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14089l 0
그 논리면 우리나라 인구에서 꽤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한부모,기초생활수급자,평균소득80퍼센트 미만 등등 금전적으로 여유롭지 못한 사람들) 사람들은 모두 학대하고 있는거임??

*아까 무슨 글 댓글이 대부분

가난하면서 애낳는게 무조건 학대라길래 약간 이해 안가서 글 써봄

1/3은 약간 무리수같아서 다시 글 수정함 ㅈㅅ
 
123456

그끄저께
익인561
음 난 학대의일종이라고생각..
•••답글
그끄저께
익인562
난 힘들긴했어 지금도 힘들고
•••답글
익인562
학대라기보단 부모님이 나를 사랑해 나도 부모님 사랑해 그리고 부모님이 나한테 미안해 하고 나도 그게 보여. 그러니까 나도 그만큼 눈치보고 포기할 거 포기하고 살아도 부모님 탓은 못하겠더라고
•••
익인562
뭐랄까 걍 진짜 가슴에 짐이 쌓이는 기분 ㅋㅋ... 학대는 아닐지라도 내가 자녀였을때 힘들었으니까 만약 나라면 안 낳을 것 같단 생각을 해 사실 지금도 그래서 비혼임
•••
그끄저께
익인563
학대까진 아니더라도 난 힘들었어.. 누릴거 제대로 못누리고ㅠㅠ 그냥 어렸을 때부터 돈 쓰는 일엔 다 눈치보고.. 하다못해 수학여행비 내달라는 것도 눈치보였으니까ㅋㅋㅋㅋ 걍 원망 많이 했지 형편 안되는데 왜 낳았나..
•••답글
익인563
이제 내가 돈 벌면 거의 가장이나 다름 없어지는데 벌써 숨이 턱 막혀.. 같은 나이라도 누군 돈벌어서 온전히 자기를 위해 쓰는데 난 부모님 부양해야하고, 언제 돈 모으나 싶지.. 아예 처음부터 출발점이 다르니까 포기해야하는 것들이 너무 많아
•••
그끄저께
익인564
대부분 돈없으면 다른애들보다 부족하게 해줄텐데 그게 곧 불행이고 정서적으로 학대겠지,,, 개인 욕심때문에 애를 낳지 않았음 좋겠어. 가난한게 죄인 시대인데
•••답글
그끄저께
익인554
어릴 때 우리 집 부유한 편에 속하다가 땅 투자 잘못해서 순식간에 돈을 다 날렸던 적이 있었음 그래서 1-2년정도 다니던 피아노학원 과학실험학원 이런 공부랑 관련없는거 다 끊고 그랬었는데 그때 초등학생이고 어린 나이였음에도 너무 불행하다고 느꼈음 그리고 동생은 운동선수 준비했어서 내 학원만 끊은거라 동생 때문에 희생하고있다는 생각도 들고 우리집이 지금 힘들구나 이런 생각 자체가 사람을 눈치보게 만들더라 하고 싶은 거 괜히 말할까 망설이게되고... 다시 괜찮아지고 나서 돌이켜보니까 정말 돈 없는건 일종의 학대일수 있겠다고 생각이 들음
•••답글
그끄저께
익인565
난 내 경험 때문에 돈만 많은 집에서 애 낳는게 더 학대라고 생각함 본인은 괴로워 미칠거같은데 자본주의 사회라 아무도 이해 못해줌
•••답글
그끄저께
익인566
그냥 가난은 학대 ㄴㄴ 근데 책임질 수 없을 만큼 가난한거면 학대지
•••답글
그끄저께
익인567
난 학대라고 생각함... 애한테 제대로 뭐 하나 사주지도 못하고 당장 끼니 걱정해야 할 정도이면 애를 왜 낳아
•••답글
익인567
애키우는데 돈 얼마나 들어가는데... 진짜 반려동물 키우는데 경제력 안되면 엄청 반대하면서 인간은?
•••
그끄저께
익인568
