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외국연예  스포츠  l  인기글
자주 가는 메뉴
설정하려면 원하는 메뉴에서 메뉴 제목 왼쪽 ☆를 누르세요
AUll조회 252l 1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 flash 오류를 우회하기 위한 함수 추가function _flash_removeCallback() {}
[서울신문]
구조~입양 원스톱센터 7월 개관

서울 유기율 0.8%… 도쿄의 4배

소유권 인수·치료 등 전반 지원

동물 행동 교정·보호자 교육도

서울에서 한 해 버려지는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약 9000마리(2016년)이다. 극적으로 구조돼 동물보호센터로 옮겨져도 46.1%는 새 보호자를 못 찾고 자연사하거나 안락사한다. ‘반려동물 100만 마리 시대’의 악몽이다. 서울시가 이런 비극을 예방하고자 오는 7월 ‘유기 동물 SOS센터’를 문 연다. 구조와 치료, 입양까지 책임지는 기관이다. 반려동물 원스톱센터를 만드는 건 광역자치단체 중 서울시가 처음이다.

[단독] 서울 마포에 유기 동물 'SOS센터' 생긴다 | 인스티즈서울시와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홍철호 위원은 오는 7월 동물병원과 입양센터, 교육실 등을 갖춘 ‘동물복지지원시설’을 개관한다고 11일 밝혔다. 마포구 에스플렉스센터 지하 1층에 600㎡(약 182평) 규모로 조성되며 개·고양이 등 반려동물 150마리가 머물 수 있다.

서울시가 원스톱센터를 짓기로 한 건 반려동물을 생각 없이 버리는 현실이 심각한 탓이다. 서울의 반려동물 사육가구 비율은 해마다 늘어 지난해 20.4%(약 108만 5500마리)였다. 10가구당 2가구꼴이다. 연간 9000~1만 마리가 버려진다. 동물보호단체 ‘카라’ 전진경 이사는 “호기심에 강아지를 샀다가 아파트로 이사 갈 때 버리거나 선물을 받아 키우다 흥미가 식어 버리는 사례가 많다”면서 “동물이 아픈데 치료비가 없어 내다버리는 일도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구원은 서울의 반려동물 유기율은 0.8%로 일본 도쿄의 0.2%보다 4배나 높았다고 했다. 연구원이 반려동물 사육 때 어려움을 설문조사해 보니 ▲관리비용이 많이 든다(64.9%) ▲여행·외출이 어렵고 맡길 시설이 부족하고 비싸다(57.6%) ▲이웃·가족 구성원과 갈등이 있다(31.0%) ▲이상행동·위생문제로 다루기 어렵다(23.7%·이상 복수응답) 등이 주요한 문제였다. ‘반려동물을 버리고 싶은 충동을 느낀 적 있다’는 응답이 42.6%인 이유이다.

버려진 동물은 새 주인을 못 찾고 세상을 떠날 가능성이 크다. 서울시 25개 자치구가 유기 동물 구조와 보호 업무를 할 행정 여력이 없다 보니 경기 양주 등의 동물보호센터에 위탁했다. 각 구는 유기 동물을 발견하면 주인을 찾는 공고를 내고서 20일을 기다리지만, 주인도 나타나지 않고 새 보호자를 얻을 가능성은 20~30%에 불과하다. 지난해 2240마리의 개·고양이가 안양 등에서 안락사했다.

서울시는 이번에 25개 구의 동물복지지원시설의 ‘허브’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도쿄시가 ‘동물애호상담센터’를 만든 것과 비슷하다. 우선 잠재적으로 버려질 가능성이 큰 반려동물을 건네받아 새 주인을 찾아준다. 주인이 사망했거나 파산·수감·군입대·해외이민·장기 입원 등의 이유로 반려동물을 포기하는 경우다. 보호자에게 ‘소유권 포기 신청서’를 받고 인수한다. 사망·파산 외 이유로 동물을 포기한다면 보호자로부터 인수비 11만 원을 받는다. 특히, 입양 희망자의 생활방식이나 성향을 파악해 성격에 맞는 반려동물을 추천해줄 계획이다.

