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전체방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국내)
오이카와 토비오 ll조회 11298l 8
 출처

기후변화, 전쟁, 핵폭발과 같은 지구적 재앙으로부터 유전자원 작물을 보호하기 위해 만든 씨앗 금고, ‘시드볼트(Seed Vault)’가 방송을 타 산림청이 발칵 뒤집혔다.
중략

22일 산림청과 산하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수목원관리원)에 따르면 지난달 16일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엔 시드볼트를 알리는 10분 분량의 방송이 나갔다. ‘지구 종말 대비 씨앗 저장고’란 제목으로 나간 영상엔 시드볼트 내부 구조는 물론, 저장고의 위치, 출입 경로까지 상세히 공개했다. 국가보안시설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였다.

산림청 내부 사정에 밝은 한 관계자는 “테러 표적은 물론 출입 경로까지 세세하게 노출돼 마음만 먹으면 무단 침입도 가능하게 됐다”며 “정말 어처구니없는 일이 벌어졌다”고 말했다. 또 수목원관리원 주변의 한 관계자도 “시설 보안 유지를 위해 예산과 인력을 투입하면서 한쪽에선 홍보에 열 올리다 일을 그르쳤다”며 “기관 본연의 역할을 포기한 처사”라고 지적했다.

중략

문제는 이 시설을 관리 감독하는 산림청이 이 같은 방송이 나간 사실을 몰랐다는 점이다. 산림청 관계자는 “시드볼트를 홍보하려는 욕심에 시설보안은 등한시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우선 이번 촬영과 방송은 백두대간수목원이 보고나 승인 절차 없이 벌인 일”이라고 말했다. 수목원관리원 관계자도 “백두대간수목원이 관리원에 승인 요청도, 보고도 하지 않고 자체적으로 벌인 일”이라며 선을 그었다.

그러나 이는 관리 감독 소홀과 함께 책임 떠넘기기 행태라는 지적이 나온다. 2019년 보안시설로 지정된 이후에도 시드볼트 시설 내부 영상이 여러 방송을 통해 수 차례 송출됐는데, 당시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다가 이번 사태가 터진 만큼 산림청, 수목원관리원에 책임이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에 대해 산림청 관계자는 “앞선 시드볼트 관련 방송 사실을 알지 못했기에 조치를 못했다”고 해명했다.

산림청은 뒤늦게 무단침입, 테러 등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지난주 이 시설 관리 주체인 수목원관리원에 재발방지책을 마련토록 지시했다. 수목원관리원 산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엔 기관경고 조치했다.



https://news.v.daum.net/v/20210723040003383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나도 이 편 재밌게봤는데

[단독] 국가보안시설 '시드볼트' 방송 탔는데.. 산림청"몰랐다"발뺌 | 인스티즈
추천   8
← 빈공간을 더블탭 해보세요 →
 
2개월 전
새우튀김이튀김
합의하고 보낸 줄 알았는데..???
•••답글
2개월 전
승여니피고냬여잘럐여  파랗게랗게게르마늄
헉 저도 보면서 이렇게까지 다 보여줘도 되나 싶긴 했어요... 꽤 자세히 나오던데
•••답글
2개월 전
폴쨕
속이 터지네요 ,,,,
•••답글
2개월 전
슾슾
최근에 선을 넘는 녀석들에도 시드볼트나와서
방송에는 최초로 나온다고 하는거 봤는데

•••답글
2개월 전
WannaOne김재환  워너원
되게 자세히 보여주길래 놀라긴했어요
•••답글
2개월 전
낭냥낭냥
보면서 의아하긴 했어요.. 직원들도 들어갈 때 철저히 보안에 절차에 따라 입장 가능하다고 해서 괜찮은 건가 했는데ㅠㅠ
홍보에 치중한 나머지 생각이 많이 짧았네요 요즘 방송에 시드볼트 얘기 많이 나오더라구요
그리고 재발방지하는 건 좋긴 한데 이미 다 알려져서 큰 의미는 없을 거 같아요

•••답글
2개월 전
공쮸
???ㅠㅠㅠ헐
•••답글
2개월 전
라잇썸 김나영  아기토깽이
잉 스브스뉴스에도 나왔었고 유튜버분이 가셨을때도 몰랐었다고요? 유퀴즈가 최초가 아닐텐데요
•••답글
2019년 보안시설로 지정된 이후에도 시드볼트 시설 내부 영상이 여러 방송을 통해 수 차례 송출됐는데, 당시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본문에 나와있어요
보고 없이 진행된 일이라 이번 일로 처음 알았다는 것 같아요!

