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인기글
댓글
l조회 83661l 21
내일 예매해뒀는데 숙소는 취소해야될거같고 우리가 지방에 살아서 친구까지 피해보는 상황이라 하루는 다녀올까싶은데 어떻게 생각해? 직접적으로 외할아버지 손에서 크고 이런건 아니야
추천   21
← 빈공간을 더블탭 해보세요 →
 
12345678

1개월 전
익인763
머리가 이렇게 안 돌아가나.. 와중에 롯데월드 같은 소리 하고 자빠졌네 ㅎㅎ
•••답글
1개월 전
익인764
요즘 인티에 이런글 많이 보이네. 머리는 장식으로 달고 다니라고 있는게 아니고 와중에 롯데월드같은 🐶소리나 하고 자빠졌네. 너같은 자식을 둔 부모님이 참 안타깝네
•••답글
1개월 전
익인765
어엉…? 엥…? 음…?
•••답글
1개월 전
익인766
우와 정말 이런 생각도 하는구나 대단하다
철이 없네 철이 없어

•••답글
1개월 전
익인767
내가 너였으면 친구한테 손해본만큼 돈 줄거고 너 친구였으면 돈 같은건 괜찮다고 마음 편히 다녀오라했을거임
•••답글
1개월 전
익인768
롯데월드는 언제든 갈 수 있잖니
•••답글
1개월 전
익인769
쓰니 몇 살이야..?
•••답글
1개월 전
익인770
외할아버지때문에 집안망하고 원수진거아니면 롯데월드 가지마 제발..
•••답글
익인770
할아버지 살아계실때 너랑 아무리 유대감 없었어도 엄마의 아빤데 엄마심정 어떨지는 생각안들어?
•••
1개월 전
익인771
그건 좀 아닌 것 같아…
•••답글
1개월 전
익인772
나도 친할아버지 장례식안가긴했는데 그건 여러가지일로 엄빠가 가지말라고해서 안간거고...적어도 놀러가진않았는데 이건 좀
•••답글
1개월 전
익인773
1개월 전
익인774
이걸 여기와서 물어보는 자체가 이해가 안 됨ㅋㅋ 말이 되는 소리를 해라 좀ㅋㅋ
•••답글
1개월 전
익인775
난 조부모랑 별로 인연이 없어서 갈거같은데.. 우리 친할머니 55년 전에 돌아가시고 친할아버지,외할아버지는 둘다 40년전쯤에 돌아가심
•••답글
1개월 전
익인776
부모님이 허락하면 가고 안 허락하면 안감
일단 할아버지랑 유대감도 없고 일년에 1-2번 보는 사이였으면. 장례식 기간중 마지막날만 자리 지키고

•••답글
1개월 전
익인778
아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해할 수 없다
•••답글
1개월 전
익인779
근데 내 친구는 우리랑 여행 가기 전날 외할아버지 돌아가셨는데 친구가 여행 갈거라고 짐 다 싸고 옷도 사고 막 기뻐하고 있었던지라 어머니께서 일부러 친구한테 말 안 함... 그래서 여행 다녀온 날 장례식장 오라고 했대.. 그 때 내 친구 고2때였는데 갔다 와서 마음 아파하긴 하는데 어머님한테 고마워하기도 하더라,, 뭐 ,,, 친구 보다는 가족들의 의사가 중요할 듯
•••답글
1개월 전
익인780
친구한테 얘기하면 같이 가잔 소리 안나올거 같은데,, 약속 틀어지면 속상하긴 하겠지만 친구 할아버지 돌아가셨다는데 누가 뭐라하겠어,, 장례식 다녀와 롯데월드는 나중에 언제든지 약속 다시 잡고 갈수 있잖아
•••답글
1개월 전
익인781
진짜 중요한 시험이나 면접이라 중간에 다녀오면 안되냐고 물어보는 거면 모름 ㅋㅋㅋㅋㅋㅋ 와.... 진짜 이걸 진심으로 물어본다고...?
•••답글
1개월 전
익인783
가라 가~어휴 조금이라도 아니다 싶으면 이런 글도 안썻겠지
•••답글
1개월 전
익인784
1개월 전
익인785
가고말고는 쓰니맘인데 만약 가게 되더라도 재밌게 잘 놀란지 모르겠네
•••답글
익인785
근데 난 애초에 놀이공원? 생각도 안들고 친구있어도 미안하지만 바로 장례식 갈거라 친구도 이런 사정이면 이해해주지 안가고 놀이공원 간다? 이상하게 생각하고 친구가 더 불편할거야
•••
1개월 전
익인786
1개월 전
익인787
쓰니는 어머니가 안 계시거나, 어머니와 사이가 나쁜 거야?

본인의 아버지를 여읜 어머니를 두고 가는 게 미안한/마음 무거운 일인지
친구의 롯데월드 여행 일정에 차질을 주는 게 미안한/마음 무거운 일인지
두 가지를 생각해보고, 더 미안한 쪽을 선택해.

사람마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다를 것 같아 위와 같이 설명했지만...
나의 의견을 묻는다면, 나는 나의 어머니를 지키는 것이 친구의 롯데월드 일정과는 비교할 수조차 없을 만큼 중요하다고 생각해.

•••답글
12345678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다들 친구 택배보내줄때 친구집값찾아봐?963 01.27 22:26 40523 9
첫째 이름이 '하루'면 둘째 이름은 뭐로 지을 것 같아?891 0:31 50303 5
친구가 안 꾸며서 손절하려 하는데 오바야?350 10:08 7543 2
이성 사랑방 남익이고 애인 화난거 같은데 봐줄래?275 01.27 22:33 25633 4
메이플스토리 텔포캐 키우는 용들아 텔포 키 어디에 둬?93 0:50 7510 0
47418848 골프연습장에 14:43 1 0
47418847 생리 끝나고 나서도 증후군이 와? 14:43 1 0
47418846 간호사는 머리 염색 못하지? 14:43 1 0
47418845 인센티브 떴다 14:43 1 0
47418844 마이네임 추천많던데 재밌음? 14:43 1 0
47418843 달리프 헤어토닉 쓰는 사람있어??? 14:43 1 0
47418842 무슨 하루에 확진자가 2~3000명씩 늘어...? 14:43 1 0
47418841 사장님이 작년에 11월쯤 알바 그만둘때, , 인심쓰듯 앞으로 9000원 맞춰서 월급.. 14:43 1 0
47418840 공시생들아 대통령 누구 뽑을거야 14:43 1 0
47418838 이건희 컬렉션 보고싶은데 가는 거 오바인가 14:43 2 0
47418837 뒷목이 갑자기 고무줄 튕겨서 맞은것처럼 따끔한건 왜그런걸까? 14:43 1 0
47418835 미국 유학을 보내주는 집이면 집 한채를 해줄 형편이 된다고 생각해? 14:42 6 0
47418834 커브드 모니터 좋아??? 14:42 2 0
47418833 나 양성인데 제발 도와줘 죽을거같아 14:42 24 0
47418832 나 알바 그만뒀는데 같이 일하는 동생이 자꾸 놀러오래 14:42 10 0
47418831 누가 조기퇴근해 가지마2 14:42 9 0
47418830 성씨 이름 예쁜거 뭐있을까?3 14:42 13 0
47418829 아빠한테 선물할 캡모자 브랜드 추천좀!! 14:42 4 0
47418828 폰 화면 깨져서 아무것도 안 보이는데 새 폰으로 정보 옮길 수 있는 방법 있으려나... 14:42 2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검색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28 14:40 ~ 1/28 14:4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1/28 14:40 ~ 1/28 14:4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