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85916l 80
아 진짜 너무 당황스러워서 오타있을수있어..

이번에 추석 연휴가 길잖아 그래서 타지역에서 자취하는언니가 엄마보겠다고 내려왔는데 집와서 나보자마자 뺨때리고 주먹질에 발길질에 그러다가 가위가져와서 머리 그냥 잘라버렸어

단발이 아니라 아예..반삭 아니면 답도 안보여

지금 방에 들어와있는데 너무 무섭고 어이없고 짜증나고 그래

이게 정상이야?

+나 때린 언니는 큰언니고 둘째언니가 들아와서 말해주는데 내가 연락 하나도 안받고 페이스북이나 인스타 하는게 화났대 내가 술도하고 담배도하는데 미성년자가 당단하게 올리는게 이해가 안됐다나봐 이부분은 내 또래를 다 올리는데 뭐가 문제인지...그리고 학교 무계획성으로 자퇴할려고 그래서 그렇대 나는 자퇴하는건 별 상관 없었대 내가 공부 열심히 한다고했다고 그리고 집에 안들어온거..친구 집에서 생활한다고했는데 남자친구 집에서 같이 지내는거 알았나봐 엄마가 내 남친 하거든 그리고 저번에 할머니한테 화서 욕한거때문에 그것도 있다고했어 자기 연락하나도 안받고 엄마 아픈데 속 썩이고 그래서 그랬다나봐 큰언니도 방에서 울고있다는데 내가 솔직히 엇나간선 맞는데 이래야해? 그래 언니가 몇년을 타이르긴했는데..난 잘모르겠어 내 인생아니야?

+++ 기출변형이였어 진짜 내가 이상한건가싶어서

우리집은 5남매야 내가 둘째고 저 노답 텅은 넷째

말 그대로야 딱 저래 생각도 저렇게 하는게 보여

두달에 한번씩 내려갈때마다 나 오는거 뻔히아는데

오지도않고 연락문자 다씹고 한 50통하면 엄마한테 전화해

언니가 자꾸 전화한다고 그리고 남자친구도 노답이야

내동생 고1인데 성인 만난다 백번양보해서 만날수있어

근데 남자애도 노답이야 우리엄마 앞에서 우리집 노답한테

시*년 소리지르고 싸우는건 기본이래 처음엔 잘하더니 그래서 럼마가 다신 집에 오지알고 헤어지라고 했더니 가출에 동거

이거 말이야? 그래서 지금 본가 내려가는데 머리카락은 안건들고 죽도록 패줄꺼야 어디를 부시든 후우...갑자기 허ㅏ나네

댓글도 화내준 친구들아..고마워..이해해줘서..

그래도 머리카락은 건들지않을께....

++++

집에 왔는데 동생 집에 있더라? 진짜 얼굴 보자마자 패고싶었는데

막상 그게 잘 안된다..그리고 나 있을때는 눈치보면서 잘해

집안일도 돕고 그 상황에서 갑자기 급발진 하는건 어렵더라..

속으로 부들부들 거리고있어 지금 뭐 하나만 걸려라 하고있음

동생이 언재부터 엇나갔냐고 물어보던디

중학교 올라가면서 그전에는 진짜 귀엽고 그랬는데

슬금슬금 사고치더니 는 우동밖에 없어졌어

그리고 폰값이나 그런건 자기가 일일 알바같은거 하더라

근데 엄마한테 만원 이만원씩 빌리기도하고 자기 친구들한테도 빌리나봐 지 남자친구랑 둘이서 빌리고 다닌 돈이 백만원이라고 아는 동생한테 얼핏 들었어 엄마한테는 더 이상 돈 주지말라고했는데 돈빌릴때는 엄마한테 불이 나게 연락한대

그래서 더 화나 내가 본가에 있었음 아마도 죽이지않았을까싶은데 타지역에 사니까 답답하다ㅠ

그리고 같이 욕해주고 고마워ㅠ 익명이니까 이렇게 올린다..

어디가서 창피해서 말하지도 못해...

