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방탄소년단
엔시티
배우모델
기타
세븐틴
데이식스
엑소
몬스타엑스
재생ll조회 526l 1
내가 너에게 듣고 싶은 말이 있다면 사랑한다, 보고싶다, 좋아한다 는 말 꼭 듣고싶어.

*

또 먼저 가버린건 아닐까 허겁지겁 동방으로 달려간다.

"허, 헉 여기 윤기 왔다 갔어?"

"어, 선배님 방금 윤기 선배님 나가셨는데.."

"..하하 고마워"

또 그렇게 금이 간다.

*

금 간 접시처럼 한 번 어긋나 버린 것은 절대 되돌리지 못한다. 마치 우리 사이같잖아. 금이 갔다면 이미 버려야 되는거야. 우리 사랑도 그럴까?

우린 진짜 안맞는것같아. 맞는 듯 하면서 점점 어긋나고 있잖아.

"헤어지자"

"..갑자기?"

"내가 생각해봤는데 우리 잘 안맞는것같아. 항상 어긋나고 너는 나보다 앞서 가잖아. 난 나랑 같이 걷는 남자 만나고 싶어."

"그래서, 어쩌자는거야"

"헤어지자고, 가장 심플하잖아. 나 이 관계 다시는 되돌릴수 없단거 잘 알아. 잘 아는건 너도 마찬가지 일거고."

"..."

"그리고 나만 사랑하고 나만 아파하는거 지쳤어. 그만하려고"

깡소주 한 잔 먹었는데 마음의 말이 술술 나온다. 묵은 때을 벗겨낸것처럼 속이 시원해. 하고싶은 말 하지 못해 칼칼했던 목이 이제는 괜찮다. 통보를 날린 뒤 고개를 숙였다 드니 민윤기는 눈물이 한 방울 두 방울 흐르고 있었다. 친할아버지가 부고를 지내도 눈물 한 방울 나오지 않던 애가. 너 설마 이별 따위에 우는건 아니지?

"왜 우는거야?"

"모르겠어, 그냥 눈물이 나오는데."

"차인게 슬퍼? 하는 행동으론 내가 너한테 차인건데?"

사실 관계란게 말 한 마디에 끊어지고 붙는다는게 정말 미련하다. 보이지 않는 관계, 사랑이라는 존재에 끝없이 목을 매고, 갈구한다. 굳이?

"나보다 더 예쁘고, 몸 좋고, 머리 좋은 여자 만나. 만나서 결혼도 하고 애도 낳아. 잘 살아"

괜히 차인것같은 이 기분.

너는.

"누나, 나 방금 결심했는데 나 누나 없이는 못살것같아."

"정신차려. 깨닳을거면 진작에 좀 알아내지 그랬어. 한국대 경영학과 수석 입학생아."

이 한국대 경영학과 수석 입학 미련곰탱이는 도대체 왜 이별을 맞이 할 때 나를 진심으로 사랑하기 시작할까.

*

일방적으로 사랑을 갈구한다는건 정말 힘든 일이다. 상상할 수 없을 만큼. 관심 없는 상대에게 나에게 관심을 주세요 하는 것과 똑같다. 사랑 앞엔 모두가 상대에게 관종이 되는거지.

"누나, 나랑 밥먹자"

"누나, 도서관 같이 가자"

"누나, 동방 가?"

도대체 왜 이 새끼는 이별 통보하고 난 후 나한테 매달리는거지?

"야, 민윤기. 니 갈 길 가라니까? 너 이러는거 되게 구질구질해보여. 알아?"

"알아."

"근데 너 뭐하는거야? 나보다 더 좋은 여자 널렸어. 특히 한국대에는."

"나한테 관심 달라고 애쓰고 있잖아. 나 좀 봐달라고. 나 더 잘할 자신 있다고."

"그 말 알지? 금 간 접시는 다시 되돌릴수 없다는거. 지금 우리 딱 그래."

"금 간 접시에는 접착제 바르면 되는거잖아. 우리 사이도 그럴순 없는거야?"

"그럴수야 있지만 우린 아니야."

"나, 미련이 남았다면 어떡해."

"나 너 좋으라고 한 이별이지 절대 날 위한게 아니야."

"이건 절대 날 위한 이별이 아니었어."

미련이란게 접착제가 되어 민윤기가 나를 이어주나 보다. 사랑하면서 좋아한다는 말도, 사랑한다는 말도, 보고싶다는 그 흔한 말도 듣지 못했는데 지금에서야 쏟아내는 널 보니 사귈 때 나의 모습이 겹쳐보였다. 잊고 싶지 않았지만 잊었던 기억이 저편에서 아릿해 온다.

"보고싶고, 사랑하고, 좋아하고 더 필요한 말 있어? 나 이제 고백하면 되는거지?"

미련은 깨진 금에 덕지덕지 접착제를 부어 넣는다. 그리곤 다시 원상태 정도로 되돌려 놓지. 그리고 금이 간 우리의 관계에도.

"민윤기, 다시 사랑한다는게 가능해?"

"응. 가능해. 내가 증명해."

이정도면 나 민윤기한테 코 꿰인거 맞지?

The End

글의 저작권은 재생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복붙이나 무단 펌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글이 재밌으셨다면 감사합니다:) 댓글은 더 좋은 힘이 됩니다. 언제 찾아올지는 모르지만 좋은 글 들고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타는 알려주시면 다음 글 쓸 때 더 주의를 주도록 하겠습니다.

