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1409l 0
 
1개월 전
익인1
ㄴㅏ도그마음잇어
•••답글
글쓴이
아빠가 싫고 막 그런건 아닌데 클수록 거리감이 좀 생긴다,,,? 내 생각차이인가
•••
1개월 전
익인2
와 그래서 쓰니가 여자인가 남자인가 한 세번 읽어봄
•••답글
글쓴이
ㅋㅋㅋㅋㅋㅋ나 여자야!! ㅎㅎ
•••
1개월 전
익인3
나는 어릴 때부터 엄마가 더 우선이었고 아빠한테는 관심이 없었는데 클수록 아빠가 좀 안쓰러워지더라 물론 여전히 엄마가 우선이긴 하지만
•••답글
익인4
나도...아빠가 뭔가 안쓰러워ㅠㅠ
•••
글쓴이
난 엄마아빠 둘 다 안쓰럽고 그런데 막 화목하고 행복하기만 할줄 알았던 우리집이 크고나거 다시 보니 아닌점이 너무 많아서 ,, 그냥 엄마가 많이 외로웠겠다싶었어 ,ㅜㅜㅜ 엄마 보고싶다
•••
익인6
333...아빠 안쓰러워보임...
•••
익인7
44...왠지미안한 마음이 생기더라
•••
익인8
555 나도..
•••
익인9
익인10
77 그냥 좀 안쓰러움 ㅠㅠ 좋다 싫다를 떠나서 좀 이해하게되더라
•••
익인11
88나도 이거야
•••
익인12
999 어렸을 땐 아빠 잘못만 보였는데 커가니까 엄마 잘못도 보임
•••
익인13
10101010
•••
익인20
1111 아빠가 내 앞에서 우는거 본 적 없어..아빠는 누구한테 가서 위로받고, 의지했을지 모르겠어..그래서 너무 슬퍼
•••
익인23
나도... 근데 우리 아빠는 객관적으로 잘못한 거라 참 많이 미워했는데... 요새들어 안쓰러운 마음이 생기니까 기분이 미묘하다
•••
익인26
12.. 우리집은 엄마 나 언니 다 여자라 아빠가 공감 못하는 부분이 생기니까 외로울거같다고 생각했어 아빠가 유독 나한테 말도 많이 붙이시는데 내가 무뚝뚝한 편이라 그냥 대답만 짧게 짧게 해드리는데 아 갑자기 죄송하다
•••
익인31
익인34
익인46
15 현실을 깨닫게 되면서 가장의 역할을 좀 알게 되는것같음 ㅠㅜ 맞벌이긴 했는데 어릴땐 엄마에 비해 아빠한테는 크게 공감 못한 느낌..?
•••
익인50
 
1개월 전
익인5
나랑 똑같네
•••답글
익인5
어릴때 아빠가 진짜 많이 놀아줬는데 엄마랑 나한테 폭력적인 모습 자주보여서 너무 큰 상처가 돼가지궁,,
•••
글쓴이
나도 어릴때 아빠가 진짜 전부였고, 아빠뿐이었고 너무 믿었거든. 나한텐 좋은아빠지만 엄마한텐 좋은남편은 아니었던 것 같아.. ㅜㅜ 근데 아빠도 그럴수밖에 없었을것같아서 안쓰럽고 ,, 애초에 엄마아빠가 성격차이가 커
•••
1개월 전
익인14
쓰니 나랑 똑같다 나두그래 아빠가 엄마한테 상처를 좀 주셔서,,
•••답글
1개월 전
익인15
난 원래도 엄마편..
•••답글
1개월 전
익인16
원래 어릴 땐 반대의 성별의 부모님한테 끌리는 게 있는데 커갈수록 바뀌는 듯
•••답글
1개월 전
익인17
오 난 원래 완전 엄마편이였는데 크면서 아빠... 일단 엄마랑은 나랑 mbti 극악일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익인17
근데 둘 다 나한테 잘해주고 서로한테 잘해서 고르기 힘든... 그래도 엄마는 너무 예민해서 아빠가 좀 더 좋아
•••
1개월 전
익인18
나는 아빠... 엄마 너무 힘들어서
•••답글
1개월 전
익인19
나는 어릴때나 지금이나 엄마편 친구같은 울 엄마ㅜㅜ
•••답글
1개월 전
익인21
난 원래도 엄마 편(?)이었는데 반대로 나이 먹다보니 아빠도 점점 안쓰러워지더라... 내가 몰랐던 아빠의 이야기를 하나하나 들을 때마다 더 그 감정이 커지는 듯 ㅠㅠ 물론 아직도 엄마를 더 편들게 되긴 해
•••답글
1개월 전
익인22
나는 반반이더라
아빠가 안쓰러워지는면도 있고..엄마가 안쓰러워지는것도있고ㅜㅜ

