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AU  T홈ll조회 76l현재 l 1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 flash 오류를 우회하기 위한 함수 추가function _flash_removeCallback() {}
[서울신문]
구조~입양 원스톱센터 7월 개관

서울 유기율 0.8%… 도쿄의 4배

소유권 인수·치료 등 전반 지원

동물 행동 교정·보호자 교육도

서울에서 한 해 버려지는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약 9000마리(2016년)이다. 극적으로 구조돼 동물보호센터로 옮겨져도 46.1%는 새 보호자를 못 찾고 자연사하거나 안락사한다. ‘반려동물 100만 마리 시대’의 악몽이다. 서울시가 이런 비극을 예방하고자 오는 7월 ‘유기 동물 SOS센터’를 문 연다. 구조와 치료, 입양까지 책임지는 기관이다. 반려동물 원스톱센터를 만드는 건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시가 처음이다.

[단독] 서울 마포에 유기 동물 'SOS센터' 생긴다 | 인스티즈서울시와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홍철호 위원은 오는 7월 동물병원과 입양센터, 교육실 등을 갖춘 ‘동물복지지원시설’을 개관한다고 11일 밝혔다. 마포구 에스플렉스센터 지하 1층에 600㎡(약 182평) 규모로 조성되며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 150마리가 머물 수 있다.

서울시가 원스톱센터를 짓기로 한 건 반려동물을 생각 없이 버리는 현실이 심각한 탓이다. 서울의 반려동물 사육가구 비율은 해마다 늘어 지난해 20.4%(약 108만 5500마리)였다. 10가구당 2가구꼴이다. 연간 9000~1만 마리가 버려진다. 동물보호단체 ‘카라’ 전진경 이사는 “호기심에 강아지를 샀다가 아파트로 이사 갈 때 버리거나 선물을 받아 키우다 흥미가 식어 버리는 사례가 많다”면서 “동물이 아픈데 치료비가 없어 내다버리는 일도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구원은 서울의 반려동물 유기율은 0.8%로 일본 도쿄의 0.2%보다 4배나 높았다고 했다. 연구원이 반려동물 사육 때 어려움을 설문조사해 보니 ▲관리비용이 많이 든다(64.9%) ▲여행·외출이 어렵고 맡길 시설이 부족하고 비싸다(57.6%) ▲이웃·가족 구성원과 갈등이 있다(31.0%) ▲이상행동·위생문제로 다루기 어렵다(23.7%·이상 복수응답) 등이 주요한 문제였다. ‘반려동물을 버리고 싶은 충동을 느낀 적 있다’는 응답이 42.6%인 이유이다.

버려진 동물은 새 주인을 못 찾고 세상을 떠날 가능성이 크다. 서울시 25개 자치구가 유기 동물 구조와 보호 업무를 할 행정 여력이 없다 보니 경기 양주 등의 동물보호센터에 위탁했다. 각 구는 유기 동물을 발견하면 주인을 찾는 공고를 내고서 20일을 기다리지만, 주인도 나타나지 않고 새 보호자를 얻을 가능성은 20~30%에 불과하다. 지난해 2240마리의 개·고양이가 안양 등에서 안락사했다.

서울시는 이번에 25개 구의 동물복지지원시설의 ‘허브’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도쿄시가 ‘동물애호상담센터’를 만든 것과 비슷하다. 우선 잠재적으로 버려질 가능성이 큰 반려동물을 건네받아 새 주인을 찾아준다. 주인이 사망했거나 파산·수감·군입대·해외이민·장기 입원 등의 이유로 반려동물을 포기하는 경우다. 보호자에게 ‘소유권 포기 신청서’를 받고 인수한다. 사망·파산 외 이유로 동물을 포기한다면 보호자로부터 인수비 11만 원을 받는다. 특히, 입양 희망자의 생활방식이나 성향을 파악해 성격에 맞는 반려동물을 추천해줄 계획이다.

동물복지지원시설에서는 반려동물과 그 보호자를 대상으로 각종 교육도 벌인다. 애완견이나 애완묘의 나쁜 버릇을 교정해 유기할 가능성을 낮추는 것이다. 애완동물에게는 주인을 이해할 수 있는 사회화 훈련을 하고, 주인에게는 동물 질병 정보 등을 알려준다.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는 “반려동물 문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맡고, 야생동물 문제는 환경부가 맡는 등 기능을 여러 부처가 쪼개어 맡다 보니 효율적인 정책수립이 어렵다”면서 “일부 국가의 ‘동물청’처럼 중앙부처 중 한 부처가 업무를 전담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웰 메이드 N]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오오 이런 시설 생기는거 너무 좋아요ㅠㅠ
반려동물 버리는 인간들은 진짜 똑같이 가족들한테 버림받았으면 좋겠다...
모바일
2개월 전  19:11 l 스크랩   답글
규칙 위반 주의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l 꾸미기 l 맞춤법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맘스터치 은근 호불호 갈리는 것.jpg 782Xllxl03.25 15:25424782
어제자 고등래퍼 스윙스&제시 돼지발언 834김조응댕03.25 11:19630928
스탭들도 리얼 예능에 미쳐있던 레전드 시절 무한도전.jpg 541호식이두마리03.25 11:555208839
9년차 무시하는 음악방송 (feat.신인) 634mining03.25 16:4952600120
화제가 되고있는 설레는 중2 커플 카톡 476임현식 부인03.25 16:10504861
4466786분노조절장애 치료사 트럼프 V-E-R-N-O-N6:3410
4466785방송에서 욕하는 연예인들 ㄷㄷ 융귱상,6:3350
4466784남자의 마음의 방, 여자의 마음의 방 ㅇㅣ상해씨6:29690
4466783듀오링고 스웨덴어 끝냈습니다... 인피니트 우6:27280
4466782평화로운 중고딩나라 오진서쿠6:25320
4466781웃는게귀여운 우주소녀 보나(움짤) 소고예스6:23360
4466780[스킨스] 아무리 최선을 다 해도 내가 할수 없는 일 1내이름은이유6:21800
4466779B1A4 진영에게 방송 中 막말했던 아프리카 BJ SVT_지훈_6:19960
4466778역시 국민의 당이야 199510266:16160
4466777발 페티쉬.jpg 진 휴린6:151000
446677680년생만 공감할수 있는 고전만화 2신혜성 (인간6:13440
4466775중2병식 이름짓기 3BTS_정감6:12480
446677489년생 인피니트 성규와 94년생 엑소 세훈이 친구먹는 과정.jpg 수빅6:11990
4466773끝나지않는 대한민국 국민예능 싸움ㅋㅋㅋㅋㅋㅋ.jpg 1준큐6:10930
4466772 99살 도깨비 신부.jpg 4리드벨벳 슬6:083520
4466771[퀴즈] (정답) 극악의 성냥개비 문제 : 성냥 총 3개만 움직여 모든 등식이.. 졍젼귝6:06430
4466770 '사랑받고 큰 아이는 다르다'라는게 무슨 뜻인지 알 수 있는 드라마 그 지난 날의6:054930
4466769걸그룹에게 달리는 도를 넘어선 정말 심각한 악플.jpg 2찰스6:032890
4466768식빵 탄력 3문빈이6:022400
 처음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급인기 게시판 l 모든 게시판이 잔잔합니다
인스티즈 트렌드 l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문의 l 모바일
© 인스티즈
아이돌의 연애에 대한 자신의 생각은? l 194표 참여
투표 참여 l 만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