돈 없어서 이미 낳은 아이도 책임지기 버거운 상태에서 별 계획 없이 또 낳는 건 학대라고 생각함...
•••답글
그끄저께
익인569
출산 관련 지원해주는 이유는 우리나라가 인적자원의 영향을 많이 받아서임... 내 기준 학대는 의식주도 해결 못하는 정도?
•••답글
그끄저께
익인570
응 어느정도는 ... 정신적고통 안겪어보면 몰라 뭐든 다 돈이 문제가되는게 싫음
•••답글
그끄저께
익인572
기초생활수급자정도면 낳으면 학대맞다고생각
•••답글
그끄저께
익인573
의식주 해결 안되는 상황이면 낳으면 학대임
•••답글
익인573
밥 사줄 돈 없고, 옷 사입힐 돈 없고, 하다못해 월세라도 낼 돈 없으면 학대 맞음 ㅇㅇ
•••
그끄저께
익인574
음 불행이 곧 학대겠지 돈없으면 애를 위해서라도 안낳는게 맞는거라 생각 나도 가난하게 자라와서
•••답글
그끄저께
익인575
거의 뭐 학대나 다름없지
•••답글
그끄저께
익인576
학대랑 다를 바 없다고 생각함
•••답글
그끄저께
익인577
별로... 단칸방에 살았을 정도로 가난한데 난 한번도 학대라 느낀적 없음 부모님한테 늘 감사함
•••답글
그끄저께
익인578
끼니 못 챙겨줄 만큼 가난한 거라면 학대 맞지
•••답글
그끄저께
익인579
난 학대라고 생각.. 애 밥도 못 챙겨줄 정도면
•••답글
그저께
익인580
유학 대학4년학비지원 일부예체능 같은 돈 많이 나가는 걸 못하게 한다고 학대는 아니라고 생각함 다만 기본 의식주와 필수교육에도 문제가 생긴다면 학대와 다를 바 없음
•••답글
익인625
22 와 나랑 똑같아! 익인이가 언급한건 한두푼이 아니니까 모든 부모가 자녀가 다 원하는걸 해줄 순 없겠지만 기본적인건 해줘야 한다 생각함
•••
그끄저께
익인581
노노 근데 가난한데 대책없이 막 오남매 육남매 칠남매 이렇게 낳으면 솔직히 학대라고 생각함 그냥 내생각임
•••답글
그끄저께
익인582
요즘 사람들 너무 이기적인거같음 학대인거같으면 본인이나 안낳으면될것을 남한테 이래라 저래라 개인주의가 심해지는건 알겠는데 타인을 존중할때 개인주의가 되는거지 이상함 ㅋㅋ
•••답글
그끄저께
익인583
학대라고생각해
•••답글
그끄저께
익인584
애 밥도 못 먹일 정도면 학대지,,,
•••답글
익인584
근데 남 인생에 감놔라 배놔라 하고 싶진 않음 이미 애 있는 집이면 더더욱
•••
그끄저께
익인586
나라면 낳고 싶지 않지만 못해줘서 항상 미안해하시는 부모님마음에 대못박고 싶지않아.. 돈 없어도 사랑으로 키워주셨고 같이 으쌰으쌰하면 되지 저렇게 부모탓하고 싶을까..ㅋㅋㅋㅋㅌ
•••답글
그끄저께
익인587
나도 가난한집에서 태어났는데 학대는 진짜 너무 간거같다...
•••답글
그끄저께
익인588
가난해두 행복하게 키울수 있으면 낳는구지 머 학대까지야...
•••답글
익인588
사랑으로 키우면 대지
•••
그끄저께
익인589
기본 의식주 못해줄 정도로 가난하면 학대지
화목하면 괜찮다는데 가난하면 보통 정신적으로 여유가없어서 가정불화가 많은듯 물론 다 그런건 아니지만

•••답글
그끄저께
익인590
가난한 집에서 애를 낳았다 까진 문제되지 않지
낳은 후에 어떻게 키우고 애한테 돈문제 가난한티 안내고 키우느냐가 문제지. 누릴수있는 기본적인 것도 못 누린 채 크는 애들을 보면 학대맞음

