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Bebe Rexhaa ll조회 2780l 2
옛날 글 알림 l 이 글은 3년 전에 쓰여졌습니다

현재 중학교 수학선생님입니다.


재작년이었던가요, 사실 기억은 가물가물하지만 워낙 굉장한 일이라 사진을 찍어놓았는데 어제 휴대폰을 바꾸려고 갤러리 정리하는 와중에 나온 사진을 한번 올려볼까해요.


근무하는 학교가 여중이었습니다. 바로 옆엔 여고가 있었구요.


전 몰랐는데 제가 담임을 맡은 반에 유명한 커플이 있더군요. 물론 여중이니까 여자여자커플, 즉 레즈죠.


전교생이 다 안다는 동성애 레즈 커플이 있었는데 그 내용이 교장선생님 귀까지 들어갔나봅니다.
(근데 전 왜 맨 마지막에 안건지.. 우리반인데)


암튼 그래서 교장선생님이 이 설문지를 돌리랍니다. 지금 저희반에서 이런 흉흉한 소문이 돌고있다고.
범인들을 잡아 교육을 단단한 교육이 필요하다며 이 가십이 학교 밖까지 나가면 안된다고 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저희반인데 그런일이 있었는지도 모르고 설문지를 가지고 종례를 하려 반으로 올라가는 동안 자책을 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설문지를 가지고 반으로 들어가는 순간에도 이걸 줘야하는가, 아이들이 충격을 받지는 않을까 하며 한참을 생각하다 결국 제 일이기 때문에 아이들에게 설문지를 돌렸습니다.



시끌시끌하던 반이 설문지 내용을 읽자마자 고요해졌고 눈을 힐끗이기 바빠보였습니다. 아마 그 커플들을 보는거겠죠


그렇게 5분이란 시간을 주고 설문지를 걷은 뒤 교장실로 가기 전 먼저 교무실에서 검토를 했습니다. 세상엔 다양한 사람이 있다보니 누구는 비밀을 지켜주고싶을 것이고 다른 누구는 친하지 않기때문에 공공연한 사실을 숨길필요 없다고 생각을 했나봅니다



거의 절반가량은 그 학생 2명의 이름을 써냈고 다른 절반은 모른다고 설문지에 응했습니다.
근데 그 설문지 사이에서 흥미로운 걸 발견했습니다.







동성애 설문지에 작성한 어느 중학생의 답변 | 인스티즈

이 아이는 우리반 실장입니다. 평소 공부만 해서 그런지 좀 까칠한 성격에 살짝 이기주의적이라고 생각을 했는데 5분이란 시간속에서 언제 질문들을 화이트로 긋고 저 대단한 내용들을 쓴지 모르겠으나 이걸 한참보고 갑자기 제 자신도 부끄러워지더라구요.

안보이시는 분들께 내용 추립니다.


4. 동성애 학생에 대하여 학교에서 취할 조치는 무엇이라 생각합니까?

없다. 동성애는 학교가 전혀 관여할 수 없는 그 학생의 개인적 성향이다.
이것을 처벌한다는 명목 하에 이루어지는 이 설문지조차 터무니없다.
내성적인 아이가 남들보다 대인관계를 맺는 데 시간이 오래 소요되고,
깔끔한 사람이 남들보다 청소빈도가 높은 것처럼 그저 본인의 특정한 성향인거다.
학교의 건전한 생활풍토를 마련하기 이전에, 학생들의 배움터인 이 곳의 정신적 수준 향상에 힘쓰는게 어떨는지.

이 곳(학교)은 분명 진보되기를 희망하여 운동장에 새 잔디를 마련하고, 교실에 최첨단 칠판을 설치했다. 또, 백일장에선 차별이 야기하는 문제들을 지적하고, '양성'평등을 주장하는 내용을 주된 제목으로 분류를 해놓는다.
그러나 지금 당장 쓰레기통에 쳐박아도 될 것 같은 이 설문지는
매우 구시대적 발상이며, 심하게 차별적이다.
정말, 이렇게 모순일 수가 없다.



동성애 설문지에 작성한 어느 중학생의 답변 | 인스티즈

이게 교장이 프린트해준 원본설문지라고..

  2
* 비회원 참여 가능
 
류준얼  사랑합니다사랑하세요
예전에도 봤던 거 같은데 두 번 봐도 이렇게 사이다일 수가 없네요 그나저나 밑에 있는 질문을 아예 화이트로 지워버리고 쓴 건 처음 알았다... (기립박수)
•••답글
LOBTSVE
멋있다.....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죽은 아들의 유품을 아들 친구한테 줬는데.jpg303 Wannable(워너 11.25 11:49 106800 21
이슈·소식 당근마켓으로 아이 교육시킨다는 어느 부모님296 우지 11.25 19:52 54843 15
유머·감동 여자들 인스타 아이디 만들 때 의아한 것.jpg255 빅뱅 사랑한 11.25 18:01 72269 21
유머·감동 한국 방역이 싫다고 유럽으로 떠났던 영화 평론가 근황250 세븐틴 비니 11.25 21:42 54772 30
유머·감동 ??? 백종원씨 비건식당좀 내주세요227 더보이즈 이주 11.25 14:24 76069 7
6861115 술김에 내가 키스하려고 했더니 걔가..... 색지 8:10 12 0
6861114 장문주의) 요즘 판타지 소설 이야기.jpg WANNA ONE 하 8:09 1 0
6861113 웹툰 다이스 첨 봤을때 공감.jpg 왤케 이뻐 조 8:09 15 0
6861112 국내 유일의 도시형 모노레일, 대구도시철도 3호선 패딩조끼 8:05 75 0
6861111 본인기준 휴일에 진짜 쉬는거의 기준은? 서로가 서로에 8:05 59 0
6861110 두산 팬인 김창렬이 NC 우승 응원하는 이유 청량섹시 김태 8:04 175 0
6861109 C를 섭씨라 읽는 이유.jpg 보이프렌드 민 8:04 135 0
6861108 넷플릭스 계정 공유 사기.jpg Jeddd 8:03 278 0
6861107 [시] 대답 - 이질현 e)(o lucky on 8:02 59 0
6861106 직장인 근황 워너워너워너 8:02 124 0
6861105 현재 전국 직장인들 상황.gif 내 마음속에 8:01 246 1
6861104 코너 하나로 신인상에서 대상후보로 직행한 개그우먼.jpg 세븐틴 원 + 8:01 231 0
6861103 외국인이 찍은 한국의 빈부격차1 큐랑둥이 8:00 398 0
6861102 신도림역 보라매타운 더보이즈 김영 7:58 236 0
6861101 이 정도면 나름 괜찮은 군대 선임.jpg 멍ㅇ멍이 소리 7:57 180 0
6861100 각 식품속에 들어있는 설탕량.jpg 세븐틴 비니 7:57 174 0
6861099 김현중 승소 확정 "前여친은 김현중에 1억원 지급하라" ♡김태형♡ 7:56 172 0
6861098 지구 최강 주량 성시경 아버지.jpg1 태 리 7:56 564 0
6861097 김선호 인스타 박뚱시 7:55 168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인스티즈 트렌드 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전체 인기글 l 안내
11/26 8:08 ~ 11/26 8:1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1/26 8:08 ~ 11/26 8:1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