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안아주쎄이이이요 ll조회 163161l 186
 출처
스크랩 수가 높은 글이에요!
스크랩하기 l 카카오톡 공유
 
   
1234

얘 욕 너무 많이해서 추천뜰때마다 관심없음 하는데 계속떠...
6일 전
저도 진짜 그 마카로니때문에 마요네즈를 성인되기 직전까지 안먹었거든요 먹기싫은데 다 먹어야됐었던 어린이집이였어서 진짜 싫었어요!!!!ㅠㅠㅠㅠㅠㅠ 너무 공감되고 힘드셨겠다ㅠㅠㅠ
6일 전
지금도 크림파스타랑 양송이스프 까르보나라 입에도 안대용 ㅜㅜ
6일 전
궁예  지금 누가 기침소리를 내었어?
에반데... 근데 맞음 진짜 부모님 영향력이 없었음 전 학교에서 부당한 일 당해도 엄마가 화는 냈지만 그냥 넘어가고 그랬어요 ㅋㅋㅋ요샌 완전 반대인데
6일 전
궁예  지금 누가 기침소리를 내었어?
음 전 콩국수를 아까운 별미라며 억지로 먹여서 코 막고 꾸역꾸역 먹은 기억이 나는데 그 이후로 절대 안 먹어요
6일 전
저도 매운걸 유난히 못먹어서 유치원때 김치를 진짜 못먹었는데 먹을때까지 저보다 한참 어린애들반으로 쫓아내서 다 먹을때까지 1시간이건2시간이곤 선생들이 꼽줬던게 기억나네요 덕분에 다 커서 매운거는 먹지만 아직도 김치를 먹으면 신물이 올라와요^^
6일 전
어떤
6일 전
저 유치원~초딩 때도 강제로 먹였긴한데 토한거를 먹으라는 미친인간은 없었는데 진짜 충격이네요... 쪼끄만 애기한테 그러고싶나 대체 왜 선생이된거지
6일 전
글고 애초에 생양파를 애한테 먹인것부터 이해가안되네요 급식도부실급식이엇을듯.. 전에 논란됐던 곳들처럼..ㅜ
6일 전
헐저도 유치원에서 생양파 강제로 먹여서 아직도 못 먹어요..
6일 전
FIVE  하이 바냐
저도 유치원에서 미역이랑 시금치 억지로 먹이고 토했어서 그 이후로는 미역 시금치 입에도 못대요 향만 맡아도 역하고 입에 들어가면 헛구역질나고 보기도 싫어요
6일 전
근데 이건 그 당시 유치원 선생님들 의견도 이젠 들어보고싶어요 도대체 진짜 왜 그랬는지…저도 김부각 비슷한 미역 반찬 있었는데 그거 억지로 먹이고 토하고 그래서 트라우마가 진짜 심하거든요…정말 왜 그러셨나 이유라도 들어보고싶음
6일 전
와 저랑 같은 유치원 선생님인가 싶네요 ㅋㅋㅋ 어릴때 김밥을 못먹어서 남겼는데 식판검사할 때 왜 남겼냐고 무조건 먹으라고 해서 저도 억지로 먹었다가 토했어요. 근데 그거 먹으라고 해서 먹었는데 애들도 다 지켜보는 상황이라 진짜 트라우마 생겼었어요…
6일 전
마츠노 치후유  도만! 도만! 도만!
저도 요구르트 거꾸로 뜯어서 먹었다고 냅다 꿀밤때리도라구요..ㅋㅋㅋ 그나이인데도 왜 맞은건지 이해가 안되서 집에다가 말했더니 다음날부터 갑자기 그 선생님이랑 저랑 거의 안마주치는 느낌? 있더라구요 왜 늬들 스트레스를 애들한테 푸는건지..^^
6일 전
어른들도 생양파 안먹는 사람 많은데 아기 급식으로 생양파를⋯;
6일 전
민윤기(29)  민윤기부인입니다.
저도 버섯이랑 시금치 강제로 먹였어요..
6일 전
저도 비슷한 경험 있어요 그 시절엔 왜 그랬을까..
6일 전
저는 야채튀김…ㅜㅜ 너무 느글거리고 울렁거리는 맛이라 유치원때 간식으로 나오는 야채튀김을 못먹었는데 항상 엄청 혼났었어요ㅠ
6일 전
저도 초등학교때 토란 억지로먹여서 토했어요... 그 이후로 토란못먹어요
6일 전
억지로 먹이면 안되는 것 같고 아이가 스스로 먹을 수 있게 해줘야 할 것 같아요..
6일 전
이런 선생들 많았어요 지금 생각해도 너무 화남
6일 전
저도 잔반없는 날인지뭔지 이상한 날있어서
곤약 코막고 삼키던 트라우마땜시
곤약못먹음