•••답글
1개월 전
익인24
나는 무조건 아빠... 그냥 눈물나 ㅠㅠ 우리아빠 최고로 사랑함
•••답글
익인24
엄마가 폭언하고 그래서..
•••
익인41
익인43
1개월 전
익인25
나는 우리엄마...다음생에도 우리엄마의 딸이였으면 좋겠음
•••답글
익인25
아빠도 안쓰럽긴 한데 엄마랑 아빠는 다름 나한테.. 아빠가 엄마 힘들게 한적도 많고 나도 아빠한테 받은 상처도 있어서.. 지금은 사이 좋다해도 어렸을때 받았던 상처는 안 잊혀질뜻
•••
1개월 전
익인27
헉 난 반대ㅋㅋㅋ 내가 아빠를 더 닮아서도 있고 울아빠 나이들면서 철(?)드심... 엄만 그대론대..
•••답글
1개월 전
익인28
난 애기땐 아빠였고 중고딩때는 아빠가 좀 싫었음 엄마한테 화내고 그런게 너무 싫어서 근데 또 성인되니까 엄마도 좀 잘못이 있었구나 싶고 .. 커서 보니 성향이 안맞는것 같다고 느꼈음,, 엄마는 이렇고 아빠는 이래서 그러니까 싸우지,, 그런걸 느낌 ㅋㅋㅋㅋㄱ 그래서 엄마아빠 때문에 결혼 하기가 좀 싫은..
•••답글
익인28
아빠로서의 아빠는 좋은데 남편으로서의 아빠가 쫌 별로였어서..
•••
1개월 전
익인29
옛날에도 엄마 지금도 엄마고 아빠가 우리(자식들)한테나 엄마한테 잘해준게 없어서 아니 못해준 것만 있어서 너무 미운데 한 번씩 죄책감 들어 어떻게 자식들한테 저러나 싶다가도 아빤데... 이러고.. 그런 생각하는 내 자신이 너무 싫어
•••답글
익인30
2222 나도..
•••
익인29
차라리 내가 감정을 못 느끼는 사람이었으면 할 때도 있다 나는 왜 이렇게 물러터져서 돌아서면 풀리는지...
•••
1개월 전
익인35
난 어릴 때부터 엄마껌딱ㅈ
•••답글
1개월 전
익인36
나는 엄마 아빠 갈등이 너무 심했어서 무조건 엄마편이었는데 지금 돈버는 입장에서 그당시의 아빠가 이해되어서 안쓰럽기도 하고... 근데 아빠한테 받은 상처 아직도 잊지못하고 고스란히 안고 사는 엄마보면 또 아빠가 너무 밉고 그래... 아직까지도 무조건 아빠탓하는 엄마도 밉기도 하고... 그냥 우리집은 엄마아빠 바라보는 나의 감정이 나는 애증으로 설명되는듯.
•••답글
1개월 전
익인37
난 원래 엄마얐는데 크먄 클 수록 둘 다 마음이 간다,,, 아빠 점점 건강도 예전같지 않고 자주 누워있고 감기 걸리거나 컨디션 안좋으면 금방 회복을 못하니까 영원할 거 같던 아빠의 젊음이라는 시간이 빠르게 흐르는 거 같다 라는 느낌,,?
•••답글
1개월 전
익인38
난 아빠가 먼저임,, 우리 엄마도 아빠한테 큰 상처 받긴 했는데 엄마가 그걸 나한테 어릴 때부터 학창 시절 내내 몇 배로 풀어버림,, 엄만 아빠한테 그런 상처 받았지만 난 엄마한테 받아서
•••답글
익인50
와 나랑 ㄹㅇ똑같다...
•••
1개월 전
익인39
난 어릴 때부터 성인 될 때까지 쭉 엄마... 아빤 걍... 어릴 때부터 아빠 떠올리면 무섭고 혐오스러운 감정만 들게 했으면서 이제 와서 내가 아빠 위해주길 바라는 게 놀라움
•••답글
1개월 전
익인40
나도 처음에는 엄마가 힘들었던 건 말을 하니까 엄마 편에서 이해를 했는데 아빠는 뭐가 힘든지 말을 잘 안 하셔서 사회생활하면서 나중에 이해하게 되더라고..
•••답글
1개월 전
익인42
난 장녀라 그랬었는데 요즘 후회라고 해야하나
엄마 더 생각하고 더 잘해드렸는데
남동생 생각뿐이더라고
현타가 와서..

