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댓글
전체방
l조회 42l 0
홍자, 신보 '술잔' 트랙리스트 공개 | 인스티즈

미스틱스토리 제공

가수 홍자가 ‘눈물의 술잔’으로 컴백한다.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22일 홍자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술잔’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 이번 앨범은 홍자가 미스틱스토리 합류 후 처음으로 발매하는 신보로 특유의 곰탕 보이스로 진하게 그려내는 홍자의 무르익은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새 앨범 ‘술잔’은 수많은 감정을 담고 있는 술잔만큼 다양한 삶의 모습을 홍자의 목소리로 담아냈다. 타이틀 곡 ‘눈물의 술잔’을 비롯해 총 5곡이 실렸으며, 홍자가 작곡부터 프로듀싱까지 앨범 제작 전반에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타이틀 곡 ‘눈물의 술잔’은 이별 후 술로 시린 마음을 달래보지만 오히려 더 가슴이 미어지는 듯한 감정을 눈물이 가득 찬 술잔으로 표현한 곡이다. 복고풍의 어쿠스틱 기타 연주에 홍자의 애달픈 목소리가 더해졌다. 이 외에도 홍자가 직접 작곡에 참여한 수록곡 ‘까딱없어요’는 흥이 넘치는 밴드 사운드가 매력적인 곡으로 지치고 힘든 세상을 살아가는 모든 이들에게 내일을 살아갈 용기와 즐거운 에너지를 선사한다.

홍자는 두 번째 미니 앨범 ‘술잔’은 29일 오후 6시 발매된다.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3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라스' 왕석현, "'과속스캔들' 당시 박보영 엄마에 결혼해 달라고 했다”3 05.06 01:30 180 1
연예 '라디오스타' 함은정, 티아라 비화부터 흑역사 사진까지 솔직 고백1 05.05 15:35 198 0
연예 왕석현, '과속스캔들'이후 14년, '과속 성장'한 근황 소개 (라디오스타)1 05.04 15:50 332 1
연예 '라디오스타' 요정컴미 전성초, 유학길 올랐던 사연1 05.04 12:40 292 0
연예 유느님 데뷔 30주년 축하합니다! '놀면뭐하니?'의 찐팬심 [인스타]2 05.05 21:35 65 1
29896050 [종합] 코로나19 신규 감염, 6일 오후 9시까지 481명 0:55 2 0
29896042 '심야괴담회' '괴심파괴자' 곽재식도 인정했다! 황제성의 '오사카민박' 0:40 2 0
29896041 김숙이 전한 '오피스괴담' "우린 언제 어디서든 만날 거야” '심야괴담회' 0:35 3 0
29896040 '심야괴담회' '찐팬' 이세영 등장! "괴담 들으면서 잔다” 0:35 4 0
29896031 [종합] SM 직원, 아내 가사 몰래 채택…"부적절 업무 징계” 0:30 8 0
29896001 [스경X히어로] 시프트에 번트하다 혼난 송우현, KT전 결승타 만든 마음가짐 '그냥 내 마음.. 0:05 5 0
29895975 [스경X리뷰] 고척돔 물들인 '명품 잠수함' 매치, 고영표-한현희 도쿄올림픽 승선경쟁도 이제.. 0:00 2 0
29895929 '오! 주인님' 강민혁, 나나에게 프러포즈! "너의 행복이 되고 싶어” 05.06 23:35 3 0
29895928 '오! 주인님' 나나, 이민기에게 이별 선언! "진짜 헤어져!” 05.06 23:35 7 0
29895920 ITZY(있지), 새 노래 '마.피.아. In the morning' 퍼포먼스 화제몰이 05.06 23:30 1 0
29895914 OTT·게임·앱마켓 사업자 한자리에 모여 05.06 23:25 3 0
29895909 새마을금고, TV채널 'MGTV' 25일 개국 05.06 23:20 8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5/7 1:32 ~ 5/7 1:3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나중에 잘못하면 자숙 한달치 까달라고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