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ㅇㄴㄱ ll조회 11381l 7

'계곡 살인' 피해자 어머니, 법정서 울분…우산으로 이은해 때려 | 인스티즈 

이른바 ‘계곡 살인’ 사건 피해자 윤모 씨(사망 당시 39세)의 어머니가 피고인 이은해 씨(31)의 재판에 참석해 이 씨를 우산으로 때리며 울분을 토했다. 

 

11일 인천지법 형사15부(부장판사 이규훈) 심리로 열린 이 씨와 공범 조현수 씨(30)의 공판에서 윤 씨의 어머니는 재판이 끝난 뒤 법정을 나서는 이 씨를 향해 “이 나쁜 X”이라고 외치며 우산으로 이 씨의 어깨를 때렸다. 이 씨는 표정 없이 윤 씨의 어머니를 쳐다봤고, 교도관들과 함께 법정을 빠져나갔다. 법정 경위가 윤 씨의 어머니에게 “때리면 안 된다”고 했지만, 윤 씨의 어머니는 “왜 때리면 안 되냐”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날 재판에선 이 씨와 조 씨, 윤 씨가 자주 찾은 수상레저업체 사장 A 씨의 증인 신문이 이뤄졌다. A 씨는 법정에서 “이 씨와 조 씨가 2019년 5월부터 6월까지 총 9차례 방문했는데, 이 중 피해자 윤 씨와 함께 온 건 6, 7번 정도”라며 “윤 씨는 물을 아주 겁냈고, 물에 들어가면 경직돼 굳어버리면서 허우적대지도 못했다”고 증언했다. 

 

A 씨는 또 “처음에 윤 씨는 웨이크보드를 타기 싫어했는데, 이 씨가 윤 씨에게 ‘안 탈거면 여기 왜 따라왔느냐’고 짜증을 내자 윤 씨가 웨이크보드를 탔다”며 “웨이크보드를 타다 물에 빠진 윤 씨가 얼굴을 물에 파묻고, 엎드린 채로 가만히 경직돼 있는 것을 보고 ‘물에 대한 지식이 없어 죽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 씨 측 변호인은 2018년 12월경 이 씨 등이 윤 씨와 함께 휴가를 가 베트남 나트랑의 한 수영장에서 찍은 사진 등을 제시하며 “윤 씨는 수영이 가능한 사람이었다”고 반박하는 등 공방을 벌였다. 이 씨 측이 제시한 사진은 윤 씨가 수영장에서 머리가 젖은 채 물안경을 쓰고 있는 사진 등이었다. 

 

이날 재판에선 2019년 2월 이 씨 등이 윤 씨에게 복어 피 등이 섞인 음식을 먹여 살해하려 할 당시 현장에 함께 있던 B 씨에 대한 증인 신문도 이뤄졌다. B 씨는 “당시 조리는 이 씨와 조 씨가 전담했고, 마지막 날에는 이 씨와 조 씨만 먹지 않았던 것 같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어 “(윤 씨가) 펜션에서 나가자마자 이 씨와 조 씨가 방에 들어가 성관계를 했다”고 증언하기도 했다. 

 

이 씨와 조 씨는 2019년 6월 30일 경기 가평군 용소계곡에서 보험금 8억 원을 노리고 윤 씨를 4m 높이 절벽에서 다이빙하게 해 살해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이들은 같은 해 2월과 5월에도 윤 씨에게 복어 피를 섞은 음식을 먹이거나 물에 빠뜨려 살해하려 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은 이 씨가 윤 씨를 심리적으로 지배하는 ‘가스라이팅(gaslighting)’을 이용해 범행한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 

 

재판부는 다음 달까지 10여 차례의 공판을 진행한 뒤 9월 23일 결심 공판을 진행할 예정이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20/0003445029?ntype=RANKING
추천  7
 
