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국내주식   해외주식   코인   펀드   정리글   후기   기타
l조회 528l 1
 
19일 전
개미1
지배층, 세력 맘 때문이라 생각함ㅇㅇ
•••답글
개미1
코인 규제 뉴스도 그런 계획의 일부라 생각하는 음모론자임
•••
글쓴개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ㅇㅇ 코인하다보면 이런것도 세력들이 음모한거라고 생각함 그래야 빠르게 개미 털기되니까...
걍 이런 조정장이 1~2주간다 생각하고 버티면 된다 ㅠㅠ

•••
개미1
계속 큰폭으로 횡보할거라 생각함 하락 아니고 큰폭 횡보... 비트 6800이하도 생각중... 근데 결국 상승할거라 믿고 크게 떨어질때마다 15프로씩 사고있음... 버티자성투하자
•••
19일 전
글쓴개미
진짜 여기는 코린이 많아서...경제뉴스를 안보는구나 싶어 대장이 흐르면 다 흐르는게 맞지만
경제흐름에 따라 바뀌는게 주식 코인 판이니까 답답해서 적음 ㅠㅠ

•••답글
19일 전
개미2
언제쯤 회복할지는 아무도 모르는거지ㅜㅜ
•••답글
글쓴개미
계속 뉴스 때려맞음 이럴듯...
•••
개미2
ㅜㅜㅜ
•••
19일 전
개미3
정부규제단속 3개월 선포 ㅡ 비트코인 타격 ㅡ 대장주가 주식의 코스피수치라 대장주 급락하면서 다른 메이저 알트까지 급락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주식 🐶🚀 도지 투 더문 달글 🐶🚀334 11:41 8893 3
주식/코인 도지 아까 확 하락할때 한명이 도지 80억개 던지고 나간 거래33 0:58 17465 0
주식 도지 무조건 올라?27 05.08 18:20 8000 3
주식/코인 다들 시드 얼마로 해??27 05.08 20:22 2701 0
주식/코인 코인 자체가 도박인데 대출 좀 받아서 한다고 사람 잡아먹을듯이 욕하는 애들 있네64 9:56 4524 0
43052322 코인 지금 이더랑 이클 들어가도 돼?2 16:08 18 0
43052317 코인 아르고 저점인 줄 알고 들어갔는데 16:07 23 0
43052314 코인 도지 560까지 열려있을 듯2 16:07 60 0
43052312 코인 오 어제 에이다 들어갔는데 12프로 먹고 있네1 16:07 18 0
43052301 주식 비캐 쏘니?4 16:06 28 0
43052283 코인 반 정도 손해보고 매도하고 평단가 낮출까 16:05 25 0
43052264 코인 도지 추매하고 엄버 할까4 16:03 103 1
43052263 코인 라코 오르넹 16:03 25 0
43052247 코인 도지 773 그냥 엄버 하기로 함2 16:02 71 0
43052237 코인 도지 성있는거 알아?1 16:01 75 0
43052234 코인 내가 뺐던 것들 다 올랐네1 16:01 51 0
43052171 코인 145로 55만원 벌기 겁나 힘드네4 15:56 206 0
43052152 코인 ㄹㅇ 폰수익률ㅋㅋ6 15:54 299 0
43052143 주식 파워렛저 오르겠지,,,? ㅠㅠ 15:52 18 0
43052136 코인 나 이거 장투 갈까 말까? 402 15:52 100 0
43052099 코인 엄버는 승리한다8 15:49 173 0
43052081 코인 이더 시드가 적어서 너무 슬프다.. 15:48 46 0
43052078 코인 도지 828층에 사람 있어요 ㅠㅠㅠ3 15:48 145 0
43052038 코인 비캐 담주에 오를거니2 15:44 97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5/9 16:06 ~ 5/9 16:0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주식의 인기글 l 안내
5/9 16:06 ~ 5/9 16:0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짱구가 다쳤다는 소리를 들은 짱구엄마..gif 45
문 앞에 서있던 청년도 누군가의 소중한 자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