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마루카  T홈ll조회 255l현재 l 0
'펫로스 증후군'

[ Pet loss syndrome ]

가족처럼 사랑하는 반려동물이 죽은 뒤에 경험하는 상실감과 우울 증상을 말한다.

반려동물을 기른다면 언젠가는 겪게 될수도 있는 '펫로스 증후군' | 인스티즈

주로 나타나는 증상으로는 좀 더 잘 돌보지 못했다는 죄책감,

반려동물의 죽음 자체에 대한 부정,

반려동물의 죽음의 원인(질병, 사고)에 대한 분노,

그리고 슬픔의 결과로 오는 우울증 등이 있다.

반려인 천만 시대, 펫로스 증후군도 확산된다

한국은 2000년대부터 반려동물 기르기 붐이 일었다.

반려동물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고양이나 개를 2000년대 초반부터 키우고 있다고 가정하면

2016년에는 반려동물들이 노년기에 접어들어 수명을 다하게 된다.

바꿔 말하면, 펫로스 증후군이 확산되고 있는 추세라고 볼 수 있다.

반려동물을 잃은 고통은 자식을 잃은 고통에 버금간다

《인간과 개, 고양이의 관계 심리학(Pourquoi les gens ont-ils la meme tete que leur chien)》의 저자

세르주 치코티(Serge Ciccotti)는

반려동물이 죽었을 때

“남자들은 가까운 친구를 잃었을 때와 같은,

여자들은 자녀를 잃었을 때와 같은 고통을 느낀다”라고 말한 바 있다.

반려동물은

인간의 불완전성 혹은 불안정을 판단하지 않는

무조건적인 사랑의 대상이므로

반려인은 반려동물에게 자신의 감정을 쉽게 드러내고 공유하게 된다.

생활패턴 또한 반려동물 중심으로 바꾸고

그들에게 부모의 역할을 자처하게 된다.

반려동물을 기른다면 언젠가는 겪게 될수도 있는 '펫로스 증후군' | 인스티즈

따라서

반려동물과의 이별은 자녀와의 이별과 동일하게 느껴질 수 있고,

반려동물의 죽음을 자신의 탓으로 돌릴 수도 있다.

즉,

반려인에게 반려동물의 죽음은 관계의 상실을 의미한다.

반려동물을 잃은 슬픔에서 3~6개월이 지나도 벗어나지 못하고

일상생활에 지장을 받을 정도라면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펫로스 증후군 극복 방법은?

1.

반려동물을 입양할 때 나보다 먼저 죽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인지해야 한다.

개와 고양이의 기대 수명이 평균 15~17년이지만

불의의 사고나 질병으로 더 빨리 곁을 떠날 수도 있으므로 미리 이별을 준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반려동물을 기른다면 언젠가는 겪게 될수도 있는 '펫로스 증후군' | 인스티즈

2.

자신의 슬픔을 솔직하게 표현하기 위해서 반려동물의 죽음을 경험했거나

공감할 수 있는 사람들과 슬픔을 공유하는 것이 좋다.

충분히 애도의 시간을 가지면서 반려동물이 사용하던 물건을 천천히 정리해야 한다.

반려동물 앨범을 만들어 즐거운 기억 간직하거나, 반려동물의 묘지나 기념비를 만드는 것도 도움이 된다.

3.

키우던 반려동물이 죽은 뒤 성급하게 새 반려동물을 입양하는 일은 지양해야 한다.

특히, 집안에 어린 자녀가 있을 때 금방 새 반려동물을 들이면

자칫 아이가 죽음이나 생명을 대수롭지 않게 여길 수 있기 때문이다.

기존에 길렀던 반려동물과 동일한 종, 같은 성별을 기르는 것도 주의해야 한다.

반려동물을 기른다면 언젠가는 겪게 될수도 있는 '펫로스 증후군' | 인스티즈

펫로스 증후군을 보이는 사람들을 위로하고 존중해 주는 시선이 필요하다

한국은 반려동물 산업이 단기간에 급성장한 반면,

반려인이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생각하는 마음을 지지하고 존중하는 정신은

아직 미숙하다.

