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3341l 25
권민아, 악플에 또 극단적 선택 시도 "너희 한마디에 나는 이렇게 푼다" | 인스티즈
사진=권민아 SNS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일부 네티즌들의 악플에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권민아는 지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잘 다니던 정신과에서 나보다 한참 어린 간호사에게 8개월전 내게 화를 내고 분노하는 목소리를 들어가며 몇 차례 통화를 했다”라며 “그 이후로 그 병원에 가지못하고 8개월 만에 다시 연락을 했는데, (중략) 또 그 어린 간호사가 전화를 받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는 그 사람이 나한데 왜 그런 말투로 통화를 하는지 모르겠고, 오늘 세 번째 통화 때 결국 나는 이제 7번 참았으면 됐다 싶어 ‘아 선생님 때문에 못가겠습니다’ 했더니 ‘아 끊을께요’라고 했다”라며 “ 담아둔 게 있거나 뭐 문제가 있으면 말하라고 했으나 ‘아뇨, 끊을께요’라고만 하더라. 그래서 ‘저한데 왜 말을 그렇게 하시냐고, 사과 하세요’라고 했더니 ‘죄송해요, 끊을께요’라고 했다”고 간호사의 무성의한 태도를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신과에서, 그것도 간호사가 우울증이 심각한 환자에게 그렇게 대하나. 갑질을 왜 하는 건지, 당신 가족 중에 누군가가 우울증 환자인데 당신 같은 간호사한데 무시 받고, 신경질이란 신경질은 다 받고, 화풀이 대상이 그것도 한참 어린 사람한데 당하고 온다면 기분이 어떠실 것 같나"라며 분노했다.

그는 "치료를 받고 싶어 간 거지. 당신 화풀이 대상으로 간 거 아니다"라며 "본인 발로 퇴사를 한다고 했다. 당신은 자격 없다. 나가는 게 맞다고 저도 동의한다. 더 배우고 더 환자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깊어진 다음에야 할 게 아니면 괜히 병원에 그리고 환자에게 피해도, 상처도 주지 마라"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권민아는 “다음번에 갔을 땐 많은 걸 느끼고 그 자리에 본인이 한 말 처럼 안계셨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해당 글이 게재된 이후 일부 네티즌들은 권민아를 비난하는 악플을 달았다. 특히 “정신과를 다녀온 게 맞냐” 등 도를 넘는 비난 댓글이 게재되자, 권민아는 또 다시 피투성이 자해 사진을 게재하며 “왜 더럽나. 또 비위 상하나. 너희 한마디 한마디에 나는 이렇게 푼다”라며 “아 자살쇼? 동정심 얻을라고 하는 짓거리라고 했지? 동정심이라도 줘봐봐”라고 분노를 드러냈다.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권민아는 지난해 7월, AOA 활동 당시 리더였던 지민로부터 지속적인 괴롭힘에 팀을 탈퇴하고 극단적인 시도까지 했음을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이후 지민은 AOA를 탈퇴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16일 전
비회원248.68
16일 전
비회원86.223
GIF
(내용 없음)

•••답글
16일 전
비회원248.108
음 :(....건강한 sns가 되셨으면...
•••답글
16일 전
McDonalds  햄버거 안 먹어요
안타까워요ㅠㅠㅠㅠ
•••답글
16일 전
비회원83.212
보름 전
와라랄
그만 올리지
•••답글
보름 전
비회원173.67
보름 전
JYP entertainment
ㅠㅠㅠㅠ 몸도 마음도 건강해지면 좋겠어요ㅠㅠㅠ
•••답글
보름 전
비회원168.177
GIF
(내용 없음)

•••답글
보름 전
비회원78.243
근데 어제 올린 그 피손목 사진 권민아님 아니고 고어 사이트에 다른사람이 올린 사진이에요... 왜 민아님이 자기 사진이라는 듯이 말하고 올린지 모르겟네욥..민아님도 힘내면 좋겠지만 저건 보는사람이 너무 힘들어요
•••답글
안보면되죠
•••
보름 전
닻별  초록빛 은하수
음 ㅠㅠ 민아님 걱정돼서 하는 말인데 SNS를 줄이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사람들한테 스트레스 받던거 SNS를 끊으니까 신경을 덜 쓰게 되더라고요.
그리고 악플 다는 사람은 진짜 다 돌려받으세요

