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16l 0
 출처
‘강변가요제’의 레전드곡을 정엽과 소정이 노래했다.

'강변가요제: 레전드' 정엽-소정, 20년 만의 '강변가요제' 포문을 열다! | 인스티즈

'강변가요제: 레전드' 정엽-소정, 20년 만의 '강변가요제' 포문을 열다! | 인스티즈

9월 21일 MBC 예능프로그램 ‘강변가요제: 레전드’가 방송됐다.

가장 먼저 등장한 가수는 정엽이었다. 그는 이선희의 대표곡으로 알려진 ‘J에게’를 부르며 등장했다.

1984년 제 5회 강변가요제 대상곡 ‘J에게’는 혼성 듀오 4막 5장의 노래로, 지금도 ‘강변가요제’를 대표하는 곡이자 가수 이선희를 알린 대표곡이기도 하다. 정엽은 ‘J에게’를 담담하고 감미롭게 전달했다.


이어 두 번 째로 등장한 가수는 소정이었다. 소정이 부른 ‘이름없는 새’는 1983년 제 4회 강변가요제에서 손현희가 불러 대상을 받은 곡이었다.

소정은 이어 ‘이 어둠의 이 슬픔’을 열창했다. ‘이 어둠의 이 슬픔’은 1986년 제 7회 강변가요제에서 금상과 가창상을 받은 곡이었다.

사회를 맡은 가수 김현철과 정지영 아나운서는 1979년부터 2001년까지 북한강변에서 펼쳐진 ‘강변가요제’를 설명했다. 이번 2021년에는 ‘강변가요제’를 빛낸 레전드가수들과 후배 가수들이 어우러지는 무대가 됐다.

지난 9월 11일 강원도 원주 간현유원지에서 개최된 ‘강변가요제:레전드’는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에게 위로와 응원, 희망을 선물한다는 취지로 펼쳐졌다.

가수 김현철과 방송인 정지영이 진행을 맡은 이번 강변가요제에는 1979년 제1회 금상 홍삼 트리오부터 박미경(1985년 제6회 장려상), 티삼스(1987년 제8회 동상), 이상은(1988년 제9회 대상), 이상우(1988년 제9회 금상), 박선주(1989년 제10회 은상), 육각수(1995년 제16회 금상/인기상)등 과거 강변가요제에서 수상한 뮤지션들이 출연했다. 더불어 딕펑스, 라붐, 라포엠, 손승연, 이소정, 정엽, 존 박 등 실력파 후배들도 가세해 세대와 장르의 한계를 넘어선 무대를 선보였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배우 남문철, 대장암 투병 끝 별세…향년 50세16 10.05 08:20 2790 16
연예 유태오, 코로나19 확진 "모든 스케줄 중단”14 10.05 09:25 2524 12
연예 '안다행' 이상준, "여자분들은 배 만지는 거 싫어한다”→안정환 "누가 싫어했냐”6 10.04 22:35 1004 9
연예 '오징어게임' 이정재·박해수·정호연·위하준, 미국 '지미 팰런쇼' 출연12 10.05 09:25 959 19
연예 김치전에 고추장을? 떡처럼 쫀득한 장떡 레시피2 10.04 16:35 93 0
31030652 유태오, 코로나19 확진 "모든 스케줄 중단”14 10.05 09:25 2524 12
31030651 '오징어게임' 이정재·박해수·정호연·위하준, 미국 '지미 팰런쇼' 출연12 10.05 09:25 961 19
31030031 배우 남문철, 대장암 투병 끝 별세…향년 50세16 10.05 08:20 2790 16
31029238 신유빈, 53년 만의 아시아선수권 준우승10 10.05 01:25 828 2
31029108 '안다행' 강재준, '의자→도끼까지' 파괴왕 등극?! 10.04 23:30 134 0
31029107 '요알못' 이은형, 밥 태웠다→강재준-홍윤화-김민기 "빨간 벽돌, 시멘트 맛 나” (안다행).. 10.04 23:30 190 1
31029106 이은형♥강재준-홍윤화♥김민기, 자연인 위한 특별 선물 #장승 만들기 (안다행) 10.04 23:30 120 0
31029092 러브스토리·독보적 음색·시적 노랫말… '가을 감성' 적신다 10.04 23:20 160 0
31029033 '안다행' 이상준, "여자분들은 배 만지는 거 싫어한다”→안정환 "누가 싫어했냐”6 10.04 22:35 1005 9
31029018 임권택, 부산국제영화제 '亞 영화인상'1 10.04 22:25 165 0
31029017 금성처럼 불타는 지구… 기후위기서 영감1 10.04 22:25 661 5
31028916 '두 번째 남편' 출소한 엄현경, 아들 죽음에 분노 "오승아-한기웅 가만 안 둬”1 10.04 21:30 185 1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0/18 13:46 ~ 10/18 13:4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