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1378l 0
MBC ‘실화탐사대’ 인천 국공립 어린이집 학대 사건 편이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실화탐사대' 어린이집 아닌 '공포의 집'...인천 국공립 어린이집 학대 사건 CCTV '충격' | 인스티즈

전날(20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는 지난해 말 전 국민을 놀라게 한 인천 국공립 어린이집 학대 사건의 생생한 CCTV 영상이 전파를 탔다.

CCTV를 통해 드러난 인천 국공립 어린이집은 아이들에게 ‘공포의 집’이었다. 어린아이 얼굴에 분무기로 물을 뿌리며 괴롭히고, 벗어나려 몸부림치는 아이를 힘으로 제압하고, 도망가는 아이의 머리카락을 잡아당겨 쓰러뜨리는 등 인천 국공립 어린이집 교사들의 학대 행위는 상상을 초월했다.

심지어 어린아이를 쓰러뜨린 뒤 자신의 큰 몸으로 베개인 양 깔고 눕고, 잠을 자지 않는 아이에겐 눈을 향해 강한 빛을 비추는 엽기적인 행동까지 서슴지 않아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해 11~12월 두 달간의 CCTV 영상 중 학대 의심 영상은 약 20시간! 학대 건수는 무려 약 200건.

인천 국공립 어린이집의 보육교사들은 마치 서로 경쟁하듯 아이들을 수없이 괴롭혔고 더 충격적인 사실은 경찰 조사 결과 교사 6명 전원이 모두 가해자라는 것이었다. 보육교사의 탈을 쓴 이들의 학대 행위는 주로 말이 서툰 어린 영유아와 발달지연장애 아이들에게 집중됐다.

이 같은 학대 행위를 모른 채 국공립이라 믿고 아이를 맡겼던 학부모들은 언젠가부터 아이들이 잠들기를 두려워했다고 밝혔다. 잠에서 깬 아이들은 고통스러운 듯 울며 몸부림쳤고, 코피를 흘리는 아이도 있었다. 그러나 사건 이후에도 학대 행위를 한 이들은 아이들을 사랑으로 대했다고 말하는 한편 어린이집 원장 역시 이 같은 교사들의 집단 학대 사실을 전혀 몰랐다고 주장해 시청자들을 분노케 했다.

이들은 또 입장을 듣기 위해 연락을 취한 '실화탐사대' 제작진에게 아이와 학부모를 향한 사과도 없이 자신의 개인 정보만을 운운하는 뻔뻔함을 보여 또 한 번 시청자들을 화나게 했다.

아이들을 학대한 교사 6명 가운데 2명이 구속되고 나머지 교사들도 모두 검찰에 송치된 가운데 오은영 아동심리전문가는 학대를 당한 아이는 물론 옆에 있던 아이들 모두에게도 치료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런가 하면 '실화 탐사대' 에서는 또 경남 창원 지역의 배달 맛집을 대상으로 자신의 어려운 사정을 호소하는 방법으로 매번 외상 음식을 먹어온 의문의 남자 이야기가 공개돼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청년의 사연은 주로 자신은 학생으로 코로나 때문에 일자리를 잃어 일단 외상으로 음식을 먹은 뒤 며칠 뒤 음식값을 계산하겠다는 내용. 그는 또 자신이 보육원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고 만 18세 때 보호 종료가 된 이후 홀로 힘겹게 살아가고 있다면서 주위 사람들로부터 돈을 빌리기까지 했다.