•••답글
그끄저께
익인591
우리집 가난한데 그렇게 생각 안해봤는데 ㅋㅋ;
•••답글
그끄저께
익인592
난 첫째여서 어릴때부터 부모님이 너가 큰애니까 좀 이해해줘 하면서 우리집 어렵다는걸 말했었는데 어릴때 마트가서 엄마가 과자 하나씩 사라고 해도 난 안사고 동생들거만 샀대 가끔 동생들이랑만 장보러 가도 하나만 사라고 혼내서 막내동생은 아직도 그때 언니 미웠다고 그러더라.. 지금 성인이고 돈도 버는데 아직도 뭐 살때 아 이걸 내가 사도 되나? 없어도 괜찮지 않을까? 하는 생각부터 들어 물론 부족하지만 자식을 위해 뭐든 다 해주시는 분들도 있지만 아이들에게 가정 형편에 대해 조금이라도 티 내는 순간 학대 맞다고 생각해..
•••답글
그끄저께
익인593
난 가난하면 애한테 미안해서라도 절대 안낳을거임
•••답글
그끄저께
익인594
학대라 생각함 정신적 학대도 학대자너
•••답글
그끄저께
익인595
나도 가난한 집에서 태어났는데 학대라고 표현하는건 좀 그렇지만...
그렇다고 응원할만한 ? 장려할만한?건 아닌거같아

•••답글
그끄저께
익인596
학대의 뜻을 모르나.. 진짜 밥도 못 먹일정도의 가난 아니면 너무 갔다 몇몇댓글들.. 보고 놀랐네;
•••답글
익인598
222밥못먹일정도아니면 무슨학대야.....
•••
익인604
33 ㄷㄷ
•••
익인610
그끄저께
익인599
학대는 아니지만 안 낳는 게 좋다고 생각함
•••답글
익인599
밥 계속 굶길 정도면 학대 맞다고 생각하고
•••
그끄저께
익인600
학대는 애를 정서적 신체적으로 괴롭히는게 학대지 이 글 삭제해라 좀
•••답글
그끄저께
익인601
밥 굶기고 준비물 못 사줄 정도면 학대 맞다고 봐
•••답글
그끄저께
익인602
이미 낳아서 기르고 있는 집들은 모르겠지만
학대까지는 아니더라도 본인도 밥 먹고 살기 힘든 상황에 애 낳는건 책임감이 없는거라고 생각함..
사랑으로 키운다 한들 사랑이 밥 먹여주는 것도 아니고,,

•••답글
그끄저께
익인605
애 낳고 나서 키우면서 가난해진 경우도 많지 않나 가난해질 줄 몰랐던 거지 우리집은 그랬음... 근데 아이를 임신했을 때 키우지 못할 정도로 가난한데 낳은거면 학대 맞다고 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06
근데 이런 말 가난한 부모 탓하는 자식들이 보통 하는 말 아니야ㅠㅠ?
난 가난하면 자식 안낳을 거긴 하지만 가난=학대라고 생각하진않음

•••답글
그끄저께
익인607
나는 그건 아니라고 생각함 학대는 아님
가난한데도 잘 키워줄수도 있는거니까
근데 방치하거나 케어를 못해줄 정도면 안됀다고 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08
가난하게 자란 사람들은 다 자기가 학대 당한다고 생각하는 거야? 난 가난하게 살았어도 그런 생각 한 번도 안 해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11
그냥 가난한 집 아이가 느끼기 나름이지 그들이 나 학대라고 생각하면 학대인거고 나 가난해도 행복했다고 생각하면 학대가 아닌거지
뭘 가난하지도 않은 사람들이 가난한 애들 학대라니 불쌍하다니 아님 사랑으로 키우면 되니 왈가왈부하는지 모를?

