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외국연예  인기글
자주 가는 메뉴
설정하려면 원하는 메뉴에서 메뉴 제목 왼쪽 ☆를 누르세요
천재인 ll조회 503l 0

신제품 정보 공식 공개 전 떠돌아 ‘언팩’ 기대감은 감소

​갤럭시노트9 사전유출 정보 다 맞았다 | 인스티즈

왼쪽 사진은 지난 9일(현지시간) 오전 삼성전자가 미국 뉴욕 브루클린의 바클레이스 센터(Barclays Center)에서 개최한 ‘삼성 갤럭시 언팩(Unpacked) 2018’ 현장이다. 전 세계에서 날아온 4,000여 명의 스마트폰 담당 기자와 애널리스트, 정보기술(IT) 블로거, 삼성 파트너사 관계자들이 이날 최초로 공개된 갤럭시노트9을 열심히 살펴보는 모습이다. 바로 위 초대형 디스플레이에 나타난 영상이 갤럭시노트9 대표 이미지다.

오른쪽 사진은 이달 2일(현지시간) IT 블로거 에반 블래스가 트위터에 올린 갤럭시노트9 이미지다. 당시는 실물 공개 전이었지만 완전히 똑같다. 이 이미지는 삼성전자 뉴질랜드 고객 대상 뉴스레터를 통해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제조사가 공식적인 ‘언팩’을 하기도 전에 시장에서는 이미 상자가 모두 열린 셈이다.

삼성전자의 하반기 기대주 갤럭시노트9도 고질적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신제품 사전 유출을 피해가지 못했다. 두어 달 전부터 해외시장에서 추정 이미 흘러 나왔고 언팩에 즈음해 실물 사진이 잇따라 노출됐는데, 결과적으로 완벽히 일치했다.

최초로 블루투스 모듈이 탑재돼 리모트 컨트롤이 가능한 S펜, 노트시리즈 중 처음으로 4,000㎃h까지 늘어난 배터리 용량과 8GB 램, 512GB 내장 메모리 등 노트9의 핵심 하드웨어의 구체적인 사양들도 사전에 떠돈 정보와 언팩에서 공개된 게 100% 같았다.

​갤럭시노트9 사전유출 정보 다 맞았다 | 인스티즈

스마트폰의 추세가 고용량 메모리이고, 삼성전자가 모바일용 8GB D램과 512GB 메모리를 세계 최초로 양산한 점을 감안하면 역대 최고의 하드웨어 성능은 얼추 유추가 가능했지만 민감한 가격까지도 시장에는 먼저 알려졌다.

지난달 말 해외 IT매체들은 트위터를 통해 유출된 인도네시아의갤럭시노트9사전예약 포스터를 인용, 512GB 모델 가격을 1,750만 루피아(약 135만6,250원)라고 보도했다. 삼성전자가 지난 10일 공식적으로 밝힌 512GB 국내 출고가격(135만3,000원)과 별 차이가 없다. 게다가 이 포스터에는 언팩에서 공개된 노트9 사진까지 버젓이 프린트돼 있었다.

​갤럭시노트9 사전유출 정보 다 맞았다 | 인스티즈

신형 스마트폰 정보 사전유출은 비단 삼성전자만의 문제는 아니다. LG전자가 지난해 출시한 V30나 역대 애플 아이폰 등도 마찬가지였다. 오히려 사전유출이 없는 게 비정상적인 상황이 됐다. 일부에서는 “홍보 효과를 노린 고의 유출”이란 주장도 끊임없이 제기되지만 제조사들은 “글로벌 시장에 동시다발적으로 출시하려면 사전 준비가 필요한데 수많은 통신사와 유통사 등 해외 파트너들은 물론이고 그들의 협력사들까지 모두 관리하는 게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하소연한다.

이유야 어쨌든 사전유출이 정례 행사로 자리잡아 최초 공개에 대한 기대감은 낮아진 게 사실이다. 사전유출 정보의 적중도 또한 높아 제조사들의 고민도 커지고 있다. 1년간 준비한 신제품 정보가 언팩 전에 마구 돌아다니지만 “맞다”고 인정할 수도, “아니다”고 부인할 수도 없는 게 제조사의 처지다.

 
제발... 삼성 컬러리스트 누굽니까.... 하. ㅜㅜㅜ 모바일
2개월 전  16:40 l 스크랩  신고   답글
번호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이 취향 얼굴 좋아하면 이런 얼굴만 좋아함.jpg 663 Wannable(워너 10.23 20:46 87468 18
자신이 살기 좋은 나라를 찾아주는 사이트.txt 552 오이카와 토비 10:07 23201 0
김성수 어머니"안 한 일까지 했다고 하면 어떻게 하냐”…'동생 공범 의혹' 억.. 254 봄처녀제오시 9:11 36024 0
다이소 우산 절대 사지마 246 무한굴레 10.23 22:23 80684 2
진짜 파바오전알바 하면서 느낀게 215 왤케 이뻐 조 10.23 15:36 78628 1
5813883알베르토의 고별사MANSAE14:1810
5813882도서관 찻잔 빌런.jpg김성규내꺼`ワ14:1890
5813881[고르기] 아무도 나한테 말 안하기 vs 온세상사람이 나한테만 말하기더보이즈 상14:1730
5813880고딩들에게 참교육 시전한 김상중 형님녤피치14:17250
5813879사탄도 포기한 호머심슨.gif알케이14:16980
5813878[단독] 항공사 외국인 경영참여 허용된다패딩조끼14:15240
5813877서현진 먹방 움짤내 마음속에14:141940
5813876[단독] 미용업계 1위 성공신화 쓴 준오헤어 강윤선 대표 '갑질 논란'옹뇸뇸뇸14:141270
5813875섹시노선으로 갈아탄 김세정ㄷㄷㄷㄷShe14:133220
581387413년 전 강릉 노파 살해 용의자..1심 이어 항소심도 무죄(1보)내 마음속에 저14:12420
5813873'출소 5개월 만에 또 살인' 50대에 징역 25년 선고더보이즈 상14:111430
5813872모발이식수술의 안타까운 점임팩트FBI14:113840
5813871뚝섬 경양식 1년전.jpg멍ㅇ멍이 소리14:111930
5813870얼굴에 여드름이 나면 못 참고 짠다v익을 때까지 기다린다 2양세종의 개14:101830
5813869말레이시아전 참사이후 재밌는 드립사진을 엄선해왔어여!!영은수14:09830
5813868에어팟 5만원에 팝니다 6몹시호시14:089510
5813867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안경 착용을 시작하게 된 이유.jpg더보이즈 주14:074850
5813866[단독] 박근혜 주재 회의서"박정희 부정 서술 빼라"EBS교재 손대꾸쭈꾸쭈14:07670
5813865너무 혁명적 구성.jpg 1+ordin14:06491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인스티즈 트렌드 l해리포터ㅠㅠㅠㅠㅠ언더나인틴포토티켓
최근 2분 사이의 인기글 l 안내
10/24 14:16 ~ 10/24 14:18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최근 2분 사이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0/24 14:16 ~ 10/24 14:18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예잡 잡담(큰방) 61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역삼동, 역삼빌딩)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l 모바일 l 앱 설치
© instiz Corporation
돈 쓰는 재미 vs 돈 모으는 재미 l 691표 참여
투표 참여 l 전체 목록 l 투표 생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