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주 가는 메뉴
현재 메뉴 설정
댓글
l조회 5l 0
[직격인터뷰] 데뷔 38년 만에 첫 음원내는 '숭구리 당당' 김정렬 "연예계 생활 40년 남은 건 사람뿐, 더 많이 찾아뵙겠습니다” | 인스티즈

데뷔 38주년을 맞아 데뷔 후 처음으로 음원을 제작 중인 개그맨 김정렬. 사진 본인 제공

“앞으로 자주 찾아뵙겠습니다.”

1980년대 어쩌면 이른 1990년대에도 봤을 법한 풍경, 당시 국민학생(지금의 초등학생)들은 무슨 말을 하다가 잘 모르는 상황이 생기면 양 손을 펴고 귀 주변에 대면서 “잘 모르겠다고요오~”를 외쳐댔다. 웃어른에게 절을 할 때가 되면 여지없이 힘없는 다리로 “숭구리 당당 숭당당, 수구수구 당당 숭당당”을 읊었다. 지금 젊은 세대에게는 마치 미지의 세계에서 온 마법의 주문 같은 그 말, 그 유행어의 원천인 개그맨 김정렬이 올해 데뷔 38주년을 맞았다.

1981년 MBC의 전체 공채 1기 개그맨으로 데뷔한 그는 유순한 이미지와 다른 허약한 신체를 강조하는 개그로 당시 어린이들의 우상으로 떠올랐다. 유튜브 시대를 맞아 과거의 많은 콘텐츠가 재조명되고, 그곳의 주역들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면서 김정렬을 기억하는 사람은 늘었지만 생각보다 그의 얼굴을 쉽게 볼 수 없었다. 스스로 열심히 하지 않았던 과거를 반성하면서 김정렬은 앞으로 활발하게 활동할 의지를 다지고 있었다. 이하 그와의 일문일답.

- 데뷔 40여 년을 기념할 노래를 만든다고 들었다.

“노래를 제작 중인 것은 맞다. 하지만 아직은 모든 게 기획단계다. 아직 제목도 없고, 노랫말이나 멜로디도 완성되지 않았다. 희망적인 노래인데, 희망을 갖고 살자는 의미를 갖고 있다. 나처럼 힘없는 사람들도 흔들거리면서 헤쳐가면 살 수 있는 게 지금인데 싶어 만들었다.”

- 왜 데뷔 기념으로 노래를 만들 생각을 했을까.

“사실 ‘숭구리 당당’으로 유행어를 갖고 있지만, 마치 가수 분들이 갖는 것처럼 저작권이나 이런 게 없지 않은가. 나도 한 번 음원을 내서 저작권을 가져보고 싶었다. 내가 어머니 아들로 태어나 아들로는 호적에 표시가 있지만 연예인으로서는 뭔가를 남긴 것이 없더라. 그래서 노래를 생각했다. 사실 음반을 취입할 기회가 있었지만 다 남의 노래였고, 무엇보다 노래가 마음에 들지 않았다.”

- 요즘 근황을 궁금해 하는 분들이 많다.

“요즘 방송에 뜸하기는 했다. 앞으로는 방송을 매니저를 채용해서 좀 더 적극적으로 해볼까 생각하고 있다. 따로 그동안 사업을 했던 건 아니고 행사 위주로 활동했다.”

[직격인터뷰] 데뷔 38년 만에 첫 음원내는 '숭구리 당당' 김정렬 "연예계 생활 40년 남은 건 사람뿐, 더 많이 찾아뵙겠습니다” | 인스티즈

데뷔 38주년을 맞아 데뷔 후 처음으로 음원을 제작하는 개그맨 김정렬. 사진 본인 제공

- 활동이 뜸했던 특별한 이유가 있었나.

“분석을 해보니 너무 혼자만 살아왔었다. 기획사도 매니저도 없는 상황에서 예전 생각만 하고 너무 누워서 떡이 떨어지길 기다렸던 것 같다. 정말 연예인이 살아가려면 홍보도 하고 그래야지 않나. 가만히 있으면 시간 만 흐른다. 떡을 먹여주길 기다리고 있었지만 이젠 그러면 안 되겠더라.”

- 요즘 1980년, 1990년대 콘텐츠가 재조명되면서 당시 활동했던 연예인들을 궁금해 하는 분위기가 많이 생겼다.

