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l조회 632l 0
속상해서 26살 먹고 울었음...

근데 그 남에 집 딸은 15살이었는데... 모르겠고 내가 서운했다고ㅠㅠ
 
   
울지마ㅠㅠ
2개월 전
아이구ㅜㅜㅜ무슨상황이었는뎅???
2개월 전
글쓴이
엄마랑 나랑 엄마친구 딸이랑 셋이 밥먹으러 갔는데 내가 고기 다 구워서 그 애기 앞접시에 두고 엄마 앞접시에도 뒀는데 엄마가 애기보고 이거 맛있어보인다 먹어봐 이러면서 먹여줬어... 난 기억이 생긴 후로 엄마가 뭘 먹여준 적이 없는데ㅠ 그리고 난 계속 고기굽고 있는데 나보곤 먹어보라는 얘기도 없고ㅠ
2개월 전
속상하지 내 엄만데
2개월 전
그 남의 집 딸이 어려서 걔만 챙겨주면 된다고 생각하셨나..?
2개월 전
글쓴이
원래는 나랑 고기 먹으러 가면 제일 맛있어 보이는거 내 입에 먼저 넣어줬는데 그걸 그 애기한테 먼저 주니까 그게 너무 속상했어ㅠㅠ
2개월 전
어... 15살짜리 앞에서 26살한테 내 딸 우쭈쭈하면서 고기 챙겨주면 쓰니가 더 뻘쭘했을거같은데?!
2개월 전
글쓴이
난 계속 굽고 있는데 먹어보란 한마디도 없고ㅠㅠㅠㅠㅠㅠㅠ 우쭈쭈 까진 아니더라도 너도 먹으면서 구워~~ 이정도만 해줬으면 안서러웠을텐데ㅠㅠ
2개월 전
익인14
윗댓 보니까 기억이 생긴 후로 엄마가 뭐 먹여준적 없다고 했는데 여기 댓글에는 원래 맛있어보이는거 쓰니 입에 넣어준다그러고
2개월 전
익인14
근데 각자 모녀가 간거면 서운할수있지만 애기 데리고 가서 둘이서 꽁냥하기도 이상하잖아 둘이 가든지 애기 데려가서 안먹이기도 그렇고...
2개월 전
익인23
2 말이 왜 다르지 ㅋㅋㅋ
2개월 전
쓰니의 15살때가 생각나서 챙겨주신게 아닐까?!?! ㅠㅠ
2개월 전
글쓴이
엄마한테 징징대니까 걔 너 중학생때랑 똑같다고 입 짧은 애들은 옆에서 먹여야 좀 먹는다고 그러긴 했는데ㅠ 속상했어 그래서 엄마랑 내일 갈비찜 먹으러 가기로 함 ㅠ 엄마가 다 발라주기로 했어
2개월 전
15세한테 질투난다는 게 좀 신기하긴 하다 내 엄마라고 해도 26살이면 난 별생각 없을 것 같은데
2개월 전
남의집딸 있는데 자기딸만 과하게 챙기는게 더 이상하지 않으까ㅎㅎ 괜차나 서러울수도있지
2개월 전
어릴때 친구가 우리집 놀러오면 엄마가 친구 뭐하나 더 챙겨주려고 했었거든 디게 서러웠는데 그게 맞더라ㅋㅋ
2개월 전
그 딸 어머니도 같이 온 게 아니라 쓰니 어머니랑 쓰니랑 그 딸 셋이면 어머니가 챙겨주셔야 먹을걸....?? 그런 자리에서 중딩 애기가 자기 먹을 거 계속 챙겨 먹기도 힘들고 ㅋㅋ 어머니가 진짜 매너있게 해주신 것 같은데!!! 쓰니도 보니까 사랑 되게 많이 받고 큰 것 같아서 훈훈한데 어머니가 센스 있으셔서 그랬네 ㅎㅎ 좋게 생각하자!! 갈비찜 발라주겠다고 하시는 것도 귀여우심
2개월 전
속상할만 한데…ㅠㅠㅠㅠㅠ 우리 엄마잖아 왜 모르는 애를 챙겨줘ㅜㅠ
2개월 전
ㅋㅋㅋㅋㅋㅋ갈비찜 발라주시기로 했다고?? 넘 귀여우시당
2개월 전
뭔느낌인지 살짝알것같다
울엄마도 남의집 애랑 나랑있으면 그럼ㅜㅜㅠ
마음은 내딸이먼저인거 알지만
서운함…ㄲㅋㅋㅋㅋ

