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쑝이 ll조회 13576l 4
 
아나톨  귀찮다
ㅋ....진짜 이렇게 될줄 몰랐던건가
•••답글
동동구리둉
나 츠 메
진짜 화딱지...; 이렇게 될 줄 모르셨나...ㅋㅋㅋㅋ..
•••답글
열심히사는사람
글은 한번 소비하면 끝이라 환불도 안되는데 싸다면 모를까 비싼 돈주고 굳이 신인작가 소비할 필요가..신인작가 글 소재가 아주 새롭다면 모르겠는데 거의 그렇지도 않으니...그냥 당연히 보던 작가꺼 사서 보져 돈 아까운 일은 안생기니깐
•••답글
듕듕2
이게 그러니까 도서정가제 신고를 해놓고 작가들이 후회중인건가요???
•••답글
도서정가제를 신고 한다기 보다 할인 이벤트를 싹 다 신고 해놓고 본인들 책이 안팔리기 시작하니까 태도를 바꾼거죠!!
•••
😍알려주셔서 감사해용~~
•••
캔디소녀
월급날강해진다
누가 그렇게 신고를 해서 혜택 축소됐나했더니 신인작가들이였나요... 어휴
•••답글
왜나한테만
세후니네비비
애초에 보증이 안된 신인작가작 3~4천원주고 누가 사는지..리디 십오야혜택 빵빵했을때 막 주워담았지 지금은...ㅎ..글고 도정제 지역서점살리려고하는거면서 오프라인에서 팔지도않는 이북에다가 도정제 적용...ㅋㅋ 예 출판사들 열심히 해보세요 지금 이익보려다가 10년안에 도태될거임
•••답글
아이폰xr
너무 당연한 결과인데 본인들만 모르셨네요... 이북 단행본을 세트로 살 경우 종이책과 다름이 없는 가격인데 누가 정가를 다 주고 재미 보장이 덜 된 신인작가 책을 구매할까요? 기존 할인 이벤트가 신인작가의 책을 저렴하게 살 수 있게 해줘서 독자들이 구매했던건데 이제는 그게 안되니까 인기 작가님들 책만 살 수 밖에 없는게 당연한거죠
•••답글
건강하좌!!  행복하좌!!
당장의 앞만 보고 한 결정이 이렇게 파장을 불러올 줄은 몰랐겠죠..가격이 올라가면 소비자 입장에선 당연히 좀 더 익숙하고 보장된 네임드 작가의 작품을 고르는 게 이득이죠
•••답글
닉네임1600133930
못된 심보 그대로 부메랑 맞으신거라 생각해요
•••답글
후르츠링
솔직히 신인작가 책도 오프라인 서점 가서 흝어 보고 재미있을 경우에나 사지 미리 볼 수도 없는 온라인에서 괜히 결제했다가 읽었는데 생각보다 별로면요? 본인들이 더 성장하고 더 많이 팔리도록 열심히 노력하면 될 텐데 이제 시작해놓고 안 팔린다고 찡찡대다니...ㅋㅋㅋ 뭐 인기 작가님들은 데뷔하자마자 잘 팔렸나요 ㅋㅋㅋ
•••답글
여자친구갓자친구  🦊🐣🐶🐰🐱🐭
신행정론
책값비싼데 누가 모험해요ㅜ 그리고 도서정가제 아직도 폐지안하는거 진짜...그거 실시하고나서 책 오히려 안산다는 결과가 나온지 오래인데 회사가 망하면 책도 못보는 전자책에도 적용하다니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용용이
저도 ㅋㅋ 도서정가제
시행후 진짜 살 책들만 사게 되더라구요 ㅋㅋ
그마저도 잘 안사여

