 문제에 다가가기보다는 타인의 삶을 나의 기준에서 평가하고, 일부의 선민의식에서, 일부의 부채감을 덜기 위해 동정으로 점철된 빈곤 포르노의 소비자가 되고 만다.

사람의 인식을 변화시키고, 사회의 목소리를 모아나가는 일은 인권옹호의 가장 핵심 동력이고 쉽지 않은 일이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태어나면서부터 이러한 가치를 이해하고 역량을 키워나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 받아야 한다. 아쉽게도 우리의 교육 과정, 사회화 과정에서 이런 부분이 충분히 다루어졌나를 따져보면 아마도 초라한 성적표를 마주할 것이다. 빈곤 포르노는 우리가 동료시민으로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에게 어떤 연대를 해야 하는지, 어떻게 모두의 인권을 옹호하기 위해 노력해야 하는지를 알려주지 못한다. 실제로 매일 교육 현장에서 내가 듣고, 상담하고, 경험하는 이야기들은 우리에게 필요한 인권 교육의 부재를 뚜렷하게 드러낸다.

빈곤 포르노를 통해 사회적 소수자와 약자에 대한 편향적이고 왜곡된 이미지를 각인한 사람들은 그들을 "불행하고 불쌍한", "나와 다른" 누군가로 타자화하게 만들며, "더 나은 삶을 살아가는 내가 구원해야 할" 어떤 대상으로 치부하게 한다. 인권에 대하여 이제까지 그 어떤 세대보다 더 높은 감수성을 갖춘 시대임에도 우리가 인권 의제에 선택적으로 연대하고, 사회적 소수자와 약자에게 피해자적, 불쌍한 이미지를 요구하는 아이러니를 보인다. 무엇이 문제일까?

빈곤 포르노를 통해 전달되는 왜곡된 인권의 메시지는 우리에게서 인권의 언어를 빼앗아 간다. 그래서 인권은 소위 기득권 혹은 엘리트들의 전유물로만 머물거나, 선민의식에서 누군가에게 도덕적 우월함을 과시하기 위한, 자신의 교양을 드러내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되는 결과를 가져온다. 그 과정에서 사회적 소수자와 약자의 삶은 분절되고, 왜곡되고, 과장되어 전시됨으로써 후원을 위한 도구로 전락한다.


후략
전문 꼭 읽어봐줘👍

추천  3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딸기 양손으로 먹는다고 귀척이라 억까 당했던 장원영234 민초의나라 02.08 20:45 92724 39
정보·기타 [공식] '프로포폴 톱배우' 유아인 "경찰 조사 협조할 것..문제되는 부분 적극 소..173 지수 02.08 23:16 73313 23
유머·감동 집안마다 배척하는게 각각 다르다는 반찬그릇144 수인분당선 1:08 33954 6
유머·감동 의외로 수지 이때 비주얼 악개인 사람 많음...jpg296 Happy Death D 02.08 21:59 74414
이슈·소식 튀르키예 대지진 후 한숨나오는 현 상황...jpg379 딸기생크림케 02.08 19:57 107130
귀여운 일본 인스타 더보이즈 상 12:41 162 0
[단독] DKZ 재찬, '놀아주는 여자' 캐스팅…'연기돌' 정극 데뷔2 지수 12:28 1121 1
백화점 시향지 나눠주시는분들 진짜 어디서 뽑는 것임2 용시대박 12:27 2468 0
"내 딸 출산하다 장애 얻었는데 사위 이혼 요구”…친정엄마의 절규30 워너원(17061 12:18 4437 2
더 이상 자라나지 않는 기억을 추억이라 부르나보다1 311869_return 12:13 1795 1
눈물주의) 4남매 혼자 키우는 싱글 대디.jpg1 딸기생크림케 12:08 1871 1
이바다 - Heaven(금기) (EP) 전곡 듣기 [15분어치/타임라인] 청량섹시 김태 12:07 665 0
믿거나 말거나 짧은 역사 한 토막 이야기 02 최민호(26) 12:06 1363 1
스쿼트 하는 여중생2 이등병의설움 12:03 3126 1
돈 급한 애들 당근 같은데서 타로알바 하셈1 MANSAE 12:03 6870 4
인생은 무조건 운이다 끌어당김의 법칙도 있다ㅇㅇ3 사랑을먹고자 12:03 3471 16
아무 돌판 주워다 고기 구워먹으면 안되는 이유.gif 김규년 12:03 1909 0
피지컬100 넷플릭스 월드와이드 1위 영은수 12:00 1947 0
주현영 "'우영우' 출연 후 광고 13편 찍어" 광고계 블루칩 등극 ('라스') XG 12:00 1075 0
[추억띵곡] 언니네 이발관 - 가장 보통의 존재 wjjdkkdkrk 12:00 435 0
BL 드라마 찍었었다는 보이즈 플래닛 참가자17 에자키카루 11:59 5780 3
2022년 뇌절밈 모음 남준이는왜이 11:58 1526 0
끝까지 사기쳐서 반드시 징수한다! 세금징수사기팀 38사기동대27 고양이기지개 11:58 1169 0
어느날 반려견이 찾아와 이렇게 부탁하면 들어줄 수 있어?38 누눈나난 11:55 5053 2
전체 인기글 l 안내
2/9 12:42 ~ 2/9 12:4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2/9 12:42 ~ 2/9 12:4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사업자정보확인 l 권리 침해 l 광고/제휴 l 채용 l 모바일
(주)인스티즈 l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