•••답글
보름 전
비회원31.47
근데..계속보다보니 자꾸 잡음이들리는거보면 ..멤버 한두명도아니고, 전체한테 왕따를 받은것도 약간 이유가있어보이는데.이제 간호사까지..손바닥도 쳐야 소리가나지..좀 껄끄럽네요
•••답글
SHINee종현  여전해 난 복받은 사람이야
으엥...? 적당히 하셔요 아무리 그래도 이유있는 왕따가 어딨나요
•••
범죄자가 오는 커뮤가 아닙니당 나가세용
•••
왕따당한이후에 성격이 변한건지 어떻게 알고 이런말하시는지 아무리 그래도 왕따당한이유가 있을거라는 피해자탓하는 발언..역겹네여
•••
오.. 주변에 이상한사람 많으면 너도 이상한거야라는 특정 사이트들에서 꼽줄때 많이보던 논리네요
•••
이유있는 왕따가 어딨습니까? 왜 굳이 2차 가해를 주도하시는지...
•••
이유있는 거리두기도 있습니다.
•••
죽여놓고 죽을 만했다는 소리하는 거 아니 듯 왕따는 이유로 정당화되지 않아요 님이 집에서 부모님한테 예쁨받고 자라셨듯 저 분도 다른 집 귀한 자식일텐데 그렇게 말하지 마십시다
•••
이때싶.....
•••
이때다 싶어 당당하게 악플다시는건가요? 까판벌어졌다고 물어뜯는것도 아니고
•••
 
14일 전
비회원77.50
왜 7년전 헤어진 여자친구 생각이 날까요 저는 끝끝내 헤어지면 그만이었지만 계속 곁에서 있는 사람들은 엄청 힘들수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답글
그분이 어땠는지는 모르겠지만 그렇다고 섣부른 추측과 일반화는.....
•••
13일 전
비회원70.141
아이고......
•••답글
13일 전
비회원70.141
사실상 간호사 일은 간호사 분이 잘못하신 거라고 생각하긴 합니다.. 민아 님 몸도 마음도 빨리 건강해지는 좋겠는데.. 민아 님 출연했던 드라마 굉장히 재밌게 보고 민아 님 노래 굉장히 좋아하던 사람으로서는 개인적으로 매우 안타까워요.
•••답글
12일 전
와라랄
이거 왜 또올라온거야?? 그만보고싶다
•••답글
신경끄고 안보시면되죠
•••
12일 전
고의  응급의학과 전문의
제발 그만 좀
•••답글
11일 전
buckhead
플리즈 스탑...
•••답글
sns에 자기 근황을 올리는 건 상관 없지만 이렇게 아픈 사람이 이런 방식으로 올리는 게 도움이 되는 일인지 잘 모르겠어요
의사 분과 상담을 하고 있을 텐데 이런 걸 해도 괜찮다고 하시는 건가? ㅠㅠㅠ
좋은 댓글이나 말만 있으면 좋겠지만 아무래도 알려져 있고 인스타에 뭔가 나쁜 말도 많을 것 같아서 걱정이네요...

•••답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현빈♥' 손예진, 꿀 떨어지는 눈으로 "그냥 너무너무 좋다”…누구?7 05.11 15:40 914 6
연예 목이 길어 슬픈 박소현?..하준수 캐리커처에 大폭소 (비스)3 05.11 23:35 229 1
연예 '아마존의 왕자' BTS 지민, K팝 '절대강자' 등극4 05.11 10:10 130 0
연예 '라스' '호호바' 나인우, 김구라에 한 방→즉석 기타 연주까지 '맹활약'1 05.13 01:35 23 0
연예 '라디오스타' 김종민, 김선호의 영상 편지에 흐뭇함 폭발!2 05.12 10:45 33 0
29955634 '심야괴담회' 김숙도 '눈질끈' 허안나가 전한 '창문으로 들어온 것' 0:45 1 0
29955617 김민규, 공포영화 촬영 중 진짜 귀신 봤다?! '심야괴담회' 0:40 1 0
29955616 '심야괴담회' 김구라, '심야괴담회' 덕분에 상한가 쳤다?! 0:40 1 0
29955615 서로의 팔과 다리 되어… '숫총각 삼총사'의 여정 0:40 2 0
29955614 오월 광주의 응어리 반성없는 삶 겨누다 0:40 1 0
29955588 박신영 교통사고 블랙박스 영상 공개돼… "제게도 명백한 과실 있어” 0:30 3 0
29955587 '안티팬' 황찬성·한지안 갈등에 얽혀 버린 최태준 0:30 1 0
29955426 [스경X현장] 안타 31개, 볼넷 15개, 실책 4개…잠실구장 난리났네 0:00 1 0
29955425 [스경x승부처] 7회말, 다승 1위 원태인이 타격 1위 강백호를 이겼다 0:00 2 0
29955368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3일 오후 9시까지 685명 05.13 23:50 2 0
29955314 '오! 주인님' 이민기-나나, 사랑 확인! "중요한 건 지금 이 순간” 05.13 23:40 3 0
29955301 신예 이상준, 더블에이치티엔이(Double H TNE)와 전속 계약 05.13 23:35 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5/14 0:48 ~ 5/14 0:50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