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 예약
호출 내역
추천 내역
신고
1주일 보지 않기
카카오톡 공유
주소 복사
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디본본ll조회 104066l 128
많이 스크랩된 글이에요!
나도 스크랩하기 l 카카오톡 공유

응 사람들이 얘기하는 "필수과" 의사야. 대학병원 주니어 교수고. 흉부외과를 하고 있어.

어젠 너무 급한사람이 있어서 수술했어.

정규수술들은 미루고 있어. 환자/보호자한테 진심 너무 미안하지.

그래도 환자들 차트다보면서 너무 미뤄지면안될것같은 사람들은 진행하기로 했어. 내가 당직해서라도. 다른병원/진료과도 다 이렇게 하더라.

읽다가 아 얘도 "one of them"이라고 할까봐.

미리 앞서 말하지만 난 의사들도 반성해야할부분이 있다고 봐.

성추행, 대리수술, 용납안되지. 극소수이더라도 우리직업으로서는 절대 용납하면안되고, 의사단체들이 먼저 나서서 이들 잘라달라고 했었어야해.

비보험장사, 과잉진료, 이번정부에서 방향제시한건 나쁘지는 않다고 보는부분도 있어. 문제 있어.

이번에 전공의들이 파업하는것에 대하여 찬성하느냐? 글쎄. 파업은 좋지 않지. 특히 우리 직업에 있어서는.

먼저 단체시위라던지 다른 방법을 택하는건 어땠을까라는 생각도 들어.

의사라는 집단이 솔직히 이공계애들이고 병원밖에 몰라서 세상물정 잘 모르기도 해. 특히 전공의 후배들은.

의사단체들도 지금 하는거 보면 너무 바보같아. "의대증원반대" 이렇게만 외치는것처럼 들리게하는게 나는 너무 답답해.

의대증원? 필요할수있어. 내가 보건행정전문가는 아니지만.

근데. 의사들이 주장하는게 뭐냐면. n수를 늘려봤자 틀이 잘못되었다. 틀을 고치자! 이거거든.

밥그릇싸움? 일부분 있겠지. 인정. 근데 오해안했으면 좋겠는건.

내년에 의대생 뽑아서 나랑 경쟁할때까지 20년정도 걸릴거야.

나랑상관없어. 그렇다고 내가 내 20년후에 후배들 밥그릇까지 걱정할정도의 카르텔이 아니야 우리는.

근데 난 이번 정책 필사반대야.

왜냐고?

이건 누가봐도 쇼야.

수가개선이 해결책인걸 정부는 당연히 알고있어.

하지만 이렇게 하면 본인부담금, 건강보험 등등이 올라가니까 비열한방법을 택한거야.

수가가 왜 문제냐고?

우리나라에 소아과 흉부외과 의사가 없어? 많아.

전공의가 지금 없는거지. 이제 곧 끊기겠지.

소아과 흉부외과의사가 어디있냐고?

너네 안보이는곳에 있어. 개업했거나 요양병원당직하거나 미용하거나.

그들이 왜그러냐고? 그들이 일할자리가 없어.

우리나라는 이런진료를 하면 돈이 안되게 되어있어.

OECD평균 반도 안되는 이런말도안되는 수가로 유지를 하라고?

소아과개원의 근데 월 몇천씩벌지 않냐고?

그건 남아있는 소아과야. 폐업을 얼마나 많이 했는데.

그들은 그 월급 벌려고 하루에 250명씩봐.

50-60명보던 소아과는 망했어.

소아과의사들은 비보험 잡을것도 없거든.

그리고 심지어 맘카페 테러당해서 없어진 소아과들도 굉장히 많아.

흉부외과의사들이 왜 흉부외과를 안하냐고?

흉부외과는 대학병원에서 수술을 해야해.

대학병원은 돈을 벌어야해.

일자리만들면 적자야. 그래서 안뽑아.

심지어 우리나라 굉장히 큰 문제가 수도권 집중이야.

지방거점병원에있는 선후배들 얘기들어보면 너무 마음이아파.

수술얘기만 나오면 죄다 ktx/srt타고 아산삼성서울대세브란스 간데. 실제로 이래.

지방거점병원은 1-2주안에 수술가능한데 대형병원가면 5-6개월걸리는데도 무조건 간데.

