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AU  T홈ll조회 108l현재 l 0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오 마이 금비’의 오지호, 허정은이 실제 부녀와 같은 케미스트리로 마지막 안녕을 고했다.

12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는 KBS 2TV '오 마이 금비‘의 종방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오지호와 허정은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주연으로 활약한 두 사람은 11일 종영한 ‘오 마이 금비’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허정은은 “드라마가 끝나니까 많이 섭섭하긴 한데 그래도 스태프 이모 삼촌들과 배우분들이랑 같이 해서 즐거웠다”며 시원섭섭한 마음을 밝혔다.

“남다른 의미가 있었다”고 말문을 연 오지호는 “결혼하고 나서 딸과 함께 작품을 했다는 것이 큰 행운이었던 것 같고 끝나면 섭섭하긴 한데 후련하기도 하고 헤어지는 게 아쉬운 감이 있어서 전화번호를 달라고 했는데 주지 않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감독님이 큰 추위가 오기 전에 끝나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정은 양이 중간에 장염이 걸렸었는데 잘 건뎠고 크게 아프지 않고 미니시리즈를 마쳤다는 게 대단하다고 생각한다”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오 마이 금비’는 아동 치매에 걸린 딸 금비를 보살피며 비로소 아빠가 되어가는 모휘철의 이야기를 그린다. 이에 ‘오 마이 금비’는 마지막까지 가슴 따뜻한 가족적인 힐링 드라마로 남았다.

'오마이금비' 오지호X허정은이 만든 실제 부녀 케미(종합) | 인스티즈이지숙 기자오지호는 이러한 드라마 평에 대한 공을 허정은에게 돌렸다. 오지호는 “정은양은 열 살 꼬마다. 정확히 뭘 어떻게 하고 있는 것에 대해서 정확히 인지를 하고 있다면 열 살이 아닌 거다”라면서도 “정은양을 보면서 많이들 공감하셨을 것 같다. 그래서 희망적이고 가족적인 따뜻한 드라마가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기억에 남는 촬영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지호와 허정은은 마지막 촬영이 가장 기억에 남았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허정은은 “마지막회 아빠랑 엄마랑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다. 관 씬에서 감정정리를 다 해서 안 우려고 했는데 다들 한 명 씩 울길래 안 울 수가 없어서 울어버렸다”며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오지호는 “불과 며칠 전에 찍은 건데 마지막 촬영 때 정리하는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보통 감정적인 장면이 있으면 테이크 두 번 정도가 가장 좋다고 감독님한테 얘기했었는데 그날은 그렇게 말하지 않았다. NG없이 세 컷트를 세 번 씩 아홉 번을 똑같이 촬영했다. 다들 그만큼 집중했던 거다”고 말했다.

이어 “그 때는 정은이가 안 울고 있더라. ‘원래 울 텐데 왜 안 울지, 조금 울었으면 좋겠는데’라고 생각했는데 자기 촬영이 되니까 딱 울더라. ‘뭐 하는 애지’라면서 엄청 놀랐다”며 또 한 번 허정은의 연기에 놀랐음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오지호는 애청해준 시청자들에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오지호는 “따뜻하게 시청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 마지막까지 잘 끝내서 기쁘고 끝나서 마음이 무겁기도 했는데 좋은 문자들을 많이 받았다. 감사할 분들이 너무 많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규칙 위반 주의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l 꾸미기 l 맞춤법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방금 뜬 워너원(WANNA ONE) 이니스프리 광고 사진.jpg 920옹성우 (95)12:496243242
근래에 가장 센세이션했던 라면.jpg 271Fleur06.25 21:32508170
자기 팬 제대로 기 살려주는 차태현.gif 240마운틴06.25 22:283908226
논란중인 신화 에릭 브이앱 223온유상태18:43262621
무려 5년만에 컴백 한다는 2012년 데뷔 남자아이돌 180녕숭아19:441728646
4615245KBS 이름없는여자 43회 예고 1안효섭!17:313100
4615244우리가 알지 못했던 러브젤의 또 다른 용도 사랑아치킨해17:3015280
4615243어느 날, 사람들의 그림자가 바뀌었다 2뿌뀨뿌뀨17:296820
4615242실시간 쇼케이스 손나은 기사 사진.jpg 1옆집 형17:2911690
4615241[단독] "북한의 태권도 강점은 뭐냐"고 물었더니 박용칠 ITF 단장의 대답은.. AU17:294340
4615240강남 한복판서 '흉기난동' 60대男 긴급체포 덕질없이무엇17:283850
4615238오디션 프로그램을 폭파 시킨 복화술 소녀 3위너 승윤17:2714080
4615237문과생들도 상대성이론원리 이해해보기 2스고이17:274530
4615236국민의당 '문준용 의혹' 조작 대국민사과… 검찰 수사는? 이동욱사랑해17:253590
4615235강동호사건 완벽정리.jpg 40정대현 나랑 결17:25885920
4615234현재 날씨상황 꾹이하트17:245590
4615233'군주' 유승호♥김소현 "서로가 이상형" 알콩달콩 (V 라이브) 천재인17:235810
4615232한 편의 판타지 영화같은 야겜 스토리.jpg 권아윤17:237920
4615231국민의당이 문준용씨에게 한짓 정챤우17:234640
4615229[움짤] 초밥도 자동화 시대 구 대영17:225830
4615228세계로 뻗어나가는 이문덕 David Sjhøl17:222240
4615227유승민"바른정당, 한국당-국민의당을 2중대로 거느려야" 태리야!태리야17:212000
4615226문준용"국민의당, 고소 취하할 생각 없다" 리드벨벳 슬17:203880
4615225부산에서 운전하기 힘든 이유 10넌 바다,난 하17:1913641
 처음 
처음이전131415161718192021222324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잡담 잡담 O 87
인스티즈 트렌드 l공카프듀콘워너원닉네임~군밤들등업신청호칭닉넴뉴이스트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문의 l 모바일 l 앱 설치
© 인스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