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외국연예  스포츠  l  인기글
자주 가는 메뉴
설정하려면 원하는 메뉴에서 메뉴 제목 왼쪽 ☆를 누르세요
AUll조회 191l 1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 flash 오류를 우회하기 위한 함수 추가function _flash_removeCallback() {}
[서울신문]
구조~입양 원스톱센터 7월 개관

서울 유기율 0.8%… 도쿄의 4배

소유권 인수·치료 등 전반 지원

동물 행동 교정·보호자 교육도

서울에서 한 해 버려지는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약 9000마리(2016년)이다. 극적으로 구조돼 동물보호센터로 옮겨져도 46.1%는 새 보호자를 못 찾고 자연사하거나 안락사한다. ‘반려동물 100만 마리 시대’의 악몽이다. 서울시가 이런 비극을 예방하고자 오는 7월 ‘유기 동물 SOS센터’를 문 연다. 구조와 치료, 입양까지 책임지는 기관이다. 반려동물 원스톱센터를 만드는 건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시가 처음이다.

[단독] 서울 마포에 유기 동물 'SOS센터' 생긴다 | 인스티즈서울시와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홍철호 위원은 오는 7월 동물병원과 입양센터, 교육실 등을 갖춘 ‘동물복지지원시설’을 개관한다고 11일 밝혔다. 마포구 에스플렉스센터 지하 1층에 600㎡(약 182평) 규모로 조성되며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 150마리가 머물 수 있다.

서울시가 원스톱센터를 짓기로 한 건 반려동물을 생각 없이 버리는 현실이 심각한 탓이다. 서울의 반려동물 사육가구 비율은 해마다 늘어 지난해 20.4%(약 108만 5500마리)였다. 10가구당 2가구꼴이다. 연간 9000~1만 마리가 버려진다. 동물보호단체 ‘카라’ 전진경 이사는 “호기심에 강아지를 샀다가 아파트로 이사 갈 때 버리거나 선물을 받아 키우다 흥미가 식어 버리는 사례가 많다”면서 “동물이 아픈데 치료비가 없어 내다버리는 일도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구원은 서울의 반려동물 유기율은 0.8%로 일본 도쿄의 0.2%보다 4배나 높았다고 했다. 연구원이 반려동물 사육 때 어려움을 설문조사해 보니 ▲관리비용이 많이 든다(64.9%) ▲여행·외출이 어렵고 맡길 시설이 부족하고 비싸다(57.6%) ▲이웃·가족 구성원과 갈등이 있다(31.0%) ▲이상행동·위생문제로 다루기 어렵다(23.7%·이상 복수응답) 등이 주요한 문제였다. ‘반려동물을 버리고 싶은 충동을 느낀 적 있다’는 응답이 42.6%인 이유이다.

버려진 동물은 새 주인을 못 찾고 세상을 떠날 가능성이 크다. 서울시 25개 자치구가 유기 동물 구조와 보호 업무를 할 행정 여력이 없다 보니 경기 양주 등의 동물보호센터에 위탁했다. 각 구는 유기 동물을 발견하면 주인을 찾는 공고를 내고서 20일을 기다리지만, 주인도 나타나지 않고 새 보호자를 얻을 가능성은 20~30%에 불과하다. 지난해 2240마리의 개·고양이가 안양 등에서 안락사했다.

서울시는 이번에 25개 구의 동물복지지원시설의 ‘허브’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도쿄시가 ‘동물애호상담센터’를 만든 것과 비슷하다. 우선 잠재적으로 버려질 가능성이 큰 반려동물을 건네받아 새 주인을 찾아준다. 주인이 사망했거나 파산·수감·군입대·해외이민·장기 입원 등의 이유로 반려동물을 포기하는 경우다. 보호자에게 ‘소유권 포기 신청서’를 받고 인수한다. 사망·파산 외 이유로 동물을 포기한다면 보호자로부터 인수비 11만 원을 받는다. 특히, 입양 희망자의 생활방식이나 성향을 파악해 성격에 맞는 반려동물을 추천해줄 계획이다.

