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857l 8
 출처
허이재 '잠자리 요구' 유부남 배우 폭로에…오지호 팬들, 성명문 발표 | 인스티즈
사진=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캡처
허이재 '잠자리 요구' 유부남 배우 폭로에…오지호 팬들, 성명문 발표 | 인스티즈
사진=디시인사이드 ‘남자 연예인 갤러리' 캡처

 

배우 허이재가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출연해 과거 드라마를 함께 했던 한 유부남 배우로부터 성관계를 요구받았고, 이를 거부하자 폭언과 욕설을 들었다고 밝혀 논란인 가운데, 상대 유부남 남성으로 거론됐던 배우 오지호의 팬들이 성명문을 발표했다.

 

11일 디시인사이드 남자 연예인 갤러리에는 “현재 배우 오지호에 대한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어,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기에 공식 성명문을 발표합니다”라는 게시글이 게재됐다.

 

해당 게시글을 작성한 작성자는 “오지호는 1998년 영화 ‘까’로 데뷔한 이후 다양한 작품을 통해 대중에 이름을 알린 배우로서, 과거 대통령 경호실에서 군 복무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현장에서 누구보다 투철한 사명감을 가지고 살신성인의 자세를 보여 왔습니다. 특히, 오지호는 지난해 11월 기부 플랫폼 셀러비를 통해 한국소아암재단에 레이마스크 총 2만 장을 기부하면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우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행사한 바 있습니다. 이외에도 자선, 재능기부 행사 등 지속적인 선행을 펼치면서 타의 귀감이 되었습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에 팬들은 누구나 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에서 영상, 게시글 또는 댓글 등을 통하여 근거 없는 사실을 유포하거나 욕설과 모욕 등 사람의 명예를 훼손하여 피해 당사자로 하여금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를 묵과할 수 없습니다”고 주장했다.

 

글 작성자는 “온라인상에서 허위의 사실을 생성하여 전파하는 것은 물론이고, 남이 생성한 허위사실을 동영상, 게시물 등으로 유포하는 행위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형법상 명예훼손죄 등에 해당하는 범죄행위로서 형사처벌의 대상”이라며 “오지호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여 배우 오지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고 강조했다.

 

한편 허이재는 지난 10일 유튜브 '웨이랜드’에 출연해 과거 한 드라마 촬영 당시 연인 사이로 나왔던 유부남 배우 A씨로부터 심한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A씨는 허이재에게 욕설을 하고 잠자리를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후 일부 누리꾼들은 허이재와 작품을 찍었던 남자 배우들을 거론, 오지호를 언급해 논란이 커진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9일 전
비회원233.150
8일 전
비회원.
8일 전
비회원119.229
8일 전
비회원101.108
8일 전
비회원252.80
7일 전
비회원237.207
7일 전
비회원237.207
6일 전
비회원53.230
6일 전
비회원106.65
6일 전
비회원202.34
6일 전
비회원123.164
6일 전
비회원133.133
5일 전
헹복  헹복의 조건
4일 전
비회원158.220
뭔 남연갤 글을 기사화하고 있어ㅋㅋ
•••답글
4일 전
비회원29.68
남연갤이 무슨 심도깊은 논의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그끄저께
융이  귀염 뽀짝 💫✨
머선 129..
•••답글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번호주제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연예 양세찬&하도권, 문 열때마다 '100℃ 리액션' '구해줘! 홈즈' 09.20 01:25 77 0
연예 '구해줘! 홈즈' 신지&김용준, 자신있게 매물 소개! "모두의 워너비!” 09.20 01:25 68 0
연예 [BFTALK] '유 레이즈 미 업' 윤시윤 "데뷔 13년차, 더 잘하고 싶어 간절해요”③ .. 09.20 01:25 93 0
연예 노라조 조빈, '전참시'서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신곡 깜짝 공개 09.19 17:30 59 0
연예 '등교전 망설임' 자기소개 영상 공개...마이픽 전쟁 시작 09.19 17:30 64 2
30950710 '호적 메이트' 허웅-허훈 형제 '태격태격' "말 지어내지 마!” 09.21 22:30 11 0
30950590 '비디오스타' 한주 쉬어간다..오늘(21일) 결방 09.21 21:25 8 0
30950589 김정은 자매 '상하관계'에 딘딘, "동생이 돈 빌렸나요” '호적 메이트' 09.21 21:25 8 0
30950588 '호적 메이트' 이경규 '충격 고백', "명절에 가족 모이면 질식할 것 같다” 09.21 21:25 9 1
30950398 김진, 추석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 등극 09.21 19:25 4 0
30950397 '더 마스크드 탤런트' 김연우, 밴드 마스터 몰라본 죄 "어떻게 그래요!” 09.21 19:25 8 0
30950396 '더 마스크드' 첫 승자 '프린스송'의 정체는? 여자? 플로리스트? 09.21 19:25 4 0
30950302 '더 마스크드 탤런트' 김연우, '큰소리 빵빵' "'복면가왕'의 장수는 내 덕이다!” 09.21 18:30 5 0
30950200 티삼스-홍삼트리오, '40년' 세월 뛰어넘고 등장! '강변가요제: 레전드' 09.21 17:25 4 0
30950185 "백신 맞았다” BTS 한마디에 놀라운 반응들..."나도 맞았다” 09.21 17:20 43 0
30950038 박선주-이상우-육각수-박미경, '강변가요제' 출신 현역 '레전드' 등장! '강변가요제: 레전.. 09.21 16:25 7 0
30950023 배우 서이숙 '심장마비 사망' 가짜뉴스에 "고소 준비” 09.21 16:20 6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9/22 2:00 ~ 9/22 2:02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뉴스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