•••답글
hahahahaha
도대체 무슨 심보로 저런건지 모르겠네요ㅋ.. 어차피 할인이벤트에서 작가가 안한다고 하면 할인 이벤에서 충분히 빠질수 있는데. 주변에서 할인을 하라고 억지로 시키는것도 아니고 ㅋ.. 만약 네임드 작가가 할인할때 더 많이 파는게 싫었던거라면 도정제를 더욱 찬성해서는 안됐죠. 도정제가 강화될수록 독자들은 더욱 유명한 작품들만 살텐데.. 모험을 하고 싶어하는 사람이 얼마나 있겠어요 ㅋ. 도정제되면 잘 안팔릴거라는걸 도대체 어떻게 예측 못할수가 있는거죠..? 저는 할인도 안되는데 보증안된 작품을 쌩돈내고 살 마음은 전혀 없어요. 도정제되면 책이 더 안팔리는건 너무 당연한거 아닌가. 도대체 누구 좋으라고 도정제를 저렇게 지지하고 신나게 신고하고 다닌건지.. 어휴..
•••답글
은똥
리디북스 십오야나 알라딘 할인할 땐 매달 10만원씩 질렀었는데^^.. 지금은 뭐.. 언제 질러도 그정도 할인이라 계속 미루며 안 지르는 중..
•••답글
맞아요 십오야나 십오야 아닐때나 거의 똑같으니까 그냥 보고싶은거 생길때나 딱 그것만 사게 되더라구요
•••
은율
애초에 도정가취지는 최신간들의 출혈경쟁을 막는 거였고 우리나라에서 이상하게 변질된건데 잘 알지도 못하고..
•••답글
석삐  vitae discimus
너무 당연한 거 아닌가 싶어서.. 사람들이 책을 한 달에 몇 권 이상 안 사면 못 사는 거도 아니고 안 그래도 안 읽는 편인데 가격까지 올리면 뭐..
•••답글
애이플솔
제목 도서정가제 신고라고 하니까 의미가 잘 전달 안 되는 거 같아요
도정제=할인혜택 없앤 제도 이렇게 알고 있는데!
저 사람들이 자기들 작품이 할인혜택(프로모션)에 못 드니까 프로모션 제도 신고했다고 했으니까, 도정제에 동의했었다고 봐야 맞지 도정제 신고했다고 하면 안 맞는 거 같아용

•••답글
Erde  지구의 위성
당연한 결과 아닌가요 할인 없어지면 네임드 소설이라도 신중하게 사게 되는데? 진짜 저기 작가들 필명 다 밝혀졌으면 좋겠어요
•••답글
물만두만두  林潤妸
대체 이북에다 도정제 시행하는 이유가ㅋㅋ.. 애초에 조금만 생각해도 당연한 걸 이제와서 후회하는 게 웃기다
•••답글
진짜 어이없다..당연한거 아닌가요
도정제 때문에 할인폭 다 줄어서 저도
이북에 돈 쓰는거 확 줄었고 네임드 작가분들만 사는 편이에요

•••답글
딤섬먹고싶다
넘나당연...요즘은 필력 보장된 네임드 작가님들 작품만 사는 편이에요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여러분들 학창시절때 요거 가격은?577 어니부깅 10.24 16:22 49006 7
유머·감동 본인이 쓰는 지갑 브랜드는?.jpg469 멍ㅇ멍이 소리 10.24 19:28 41252 0
유머·감동 전성기 시절 1박2일 vs 무한도전328 당근케잌 10.24 22:28 21285 1
유머·감동 평생 초밥 무료 vs 평생 탕수육 무료.jpg247 950107 10:33 12363 0
유머·감동 아이린 공포증230 ㄷH학수학능력 10.24 19:19 87949 17
6836698 착한 공룡 둘리 ㅋㅋ.jpg 초코틴틴세븐 14:32 1 0
6836697 ??? : 회사에서 구구단 코딩하면 뒤에서 막 쳐다봄? 옹뇸뇸뇸 14:29 111 0
6836696 2021년 공휴일.JPG1 유기현 (25) 14:18 631 0
6836695 혼돈의 지하철6 김밍굴 14:15 745 1
6836694 트럼프 트위터 비번 털림.jpg1 e)(o lucky on 14:12 1634 0
6836693 아가씨는 모르겠죠...7 ㄷH학수학능력 14:10 1690 1
6836692 작년 펨코 성지순례1 똔가나지 14:08 594 0
6836691 얼마전 낙지냐 쭈꾸미냐 논쟁의 전문가 의견1 더보이즈 상 14:07 1069 0
6836690 집 앞 1분거리에 이 가게들이 생긴다면, 어느그룹을 택하시겠습니까.j..50 NUEST-W 14:03 2700 0
6836689 박세리가 연애를 안 하는 이유.jpg5 950107 14:01 3261 1
6836688 2020년 유튜브 사태중 파급력 큰것은?15 아이오아이 김 14:00 2347 0
6836687 어몽어스 좀 해보신 국사쌤11 색지 13:56 4000 1
6836686 BTS가 미국 대선 방송에서 왜 나와?20 천러러러 13:55 5576 4
6836685 빨간 아이유.jpg2 풀썬이동혁 13:54 1123 0
6836684 한글날, 의외로 tv에서 안틀어주는 영화.jpg13 천러러러 13:51 5679 0
6836683 행보가 남다르다는 중국인 아이돌5 비비의주인 13:49 2496 0
6836682 생리대 안사줬다고 결혼엎자는 여친50 ♡김태형♡ 13:34 7198 4
6836681 딥페이크 이수근의 역습10 한 편의 너 13:33 5553 0
6836680 마인드 컨트롤 실패한 이광수....gif 더보이즈 김영 13:32 1381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0/25 14:30 ~ 10/25 14:3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0/25 14:28 ~ 10/25 14:3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