왜 때리면 안 되는거죠? 피해자 어머니는 아들을 잃으셨고 그 마음은 감히 헤아릴 수도 없는데 1개월 전
Maple Story  원기는 멈추세요
저같아도 고 그냥 깜빵가겠어요 1개월 전
죽어요 그냥 제발 1개월 전
에휴 잘맞았다 1개월 전
법정에 장우산 파이프 같이 딱딱한거 세금으로 비치한다고해도 찬성하고 싶네요… 뭐라도 잡아서 때리고 싶으시겠죠 ㅠ 1개월 전
우산인걸 다행으로 알아야지 후 1개월 전
때려 죽여도 모자른데 1개월 전
😠 1개월 전
근데 이사건 덕분에 정신적 살인이라는 개념이 있다는거 알게됐네요 그 인하대 사건도 잘 해결되면 좋겠어요 1개월 전
여자 망신... 에휴 1개월 전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키 172 여자로 살면서 느끼는 점327 설아 09.25 18:15 138044 22
이슈·소식 윤대통령, 욕설 영상 보도 MBC에 사과방송 요구 예정.jpg ㄷㄷ311 triumph 09.25 23:04 75506
이슈·소식 [단독] 영화배우 곽도원 제주서 음주운전..면허취소 수준235 마도서 알마 09.25 19:18 121232 37
유머·감동 재료비 장난 아니게 드는 집순이 취미 생활들304 내 마음속에 저 09.25 20:52 124015 16
이슈·소식 [속보] 권성동 "MBC가 조작한 자막이 정말로 사실이라면, 외교적 문제가 될 수 ..215 야니아니 09.25 15:17 117761
월요일부터 미모 미친 오늘자 차은우.jpg 이슬이는참이 8:42 235 0
[속보] 현대아울렛 대전점 화재.. 진화작업 중 한바탕웃음으 8:40 543 0
'태풍 책임론' 포스코, 국감 소환되나…CEO 중도 퇴진 흑역사 한바탕웃음으 8:37 321 0
MBC보다 34분 빨랐던 박홍근의 '尹 막말'… "정언유착 해명하라”1 wwttww123 8:37 480 0
[단독] 대통령실, 국정과제 재점검 착수..생활밀착형 '쇼츠·심쿵' 공약 우선 추진3 한바탕웃음으 8:24 688 0
엄마 따라하는 아기 고양이10 설아 8:07 2928 5
한국이 (아시아)1등인 것3 료효닝 7:58 3576 1
김기현 "이재명, 불의 방관은 불의...국민 염장 지르지 말고 있으면 중간이라도 해..4 한바탕웃음으 7:54 1337 0
윤대통령 (미국 ,캐나다) 순방 경데분야 성과3 한바탕웃음으 7:44 1502 0
에이스침대 마이크로가드 사용 하시는 분들께4 에이스킬러남 7:42 4670 6
넷플릭스 에놀라 홈즈 2 공식 예고편 & 포스터 공개 NCT 지 성 7:38 1576 0
어제자 광화문 상황15 306869_return 7:32 6201 16
가성비 갑! 코스트코 로티세리 치킨.jpg5 더보이즈 상 7:32 4323 0
패션위크 초청되어 파리로 출국하는 장원영...gif 나루호토 7:31 2018 0
자취방에 친구들 괜히 불렀나?2 양꼬치 떨어져 7:31 2067 1
운동 잘못배운 흑인들.gif1 다시 태어날 7:30 3799 0
의외로 장수중인과자.jpg 중 천러 7:29 2348 0
자지로 그림 그리는 남자 He 7:28 2039 0
이것이 엘리트 클라쓰! 어디 양아치랑 비교해 [다이다이메이저EP.01] 양꼬치 떨어져 7:28 263 0
전체 인기글 l 안내
9/26 8:44 ~ 9/26 8:4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9/26 8:44 ~ 9/26 8:4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사업자정보확인 l 권리 침해 l 광고/제휴 l 채용 l 모바일
(주)인스티즈 l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