우 동물이 죽었다고 그렇게까지 슬퍼할 필요가 있느냐는 주변인의 시선은

반려인에게 더 큰 좌절감과 상실감을 안겨 줄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반려동물을 기른다면 언젠가는 겪게 될수도 있는 '펫로스 증후군' | 인스티즈

반려인들 중 하나인데 나도

난 햄스터를 키워

근데 햄스터 평균수명은 불과 2~3년 밖에 되지 않고

남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아

이것 저것 찾아보다가 봤는데

사실찾아서 글만 읽는데도 너무 슬프더라

어쩔 수 없이 나의 반려동물은

내가 사는 날보다

너무도 짧은 시간을 보내고 내 곁을 떠나서 언젠가 한 번은 울겠지만

조금이라도 마음의 대비를 해서

이 펫로스 증후군에는 빠지지 않았으면 좋겠어

그건 네가 사랑하는, 널 사랑하는 반려동물도 원하지 않을거야!

표현이 안 될만큼슬픈 일이지만

살아온 날들 행복하게 잘 지냈으니까

조금만 슬퍼하고 그 기간동안 잘 버티고 이겨냈으면 좋겠어.




모바일
첨부에도 이용 규칙 적용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인티영상
[고칼로리] 치즈 마카..
손호준: 아 진짜 우리..
123층 롯데월드타워, 10..
[포인트1분] '뮤직뱅크..
'마이리틀 키보드' 아..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단독] 방탄소년단, 세월호 참사 416가족협의회에 1억원 기부 1531AU01.21 15:08390611959
다른 남돌들의 쇼타스러운 컨셉 1455Nct 나카모토01.21 15:155778616
소름돋는 남자아이돌 명작 컨셉들 856내심자하앙01.21 18:2144167122
수지 로리타 전부해명, 새로운 사진有 1225쟈니데뷔축하01.21 13:0879268324
소름돋는다vs아무렇지않다로 의견 갈리는 행동 753in my blanket01.21 10:44526026
4358043의문의 화장실.. 여러분들의선택은? 권.순영2:521710
4358042급식충 레이드.jpg 2그아탱2:514200
4358041슬픈 사진 한장 안효섭!2:502440
4358040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밥 먹듯이 뛰신 분 김두두2:50410
4358039??? : 안대를 벗어주세요.jpg 그아탱2:491720
4358038우크라이나 어느 겜방 소고예스2:491180
4358037흔한 몰래카메라 클라스.gif 3더영두럽2:484930
4358036상해 야경 vs 홍콩 야경 5루나틱에스카2:482750
4358035트와이스 겟잇케이.jpg 비원에이포 동2:472510
4358034 41년만에 주는 물 비포 정진영2:472160
4358033흔한 박사모 등업글 정대현 나랑 결2:46830
4358032매국적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체결 강행하려는 박근혜 변뽀뽀2:46320
4358031주한미군의 의리 안효섭입니다2:461170
4358030날 설레게했던 애니메이션 음식들 2니지무라슈조2:453310
4358029[무한도전] 받아쓰기하다가 납량특집 겪는 무도 멤버들ㅋㅋㅋ(아무내용대잔치) 3하나마키 타케2:453360
4358028클린턴의 패배가 여성들에게 주는 절망.twt 5진 휴린2:453350
4358027수요미식회 전주 초코파이.jpg 82마츠카게 잇세2:4437550
4358026조선시대의 국민투표.jpg 이지성2:431020
4358025재수학원 똥군기 2내이름은이유2:434290
 처음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예잡 방탄소년단 17l 익명예잡 NCT 11
신설 메뉴 l 셜록 l Johnny's l 보이스 l 명품
인스티즈 트렌드 l루민익잡문스독국뷔호우뉴미밤보너스상무상
당신이 먹는 짬뽕라면은? l 360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 인스티즈 (사이트 소개) l 페이스북 l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