정말 수술잘했던 형들도 지방에서 환자케이스가없어서 우울해하고있어.

포기하고 그냥 개업하는 형들도 있었고.

이런데 대학병원에서 흉부외과의사를 더 뽑겠냐고. 레지던트가 들어오겠냐고.

지방의료 공백이라고 자꾸 정부가 외치는데.

이러면 환자들이 지금처럼 더 서울로 몰릴텐데.

우리나라는 면적대비 의사수는 굉장히 높아.

이게 무슨말이냐. 땅이좁지.

그렇다고 인구만명인 지역에 모든것이 다 해결가능한 3차의료기관이 들어가야하느냐? 그런나라는 전세계적으로 없어.

이송시스템을 잘 활용하면 되는거야. 지금도 파리날리는 지역거점병원들을 키워야하고.

이런얘기 우리가 정부한테 몇십년째 했어. 근데 무시해.

정부도 알아. 근데 수가개선을 하게되면 당연히 본인부담금 건강보험료 올라가니까 그놈의 지지율때문에 모든 정부가 무시하고 있어.

비유가 이상할 수 있지만 여성군입대이슈같은거라고 생각하면 되지 않을까.

의대 늘리면 소아과 흉부외과 의사가 늘지 않겠느냐! 지방에도 의사가 많아지지 않겠느냐!

맞아. 조금은 늘긴할거야. 근데 이들이 어떤의료기관에서 무슨일을하게될까?

근데 단적인 예로 응급실뺑뺑이 사건을 보자.

수술가능한병원이없었던거잖아. 중환자실 여석도 없었던거고.

병원에서 이런수술하면 적자니까 애초에 시스템이 안되는거야.

의사들이 늘어난다고 이런게 해결이될까?

응급실뺑뺑이사건이 "의사가" 없어서 생긴 문제였을까?

그 "의료기관"에서 시스템이 안되니까 보낸거지.

지금 시스템이 갖춰져있는 기관들은 대학병원이야.

근데 알아야할건. 의사를 만명으로 늘려도 이런병원들의 의사수는 증가되지않아. 수가가 개선되면 더 채용할수도 있겠지만.

의대늘려서 어떻게될지는 난 솔직히 잘 모르겠어. 조금은 개선될수도 있을수도?

근데 난 오히려 이런 의료환경에서는 증원된 의사들이 몸값이 줄어든 피부미용시장에서그러려니하면서 살것같아.

국민들이 원하는 효과는 일어나지 않을거라고 생각해.

단순 의사의 월급을 줄이고 싶은이유라면. 늘리면 됨.

의료계의문제를 해결하고싶은거라면? 틀을 바꿔야함.

(블라인드 펌)

개인적 추가글.. (스킵해도 좋음)

이번 정책에서 가장 좌절한 의사는

필수과, 바이탈과,

최근 그 과를 부르는

정부가 인정하는 “공식적인” 다른 말로는

“낙수과, 기피과” 의사들.

정부가 틀을 해결할 의지가 보이지 않고

정치적 이익(표)이 되는 방향으로,

되돌릴 수 없는 방향으로,

의사(복지부 차관 말로는 의새ㅎㅎ)들의

목을 누르고 있기 때문.

“네가 일 안 해서

누군가 죽으면 넌 법정최고형이다”하는 등의

온갖 명령이 그다지 무섭지 않은 이유는

“죽지 않으려면 죽어라”처럼 들리기 때문.

어차피 사람 살려보겠다고 간 과에서 가장 무서운 건

“넌 가치 없고(그 역할로는 일자리가 없으니)

넌 (예비)살인자야(진료를 본다 해도 일생 중 언젠간 환자가 죽을테고 그걸 모두 의사책임으로 지우니)“일텐데

그건 이미 겪고 있으니까.

추천  128

이런 글은 어떠세요?

