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113l 1
 출처
'상처' 이수만 17세 연하 미모의 女기자에 청담동 고급 빌라 증여…염문설에 SM "확인안돼” | 인스티즈
tvN ‘월간 커넥트’ 캡처

 

국내 굴지의 연예 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를 이끄는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69·사진)가 강남 소재 빌라를 50대의 외신 여기자에게 증여한 것으로 알려져 그 배경을 두고 궁금증을 낳고 있다.

 

21일 가요계와 대법원 등기소에 따르면 이 프로듀서는 지난 3월 서울 청담동 소재 전용면적 196.42㎡(59.42평) 규모의 상지 리츠빌 카일룸 3차 한 세대를 A(52)씨에게 증여했다.

 

이 프로듀서는 앞서 이 빌라를 2015년 약 39억원에 사들였으며, 올해 같은 평형의 한 세대는 49억원에 팔렸다고 한다.

 

외신의 한국 지국장인 A씨는 국내에서 이름이 널리 알려졌는데, 방송 등에서 ‘미녀 기자’로 소개된 바 있다. 책도 펴냈고, 이 프로듀서가 과거 참석한 문화산업 포럼의 진행을 맡기도 했다.

 

SM의 최대 주주인 이 프로듀서는 앞서 1989년 설립한 SM 기획을 모태로 95년 세웠다. 증권가 안팎에서는 그가 보유 중인 SM 지분(18.73%)의 매각을 추진하고 있으며, 카카오가 강력한 인수 후보로 꼽힌다는 관측이 나돌고 있다. 다만 지분 매각 추진과 이번 증여 간 관련성은 없어 보인다.

 

이 프로듀서는 오랜 기간 투병한 부인을 2014년 여읜 바 있는데, 이 같은 사정이 이번 증여와 관련이 있다는 분석도 있다.

 

SM 측은 이날 염문설 등 증여 배경과 관련해 뉴스1에 “회사 업무와는 전혀 관련 없는 건으로, 확인해줄 수 없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증여는 이른바 ‘김영란법’이라 불리며 언론인의 금품 수수에 적용되는 ‘부정청탁 및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에 저촉되지 않는다. 외신의 국내 지국은 언론중재법에 따른 언론사에 해당되지 않아 애초부터 법 적용 대상이 아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3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위장이 안 좋을 때 알아 두면 좋은 귀 반사구 30초 셀프 지압법!2 07.23 14:40 88 0
연예 '브라질 女축구 전설' 포르미가, 사상 첫 올림픽 7회 출전 위업 07.21 20:25 67 0
연예 상반기 극장 관객 역대 최저… 개봉작은 작년보다 늘어 07.23 14:35 31 0
연예 한국배구연맹, 방역수칙 위반한 남자부 선수 상벌위 회부 07.23 18:20 25 0
연예 [도쿄라이브] 고요함, 적막함, 그리고 어색함…심심했던 도쿄 올림픽 개회식 1:00 31 0
30529211 MBC 왜 이러나…올림픽 개회식 국가 소개 부적절 사진 논란 11:20 1 0
30529210 '뮤지컬스타' 최정원&마이클 리&민우혁 눈물 버튼 ON?…마지막 무대 11:20 1 0
30529209 AKMU, 타이틀곡 '낙하' 티저 영상·후렴구 일부 최초 공개 11:20 1 0
30529193 [채널예약] '트롯 매직유랑단' 오늘(24일) 감동의 4개월 피날레 11:15 1 0
30529154 조윤희 "열심히, 열심히” 로아와 열정으로 하나 됐다 11:05 1 0
30529059 [도쿄올림픽] 박희문·권은지, 女 사격 여자 10m 공기소총 결선행 10:50 1 0
30529058 도쿄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폭망'…2008 베이징 비해 20.2%P 낮아 10:50 3 0
30528996 대한민국,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에 김연경-황선우 기수로 앞세워 103번째 입장 10:35 6 0
30528995 진종오, 마지막 금메달 사냥! '2020 도쿄올림픽' 24일 주요경기 총정리 10:35 2 0
30528930 피아니스트 김선욱, 연주·지휘 '1인2역' 10:20 1 0
30528712 [도쿄올림픽] 첫 경기서 꺾인 김학범호, 루마니아 잡고 반등할까 9:30 3 0
30528684 [스경X이슈] 한동철 아이돌 오디션, 지원자 인산인해 9:20 4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7/24 11:18 ~ 7/24 11:2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19] 남친이랑 모텔왔는데 못나가겠다 5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인티포털
고통을 호소하는 베스킨라빈스 알바 75
??? "우리민족끼리 하나 주시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