동물복지지원시설에서는 반려동물과 그 보호자를 대상으로 각종 교육도 벌인다. 애완견이나 애완묘의 나쁜 버릇을 교정해 유기할 가능성을 낮추는 것이다. 애완동물에게는 주인을 이해할 수 있는 사회화 훈련을 하고, 주인에게는 동물 질병 정보 등을 알려준다.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는 “반려동물 문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맡고, 야생동물 문제는 환경부가 맡는 등 기능을 여러 부처가 쪼개어 맡다 보니 효율적인 정책수립이 어렵다”면서 “일부 국가의 ‘동물청’처럼 중앙부처 중 한 부처가 업무를 전담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웰 메이드 N]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오오 이런 시설 생기는거 너무 좋아요ㅠㅠ
반려동물 버리는 인간들은 진짜 똑같이 가족들한테 버림받았으면 좋겠다...
모바일
10개월 전  19:11 l 스크랩  신고   답글
번호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아무도 반박 못한다는 2017년 화제성 갑 프로그램 .jpg 598 큐랑둥이 16:41 52202 4
아이돌 최초로 소속사가 신비주의컨셉잡은 그룹.fromis_9 464 유기현 (25) 12.13 23:26 106189 3
스브스 뉴스도 인정한 한국인만큼 한국어 잘 쓰는 여돌 ㄷㄷㄷ 349 에이미 아담 12.13 23:11 81868 12
효리네 민박 피디가 밝힌 아이유 후임 조건 310 알케이 16:10 54106 0
내 키가 169.9cm라면 당신의 선택은? 247 몹시섹시 19:37 20793 0
4909665잘알려지지 않은 문재인 세월호 청와대앞 시위 사진.jpg 변BH22:18390
4909664용기를 내는데 필요한 시간 20초 배진영(a.k.a발22:1830
4909663나혼자산다) 김사랑의 자랑 호롤로롤롤22:1890
4909662심해 상어 류준열 강다니22:1840
4909661집에서 방 들어갈 때 노크 한다 vs 안한다 민천재 (23)22:1740
4909660프로먹방녀들 조이야 이쁘22:17130
4909659검스홍진영 뒤에 그리즈만.gif 원우얌 겨론22:17110
4909658신대륙의 흔한 잠복형사 뉴큐세요22:1730
4909657저희 어머니도 잠시나마 얼빠(?) 중 한분이셨음 더보이즈 상22:161340
4909656이정도면 거의 안무인 정연이 사나찌르기.gif 성우야♡22:16710
4909655난리통 속에 세계일보 침투력.jpg 無地태22:151240
4909654청와대 관계자 둘러싸고 항의하는 출입기자단.jpg 뭐야 너22:15920
4909653아이린 WANNERBLE22:14640
4909652어느 추운날씨의 포장마차..뜨끈뜨끈한 국물대결 1S.COUPS.22:14810
4909651백악관에서도 민폐짓한 한국 기자단과 트럼프의 조언 쇼콘!2322:131540
4909650떡볶이를 처음 먹는 프랑스 친구들.jpg 1sweetly22:132060
4909649핸드폰 기본배경화면 잘 뽑는 회사 3'''22:123940
4909648벤자민 멘디: 실바가 평생 빢빢이여야해 멍ㅇ멍이 소리22:12200
4909647즐겁고 유익한 군대만화.jpg 태 리22:12125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최근 2분 사이의 인기글 l 안내
12/14 22:14 ~ 12/14 22:16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최근 2분 사이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2/14 22:16 ~ 12/14 22:18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인스티즈 트렌드 l골디더보이즈재밌어크리스마스건강박수포도알만능캐대리칠퍼쇼자존감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역삼동, 역삼빌딩)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l 모바일 l 앱 설치
© instiz Corporation
배스킨라빈스에서 가장 좋아하는 맛은? l 1853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l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