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 예약
호출 내역
추천 내역
신고
1주일 보지 않기
카카오톡 공유
주소 복사
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블루 아카이브ll조회 3698l

이준석 "尹, 보수 아냐.. 어떤 보수가 해외직구 규제하나” | 인스티즈

이준석 개혁신당 당선인이 윤석열 대통령을 겨냥해 "자기 입으로 아무리 보수를 얘기하고 자유를 얘기한다고 하더라도, 하시는 걸 보면 보수가 아니다"라고 직격했다.



이 당선인은 지난 26일 오후 MBN '정운갑의 집중분석'에 출연해 "어떤 보수가 직구 규제 같은 것으로 자유무역을 방해하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정부는 안전인증(국가통합인증마크·KC)을 받지 않은 국외 직접구매(직구) 제품 원천차단 방침을 밝혔다가 사흘 만에 철회했다. 이 당선인은 해당 '직구 규제' 논란에 대해 지적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당선인은 계속해서 현 정치권에서의 보수 지지층에 대해 "반공 외치고 이재명 대표 욕해야 보수라는 분들이 있다"면서 "보수의 어떤 철학가 얘기를 들어봐도 저서에 '이재명 욕하라'고 써놓은 사람 없다. 지금 굉장히 보수의 지향점 자체가 변질이 된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어떤 보수가 국가를 위해 책임감 있게 일했던 해병대 수사단장을 항명수괴죄로 몰아 재판받게 만드나"라면서도 "어떤 보수가 언론의 입을 틀어막기 위해 여러 가지 규제를 강화하나"라고 윤 대통령을 향한 비판을 이어갔다. 그러면서 "개혁신당의 입장은 자유를 창달하고 거기에 따라 개인의 개성을 문화를 만들어가는 것"이라며 "대통령께서 지금 철학의 빈곤을 겪고 계신 상황이라고 지적하고 싶고, 그래서 대통령을 비판한다고 해서 보수 아니라는 식의 주장에는 대응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 당선인은 검찰 인사 논란과 관련해 'T-익스프레스를 탄다'고 지적한 것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이번에 검찰 고위급 인사를 하면서 윤 대통령 최측근으로서 1~2년쯤 전에 임명된 인사들이 다 내쳐졌다"며 "검찰이 윤 대통령 의중대로 수사하지 않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이 이번 인사를 통해 검찰에 위력을 행사하려고 한 건데 대통령 권력은 임명권, 인사권 같은 걸로 지켜지는 게 아니다"라며 "결국 국민 지지율을 바탕으로 정권에 힘이 생기는 건데, 집권 3년 차에 권력기관을 장악해 권력 누수를 막으려는 건 위험한 선택"이라고 경고했다.



아울러 "윤 대통령께서 권력 누수에 대응하는 유일한 방법이 좋은 정치에 있다는 생각으로 가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 당선인은 이날 인터뷰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간 '갈등설'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 당선인은 "두 분 관계가 어떤지 참 모르겠다"면서도 "한동훈 위원장은 본인이 대통령과 대단한 대립을 했다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많은 사람 눈에는 그냥 검사1과 검사2"라고 평가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123/0002334760

추천


 
민영화하는거보니 찐보수맞구만 나중에 합치치나마세요~
23일 전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향수 뭔지 알려달라는 말에 아..^^.. 죄송해요 이거 이해감??.jpg337 원 + 원5:54105902 2
유머·감동 엄마가 나 샤워하고 나서 수건 3개 쓰지말라고 하는데217 탐크류즈9:5877198 1
유머·감동 임신 21주 차, 남편한테 복숭아가 먹고 싶다 했는데189 중 천러17:3146278 0
이슈·소식 한때 한국에서 만연했던 차별226 태래래래7:2899900 9
이슈·소식 필리핀 한국인 피살 증가하는 원인198 LEMON님10:2383372 22
군대에서 '실장님'으로 불린 가수.jpg1 니가떠나고 23:36 358 0
북한군, 우르르 군사 분계선 넘어오다 지뢰 폭발 대참사 김규년 23:36 380 0
김정은 승마 질주 영상 공개 한 편의 너 23:35 549 0
물비늘이라는 단어의 관념의 형상화같다...사진인데도 눈앞에 쏟아질듯이 아름다워요.x.. 사정있는남자 23:34 289 0
장모님이 집에 반찬주러 왔는데 게임하느라 집에 없는척한 남편3 NCT 지 성 23:32 1076 0
신축 아파트 배관에서 나온 시멘트들 윤정부 23:31 636 0
90년대생익 추억소환하다가 멈칫하게됨 tgb 23:22 310 0
[거미TV] 혼자가 된 이들을 위로해주는 Gummy의 이별 Talk & Live �.. 4차원삘남 23:17 10 0
노래 잘 하는 동네 형! 허각 노래에 결국 눈물 터졌다! 이별노래 혼자, 한잔 (E.. 4차원삘남 23:17 46 0
딸뻘 여돌한테 AV 배우 하라고 부추기는 남자 개그맨들 에이유 23:16 1667 0
[송스틸러] 산들&설윤 - I Think I(원곡 : 별) 태 리 23:15 151 0
피시방 알바 하려면 신중해야 하는 이유.gif 요원출신 23:15 1144 0
우리나라 고양이 촬영의 달인1 훈둥이. 23:15 1611 0
브라질 예수상 한복으로 혐한하는 일본인들 한 편의 너 23:15 784 0
'상간남 피소' UN 최정원, 심경 고백…"마음 단단해져, 잘 정리될 것" 공개매수 23:14 669 0
후이바오한텐 루이보다 분유양 적게준다는 송바오 ㅋㅋㅋ1 게터기타 23:14 560 0
부실 환경영향평가 '거제 관광단지' 올스톱 되나 용시대박 23:14 213 0
'역대 최고 성적' 근대5종 "이게 무슨 일?" 배진영(a.k.a발 23:13 324 0
[단독] 아이돌 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 신고…"폭행 당해” 위례신다도시 23:13 1085 1
내일 기온 높으니 미리미리 대비해4 한 편의 너 23:12 397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