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33l 0
 출처
권순우, 아스타나오픈 결승행…이형택 이후 첫 ATP 단식 우승 도전장 | 인스티즈

권순우. 게티이미지코리아

권순우(82위·당진시청)가 한국 선수로는 18년 만에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대회 단식 결승에 올랐다.

권순우는 25일 카자흐스탄 누르술탄에서 열린 ATP 투어 아스타나오픈(총상금 48만 달러) 대회 6일째 단식 4강전에서 홈 코트의 알렉산더 버블릭(34위·카자흐스탄)에게 2-1(3-6 7-5 6-3) 역전승을 거뒀다. 권순우는 2003년 1월 아디다스 인터내셔널에서 우승한 이형택(45·은퇴) 이후 18년 8개월 만에 ATP 투어 단식 결승에 오른 한국 선수가 됐다. 권순우는 26일 결승에서 제임스 더크워스(65위·호주)와 우승을 놓고 맞대결한다.

한국 선수가 ATP 투어 단식에서 우승한 사례는 2003년 이형택이 유일하다. 이형택은 2001년 5월 US 클레이코트 챔피언십에서도 결승에 올랐으나 앤디 로딕(은퇴·미국)에게 0-2(5-7 3-6)로 져 준우승했다. 정현(282위·제네시스 후원)이 2017년 11월 신설 대회였던 넥스트 제너레이션에서 우승한 사례가 있는데 이 대회는 ATP 투어 정규 대회가 아니다.

권순우가 26일 결승에서 이기면 2003년 이형택 이후 한국 선수로는 두 번째로 ATP 투어 단식을 제패하게 된다.

버블릭을 상대로 1세트를 내준 권순우는 2세트에서도 초반 2-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5-5 접전을 벌이며 고전했다. 서브 에이스에서 7-26으로 열세를 보였으나 침착한 경기 운영 능력을 앞세운 권순우는 2세트 5-5에서 연달아 두 게임을 따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고비를 넘긴 권순우는 3세트에서는 1-1에서 내리 세 게임을 가져와 승기를 잡았다.

권순우는 올해 6월 영국에서 열린 바이킹 인터내셔널(총상금 54만7265유로) 4강이 자신의 투어 대회 최고 성적이었다. 대회 결승 진출 상금 3만3760달러(약 4000만원)와 랭킹 포인트 150점을 확보한 권순우는 다음 주 세계 랭킹 65위 안팎으로 오를 전망이다. 권순우 개인 최고 랭킹은 지난해 3월 69위여서 이를 넘어설 가능성이 크다. 우승하면 상금 4만7080달러, 랭킹 포인트 250점을 받게 되고 이 경우 세계 랭킹은 57위까지 오를 수 있다.

결승 상대 더크워스는 권순우보다 5살 많은 1992년생으로 역시 이번에 처음으로 ATP 투어 단식 결승에 오른 선수다. 투어보다 한 등급 낮은 챌린저 대회 단식에서는 12차례 우승했고, 바로 지난주 터키 이스탄불 챌린저(총상금 5만2000달러)에서 정상에 올라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다. 현재 65위가 자신의 최고 랭킹이며, 권순우와는 이번이 첫 맞대결이다.

권순우와 더크워스의 결승전은 한국시간으로 26일 오후 5시30분에 시작할 예정이다.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2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실화탐사대' 눈앞에서 살해당한 딸… '일본도 살인사건' 진실 심층 취재 10.22 14:50 10 0
연예 8언더파 몰아쳐 선두 2타차 추격한 고진영, "이처럼 빠른 회복이 제 장점” 10.22 19:10 2 0
연예 이기광, '브래드PT&GYM캐리' 첫 방송부터 '건강 MC' 매력 발산 10.23 18:25 3 0
연예 '방과후 설렘' 전 학년 합동무대로 화려한 볼거리 자랑 (쇼! 음악중심) 10.23 18:25 4 0
연예 '음악중심' 남우현, '냉정과 열정 사이'로 컴백… 치명적 섹시美 눈길 10.23 18:25 2 0
31174109 '구해줘! 홈즈' 양세형, 붐 상식 폭로! "친구의 아내는?” 0:30 1 0
31174103 태연, 과감한 노출…슬립 패션으로 섹시미 0:20 2 0
31174041 클래식하게 때론 우아하게… 춤으로 그린 '3색 보석' 10.24 23:20 2 0
31173964 송교창 빠진 KCC, 김지완이 캐리했다…2차 연장 끝에 현대모비스 꺾고 4연승 10.24 22:30 1 0
31173963 '스트레이트' 의원님이 재개발 조합장이면?! '심각한 이해충돌' 10.24 22:30 3 0
31173946 드라마 '인간실격'…뭘 그렇게 우리는 자꾸 무엇이 되어야만 할까? 날 돌보는 다정한 습관 [.. 10.24 22:20 1 0
31173727 5000명 일본 관중 앞에서 우승한 마쓰야마 히데키, "홈 우승 목표 이뤄 기쁘다” 10.24 20:30 1 0
31173726 '복가' '곰발바닥', '빈대떡 신사' 꺾고 163대 가왕! '빈대떡 신사'는 가수 쟈니 리.. 10.24 20:30 1 0
31173725 마리아='또띠아', "K-POP처럼 트로트 세계에 알리는 게 꿈” (복가) 10.24 20:30 1 0
31173611 베어즈베스트 청라GC의 강자 이태훈,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 10.24 19:30 1 0
31173601 '복면가왕' '운명 교향곡'은 유도 은메달리스트 조구함...운동 선수 최초 2R 진출 10.24 19:25 1 0
31173592 '오상진♥' 김소영 "둘째 임신 아니고...” 해명한 이유는? 10.24 19:20 1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0/25 1:10 ~ 10/25 1:1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