2개월 전
엄마앞에 나이는 장사옶다.. 나도 엄마가 사촌언니 많이 챙겨줄때 속상하고그랬어 그래서 딸래미나 챙겨 이랬는데
2개월 전
엇 첫댓은 먹여준 적 없다하고 두번째는 원래 나부터 먹여줬다하구..?
2개월 전
익인15
그니깐 말이 안 맞네
2개월 전
나도 이거 궁금했어..!!
2개월 전
익인14
나도 계속 보면서 음? 했는데
2개월 전
익인17
그니깐 나도 지금 혼란스러워하는중.. 기억이 생긴 후로 먹여준 적 없다고 했는데 그 아래 댓글에선 원래는 자기입에 넣어줬다 그러구.. 뭐가 맞아?? (시비XXX 진짜로궁금함)
2개월 전
익인18
니도 이거 궁금해서 못나가는 중
2개월 전
익인19
나도 궁금해서 숨참음
2개월 전
익인21
그러게..? 첫댓은 기억 생긴후로 나한테 안멱여줫다 하고 두번짼 걔 먹이고 나 먹이고 ..
2개월 전
익인13
26살 딸이 중학생 질투해서 징징대면 갈비찜 발라준다는 엄마가 최소 초딩이후론 먹여준적 없는데 원래는 내 입에 먼저 넣어주던 엄마고 또 쓰니 중학생때도 입짧은 쓰니 옆에서 먹여줬네
2개월 전
 
아 그럴수도 있구나,,, 내 기준 신기하긴하다
2개월 전
어그로도 똑똑해야 끌지 하니 답도 없네
2개월 전
앞뒤도 안맞고 나타나지도 않고 에휴...
2개월 전
연습해와라..
2개월 전
멘탈챙겨 밖은 지옥이야
2개월 전
우리 부모님도 딸보다 남이 먼저던데 똑같네
2개월 전
혹시 집착같은거있어?
2개월 전
당연히 남의 집 애기 먼저 챙겨야지......심지어 미자잖니........
2개월 전
10살이나 어린 애 챙겨주는 거에 질투하다니... 신기하군
2개월 전
이런거 왜 주작해?
2개월 전
어그로 주제도... 별게 다 있노
2개월 전
성의가 없다...
2개월 전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금쪽상담소에 나온 내향형 체크리스트라는뎅906 12.06 15:51 60671
I인 익들앙!!! 술자리에서 친구 부르는 거719 12.06 21:00 26879 0
남친이 내 차 빌려 탔는데 블랙박스 초기화 시켜놨어 ㅋㅋㅋㅋㅋ ㅠㅠㅠㅠ 어떡하지..399 12.06 13:22 43858 5
이성 사랑방 난 자기관리 중요시하는 사람은 별로인듯315 12.06 21:00 40175 46
메이플스토리 길드마크 찍었는데 어때?68 12.06 18:12 23582 12
인사업무 회계업무에 도움돼?? 6:07 1 0
오늘 갑자기 목이 너무 아픈데 이거 자가키트 검사해봐야하나? 6:07 1 0
공부한다고 커피마셔놓고 월드컵 야물딱지게 달렸다 6:07 2 0
열심히 살아가려고해도 좋은 경험을 한적이 없어서 6:06 2 0
에덴 1, 2 둘 다 본 익 있어?? 6:06 3 0
대학나와서 월급은평생200인디 일은편한곳취직??1 6:06 8 0
내년부터 만나이 쓴대1 6:05 19 0
대기업다니는30살 모은돈1억5천 많은거다 평균이다2 6:04 30 0
이성 사랑방 얘들아 나 너무 살고싶지 않아 도와줘2 6:03 48 0
163/50정도면 ㄱㅊ하지?6 6:03 27 0
밑에 간지러우면 백퍼 질염이겠지 ㅠ2 6:03 22 0
하..지도교수님 수업듣는 예비 대학원생 기말 대충한다 열심히한다2 6:02 16 0
하앙 잠이안와1 6:02 10 0
안경다리 하나 부쉈다 악........ 6:02 5 0
인공 가고싶은데1 6:02 11 0
한국은 정서적으로는 살기 좋은 국가는 아닌듯…12 6:01 88 0
댓글 싹 지웠다 6:01 32 0
속눈썹 연장 할건데 하고 이틀뒤에 놀라가면 눈 너무 부자연스러울까?ㅠㅠ1 6:01 10 0
헐 언제 눈 내렸지.. 밤사이에 눈 왔다고 대중교통 조심하라네2 6:01 38 0
전체 인기글 l 안내
12/7 6:04 ~ 12/7 6:0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12/7 6:04 ~ 12/7 6:0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사업자정보확인 l 권리 침해 l 광고/제휴 l 채용 l 모바일
(주)인스티즈 l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