그리고 내가 화나서 때리는게 아니라 진짜 거의 3년을 말로 달래보고 이해도 해보고 했는데 더 이상은 안될거같아

우리집은 거의 반 포기인데 동생이 엄마한테 피해를 주니까 그게 싫어 진짜
추천   80
← 빈공간을 더블탭 해보세요 →
 
12345

1개월 전
익인459
호적파는거 ㄹㅇ 안되나 갱생불가임
•••답글
1개월 전
익인460
진짜 겁나팼을듯
•••답글
1개월 전
익인461
나도 패고 삭발 시켜버릴듯
•••답글
1개월 전
익인212
근데 방치 하면 더 엇나가 ㅠㅠㅠ 주변에 비슷한 성격? 행동으로 중학교때 같이 놀던 애 두명 있었는데, 막 학교에서 담배피고 그정도...? 한명은 아예 부모님이 포기해서 소년원까지 갔다오고 지금은 뭐하는지 모르겠고, 한명은 부모님이 간섭이랑 관리 엄청 심하고 자기 진로 명확해서 페북으로 친목 이런거만 하고 막 엄청 엇나가진 않음...
힘들더라도 동생 포기하지 말아봐 ㅠㅠㅠ 차라리 엄청 패고 교육시켜서 관리하는게 미래에 더 좋을듯...

•••답글
1개월 전
익인462
어휴 진짜 고민이겠다 잘했어
•••답글
1개월 전
익인463
남자친구도 텅아님? 미성년자만나면서 가스라이팅 ; 내동생 남친이였으면 그자리에서 개팬다
•••답글
1개월 전
익인464
아니 집에 가둬 진짜 밖에 돌아다니게 하지말고
저러다 임신까지하면 더 노답아니냐

•••답글
1개월 전
익인465
아 진짜 마음이 아프다 진짜로…
•••답글
1개월 전
익인466
나였음 진짜 개팼을거같아
•••답글
1개월 전
익인468
와 .. 어떡하냐
•••답글
12345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잡담 차홍식 이름짓기 해보자1734 10.27 14:41 51445 9
잡담 체크카드쓰는게 창피해????856 10.27 10:39 69396 30
잡담 신입한테 면허따라 했더니 자꾸 그럼 걍 퇴사하겠대725 10.27 12:25 70604 28
이성 사랑방 근데 술집갈때 야하게입는사람들은 왜그런거야??543 10.27 16:18 53148 1
닝들 원나블 중에 뭐뭐 봤어?101 10.27 17:27 5437 0
46067804 난장이란 말 아는사람1 2:01 10 0
46067803 나왜이리 수전증이 심하지 2:01 3 0
46067801 잘생긴 사람한테 크게 관심없다고 생각하며 살고 있지만 2:01 5 0
46067800 솔직히 백신 맞은 거 후회된다2 2:01 23 0
46067798 이성 사랑방 이성이 이상형 물어보면 어느정도 관심이 깔린 거야????5 2:01 20 0
46067797 오늘 첫 대면했는데 나 빼고 다 친구 있더라..?1 2:01 11 0
46067796 투잡 뛰고 싶다,,2 2:01 7 0
46067795 갤탭 그냥 계속 껏다 켜지는데 이거 왜이래? ㅜㅠ 2:00 5 0
46067794 난 멍청이야 에어팟 한쪽 변기에 빠뜨리고 물 내렸어4 2:00 18 0
46067793 내 최애로판과 최애캐를 영업하러 왔다!1 2:00 18 0
46067792 이성 사랑방 '__에 대해 너는 어떻게 생각해?' 의 답이 '노코멘트할게' 이거면7 2:00 21 0
46067791 백신 부작용중에 복통도 있어....?? 2:00 6 0
46067790 한달만에 남친 보는데 옷 추천 좀...ㅠㅠㅠ404 2:00 24 0
46067789 이마에 피지들 잔뜩 뽑았다 와 40 혐오주의5 2:00 34 0
46067788 올해만 5키로 쪄서 하비 됐는데 커버되는 바지 아는 사람 ㅠㅠㅠ 2:00 6 0
46067787 패푸 투잡 해본 사람1 2:00 8 0
46067786 이성 사랑방 Entp 한테 질문해줄사람 ?8 2:00 18 0
46067785 시에라블루 보거나 산 사람???? 어떻니2 2:00 10 0
46067783 나나나나나 홈이랑 잠금화면 바꿧다리 구경plz 1:59 11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0/28 2:00 ~ 10/28 2:0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10/28 2:00 ~ 10/28 2:0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