이에 배달 맛집과 음식 배달기사 등 주위의 따뜻한 사람들은 안타까운 마음에 외상으로 음식을 보내고 기꺼이 돈을 주기까지 했지만 청년의 거짓말이 알려질수록 그의 정체에 대해서는 의구심이 커져갔다. 하지만 '실화탐사대' 취재 결과 그는 일부 자신의 과거 행위에 대해 거짓말을 하긴 했지만 실제로 보육원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또 병원 검사 결과 지적 장애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박현우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는 “(청년은) 도움이 있으면 혼자서도 생활이 가능한 만큼 주위의 도움이 많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너무 화가 남”, “원장 계속 모르쇠로 나오는 거 어이없다”, “국공립에서 저러다니... 계속 눈물난다ㅠㅠ”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우리 사회가 주목해야 할 이야기를 전하는 MBC ‘실화탐사대’는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9일 전
비회원27.6
어떻게 어린이집의 모든 선생들이 경쟁적으로 학대를 할수있지? 그럴려고 어린이집 선생한것도 아닐텐데.. 윗쪽이 썩었으니 저런행태가 나온것 같은데 빠져나가는 원장보소.. 심지어 저런곳이 국궁립
•••답글
9일 전
희율  ( ღ'ᴗ'ღ )
헐...이게뭐야
•••답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2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쯔양, 롤러코스터 먹방 논란에 "막대 없는 소세지로 선정…오해 없었으면”2 12:20 430 0
연예 이영지 "'고등래퍼3' 우승 후 첫사랑에 직접 연락…'술 한 번 먹자' 해”(놀면 뭐하니)3 02.28 12:15 711 0
연예 '100분 토론' 1년 남은 문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두고 토론1 17:20 10 0
연예 '라스' 도경완, 프리 선언 후 MBC 첫 방문 "주차장에 들어서자마자 깜놀"1 10:35 124 0
연예 '복면가왕' 바코드, 1표 차 접전 끝에 나윤권 꺾고 '2연승'1 03.01 11:30 79 0
29372091 [화보] 오마이걸 지호, 업그레이드된 미모 22:30 4 0
29372090 박주현, 영화 '서울 대작전' 출연 긍정 검토... 영화계 러브콜 쇄도 22:30 3 0
29372071 오윤아 "레이싱모델로 데뷔, 당시 붐 일어났다" 과거 인기 회상 (비스) 22:25 3 0
29372070 오대환 "천만배우된 김동욱 질투했다"..아내와의 러브스토리 공개 (비스) 22:25 4 0
29372069 '아무튼 출근!' 박선영, '시청자들이 만들어준 방송'에 설렘 가득! 22:25 5 0
29372068 이정진 "'남자의 자격' 3년 고정..이경규·김국진과 지금도 연락" (비스) 22:25 3 0
29371886 [화보] 김효진, 자기관리 끝판왕 21:35 10 0
29371885 [화보] 이찬형, 앞으로가 기대되는 배우 21:35 4 0
29371852 '밥이 되어라' 김혜옥, 강다현 두고 정우연 협박 "적당히 하고 굽혀” 21:30 1 0
29371808 BTS 슈가 '대취타' 뮤직비디오 2억뷰 돌파 21:20 6 0
29371807 꼬리에 꼬리 물고 터지는 '학폭 미투'… 곤혹스러운 연예계 21:20 7 0
29371295 이현주 '왕따설'에 유니티 윤조 "더는 괴롭히지 말라" vs 에이프릴 스태프 "그룹에 피해 .. 19:20 5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3/2 22:49 ~ 3/2 22:51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역시 BTS" 美 뉴스, 방탄소년단 정국 졸업사진 방송사고..해외팬 '결집' [종합] 63
[OSEN=연휘선 기자] 오보마저 월드급이다. 미국 뉴스 프로그램이 방탄..
인티포털
불교를 가장 쉽게 설명하는 법 34
ㅊㅊ 루리웹
인티포털
부부의 세계 "넌 진짜 미친X이야” 따라한 여돌.jpg 16
는 네이처 초딩 버전으로 승화시킴 ㅋㅋㅋㅋㅋ 귀욥 3:00 부터 ㅋㅋ..
인티포털
한국인 특유의 씨발데레 gif 64
쒸벌,,(주섬) 이런걸,,(주섬) 흘리고,,(주섬) 쥐라리여,,(주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