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 예약
호출 내역
추천 내역
신고
1주일 보지 않기
카카오톡 공유
주소 복사
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둔둔단세ll조회 19643l 7

대한민국에 장기기증을 전멸 시킨 사건 | 인스티즈




이 사건 이후 많이 개선 되었다고 함

대한민국에 장기기증을 전멸 시킨 사건 | 인스티즈


https://n.news.naver.com/article/008/0004771584?sid=102

대한민국에 장기기증을 전멸 시킨 사건 | 인스티즈

"장기적출 끝, 시신 가져가라"…유족 마음 두 번 찢는 일, 막는다

장기기증자 유족들은 창작곡 '선물'에서 세상 떠난 기증자를 '꽃'이라 불렀다. 꽃이 지는 이유는 알 수가 없었다. 누군가는 교통사고를 당했고 누군가는 뇌출혈을 겪었다. 하지만 세상을 떠나기

n.news.naver.com





추천  7

이런 글은 어떠세요?

 
   
😠
1개월 전
준섭  해남대부속고
적어도 저 병원이 어딘지는 꼭 알고싶네요 경기도에 있는 병원이라니
1개월 전
伏見弓弦  
제발 이런 일들은 거짓말이라고 해주세요... 진짜 믿고 싶지 않다...
1개월 전
저도 저때 기사 보고 절대 기증하지 말아야겠다 했는데 많이 개선돼서 다행이에요
1개월 전
이미 깎인 이미지는 회복되기 어렵죠
1개월 전
밍윤기  방탄소년단
22 맞아요
1개월 전
스뤡이같은 병원이네
1개월 전
78103_return  송민국 꾸꾹이♡
수술실에서 일해보니 장기기증 ,,, 제 가족이라면 그닥 추천하고 싶지 않아요,,
1개월 전
왜요??
1개월 전
아이고머리야  생각하고 말하자
저도 궁금해용
1개월 전
78103_return  송민국 꾸꾹이♡
드라마 같은데서 보는 예의와 존경 그런 건 딱히 없고요. 여기저기 병원에서 와서 얼른 장기 떼서 후다닥 가져가고 후처치도 그냥 최소 인력이 남아 제일 연차 낮은 의사나 pa가 진짜 피부 대충 닫는 정도 .. ? 물론 이미 목숨이 없는 사람이라서 그렇지만 장기가 떼나간 순간부터 수술실 내에서 제일 신경쓰지않는 존재가 되는,,, 물론 장기기증이 그런 일이지만 직접 본 사람 눈에는 하고싶다는 생각이 안들어요.
1개월 전
헐..
24일 전
역시 절대하지맙시다
1개월 전
절대 안함
1개월 전
절대 안할거임
1개월 전
내장만 쏙 빼고 시체 가져가라... 진짜 아부지 심정 생각하면 억장이 무너짐
1개월 전
기증으로 생명을 살릴 수 있는데.... 이런 부정적인 인식이 형성된건 아쉽네요ㅠㅠ
1개월 전
저는 처음 알았는데... 기증하려고 항상 생각은 해왔었는데 절대 안 해야겠네요 저 일이 있고나서 개선됐다고 해도 저렇게 믿기지 않을만큼 끔찍한 일이 있었다는 것 자체가 너무 충격적이에요... 진짜 장기만 빼가고 남은 시신은 쓰레기나 고깃덩어리 정도로 취급하는구나 기증자는 물론 가족 잃은 유가족들 심정은 생각조차 안하나봐요 아들 시신을 직접 들고 가라니..
1개월 전
본문의 사건같은 곳이 있다니 충격이네요. 기증자분은 다른사람을 살리기 위해 동의한거고, 병원은 당시 기증받는 사람에게는 수술비도 받아 먹었을거면서.... 최대한 예우를 해줘도 모자를 판에!! 화나지만 이제는 많이 개선되었다니 다행입니다.
1개월 전
위에 본문과 상관없이 저도 15년전에 장기기증 가족이 있었던 유족으로써 당시에는 기증받는분 일정에 맞추어 기다리다 보니 일정도 변경되고 잠도 못자고 중환자실에 갈때마다 각막부터 기증된 눈은 감고 있지만 부자연스러웠고 점점 무언가 없어지는 느낌이들어 반대했었으나 지금은 찬성합니다. 저도 기증하려구여. 참고로 동의하실분들은 장기기증 동의하실때 어디까지 지원되는지 보고 서명해야합니다.
누군가에게 정상적인 삶을 살아갈수 있도록 필요한 것을 주는것도 정말 뜻깊고 아름다운 일이고, 제 주변에도 신장기증을 기다리는 친구도 있고.. 장기기증해주실 분만 기다리다가 돌아가시는 분들 보면 안타깝더라구요. 불법장기적출이나 인신매매를 없애기 위해서라도 장기기증은 필요한 것 같다고 생각합니다.

