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AU  T홈ll조회 57l현재 l 0
인스티즈 뉴스봇이 올리는 실시간 기사입니다원문보기

// flash 오류를 우회하기 위한 함수 추가function _flash_removeCallback() {}
[서울신문]
[단독] “최순실 모친, 박근령에게 유학경비 보내”…'한 지갑' 살림 정황 | 인스티즈최태민 사망 사건 수사 의뢰 - 최순실씨의 이복 오빠인 최재석씨가 지난 10일 오전 서울 강남구 대치동 특검사무실로 들어서며 ‘최태민 사망사건 수사의뢰서’를 취재진에 들어 보이고 있다. 강성남 선임기자 snk@seoul.co.kr“1년 간 생활비 송금하다 중단”…최재석 “부친, 반포아파트 사줘”

崔일가, 박대통령 재산 대리관리…특검, 수뢰죄 연결 고리로 파악

최씨 불법재산 환수 조치도 박차

최순실(61·구속기소)씨 일가의 불법 재산을 추적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1980년대 최태민씨 일가가 박근혜 대통령의 동생 박근령(63) 전 육영재단 이사장의 미국 유학 시절 1년간 생활비를 보냈다는 증언을 확보하고 그 배경을 확인하고 있다. 특검팀은 이 생활비 지원이 박 대통령과 최씨 일가의 ‘경제적 공동체’ 의혹의 실마리를 풀어 나갈 주요 정황으로 보고 관련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복수의 참고인 경제공동체 증언

12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특검팀은 최근 복수의 참고인과 제보자로부터 최씨 일가가 박 대통령의 동생 박 전 이사장의 미국 유학 시절 1년간 생활비를 보냈다는 증언을 확보하고 박 대통령과의 관련성을 중점적으로 살펴보고 있다. 특검팀 관계자는 “최씨 일가의 불법 재산 형성이나 양측의 관계도 결국 그 뿌리까지 다 따져봐야만 확인할 수 있어 수사를 한창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해당 증언에 따르면 박 전 이사장은 1980년대 초 미국 유학 당시 최씨의 모친인 고 임선이씨 측으로부터 매월 일정액의 생활비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 지원은 1년여간 이어지다 이후 점차 액수가 줄고 종국엔 완전히 중단됐다.

지원이 끊겼을 당시 박 전 이사장은 영문도 모른 채, 끼니를 거를 정도로 극심한 경제적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박 대통령 측이 최씨 일가와 경제적으로도 밀접한 관계를 맺었고 이에 의존했음을 보여주는 정황이다. 앞서 최씨의 이복 오빠 재석(63)씨는 특검 조사에서 “박 전 이사장의 반포동 아파트를 아버지(최태민씨)가 사주었다”고 진술하기도 했다.

●박대통령 자매 멀어지자 지원 끊겨

특검팀은 최씨 일가가 박 대통령의 재산을 사실상 공동 또는 대리 관리하면서 박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근령씨도 지원한 것으로 보고, 경제적 공동체 의혹의 단초로서 유의미하게 살펴보고 있다.

육영재단 전 관계자 A씨는 이날 서울신문과의 통화에서 “실제로 박 대통령이 박 전 이사장과 사이가 틀어진 뒤로는 최씨 일가가 박 전 이사장에 대한 지원을 모두 끊었고, 박 전 이사장이 추진하는 사업들마다 훼방을 놓기도 했다”고 밝혔다.

경제 공동체 여부는 박 대통령의 직접 뇌물죄(수뢰죄) 적용을 위한 중요한 연결고리다. 현재까지 드러난 삼성의 최씨 모녀 지원 행위를 박 대통령에게 직접적으로 수뢰죄를 적용할 혐의로 삼기 위해선 박 대통령과 최씨가 사실상 재산을 공동 소유 내지 운영하고 있음을 소명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특검팀은 이들의 관계에 대해 시기의 제한을 두지 않고 전방위로 추적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11일엔 1990년 육영재단 분규 당시 숭모회 회장을 지낸 이영도(65)씨를 불러 최씨 일가의 불법 재산과 박 대통령과의 관계 등을 조사하기도 했다.