“‘숭구리 당당’의 효과가 큰지 많은 분들이 아직도 기억해주신다. 사실 모방은 창조의 어머니라고 하지 않는가. 나도 서영춘, 이기동 선배님의 개그를 보고 자랐다. 아마 나를 보고 자란 개그맨도 있을 것이다. 이렇게 많이 다시 봐주신다는 분위기가 반갑고, 다시 한 번 ‘옛말이 틀린 게 없다’ ‘과거는 무시하면 안 된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 내년이면 데뷔 만 39주년, 40년이 지척이다.

“인기도 중요하고, 돈도 중요하다. 하지만 결국엔 사람이 중요하더라. 젊었을 때야 권력, 명예 이런 부분에 도취돼 살지만 관계라는 게 오솔길과 같아서 왔다갔다하며 친구도 될 수 있고, 선후배도 될 수 있는 것이다. 결국 인간관계가 가장 중요했다는 생각을 한다.”

- 노래는 언제쯤 낼 계획인가. 노래를 들을 팬들에게 한 마디 한다면?

“노래를 통해 김정렬이라는 사람을 여러분께 던져드리고 싶다. 앞으로는 사람 냄새를 많이 풍기고 싶다. 그러기 위해서는 많은 분들이 지켜봐주시고, 밀어주시고, 당겨주시고, 이끌어주셔야 한다. 여러분의 박수가 있으면 실망시키지 않고, 상투적인 말이지만 과속 안 하고 요철을 주의하며 나아가겠다.”



좋은 글은 공유해서 같이 봐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걸스데이 방민아, "왜 니도 가고싶냐" 악플러 향해 분노 "이걸 어떻게 .. 19 10.15 03:00 6954 1
연예 지코, 블락비 탈퇴 당시 멤버들 반응 보니…"술 땡기네” 21 10.15 02:00 6177 0
연예 종현, 안타까운 비보 소식에 함께 회자 돼…'SM에서만 연속' 9 10.15 03:00 3229 0
연예 마마무 문별, 악플러에 시원한 일침 "가만 안 둘 거다” 9 10.15 03:00 4125 1
연예 '하트시그널 시즌2' 김현우, 인스타그램으로 공개한 근황 "나 왜 불쌍하.. 5 10.15 19:00 660 0
25511333 [간밤TV] '수미네 반찬' 확성기 등장에도 '마이웨이' 임현식×전인권, .. 7:05 1 0
25511296 '달리는 조사관' 장현성, 5년전 노조원의 죽음 사건 맡았지만 경찰에 표.. 7:00 1 0
25511106 강성연 남편 김가온, 직업-나이는? 억대 연봉 버클리음대 출신 피아니스트.. 6:00 14 0
25511105 김범수 전 아나운서, 11살 연상 전부인과 이혼 후 11살 연하 재혼부인.. 6:00 13 0
25511104 '초통령' 유튜버 도티, 6주년 기념…"연봉은? 영상 한 개 800만원 .. 6:00 27 0
25511103 강남이 반한 '이상화 드레스', 결혼 본식 결정한 드레스는? "너무 예쁘.. 6:00 40 0
25511102 안현모, 남편 라이머와 결혼 결심한 이유는? "안 할 이유가 없었다” 6:00 22 0
25511101 '라디오스타'639회 브라이언발냄새해명 대도서관, 올해 매출 7월 기준 .. 6:00 5 0
25511034 최자 인스타그램서 옛 연인 설리 추모,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5:00 69 0
25511033 '동백꽃 필 무렵' 까불이 정체는? 마지막 장면서 결정적 힌트…공효진 미.. 5:00 23 0
2551103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 김승현, 여자친구 누구? '알토란' .. 5:00 9 0
25511031 '청일전자미쓰리' 차서원, '상속자들' 출연당시 이창엽 활동명 변경…일상.. 5:00 1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언론사와 제휴하여 제공되는 뉴스입니다
인스티즈 트렌드 l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최근 2분 사이의 전체 인기글 l 안내
10/17 7:11 ~ 10/17 7:13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최근 2분 사이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0/17 7:11 ~ 10/17 7:13 기준
1위 ~ 10위
급인기 게시판 l 모든 게시판이 인기척도 하나 없네요
신설 메뉴 l 우정즈 l 토트넘 l 뮤직웍스 l 세준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역삼동, 역삼빌딩)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l
© instiz Corporation
이 중에서 내가 많이 좋아하는 배우는?(여자) l 5278표 참여
투표 참여 l 전체 목록 l 투표 생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