동물복지지원시설에서는 반려동물과 그 보호자를 대상으로 각종 교육도 벌인다. 애완견이나 애완묘의 나쁜 버릇을 교정해 유기할 가능성을 낮추는 것이다. 애완동물에게는 주인을 이해할 수 있는 사회화 훈련을 하고, 주인에게는 동물 질병 정보 등을 알려준다.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는 “반려동물 문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맡고, 야생동물 문제는 환경부가 맡는 등 기능을 여러 부처가 쪼개어 맡다 보니 효율적인 정책수립이 어렵다”면서 “일부 국가의 ‘동물청’처럼 중앙부처 중 한 부처가 업무를 전담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웰 메이드 N]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오오 이런 시설 생기는거 너무 좋아요ㅠㅠ
반려동물 버리는 인간들은 진짜 똑같이 가족들한테 버림받았으면 좋겠다...
모바일
1년 전  19:11 l 스크랩  신고   답글
번호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송민호랑 연애하고 유병재랑 바람피는 짤 323 박인써 06.23 16:01 96449 7
서울 '베를린장벽' 덧칠 그라피티..'복원불가' 판정.gisa 298 ♡김태형♡ 06.23 11:15 90799 5
고정관념 찢어발긴 남자.....jpg 289 이진기(30) 06.23 10:53 72672 11
여초에서 망염불외던 프로듀스 48 누적투표수...jpg 312 패딩조끼 06.23 19:33 56873 1
프듀48 미야와키 사쿠라만을 위한 A반 보컬 수업 편집 수준.JPG 326 나야나너 06.23 15:15 84653 17
5675759보수진영 차기대권주자 적합도.jpg (자칭)♡김태형♡8:06450
5675757[데이터주의] 오늘 멕시코전 기념.... 다시보는 독일전 멕시코의 공격전개.g..까까까8:031050
5675755미용실에서 자리비키라고 돈뿌린 중국여자 1마카롱꿀떡7:595740
5675753초밥 밥 양의 변천사 1태 리7:586730
5675751 양봉업자 “노란 선글라스 필요 없다”원우얌 겨론7:534730
56757496년째 애인도 이성친구도 없다는 배우 4청량섹시 김태7:4921000
5675747"목을 친다"메모 파동..한국당 내전 점입가경마카롱꿀떡7:47440
5675745[Oh!쎈초점] "난 여자도 때려"아이돌 상대로 폭언+협박…그릇된 팬心 2WANNERBLE7:4622110
5675743 러시아의 빙산비리 위엄 1세상에 잘생긴7:443780
5675739인도네시아 해병대의 화끈한 입수세븐틴 원 +7:402650
5675737부끄러움은 악마의 몫 2부쇼콘!237:392030
5675735장현수.. 그가 손을든 이유...qksxks ghtjr7:389300
5675733생긴건 귀여운 바다깡패 범고래 움짤 1꾸쭈꾸쭈7:362090
5675731남한과 관련된 너무 쪽팔리는 사실 3호롤로롤롤7:3319140
5675729페북에 있는 문제하나.jpg 1풀썬이동혁7:323840
5675727뭔가 무서운 통닭 장수.jpg 2양꼬치 떨어져7:3015900
5675725전우용 트윗 (자한당 지지자들)하니형7:29840
5675723제발 같은 아시아국가면 오늘 응원합시다풀썬이동혁7:272270
5675721한국 대표팀 경기 보면서 갑자기 생각난 짤ㅠㅠ중 천러7:24276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최근 2분 사이의 인기글 l 안내
6/24 8:12 ~ 6/24 8:14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최근 2분 사이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6/24 8:12 ~ 6/24 8:14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급인기 게시판 l 모든 게시판이 인기척도 하나 없네요
인스티즈 트렌드 l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역삼동, 역삼빌딩)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l 모바일 l 앱 설치
© instiz Corporation
맘스터치 최애 버거는? l 9295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l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