이영도 “박대통령 은행업무 몰랐다”

특검팀은 최씨와 그 자매들뿐 아니라 최씨의 모친 임씨도 이번 수사의 주요 인물로 보고 관련 첩보를 모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회장은 이날 본지와의 통화에서 “박 대통령은 은행 업무도 모를 정도로 경제적 부분에 취약해 최씨 일가가 돈 관리를 해줬던 것으로 안다. 박 대통령과 최씨 측의 돈이 정확히 나뉘어 있지 않았을 것이라고 본다”면서 “특검팀에서 임씨 쪽을 포함, 대상과 기간을 광범위하게 보고 있는데 이미 조사가 많이 돼 있더라”고 전했다.

앞서 재석씨는 특검에서 “아버지가 돌아가시기 전 ‘대통령 만들기’를 위해 모았던 1조원 가까이의 돈을 박 대통령 측에 돌려주려 하자 이를 가로채기 위해 임씨와 최씨 자매들이 아버지를 타살했다”며 관련 수사를 촉구하기도 했다.

한편 최씨 일가의 불법 재산은 그 실체와 대상 등이 구체화되면 향후 환수 조치가 이뤄질 전망이다. 최근 국회에서도 잇따라 관련 법안이 발의되고 있다. 특검팀 관계자는 “불법성이 있다면 향후 국고 환수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확인할 수 있는 모든 단서를 취합해 넘기겠다”고 말했다.

최지숙 기자 truth173@seoul.co.kr

조용철 기자 cyc0305@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웰 메이드 N]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첨부에도 이용 규칙 적용 l 목록 l 사진/음성 l 영상/플래시 l   
l 꾸미기 l 맞춤법
번호
  1 / 3 
닉네임날짜조회
생각보다 심하게 반응없는 SM아이돌.jpg 1508Trick or trea02.27 20:578891525
정준하가 한 네티즌에게 보낸 쪽지가 논란인 이유 596너에게가는길02.27 21:16652510
신서유기3 서열정리 477IKON 진환02.27 22:164022022
강동원 얼굴믿고 일 막하는 유니클로 424B1A4신동우02.27 20:56621802
완전 충격적인 다음주 날씨ㄷㄷㄷ.jpg 399정일훔02.27 23:38650871
4427183아들 군대보내는 엄마의 심정.jpg Jeonbuk Hyund21:0880
4427182[썰전] 피의자 신상공개에 대한 유시민의 생각 죄송한 오르페21:0850
4427181[WWE] 16타임 챔피언 존시나 AJ 스타일스 위상을 위해 양보하다 헬로준면그림21:0810
4427180공포의 초월 번역 하나마키 타케21:07390
4427179특검 "최경희, 최순실과 2015년 9월부터 만나 친분 맺어와"(속보) AU21:0770
4427178이거 시빌워 자막 만든 새끼 누구냐?.jpg 죄송한 오르페21:06930
4427177캥거루국의 카페알바 위너 승윤21:05970
4427176LG 신형 키보드 근황 민윤기미뉸기21:051110
4427175특검 "김영재, 대통령 5회 보톡스 시술…진료기록 미작성"(속보) AU21:05190
4427174특검 "최경희, 최순실과 2015년 9월부터 만나 친분 맺어"(속보) AU21:0550
4427173[고르기] 아이돌 프로듀서 x 아이돌 그룹 콜라보레이션 고르기 2IKON 준회21:04641
4427172JTBC 새 예능 (feat. ㄹ혜) 김지원맘21:04820
4427171비정상회담 오오기 과거사진 1볼빨간21:04700
4427170클럽에서 여자한테 관심받는 방법 창ㅁㄴ21:03950
4427169내가 원했던 그림.. jinaaa21:03420
4427168'박지원, 전두환 찬양하다 의자로 머리 가격당해' 폭로 안쟇21:03100
4427167특검 "삼성 합병으로 이재용 등 대주주 8천500억 이득"(속보) AU21:03140
4427166특검 "국민연금, 삼성 합병 찬성해 최소 1천399억원 손해"(속보) AU21:0370
4427165다양한 형태의 영국 세라믹 찻 주전자 ohhorat21:02390
 처음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인스티즈 트렌드 l태연안녕하세요더쇼규현아사랑해시간표홍보레벨팔로워달방전문대
아이돌 게임 선수권대회하면 우승할 팀은?(게시글참고) l 141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 인스티즈 (사이트 소개) l 페이스북 l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