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AU  T홈ll조회 69l현재 l 0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오 마이 금비’의 오지호, 허정은이 실제 부녀와 같은 케미스트리로 마지막 안녕을 고했다.

12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는 KBS 2TV '오 마이 금비‘의 종방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오지호와 허정은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주연으로 활약한 두 사람은 11일 종영한 ‘오 마이 금비’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허정은은 “드라마가 끝나니까 많이 섭섭하긴 한데 그래도 스태프 이모 삼촌들과 배우분들이랑 같이 해서 즐거웠다”며 시원섭섭한 마음을 밝혔다.

“남다른 의미가 있었다”고 말문을 연 오지호는 “결혼하고 나서 딸과 함께 작품을 했다는 것이 큰 행운이었던 것 같고 끝나면 섭섭하긴 한데 후련하기도 하고 헤어지는 게 아쉬운 감이 있어서 전화번호를 달라고 했는데 주지 않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감독님이 큰 추위가 오기 전에 끝나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정은 양이 중간에 장염이 걸렸었는데 잘 건뎠고 크게 아프지 않고 미니시리즈를 마쳤다는 게 대단하다고 생각한다”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오 마이 금비’는 아동 치매에 걸린 딸 금비를 보살피며 비로소 아빠가 되어가는 모휘철의 이야기를 그린다. 이에 ‘오 마이 금비’는 마지막까지 가슴 따뜻한 가족적인 힐링 드라마로 남았다.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오지호는 이러한 드라마 평에 대한 공을 허정은에게 돌렸다. 오지호는 “정은양은 열 살 꼬마다. 정확히 뭘 어떻게 하고 있는 것에 대해서 정확히 인지를 하고 있다면 열 살이 아닌 거다”라면서도 “정은양을 보면서 많이들 공감하셨을 것 같다. 그래서 희망적이고 가족적인 따뜻한 드라마가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기억에 남는 촬영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지호와 허정은은 마지막 촬영이 가장 기억에 남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허정은은 “마지막회 아빠랑 엄마랑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다. 관 씬에서 감정정리를 다 해서 안 우려고 했는데 다들 한 명 씩 울길래 안 울 수가 없어서 울어버렸다”며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오지호는 “불과 며칠 전에 찍은 건데 마지막 촬영 때 정리하는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보통 감정적인 장면이 있으면 테이크 두 번 정도가 가장 좋다고 감독님한테 얘기했었는데 그날은 그렇게 말하지 않았다. NG없이 세 컷트를 세 번 씩 아홉 번을 똑같이 촬영했다. 다들 그만큼 집중했던 거다”고 말했다.

이어 “그 때는 정은이가 안 울고 있더라. ‘원래 울 텐데 왜 안 울지, 조금 울었으면 좋겠는데’라고 생각했는데 자기 촬영이 되니까 딱 울더라. ‘뭐 하는 애지’라면서 엄청 놀랐다”며 또 한 번 허정은의 연기에 놀랐음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오지호는 애청해준 시청자들에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오지호는 “따뜻하게 시청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 마지막까지 잘 끝내서 기쁘고 끝나서 마음이 무겁기도 했는데 좋은 문자들을 많이 받았다. 감사할 분들이 너무 많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첨부에도 이용 규칙 적용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l 꾸미기 l 맞춤법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정준하가 한 네티즌에게 보낸 쪽지가 논란인 이유 601너에게가는길02.27 21:16659820
신서유기3 서열정리 479IKON 진환02.27 22:164106222
박보검 확 뜨기전이지만 인생캐릭이라 부르는 역할(ft.싸이코패스).jpgif 454위너 민호0:574497424
완전 충격적인 다음주 날씨ㄷㄷㄷ.jpg 405정일훔02.27 23:38663001
일본마술사를 이긴 최현우 찰흙인형 마술 392배켠켱02.27 22:44321791
4426847질의 삶을 높여주는 우머나이저의 다양한 디자인들 1ゆた18:151880
4426846남경필"바른정당, 죽어가고 있다…사즉생이 살 길" 1992년 12월 318:14460
4426845아는 사람은 아는 매점 짱맛빵 6온유상태18:147960
4426844[한국갤럽] 대선주자 호감도 안희정 54% 1위…文 47%·李 39.. 2전정국!!!좋아18:13620
4426843최근 음원사이트 점유율.jpg 3WHOO18:133150
4426842모란시장 개고기업소 자진철거시작 ㄷㅇㅇㅇ18:121821
4426841포켓몬을 의인화 한다면? -1세대 포켓몬 일러스트 순영,권18:122780
4426840대박 잘 될거 같은 우주소녀 보나 공부법 69WJSN 은서18:11151206
4426839아버지한테 처음으로 느껴본 세대차이 3긷종읻18:113540
4426838[아따맘마] 동동이 한입거리설(동심파괴 주의).jpg 박망개 (망개18:112050
4426837방과 후 추억의 어린이 드라마.jpg 3보검아 누나18:102241
4426835중국 역사 속 유명한 동성애 일화, 애제와 동현 4빼빼빼18:099222
4426834현대판 신데렐라 하나마키 타케18:082910
442683320대 남성들이 보편적으로 들고다니는 지갑들 3거친 비바람18:076610
4426832불법 투견 도박장에서 구출된 개 1야스토모18:052872
442683112년동안 하루종일 버스에 사는 청년.jpg Happiness :)18:052831
4426830인스타그램에 쌩얼사진 올린 신아영 11B1A4찬식18:0461020
4426829잘못들은 노래 가사로 노래 이름 맞추기 3앙기모띠18:043070
4426828종종 아이유 닮았다는 말을 듣는 처자.jpg 2김남쥬18:036690
 처음 
처음이전131415161718192021222324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예잡 빅스 35l 익명예잡 NCT 4
인스티즈 트렌드 l태연안녕하세요더쇼규현아사랑해시간표달방홍보팔로워레벨드림
'김연아' 발음하고 들어오세요 l 87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 인스티즈 (사이트 소개) l 페이스북 l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