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AU  T홈ll조회 77l현재 l 0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오 마이 금비’의 오지호, 허정은이 실제 부녀와 같은 케미스트리로 마지막 안녕을 고했다.

12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는 KBS 2TV '오 마이 금비‘의 종방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오지호와 허정은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주연으로 활약한 두 사람은 11일 종영한 ‘오 마이 금비’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허정은은 “드라마가 끝나니까 많이 섭섭하긴 한데 그래도 스태프 이모 삼촌들과 배우분들이랑 같이 해서 즐거웠다”며 시원섭섭한 마음을 밝혔다.

“남다른 의미가 있었다”고 말문을 연 오지호는 “결혼하고 나서 딸과 함께 작품을 했다는 것이 큰 행운이었던 것 같고 끝나면 섭섭하긴 한데 후련하기도 하고 헤어지는 게 아쉬운 감이 있어서 전화번호를 달라고 했는데 주지 않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감독님이 큰 추위가 오기 전에 끝나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정은 양이 중간에 장염이 걸렸었는데 잘 건뎠고 크게 아프지 않고 미니시리즈를 마쳤다는 게 대단하다고 생각한다”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오 마이 금비’는 아동 치매에 걸린 딸 금비를 보살피며 비로소 아빠가 되어가는 모휘철의 이야기를 그린다. 이에 ‘오 마이 금비’는 마지막까지 가슴 따뜻한 가족적인 힐링 드라마로 남았다.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오지호는 이러한 드라마 평에 대한 공을 허정은에게 돌렸다. 오지호는 “정은양은 열 살 꼬마다. 정확히 뭘 어떻게 하고 있는 것에 대해서 정확히 인지를 하고 있다면 열 살이 아닌 거다”라면서도 “정은양을 보면서 많이들 공감하셨을 것 같다. 그래서 희망적이고 가족적인 따뜻한 드라마가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기억에 남는 촬영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지호와 허정은은 마지막 촬영이 가장 기억에 남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허정은은 “마지막회 아빠랑 엄마랑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다. 관 씬에서 감정정리를 다 해서 안 우려고 했는데 다들 한 명 씩 울길래 안 울 수가 없어서 울어버렸다”며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오지호는 “불과 며칠 전에 찍은 건데 마지막 촬영 때 정리하는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보통 감정적인 장면이 있으면 테이크 두 번 정도가 가장 좋다고 감독님한테 얘기했었는데 그날은 그렇게 말하지 않았다. NG없이 세 컷트를 세 번 씩 아홉 번을 똑같이 촬영했다. 다들 그만큼 집중했던 거다”고 말했다.

이어 “그 때는 정은이가 안 울고 있더라. ‘원래 울 텐데 왜 안 울지, 조금 울었으면 좋겠는데’라고 생각했는데 자기 촬영이 되니까 딱 울더라. ‘뭐 하는 애지’라면서 엄청 놀랐다”며 또 한 번 허정은의 연기에 놀랐음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오지호는 애청해준 시청자들에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오지호는 “따뜻하게 시청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 마지막까지 잘 끝내서 기쁘고 끝나서 마음이 무겁기도 했는데 좋은 문자들을 많이 받았다. 감사할 분들이 너무 많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규칙 위반 주의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l 꾸미기 l 맞춤법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세븐틴 팬싸 밥줄드립 논란 849정해인03.22 18:345914035
눈썹문신 하려다가 칭구생김 (feat.친화력이 그알 푸들급) 589융귱상,03.22 16:575128126
올해 캐나다를 가야하는 이유 535사랑아치킨해03.22 16:35489148
코인노래방에서 성관계한 중학생 주변 시선에도 아랑곳 496배고프03.22 15:05730741
급식으로 장관표창받은 영양사 근황.insta 416비포 정진영03.22 18:304437242
4462086안희정 페이스북 글 -문재인 후보와 문후보 진영의 비뚤어진 태도에 대해 이 수 정03.22 23:441320
4462085'라스' 광희 "프로필에서 가수 뺐다… 이제 방송인" 24천재인03.22 23:4285130
4462084러블리즈 케이.gif 3세더네임03.22 23:423192
4462083평생 죽을때까지 이 둘중 하나만 먹을수 있다면? 1003.22 23:423740
4462082고등학교 동창생인게 놀라움 4BTS_쿠야03.22 23:408620
4462081해수부 "세월호 선체 해저면 높이 9m까지 들어올린 상태"(1보) AU03.22 23:411230
4462080해수부 "세월호 선체 수면위 부양까지 4시간 반 남아"(2보) AU03.22 23:41790
4462079[속보] 세월호, 해저면서 9m 인양…내일 새벽 4시 수면 위 부상 1AU03.22 23:391170
4462078손오공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인물은? 2비포 정진영03.22 23:381880
4462077[오버워치] 솔져 : 저 궁쓸게요 아나님 뽕주세요! 맏내석진이03.22 23:372480
4462076해수부 “세월호 선체 부상까지 13m 남아”(속보) AU03.22 23:37970
4462075해수부 "세월호, 23일 새벽 3시50분에 뜬다"(1보) AU03.22 23:37750
4462074정형돈 노홍철 공통점... 뿅망치 장인 KA203.22 23:351780
4462073 박보검×곽동연 브로맨스.jpgif 3차인범03.22 23:354390
4462072 고독한 폴아웃.jpg 권.순영03.22 23:351400
4462071[주토피아X잘못된만남] 멍청한 토끼와 교활한 여우의 만남.gif -09- (망.. 1성규는뀨뀨해03.22 23:342010
4462070[속보] 해수부 "세월호 현재 속도면 새벽 4시께 수면위로" AU03.22 23:35960
4462069사람을 죽여도 감옥에 안가는 나라.jpg 1성성03.22 23:336510
4462068생각보다 화제성 없는 드라마 1손이탬03.22 23:326900
 처음 
처음이전131415161718192021222324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예잡 인피니트 6
인스티즈 트렌드 l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문의 l 모바일
© 인스티즈
좋아하는 치킨 종류 l 186표 참여
투표 참여 l 만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