 
   
12

저 의사말이 맞는것도 있지만 글에서도 있듯 국민 목숨가지고 단체시위 한번 안하고 바로 파업? 이 사건 이후로 이제 다시는 의사는 존경받는 직업은 못될거다.... 어떠한 경우에도 환자가 우선시 되어야지... 그리고 증원한 다음에 수가 올리는거 끈질기게 이야기해서 고쳐내야지 증원부터 무조건 막는다? 개선 안될거라 니네 맘대로 추측하지말고 의사 인원도 늘리고 수가도 올리라고 주장하렴
2개월 전
정부도 대화로 해결해야하는데 일방적으로 밀어부치니 상대도 강경하게 나오는거겠죠 이미 증원된담에 수가올리고 개선해달라하면 그게 쉽게 될까요?
2개월 전
언제는 이번정권 증원에는 동의하고 파업안한다고 조롱하더니 대뜸 2천명발표한 정부상대로 파업하니까 또 조롱함. 다 떠나서 2000명씩 오년간 만명증원하는 근거를 정부에서는 발표 안하고 있음. 대체 국민들은 그런 독재국가 상대로 다른 기득권층 돈버는거 못봐주겠으니 아묻따 정부 지지하고 있는거 호구도 이런호구가 없다싶어요 두 권력층 사이에서 새우등 터지는게 화날일이지 대체 의사 집단 조롱해서 국민한테 득될게 뭔지...
2개월 전
222
2개월 전
이게 맞지 근본적인 해결책은 제시하지 않고 눈에 보이는 성과에만 치중하니깐 반대하는건데 언론과 정부는 의사들만 나쁜쪽으로 몰아가고 답답하네요
2개월 전
솔직히 환자 보호자였던 입장에서 파업도 정말 문제입니다 환자, 그리고 보호자들은 수술, 진료 미뤄지면 병이 악화일로 되는게 보여서 정말 타는 심정이에요
하지만 그냥 증원도 아닌 2000명 증원은 정말 말이 안됩니다 현실적으로 400명 정도 증원이 맞죠 그리고 증원과 더불어 수가조정과 상급병원 환자당 의료인수 지정 경증 질환 자기부담률 증가도 필요한게 맞고요 전 간호법에서 주장한 환자당 간호사수 지정도 꼭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근데 정부에서 이거 안해준 이유가 있다고 봐요 3차 병원에 의료인력 더 고용하라고 할 명분이 없어요 지금도 수가 내려쳐서 조금만 주고 있는 상황이라 필수과 마이너스 난다는데 그거 지정하면 반발날게 분명하니 안한거죠 자기네들 표 팔아먹을 정책만 내놓고 진짜 필요한건 하나도 안건들여요
그리고 국민들의 동의도 필요합니다 수가 증가하면 당장 건보료도 많이 떼야 되고 월급받는 입장에서 눈물나는거 저도 압니다 하지만 그래야 지금 우리가 칭찬하고 또 혜택보고 있는 이 체계가 유지됩니다

2개월 전
이유가 어찌됐든 지금 의사들이 욕 먹고 있는 이유는 파업이에요. 다른 방법으로 대화를 해 볼 생각을 해야지 그냥 냅다 파업! 이러니,,,
2개월 전
복실ee  💎💎💎💎💎
그래요 뭔지는 알겠어요 근데 그게 파업으로 이어졌잖아요.... 적어도 자기자리로 돌아가서 그 똑똑한 머리로 항의 하시면 되잖아요 이정도로만 얘기해도 충분히 읽고 받아들일수있는데 대뜸 수술 취소하고 파업했잖아요
2개월 전
정부 하는 꼬라지 보면 얘기해도 안바꿀거같은데요.....
2개월 전
복실ee  💎💎💎💎💎
어려워 보이긴해요 그길이 어려워 보인다고 비교적 쉬운길 선택해서 국민들 목숨 인질 잡은게 좋아보이진 않네요
2개월 전
이 상황이 괜찮다는게 아니고, 분명 방법이 잘못됐지만, 상식적인 시도들 없이 무작정 이 상황을 만들진 않았을거에요. 그렇게 했을땐 정부나 국민의 관심을 받지 못했을거에요. 아마 단합도 잘되지않았겠죠. 같은 집단 내에서도 누군가가 총대매고 나서서 주동하지 않으면 그냥 지켜만 보는 사람들이 더 많으니까. 우리나라에서 일어나는 크고작은 시위들이 상식적이고 정적인 목소리는 들어주질 않아서 결국엔 다같이 뭉쳐서 공격적인 목소리를 내는 방법을 택한 경우들이 많은거같아요. 안타깝죠.
2개월 전
솔직히 당장 내년 2천명은 오바라고 생각합니다.
교도소도 당장 70프로 더 수용해라 하면 시설 문제 행정 문제 등으로 난색 표할듯.
게다가 수정안 협의안 전혀 없고 타협할 의지도 생각도 없으니 기대말라 하고
무조건 70프로 증원만 밀어붙이고 있으니...
사실 현대통령은 집권 후, 항상 그래왔죠.
모든 정책을 권위로 찍어내리고 밀어 붙이기만 함.