1개월 전
222 그리고 고인과 유족에 대한 예우와 처우를 더 강화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법으로라도…
개인의 양심에 맡기면 저 꼴 나니까

3일 전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이슈·소식 현재 난리 난 너덜트 배우 모집 안내문.jpg291 망고바나나프11:4179420 19
유머·감동 "당장 이 집에서 나갈래?” 금쪽이를 압박하는 엄마266 널 사랑해 영8:2881324 10
팁·추천 뉴진스 1위곡 라인 vs 2위곡 라인 본인취향은?233 Different12:5945742 1
유머·감동 아이돌은 꿀 빠는 직업이다 vs 극한 직업이다247 두두두빵11:5850389 1
유머·감동 이거 꾸안꾸다 vs 꾸꾸꾸다160 t0ninam14:3248692 0
금쪽이 절약엄마 직장동료 증언 크로셰프알레 23:13 828 0
현재 신들렸다는 기업은행의 영화 투자 방법.JPG8 우우아아 23:01 2825 6
한 달 전에 인스스로 개큰스포한 아이돌 철수와미애 22:56 1275 0
미국에서 벌써 스탠리 유행 다음 타자라는 아이템10 킹s맨 22:56 4780 1
학교 교무실 청소 시키는 거 팬픽적 허용인 줄 알았어요ㅋㅋㅋ.twt WD40 22:53 1456 0
아이폰 혁신 근황8 언더캐이지 22:35 4429 0
고양이들 자기 못 찾는 거 너무 좋아하더라10 311103_return 22:35 4952 9
100년 전 신문기사 속 한국인 막때려죽이던 일본인 ;3 더보이즈 영 22:29 3875 2
이거 다 먹어 봤으면 늙은 사람..10 311344_return 22:29 4450 1
이경규가 가장 맛있다고 인정한 라면3 JOSHUA95 22:24 6451 5
바다사자들의 서핑 사랑을먹고자 22:24 814 0
엣취와 으짜.jpg 비비의주인 22:24 1070 0
10년 함께 했는데…다비치, '결별 소식' 전했다17 어니부깅 22:24 12404 3
한국 디저트계 통곡의 벽 7대장.jpg23 담한별 22:21 10597 8
또 재밌는거 한다는 2024 서울국제불교박람회1 어니부깅 22:21 2477 0
96년생 이찬원이 목격한 충격적인 학교 체벌27 세상에 잘생긴 22:21 9258 1
주인 다쳤는데 악의없이 킹받는 강아지들 행동...gif18 지상부유실험 22:21 7312 18
세월호 10주기를 이렇게 짓밟을 수 있나요7 담한별 22:18 5798 1
[아빠를부탁해] 등산하러 간건지 먹으러 간건지...jpg3 실리프팅 22:14 4225 1
관광객 그리워하다 앙상하게 마른 일본 '유명 사슴공원' 사슴들...1년 새 65마리..12 편의점 붕어 22:08 10539 2
전체 인기글 l 안내
4/13 23:16 ~ 4/13 23:1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