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전체방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국내)
거미의해안 ll조회 191370l 45
 
123

6일 전
imposter
둘 다 별로. 남자는 인간적으로 별로고, 캣맘은 상대하고 싶지 않은 느낌. 캣맘이 잘 걸렀다는데 고장난 시계도 하루에 두 번은 맞는 법이죠. 저 잣대로 멀쩡한 집사까지 걸렸을지 어떻게 아나요. 남자는 그냥 말할 것도 없이 노답인 거 같고요. 굳이 하나는 선 하는 악 하며 흑백논리 나눌 필요 있나요. 둘 다 별로고만.
•••답글
남자가 왜 노답인지 궁금하네요 ..? 저런 사람들 때문에 제 주변에도 입양 포기 하신 분 있어서 그런지 전 글 작성자분 이해되는데 어느 부분에서 노답이라 하는건지?
•••
저 남자분은 저런 사람 때문에 "입양 포기하신 분"이 아니라 모지리 캣맘 한 명 핑계 대며" "펫샵 소비하려는 분"이잖아요. 동물은 너무 키우고 싶은데 펫샵 나쁜 걸 몰라서 그런 거면 이해하는데, 나쁜 걸 알면서도, 자기 열받게 한 사람 엿 먹이는 "수단"으로 동물을 방패삼는데 노답이죠. 기분 나빠서 "그" 캣맘"만" 들으라고 한 말이면 또 몰라요. 그 캣맘은 듣지도 못할 인터넷에서 올리는 건데요. 저 행동으로 인해 피해는 동물이 볼 거고요.
•••
김삡뺩  *⸌☻ັ⸍*
222 댓글 다 받아요
•••
6일 전
키킈
남혐에 자의식 과잉에 멋진 조합이네요 ㅎㅎ
•••답글
보호소를 가시지,,,
•••답글
남자라는 이유만으로 막말하면서 입양 거절하는 건 좀 무례하네요 ㅠ
•••답글
애초에 편견한 자체가 문제지요ㅋㅋㅋ
•••답글
6일 전
망고냠냠
네 다음 핑계
•••답글
캣맘이 백번 잘못한 건데 저런다고 사겠다는 마인드는 이해 안감 다른 입양처를 찾아야죠 ㅋㅋ 정당화하는 것도 보기 안 좋음
•••답글
6일 전
쌈줴이
저는차라리 안키우고말지 그렇다고 펫샵에서 사는건 이해하지 못하겠어요.
다른 입양처를 알아보는게 맞다고 봅니다.

•••답글
6일 전
건곤이
돈주고 사는게 역시 속 편한듯요
•••답글
6일 전
김코랄  보라해
그냥 남자라는 이유로 성차별적 발언 하면서 입양 거부한 여자나 거부 당했다고 그럼 사야지 라는 이분법적인 사고 가진 남자나.. 잘잘못 따지는게 관건이 아니라 결론은 입양하는 동물이 걸린 문젠데 왜 그러세요들
•••답글
6일 전
snowme
잘못한 사람이 문제지 이걸 고양이에게 화풀이한 꼴이네요
•••답글
6일 전
컁캬
둘 다 별로 동물한테 피해주지 마쇼
•••답글
6일 전
익명123456
캐터리는 펫샵이 아니지 않나요...
•••답글
6일 전
순무순
몇몇 댓글들 보고 씁니다.
저도 캐터리에서 애 데려왔는데, 잘 모르는 사람이 인터넷에 그냥 캐터리 한번 쳐보고는 맨 위에 뜨는 펫샵 보더니 우웩 펫샵인가봐 역겨워 이래서 당황스러웠어요.
캐터리랑 펫샵은 일단 달라요.
물론 가정분양이 불법되면서 그냥 가정 업자들이 캐터리랍시고 말만 붙인 곳도 있지만요,
부모 유전병 검사부터, 은퇴도 시키고, 애들 케어도 잘하고, 중성화까지 다 하고 개월수 다 채워서 보냅니다.
비용도 그래서 비쌉니다.
믿을만한 캐터리에서 데려오는게 왜 욕을 먹어야할 일인가요?
품종묘라는 이유로 욕을 먹나요?
비윤리적인 환경에서 자라는 것도 아니고 그 종의 특성을 잘 살려서 유지해가는게 제대로된 브리더들의 목표입니다.
그래서 쇼에도 나가고 하는거겠죠..

•••답글
6일 전
ㅋㅋㅅㅂ  코코수박
보통 저러면 다른 입양처를 찾지요
내가 남자라서 입양 안 시켜준다고? 참나 ㅋㅋ 이러니까 내가 품종묘를 사지 < 이게 정상적인 사고 흐름인가요

•••답글
입양 거절의 이유가 혼자 사는 남자라서 라는게 말도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답글
제 사촌도 비슷한 이유로 입양 거절 당했어요. 혼자 사는 20대 미혼 남자라고ㅋㅋ 매일매일 사진 5장씩, 하루에 한번씩 영상통화로 확인, 사료 간식 배변모래 뭐 쓰는지 보고, 동물병원 다니는 곳 공유 및 6개월에 한번씩 동반 등.. 무리한 요구가 너무 많아요. 입양 거절 후 포인핸드에서 입양했고 캣맘의 의심과 달리 사랑으로 잘 키우고 있습니다.