2개월 전
쉽게 말해서 폐렴 감기처럼 방치하면 큰 병으로 이어지는 건 급여로 병원비 저렴하게 하는 게 맞고 / 피부 잡티는 방치한다고 죽거나 큰 병으로 이어지는 게 아니니까 비급여든 뭐든 쌩돈 내게 하는 게 맞지
2개월 전
최수연  봄날의햇살같은
경제논리가 의사만 피해가네
2개월 전
의사 수 적은 거 맞는데 뭘 아니래.. 대충 요약하자면 의사 많으니까 의대 증원할 필요 없다는 건데 전제부터가 틀렸잖음
1개월 전
12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5월 5일에 결혼하는데 친구가 여행 가야돼서 결혼식 못 온다고 얘기함.jpg118 카라멜 팝콘12:3533241 0
유머·감동 솔직히 꼴보기 싫은 인스타스토리 뭐있어?97 데이비드썸원7:5559778 1
팁·추천 사람마다 소비성향 극명하게 차이난다고 생각하는 분야81 색지10:1241268 0
이슈·소식 혐오주의) 어릴적 주입당한 곧 다가올 끔찍하고 사악한 미래.jpg72 마법소녀메리10:1250680 2
유머·감동 현재 난리 났다는 어제 나는 솔로 장면67 하루에ㄷ10:3446647 6
넥슨 30주년 광고로 쓰인 서비스종료된 게임..jpg 백호랑이 17:54 585 0
[단독] 논란의 '성인 페스티벌', 사실은 "불법 비자 페스티벌”…관계자 폭로 (작.. 시나리오였던 17:50 718 0
허광한 <청춘 18X2 너에게로 이어지는 길> 내한확정 380529_return 17:26 791 0
지금 야구계 난리난 후배 폭행사건.gisa3 125664return 17:25 4257 0
무슨 기회가 와도 잡을 것 같은 아이돌 철수와미애 17:22 2335 0
뇌 건강을 망치는 습관 jpg5 탐크류즈 17:14 5478 0
어제 조수미랑 합동무대하던 남돌들 표정..gif2 베데스다 17:14 5612 3
남편이 죽기 전 남기고 간 선물 베데스다 17:14 2277 0
미국은 동해를 일본해라고 표기하고 일본은 독도 관련 예산 늘리고 있는데 한국은 묵묵.. 백챠 17:14 305 0
4컷사진중 제일 잘 나오는 곳은? 공개매수 17:14 1021 0
몸집에 비해 침대가 너무 큰 야옹1 307869_return 17:14 1614 0
포토이즘 X 틴틴팅클 NEW 프레임 311344_return 17:13 380 0
저당 메뉴 출시한 더벤티2 ♡김태형♡ 17:13 2831 1
새롭게 추가된 스트리머 똘똘똘이, 초승달 부부의 국토대장정 뷰.gif1 Wannable(워너 17:13 595 0
코에 발자국 무늬가 있는 아기 댕댕이 ♡김태형♡ 17:13 1203 0
"기술력 정점 '혹성탈출' 랜더링 9억6000만 시간 걸렸다" 우물밖 여고 17:13 75 0
[오버워치] 어제부로 열린 미러워치 모드.jpgif 장미장미 17:09 703 0
인천 선학 초등학교 20년전 묻은 타입캡슐 개봉 영상.youtube 비비의주인 17:07 641 0
가자 지구서 암매장 시신 수백구 발견... "이스라엘 답해야" 원 + 원 17:00 2138 0
와.. 20살의 나.. 미친 듯...twt13 +ordin 17:00 7581 0
전체 인기글 l 안내
4/25 18:00 ~ 4/25 18:0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