다음에 들고 올 단편 글의 주인공이 누구였으면 좋겠는지 알려주세요:)
첫글과 막글
· [현재글] [막글] [민윤기] 접착제로 꽁꽁 발라버릴거야  2  9일 전
· [현재글] [첫글] [민윤기] 접착제로 꽁꽁 발라버릴거야  2  9일 전

위/아래글
· [현재글] [민윤기] 접착제로 꽁꽁 발라버릴거야  2  9일 전

공지사항
없음
 
독자1
우아우아💜깔끔한 결말에 어느 정도 기승전도 있고 심플한데 여운이 오래 남을 것 같아요 다음 편 윤기로 시작했으니 랩라 남준이 어떠세요 작가님💜 재미있어요🙆‍♀️🙆‍♀️
•••답글
재생
좋은 댓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저에겐 아직 작가라는 말은 너무 과분해요💧 다음엔 남준이로 들고와볼게요:♡
•••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참고하면 좋아요
맞춤법 지키기
공동 연재 기능
메일링, 작가 개인홈 규칙

인물별로 골라보기
B.A.P
B1A4
f(x)
JYJ
SF9
데이식스
엔시티
갓세븐
나인뮤지스
뉴이스트
동방신기
러블리즈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박진영
방탄소년단 l 취소
배우모델
블락비
하이라이트
비정상회담
비투비
빅뱅
빅스
샤이니
세븐틴
소녀시대
슈퍼주니어
스트레이키즈
신화
아이유
아이콘
양현석
업텐션
워너원
에이핑크
엑소
여자친구
위너
이수만
인피니트
주르륵
프로듀스
기타
번호분류
  1 / 3   키보드
필명날짜
엔시티 [NCT] 친구의 남자친구와 잤다 01 + 암호닉 정리 154 카니알 05.22 23:01
배우모델 [안효섭] 쓸데없이 직진남_01 44 1억 05.20 01:54
엔시티 [NCT/이동혁] 굿바이 써머 (4) 21 05.20 17:05
배우모델 [이재욱] 테니스부 걔가 너 좋아하는 거 아니야? 01 33 옥수수소세지 05.23 15:49
엔시티 [NCT] 권태기썰 PDF 공유 103 내통장비번021.. 05.21 00:24
방탄소년단 [공지] 텍스트파일 종료 관련 30 Winter,Writer 05.20 22:50
엔시티 [NCT/이마크] 낙화 下 20 맠둥이 05.23 01:06
데이식스 [데이식스/윤도운] 수영부 윤도운-ep.1 13 이지 05.23 04:41
15579235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꽃 파는 남자 -02- 1 지화자 4:17
1557809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정호석/민윤기] 너 탄이 빅히트 입사한 썰 -21- 5 지화자 2:45
15574761 방탄소년단 [빅히트/홍일점] 빅히트 홍일점 00 4 20_02 0:11
15549034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대의 prologue: 태형 히카 05.24 17:47
1554897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비혼황제 prologue 히카 05.24 17:44
15538485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대취타가 떠먹여 주는 글 4 언젠가봄 05.24 00:47
15530821 방탄소년단 김PD의 신혼일기 소장본 입금 종료 6일전! 화백 05.23 17:09
15525470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어땠을까 (dear my friend) 2 05.23 04:55
15508491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외전 (Goodbye, Dear my best.. 6 odod 05.22 04:46
1550698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아주 못돼먹었어 사라질사람 05.22 02:46
1550304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전정국/박지민] PLUMMY! 03 2 우주 05.21 23:47
15491438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13 (完) 8 odod 05.21 05:06
15488911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모르는 선배가 자꾸 밥을 산다._후기와 끝맺음 7 사라질사람 05.21 02:12
15436181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황녀(皇女) 22 (完) 5 선바람 05.18 05:00
15424175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방탄 홍일점 글에 남주 김석진 EP 40 (完) 12 꽃놀이패 05.17 18:31
15416993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예뻤어 上 김타타 05.17 04:42
1541619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12 12 odod 05.17 03:41
15412573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계약결혼의 법칙 06 36 코레 05.17 00:57
15407785 방탄소년단 [민윤기] 접착제로 꽁꽁 발라버릴거야 2 재생 05.16 20:43
15401943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역하렘] 어쩌다 가이드 8 6 flora 05.16 13:07
15385018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딴따라와 장사치 06.몽글몽글 上 2 그곳에 있어줘 05.15 12:58
15382264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꽃 파는 남자 -01- 11 지화자 05.15 04:26
15381807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11 7 odod 05.15 03:47
15376348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보고싶다 말해 3 나롱 05.14 23:12
15369721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역하렘] 어쩌다 가이드 7 9 flora 05.14 15:00
15362299 방탄소년단 [정호석] Dance whit you 4 조각쟁이 05.14 00:41
15358043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어쩌다 로맨스 15 6 챼리 05.13 21:02
15353613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역하렘] 어쩌다 가이드 6 6 flora 05.13 16:02
15335610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역하렘] 어쩌다 가이드 5 10 flora 05.12 13:12
15330899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10 9 odod 05.12 02:21
15289642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내가 다른건 몰라도 어떻게 널 잊겠어, 사랑하는 너를 3 나롱 05.09 18:30
15267557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 바다가 들린다 09 8 odod 05.08 03:32
15263465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어쩌다 로맨스 14 14 챼리 05.07 23:46
15258231 방탄소년단 김PD의 신혼일기 소장본 입금 공지 13 화백 05.07 17:53
15256755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민윤기] 흔한 불알친구 짝사랑 - 11 purple moon 05.07 15:45
15248974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태형] 예술가의 방, B12 6 Inner Child 05.07 01:04
15247936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김석진/전정국] 꿈의 장막(The Veil of Dream) 외전: .. 뿌에엥 05.07 00:12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5/26 10:06 ~ 5/26 10:0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글잡담 F의 인기글 l 안내
5/26 1:52 ~ 5/26 1:54 기준
1 ~ 10위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잡담 잡담 O 8
신설 메뉴 l EXO-SC l TOO l 루시 l 더킹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