혼자 사는 남자라는 편견이 왜 생긴지 뭐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편견으로 입양 안보낼거면 그냥 평생 끌어안고 사시길. 남들 집앞, 차 밑에서 쓰레기고 피해주지 말구요.

•••
6일 전
구구내
보호소를 가시지... 다른 곳도 많을텐데 캣맘분께? 핑계도 포함되어 있는 것 같네요
•••답글
6일 전
세계가 불타버린 밤, 우린....  치킨을 시킨다...
남자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거절한 걸 잘 걸렀다는 분들은 무슨 말씀들인지..ㅋㅋ 그건 그냥 결과론적인 얘기죠. 사겠다는 남자도 이상하지만, 캣맘 저 사람도 이상해요.
•••답글
그끄저께
冬花  윤지성꽃이피었습니다
저 분이 펫샵을 이용하려는 진심인지 홧김인지 알지도 못하는 상황에서 저 분도 별로라는건 좀 그런 것 같아요 결국 저 분이 펫샵을 가게 되엇더라도 캣맘 횡포에 입양이 포기된거라고 생각해서요
•••답글
그끄저께
싱귤벙귤  귤이 웃으면 싱귤벙귤
성별만으로 처음부터 저런 시선을 주고 저렇게 행동하는거 진짜 별로네요
•••답글
그끄저께
보리모리
1인가구는 여자여도 입양 어려워요..
그리고 그렇게 데려가서 학대하고 죽인 사람들에 대해서는 아무 생각도 없고 분양자가 내 기분 상하게 했으니까 그냥 살거야 이런 느낌이라 안보낸게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답글
그저께
뽀쬬
근데 유기묘 입양 생각을 하면서 보호소 갈 생각은 안 한게 신기하네욤 거긴 사람 대 사람이 아니어서 절차가 빠르고 포인핸드는 어플 하나만 깔면 쉽게 볼 수 있는데
•••답글
123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아이돌 그룹 리더들의 데뷔초와 현재906 이진기(30) 09.21 20:09 213042
이슈·소식 뻑가 선동으로 테러당하는 중인 아이돌 유튜브491 송엉준 10:53 55004
유머·감동 난 동네에서 가장 성질 나쁜 강아지다. 이렇게 예쁜 강아지는 네가 처음이야..340 양세종의 개 09.21 19:54 151323 34
유머·감동 가슴 큰 사람이 달라붙는 옷을 입는 이유.jpgif349 노츄캡짱 09.21 20:24 207133
유머·감동 10년간의 숨막히는 가스라이팅으로 세상을 떠난 여자374 태 리 10:48 45524
7032508 흉기로 찌르고, 쓰러진 피해자 상대로 성행위…징역15년 슈비룹 13:41 1 0
7032507 소녀상 머리 툭툭 치던 외국인 "잘못했어요, 미안해요" 다음날 사과 체리타르트 13:40 42 0
7032506 이지영, 츄한테 열폭 버튼 눌렀던 유투버 뻑가.jpg1 자두야♡♡ 13:32 1596 3
7032505 남자들이 군대가서 깜짝 놀라는 것 중 하나1 HappyZoZo 13:32 748 0
7032504 cv백수 옹뇸뇸뇸 13:32 170 0
7032503 경쟁률 높아진 수시...이제는 수능에 올인해야 바닐라코 13:23 527 0
7032502 K9 18문 동시사격 댓글반응 보이프렌드 민 13:22 546 0
7032501 성관계 후 무시당하자"성폭행 당했다"…또래 남친 누명 씌운 여중생9 뉴큐세요 13:16 2887 2
7032500 용수염 캔디 만들기2 널 사랑해 영 13:16 1613 0
7032499 남궁민 로이더논란, 업계사람들의 의견8 Bring back to 13:15 5204 3
7032498 과제로 운 체험하기2 호빗러빗 13:10 2013 0
7032497 아다를 보면 신이나는 사람..jpg4 캐리와 장난감 13:10 2216 1
7032496 벽걸이 모니터1 천러러러 13:10 405 0
7032495 알콩달콩 신혼 사자 부부4 애드링 13:02 3623 4
7032494 아이폰13 카툭튀 넘하네...13 ~~ 13:01 5675 0
7032493 가장 성공적인 만화 실사화 영화13 HappyZoZo 12:57 4978 1
7032492 SNS를 무조건 믿으면 안 되는 이유11 러블linus 12:53 5667 4
7032491 약 깜놀주의) 15년동안 머리 자르지 않은 사람11 민트초코그란 12:50 6997 1
7032490 악마의 군만두..JPG4 박뚱시 12:44 4126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9/22 13:38 ~ 9/22 13:4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9/22 13:38 ~ 9/22 13:4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