•••
2개월 전
파워 쿨톤  은팔찌 철컹철컹
...헐...안쪽 너무 상세하게 보여주는거 아닌가 생각은 했는데ㅠㅠ
•••답글
2개월 전
곰수니  곰탱이들 세젤귀
최근에도 방송나왔던데...선녀석...
•••답글
2개월 전
재혀니 부인
저도 이거 보면서 계속 생각했어요 위치를 굳이…? 협의가 된 건가 계속 의구심이 들었는데 이럴 줄이야…
•••답글
2개월 전
윤기야 너만의 개가 될게 왕왕  🅑🅤🅣🅣🅔🅡
방송 된지 좀 됐는데 이제 알았다는 것도...
•••답글
2개월 전
난 원필쓰  건반쳐여
이미 알려졌는데 재발방지가 되나...
딴데로 옮겨야하는거 아니에요?

•••답글
2개월 전
따스랑이
합의한줄...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이모티콘 맨 윗줄이 내일 기분이래...jpg2264 aiki_kr 09.27 22:24 136539 12
유머·감동 우리나라가 절대 못이길거 같은 일본 문화401 .서로가 서로 09.27 23:10 172729 43
유머·감동 여기 차은우 얼굴과 49억이 있습니다393 아야나미 0:40 129018 35
이슈·소식 '양궁' 안산 7점 쏘자 KBS 캐스터의 막말 폭격…"최악이다"355 슈비룹 09.27 22:19 173686
유머·감동 한달살기 가장 땡기는 나라는?.jpg260 변BH 11:06 29702 10
7035288 경제민수 과학민수 게임민수 역사민수 총집합 큰거 온다..! 더보이즈 김영 13:36 47 0
7035287 대구,경북에서 술 안주로 먹는 뭉티기, 오드레기.jpgif qksxks ghtjr 13:36 2 0
7035286 [단독] 태양 아내 민효린, 엄마 된다 윤세원 13:32 196 0
7035285 1994년에 애플에 투자했다면 현재의 가치는?2 천러러러 13:29 582 0
7035284 블룸버그"오징어 게임 등 韓 콘텐츠 할리우드에 심각한 위협" 세정언니링 13:28 754 0
7035283 옷 쇼핑하는 햄스터.gif3 패딩조끼 13:28 950 0
7035282 수갑 찬 채로…교도소 들어가기 직전 달아난 사람도 '탈옥'에 해당할까? 위례신다도시 13:27 698 0
7035281 중국을 싫어하는 나라 1위 ~ 10위1 중 천러 13:25 1001 0
7035280 효과적인 쥐덫 .. gif qksxks ghtjr 13:25 476 0
7035279 대낮에 놀이터서 8살 남자아이 목에 흉기 들이댄 40대 체포1 체리타르트 13:22 562 0
7035278 같은 멤버 파마까지 해주는 남자 아이돌 보리차차차 13:21 756 0
7035277 아직 정산 못받았다는 이달의소녀 츄2 누눈나난 13:13 2947 2
7035276 09년 이후 연쇄살인범이 없는 이유3 ㅋㅁㅋ 13:08 3146 0
7035275 여혐 단어 ㅂㅈㄲ의 어원.jpg11 퓨리어스 13:08 3707 0
7035273 여자들끼리 등산갔는데 아저씨들이 엄청 참견하더라.twt23 거미의해안 13:03 6886 11
7035272 장제원 사과문 (노엘 아버지).jpg52 슈비룹 13:03 5635 1
7035271 대학교수 암살자.jpg9 따릉해요 13:00 2770 0
7035270 한국영화 출연 제의 받고 정말 기뻐한 외국 배우25 벤츄리 12:47 7521 6
7035269 이달의 소녀, 블록베리 크리에이티브 심각한 자금난으로 활동 빨간불26 마도서 알마 12:36 8113 7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9/28 13:34 ~ 9/28 13:3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9/28 13:34 ~ 9/28 13:3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