•••답글
그끄저께
익인612
준비 되지 않은 상태에서 낳는건 아니라고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13
학대는 아니고 무책임?
•••답글
그끄저께
익인614
가난한데 애낳는거 자체로는 잘못X
가난함을 처절하게 느끼며 정서적으로도 빈곤하게 하는 것 잘못O

가난한 가운데 낳았지만 아이에게 행복하고 사랑을 많이 느끼게 해줄 수 있다면 괜찮다고 봐 그러는게 쉽지 않아서 그렇지

•••답글
익인614
집에 백억이 있어도 애 학대할려면 얼마든지 할 수 있지 제일 중요한건 정서적으로 빈곤하게 키우는지 아닌지같아 한달에 한번 외식못해도 마음이 풍족하고 사랑이 많은 아이로 키우면 그 아이는 뭘해도 잘 살아갈거고 한달 내내 용돈을 몇백씩 줘도 마음이 가난하고 사랑이 없는 아이는 뭘하든 힘들게 살거야
•••
그끄저께
익인615
의식주랑 아플때 바로바로 병원 못데리고가는 정도면 학대 맞다고 생각해
•••답글
그끄저께
익인616
애초에 결혼이 사치야...
집값도 비싸고 나가는 생활비도 몇백인데
돈없으면서 무작정 결혼하고 애낳는것만큼 생각없는짓도 없을듯

•••답글
그끄저께
익인617
학대맞아 내가 느낀바로는
•••답글
그끄저께
익인618
기본적인 권리조차 누리지 못하고 그것마저 눈치보고 애가 무언갈 얻기보다 포기하는 걸 먼저 배운다면 다른게 아니라 그게 곧 학대라고 생각함
•••답글
그끄저께
익인619
아이가 가난 때문에 고통을 느끼면 학대긴 하지.. 가난해도 행복한 가정이람 상관 없지만 그게 아니라면..
•••답글
그끄저께
익인620
밥 못먹이고 제대로 입지도 못하고 이럴 정도 아니면 학대까진 아니라고 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21
“가난하면 학대한다” 이건 아니지만 그럴 확률이 높다고 봄
•••답글
그끄저께
익인622
애한테 돈 없는 걸로 눈치보이게 할 거면 학대라고 생각함
•••답글
그끄저께
익인623
그걸 왜 부모도 아닌 사람들이 재단하려 드는지 모르겠음
낳고 싶으면 낳는거지

+그냥 그럴수도 있겠구낭 넘어가 왜 따지듯 말해...ㅜ
부모가 사랑해서 낳을 수도 있는거지 태어난 아이가 무조건 불행할거라고 왜 단정하듯이 말하지

•••답글
익인624
애 입장도 생각해봐
•••
익인351
낳고 싶으면 낳는다고? 자기 형편 생각 안 하고 감행한 그 수월하고 고민 없는 선택이 태어나는 한 아이의 평생을 완전히 망가뜨릴 수도 있는 건데?
•••
익인351
댓쓴이처럼 현실 고려 안 하고 그저 본인의 사랑이라는 단순한 동기로 한 아이의 인생을 결정하는 걸 쉽게 생각하는 부모들이 한둘이 아니니까 그렇지. 물론 아이가 무조건 불행할 거라고 장담할 수도 없지만 그걸 기우라고 치부하고 넘어가기에는 이 세상에 가난해도 행복하게 자라는 아이들보다 가난을 이유로 정서적으로 학대받고 불행해야 하는 아이들이 너무 압도적으로 많아
•••
그끄저께
익인624
ㅇㅇ죄라고 생각함
애는 뭔 죄냐

•••답글
그끄저께
익인626
난 가난한 가족인데 한번도 학대라고 생각해본 적 없음 .. 걍 내 주관적인 거
•••답글
그끄저께
익인627
나도 찢어지게 가난한 집에서 태어난 건 아닌데
한부모가정에서 자라면서 어릴 땐 우리 집처럼 가난한 집에서 애 낳는 건 죄라고 생각하긴 했음
근데 지금 생각해보면 생각보다 부족함 없이 사고싶은 거 다 사면서 자랐고 어린 마음에 내가 젤 불쌍하다 생각했던 것 같음
지금은 무조건 수입 적은 집에서 애 낳는 건 아동학대야 이건 아닌데
밥도 못 챙겨먹고 애가 다니고 싶은 학원 못 보내주고 준비물 사야할 것 못사고 대학 등록금 못 내줄 정도로 가난한 집에서 애 낳는 건 아동학대 맞는 것 같아

