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25l 0
사진 정리 서비스 ‘폰클렌징’이 휴대폰 사진첩 속에서 재미와 공감, 추억을 발굴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폰클렌징' 미주, 외과 의사 뺨치는 뼈 깍은 사진 보정술 화제 | 인스티즈

지난 2월 23일 MBC ‘폰클렌징’(연출 박창훈) 마지막 회가 방송됐다. MC 윤종신, 유인나, 딘딘을 찾아온 마지막 손님은 ‘동갑내기 절친’ 러블리즈 미주와 오마이걸 효정, ‘원조 댄싱퀸’ 김완선과 ‘돌아온 깝권’ 조권이었다. 본인 셀카가 한 가득인 미주와 효정, 사람 사진보다 반려 동물 사진이 더 많은 김완선과 조권의 개성 넘치는 휴대폰 사진첩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먼저 미주와 효정은 방송 최초 아이돌 휴대폰 사진첩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미주는 92%가, 효정은 88%가 나 자신을 찍은 셀카 사진으로, 넘치는 자기애를 자랑했다. 미주는 “예쁜 게 나올 때까지 100장을 찍는다”며 A컷을 향한 열정을 드러냈고, 효정은 40분 동안 한 자리에서 다양한 포즈로 찍은 셀카 사진들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유인나는 “다른 사람 셀카를 이렇게 많이 본 건 처음이다. 어지럽다”고 호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미주의 보정 전&후 사진은 적나라한 비교로 포복절도 웃음을 선사했다. 윤종신은 “허벅지 살이 줄어들었다”며 놀라워했고, 연달아 등장하는 놀라운 보정 사진들에 “거의 외과 의사 선생님 같다”, “보정 어플 광고 들어오겠다”며 짓궂게 놀렸다. 보정 소요 시간을 묻자, 미주는 “제 사진은 빨리 한다. 1장 당 1분”이라고 말했고, 이어 즉석에서 윤종신의 사진 보정까지 시도했다. 성형 수술(?)을 하는 듯한 미주의 손 기술과 마법 같은 보정 효과에 모두가 웃음을 쏟아냈다.

미주와는 다른 스타일의 효정의 셀카도 눈길을 끌었다. ‘365일 웃상’ 효정은 “안 웃고 찍는 연습을 한다”며 무표정 셀카를 공개했고, 나름대로 지어 본 시크한 사진을 보며 홀로 “섹시 작렬”이라고 외쳐 웃음을 안겼다. 실내에서 독서를 즐기는 ‘집순이’ 미주와 달리, ‘바깥순이’ 효정은 등산, 자전거 라이딩 등을 즐기는 사진들이 많았다. 자연스러운 일상 속 효정의 사진들이 훈훈함을 안겼다.

또 다른 의뢰인들 김완선과 조권은 ‘냥엄마’, ‘개아빠’라는 공감대를 형성해 의외의 케미를 발산했다. ‘6마리 냥집사’ 김완선은 원래 결벽증이 있었으나 고양이들과 살다 보니 그들에게 맞추게 됐다고. 김완선은 “혼자 산다고 느낀 적이 단 한 번도 없다. 항상 사랑을 받고 주는 느낌이다”라며 반려묘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고양이가 드나들기 쉽게 문을 없애 집 인테리어와 직접 그린 자화상을 공개하며 남다른 예술 능력을 자랑하기도 했다.

‘4마리 개아빠’ 조권은 자신과 똑 닮은 ‘도플개어’ 사진들로 웃음을 선사했다. 조권은 “우리집 강아지들은 다 슈퍼스타다”라며, 레이디 가가, 저스틴 비버 등의 이름에서 딴 강아지들의 이름을 소개했다. 또 조권은 인생작 뮤지컬 ‘제이미’을 언급하며 “이 작품을 놓치면 후회할 거 같더라. 군부대 안에서 오디션 준비를 했다. 군 가방에 군화가 아니라 하이힐을 넣고 다녔다”고 밝히기도. 발라드 그룹 2AM을 하며 넘치는 에너지를 어떻게 감당했는지 의아해하는 MC들에게 “제가 2AM을 했기 때문에 지금의 모습이 더 빛날 수 있는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휴대폰 사진첩에는 각자의 개성과 삶이 가득 담겨 있었다. ‘폰클렌징’은 사진을 정리하며 스타들의 자연스러운 일상 속 모습, 인생이 담긴 사연들을 꺼내며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했다. 휴대폰 속에 쌓여 있는 수천 장의 사진들은 우리와 다를 바 없어 공감을 자아냈고, 방송에서 보지 못한 모습들을 발견할 수 있어 시청자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나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휴대폰 속 사진들을 통해 풍성한 볼거리들을 선사한 ‘폰클렌징’이 또 다시 시청자를 찾아오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MBC 사진 정리 서비스 ‘폰클렌징’은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으로, 2월 23일 3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쯔양, 롤러코스터 먹방 논란에 "막대 없는 소세지로 선정…오해 없었으면”9 03.02 12:20 2219 0
연예 "미워하고 많이 원망했었다”…'모모랜드 탈퇴' 연우, 의미심장 글6 03.03 15:35 846 1
연예 '100분 토론' 1년 남은 문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두고 토론1 03.02 17:20 163 0
연예 '라스' 도경완, 프리 선언 후 MBC 첫 방문 "주차장에 들어서자마자 깜놀"1 03.02 10:35 510 0
연예 장항준 "'킹덤'은 내 아이디어…♥김은희에 결혼해 달라 사정했다”(옥문아들)3 03.03 10:25 629 0
29387587 김지은, '검은 태양'으로 지상파 첫 주연…남궁민과 호흡1 03.04 17:40 64 0
29387586 '사필귀정 발언' 송하예 측 "과거 학폭 당한 적 있어, 지수 저격 NO"1 03.04 17:40 117 0
29387547 KBS '디어엠' 첫방 또다시 연기…논란 속 박혜수 근황은? "자택서 마음 추스르는 중" 03.04 17:35 71 0
29387505 "미친 사람처럼 이름 마구 외쳐” 싱글맘 오윤아, 발달장애 子 실종 경험 03.04 17:30 56 0
29387504 '달이 뜨는 강' 지수 학폭 논란에 오늘(4일) 촬영 취소 "지수 출연 문제 등 논의 중" 03.04 17:30 27 0
29387503 '가수→패션CEO' 임상아 "제일 기억에 남는 고객은 리한나…브룩 쉴즈는 30% 할인” 03.04 17:30 56 0
29387039 최예빈 측 "학교폭력 거짓 주장한 A씨 글 삭제, 법적 대응 않기로” (공식입장) 03.04 16:45 66 0
29387038 [BF이슈] SBS 김윤상 아나운서, 음주운전 입건 → "우는 母 모습에 가슴 찢어진다” 03.04 16:45 42 0
29387037 박건형 측 "금일 득녀... 산모·아이 건강” (공식입장) 03.04 16:45 24 0
29386976 최강창민, 입대전 거액 행사비대신 이연복 셰프 음식 선택 (볼빨간 신선놀음)1 03.04 16:40 54 0
29386975 요리 연구가가 알려주는 대파 6개월 보관법! 03.04 16:40 31 0
29386775 "내가 차였다" 이영지, 절친 래원에 직진 고백한 사연…쿨한 마무리 '눈길'1 03.04 16:25 325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3/5 10:18 ~ 3/5 10:2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캥거루 주머니 멋대로 열면 안되는 이유 70
pic.twitter.com/DTvhJuE4km— No Context Humans (@Huma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