6일 전
진기해  샤이니 정자매
유치원 급식으로 생양파가 나왔다는거 자체가,,,, 저는 비슷한 맥락으로 미더덕을 보지도 못합니다
5일 전
저도 이런 적 있는데 그래서 미나리랑 취나물이나 향 독특한 나물들 못 먹어요..ㅎ 한 두번이 아니었어서
5일 전
와우 토한거를... 본인도 가능한지?
저는 어릴때부터 물컹한 식감을 아예 못 먹었어요 두부 계란찜 가지 버섯 등등
유치원 급식에 계란찜/말이가 나왔는데 비리고 야채 들어가서 이상한 맛 나가지고 못먹었더니 추운 겨울에 식판들고 나가서 다 먹을때까지 들어오지 말라했어요ㅋㅋㅋ 그 유치원이 옛날 유치원이라 복도가 실내가 아니라 실외였거든요 바들바들 떨며서 차가운 식판 들고있으니 손은 꽝꽝 얼어가고.. 그래서 입에 다 욱여넣고 들어가서는 화장실에서 토했어요ㅋㅋㅋㅋ 오죽하면 유치원 생일때마다 받은 롤링페에퍼에 토하지 말라는 얘기로 도배되었을까요.. 많이 나아졌지만 지금도 물렁한 음식 못 먹어요. 사람마다 먹을 수 있는게 다른데 애기한테도 강요하면 안된다 생각해요

4일 전
벡스  으 짜증나
저도 시금치 같은 이유로 못 먹어요... 어린이집 화장실에서 토한 기억이 아직도 있어요 ㅋㅋ
4일 전
양 요섭  하이라이트
저도 어린이집에서 그런 적 있어요 미역국이랑 두부가 나왔는데 그거 먹고 토 했었어요..그리고 선생님이 화 났는지 제 급식판 들고 제 손을 끌고 2층 독방으로 가서 토 한거 다 먹으라고 하더라구요ㅋㅋㅋㅋㅋ그래서 아직도 두부랑 미역을 못 먹어요
그끄저께
저도 유치원생때 학대받은 경험있어요... 엄마한테 울면서 말해도 아이고 진짜? 이게 끝이었던,,
그끄저께
1234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이슈·소식 워너원 출신이란 이유로 대놓고 그룹 내에서 배척 당하는 배진영904 침침대 01.31 15:32 142935
이슈·소식 '부산 서면 돌려차기 사건' CCTV 원본을 공개합니다 (ㅎㅇㅈㅇ)488 벤츄리 01.31 14:49 111733
유머·감동 1052회 로또 당첨자 인증글.jpg430 까까까 01.31 19:05 72775
유머·감동 원룸이 단어 읽으면서 들어와봐181 Different 01.31 17:40 62306 6
유머·감동 본인들 앨범 만드는 공장가서 알바 뛰고 온 아이돌.jpgif285 청량섹시 김태 01.31 15:58 84108
시린 발을 덮어주는 사모예드.gif 우물밖 여고 6:01 44 0
일당 17만원 오픈런 알바.....jpg 쇼콘!23 6:01 58 0
옛날 설현 광고 사진 멍ㅇ멍이 소리 6:00 132 0
구청에 불법 주차 민원 넣었다가 여자 공무원한테 수치심 든다고 고소 협박당함.. 더보이즈 김영 5:59 104 0
전투화의 변천사 똥카 5:57 277 0
여성 신고자한테 "X 같은 X"이라고 한 경찰 유기현 (25) 5:54 277 0
애인 행세하는 진돗개와 고양이.gif 영은수 5:54 356 0
"술 먹고 몸 이상해" 호텔서 신고한 여성…현장엔 마약·성폭행 흔적 218023_return 5:53 449 0
배달기사를 만만히 본 배달거지 헬바운드 5:53 397 0
여전히 호칭 정리가 안 되고 있는 게시판 사랑을먹고자 5:52 249 0
남자는 여자를 가전제품으로 생각한다 꾸쭈꾸쭈 5:52 514 0
아마추어들 노는물에 치사하게 프로가... 김규년 5:52 311 0
요즘 보아 목소리, 창법과 비슷하다는 카라 강지영 용시대박 5:50 235 0
엄마가 알려주는 질척거리는 이성 차단법1 몹시섹시 5:50 749 1
제주도 제주시, 제주근고기집의 흑돼지 근고기.gif Tony Stark 5:46 428 0
제주 노형동, 해산물 요리전문점 어가의 해산물을 곁들인 철판 통갈치조림.gif 남준이는왜이 5:45 265 0
경제 위기에 대응할 러시아의 롤모델 Vitro 5:44 433 0
카리나.gif NUEST-W 5:42 509 0
전화번호말고 주민번호 불러주세요~.jpg3 둔둔단세 5:37 1594 0
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전체 인기글 l 안내
2/1 6:00 ~ 2/1 6:0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사업자정보확인 l 권리 침해 l 광고/제휴 l 채용 l 모바일
(주)인스티즈 l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