•••답글
익인627
그리고 내가 학대 맞는 것 같다고 서술한 집안의 경우 대부분이 애가 어릴 때 학원 보내달라거나 뭐 사달라고 하면 부모님이 돈 없어서 못해~ 안 돼~ 하면서 키워서 성인된 자녀들도 어릴 때부터 돈에 대한 부담감이 되게 크고 우울해하더라고
똑같이 가난한 집안이더라도 최소한 부모님한테 돈 걱정, 하소연 안 들어가면서 사랑받고 자란 애들이 있음

•••
그끄저께
익인628
본인들 인생 학대당한 기분인건 알겠는데 적당히들 했으면 좋겠다. 가난한데도 인생 열심히 살아온 친구들이 이런 글 보면 정신병 옮기 딱 좋을 것 같다
•••답글
익인351
학대 당한다고 느끼는 애들이야말로 가난한데도 열심히 사는 사람들이란 생각은 안 해봤니
•••
22시간 전
익인630
낳은건 학대가 아닌데 낳아놓고 애한테 금전적인 스트레스 주는건 학대라고 봄
•••답글
20시간 전
익인631
대학보내기전까지 돈걱정안되게 뒷바라지못해주면 낳지말아야지
•••답글
123456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너네 실제로 몇학번까지봄?677 2:23 6808 0
아이폰+그램 조합인 익인이들~?!?!?606 02.26 19:28 9843 0
이성 사랑방 번호 어디서 많이 따여..?607 02.26 21:06 22425 2
남친 어머니 돌아가셨다는데 부조금 얼마 내?310 12:58 5159 0
익명뷰티 이런 룩이 겉모습 신경쓰는 옷으로 보여??203 0:02 8876 0
41754723 내가 원하는 대로 될 거라고 얘기해줘 18:56 2 0
41754722 자취하는 남익 요리했어요 18:55 2 0
41754721 그램에 삼성폰인 익들도 많지? 18:55 3 0
41754719 20만원대 목걸이 추천좀 해줘 18:55 2 0
41754718 불 켤 때 딸깍거리는 소리 너무 싫어 18:55 8 0
41754717 집안에 돈 좀 있는 애들 부럽다 18:55 9 0
41754716 나는 웃음이 쓸데없이 많다?!?! 하는 익들 들어와봐 18:55 10 0
41754715 아빠가 죽었으면 좋겠어2 18:55 8 0
41754714 이성 사랑방 썸남이랑 첨만나는데 짧게 만나거든ㅠ 뭐 입어야하지?? 18:55 7 0
41754713 짚신 시킬껀데 18:55 5 0
41754712 21(홀수년생)인데 국가건강검진 받을 수 있어??1 18:55 8 0
41754711 친한친구 축의금 얼마정도 내???1 18:55 6 0
41754710 이성 사랑방 여자 화장실 파우더룸 기싸움 문화? 이유가 뭐야?2 18:55 26 0
41754709 나 계속 이상한 사람들한테 카톡 와 미치겠어2 18:55 13 0
41754708 푸라닭 있잖아 18:55 6 0
41754707 애니 사카토모입니다만 본사람 18:55 7 0
41754706 남자 긴머리 좋아하는 익들있니1 18:55 11 0
41754705 술 약하면 원래 술 마시고 추워?2 18:55 9 0
41754703 공차 알바생들 질문 있어!2 18:55 11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2/27 18:52 ~ 2/27 18:5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2/27 18:52 ~ 2/27 18:5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아들의 사망소식을 듣고 곤란스러워 하는 어머니 41
다른 의미로 곤란한 엄마 엄마 : 아들이... ㅋㅋ 죽엇...ㅋㅋ 다구요?..
인티포털
한국이 안가자 중국인이 몰리는 일본 상황 52
대변인 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