•••답글
1개월 전
익인44
오 나는 오히려 반대 어릴땐 날 보듬어주고 더 시간 많이 보낸 엄마가 훨씬 좋았지만 요즘은 아빠의 어른적인 현실과 이성적인 면이 잘 보이면서 이해하는게 많아지고 내가 크면서 얘기 나눌거리도 많아지면서 재밌어
•••답글
1개월 전
익인45
난 어렸을때 부터 그랬음 둘다 일하는데 우리랑 놀아준건 엄마 하나라서 아빠는 휴일에는 지 취미다즐기고 밖으로 나돌고 이제와서 잘해보려하는것도 안좋게보여 엄마 넘 불쌍...
•••답글
1개월 전
익인47
나는 아빠 되게 좋아하고 나중에 아빠랑 결혼할거다 이런소리 했었는데..ㅋㅋ 지금 보면.. 가부장적이고.. 폭력적인 모습도 숨기고 있었던거고.. 애정이 고픈 나한태 못할짓 많이 했었는데 어린 시절 나는 그게 애정표현인줄 알았어서..ㅠ 넘 비참하고 그렇드라...
엄마도 나를 되게 힘들게 하긴하는데.. 그래도 엄마는.. 대화라도 통하고.. 이해해주려고 하시니까.. 애증의 관계인 것 같음....ㅠ
그래서 지금은 굳이.. 고르자면 엄마가 더 좋은듯...

•••답글
1개월 전
익인48
나는 반대로 20대 초반까지는 엄마편이었는데 커가면서 아빠편 되더라 그냥 좀 안쓰럽고 그래 요즘은 엄마 잘못도 눈에 잘 보이고
•••답글
1개월 전
익인49
약간 뭔지 알겠다...나도 어릴땐 엄마가 나한테 엄하고 아빠는 항상 내편이었어서 아빠를 더 좋아했는데 커서 보니 엄마랑 싸울때 폭력적+엄마한테 대리효도 강요하는거 보고 아빠에 대한 감정이 애증으로 바뀜... 엄마 불쌍해ㅠ
•••답글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길거리에서 껴안고있든 손을잡고 뽀뽀를하든 뭔상관이야..937 06.16 16:53 45448 18
고민 (성고민X) 30대에 뭐 못이뤄놓으면 진짜 인생 망한거임433 06.16 21:13 42802 70
이성 사랑방/기타 25살 여자한테 34남 소개시켜주면 욕 먹으려나??🤔331 06.16 17:10 26581 6
다들 외출했다 집 오면 손 씻어? 솔직하게248 06.16 22:01 2586 0
너네 솔직하게 샤워 얼마나 자주 하냐180 0:02 1381 0
43715823 익들아 나 쫌 도와줘 한번만 도와줘 사진 하나만 찍어 보내줘 7:22 2 0
43715822 긱사익 지금 불켜도돼? 7:21 3 0
43715821 아 내일 증사 찍는데 비옴 ㅠ ... 7:21 4 0
43715820 흰색 바지는 보는 사람은 엄청 시원해보이는데 막상 입으면 그렇게 시원하지가 않더라ㅋㅋㅋㅋ 7:20 12 0
43715819 아진짜친구짜증난다 7:20 12 0
43715818 하 결국 날밤 깠다 7:20 4 0
43715817 아파서 회사에 문자보내려는데 봐줘ㅠ 7:20 10 0
43715814 술먹고 어제 토했는데 지금도 속이 안좋아 이럴땐 다들 어떻게해ㅠㅠ3 7:20 9 0
43715813 출퇴근 30분인데 그중 도보가 20분인 집에 살말???2 7:19 26 0
43715812 6월 8일에 시킨 택배 10일 되어가는데 송장만 찍힘.. 7:19 5 0
43715811 잊고 잇엇는데 블챌 돈 지급됐네 7:19 10 0
43715810 이틀 밤 새고 퇴근한다... 7:18 9 0
43715809 커뮤 말대로 사람 거르다 보면 남는 사람 하나 없더라2 7:18 24 0
43715808 속눈썹 연장해본 익들아!! 이거 진상일까? 407 7:17 35 0
43715807 이성 사랑방/연애중 어제 여행 계획 짜다가 싸웠는데 좀 봐주라 ㅠㅠ 좀 길어요5 7:17 22 0
43715806 저질 유툽제목 봐버렸다..1 7:17 14 0
43715805 지금 우체국 택배 보내면 송장도 안 찍혀? 7:17 7 0
43715804 헐 덕평 쿠팡 불났대 40 7:17 49 0
43715803 이성 사랑방 애인이 내 몸만 보고 만나는 것 같아?2 7:16 27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6/17 7:18 ~ 6/17 7:2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이성 사랑방의 인기글 l 안내
6/17 7:20 ~ 6/17 7:2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눈썹문신 예약 레전드 74
손님 짱웃김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