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외국연예  스포츠  l  인기글
자주 가는 메뉴
설정하려면 원하는 메뉴에서 메뉴 제목 왼쪽 ☆를 누르세요
천재인ll조회 4200l 0
요즘 청소년들, 특히 여학생들의 교복을 보면 아찔함을 넘어 위태로워 보이기도 하는데요. 교복을 수선해 무릎 위 한참을 올라간 짧은 스커트와 상체를 꽉 조인 상의를 입은 여학생들의 모습을 찾아보기란 어렵지 않습니다.

이를 두고 학생으로서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과 일종의 개성으로 봐야 한다는 의견이 팽팽히 맞서기도 합니다. 실제 교복을 판매하는 교복업체들 역시, 학생들의 이러한 기호를 겨냥해 생산단계에서부터 몸에 딱 맞는 형태의 교복을 만드는 것이 현실입니다.


코르셋으로 조여라? 섹시 권유하는 교복 광고 | 인스티즈
하지만 교복 광고의 경우, 이를 직접적으로 강조하기보다는 몸매가 좋은 아이돌을 모델로 내세우며 간접적으로 어필을 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아무래도 성 상품화라는 비판을 피하기 어렵기 때문이죠.

그런데 최근 한 교복업체의 광고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교복업체 스쿨룩스는 최근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박진영 JYP 대표와 소속사 걸그룹인 트와이스를 모델로 기용했는데요. 문제는 광고의 문구입니다. ‘스커트로 깎아라! 쉐딩 스커트’ ‘재킷으로 조여라! 코르셋 재킷’이라는 카피의 이 교복 광고 포스터는 한껏 줄인 교복을 입은 걸그룹 모델의 모습과 이를 감상하는 듯한 박진영의 얼굴을 강조하고 있는데요. 코르셋은 몸매 보정을 위한 성인용 속옷이면서 동시에 과도한 보정으로 인해 여성들의 건강에 위협이 된다는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코르셋을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광고 카피로 등장시킨 것이죠.

앞서 말씀드린대로 그동안의 교복 광고에서는 날씬한 체형의 모델들을 통해 간접적으로 스타일을 홍보해왔지만, 이번 스쿨룩스의 광고는 이를 넘어 더욱 직접적이고 노골적으로 섹시함을 권유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 광고가 나간 후 일부 교사와 학부모들은 광고에 대한 비판은 물론, 불매운동과 같은 사회적 견제를 제안하고 있습니다. 의정부 금오 중학교 보건 교사 박유선 씨의 초안으로 완성된 ‘사회적 견제 요청서’는 “한창 자라는 성장기 아이들이 교복 치마를 왜 쉐딩 스커트로 깎아입고, 교복 재킷을 코르셋처럼 조여서 입어야하느냐”며 “쉐딩 스커트나 코르셋은 모두 여성 신체의 성적 매력을 두드러지게 하는 옷으로 포스터 속의 교복 모델들이 마치 교복 페티시 주점이나 룸싸롱 종업원들처럼 보인다”고 지적했습니다.


코르셋으로 조여라? 섹시 권유하는 교복 광고 | 인스티즈
이 견제 요청서를 소개한 이광호 사랑과 책임 연구소 소장은 블로그를 통해 “걸그룹들의 비정상적인 몸매가 여학생들의 선호하는 몸매가 되면서 실제 학교에서는 숨막히게 조이는 교복 때문에 생리통, 소화불량 등을 호소하는 여학생들이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이 소장은 “걸그룹을 따라하기 위해 표준 체형의 청소년들도 무리한 다이어트를 감행하고 있어, 일부 학생들은 저체중증, 면역력 저하, 거식증, 결핵 등 건강상의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며 우려를 표시했습니다.

그러면서 해당 업체와 광고모델로 나선 JYP 측에 문제제기는 물론, 불매운동을 할 것을 제안하기도 했습니다.

그렇다면 해당 업체의 입장은 어떨까요?

스쿨룩스 측은 우선 “성적 상품화를 의도한 광고는 절대 아니다”라고 답했습니다. 마케팅을 담당하는 스쿨룩스 관계자는 “최근 교복의 트렌드를 봤을 때, 남들과 다른 스타일을 추구하는 청소년들의 수요가 많다고 판단했고, 특히 날씬하게 보이길 원하는 학생들이 기존 교복을 구매한 후 별도 수선을 하는 경우가 많아 이를 겨냥해 몸매 라인을 돋보이게 하는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점을 강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코르셋이라는 비유를 든 것도 성적 매력을 강조한다기보다는 몸을 날씬하게 만들어준다는 의미에서 사용한 것”이라며 확대해석을 경계했습니다.

한편 광고업계의 한 관계자는 이에 대해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교복광고에서 긍정적인 의미로 사용했다고는 하지만 코르셋과 같은 단어나 직접적인 몸매 보정의 강조는 부적절한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습니다.


코르셋으로 조여라? 섹시 권유하는 교복 광고 | 인스티즈
또 이 관계자는 “이처럼 실제 소비자인 청소년들 사이에서 교복 줄이기의 형태가 일반화되고 있다고 해도, 이는 논란이 있는 문제이고 광고를 통해 이를 직접적으로 소구하기 보다는 다른 형태를 취했다면 좋았을 것 같다”고 아쉬움을 전했습니다.

한편 해당 업체의 홈페이지 소개글에는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함께 꿈꾸고 디자인합니다”라는 문구가 있는데요. 유행과 멋을 위해 건강을 해치는 것이 이 업체가 꿈꾸는 아이들의 미래는 아닐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LOVE IS BLIND  我爱你。
확실히 좀 과하긴하네 모바일
2년 전  11:37 l 스크랩  신고   답글
2 모바일
2년 전  11:38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33 모바일
2년 전  11:51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우리 제왑한테 왜그래요.... 모바일
2년 전  11:38 l 스크랩  신고   답글
왜그러냐니요... 논란의 요지가 있으니 그렇겠죠....
2년 전  11:39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요즘 학생들 교복이 정말 다 저렇던데요? 타겟이 학생들인만큼 저런 카피가 나오는건 무리가 아니라고 생각해요 모바일
2년 전  11:40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다는아니죠.. 그런 학생들이 많다해서 학생들의 상징인 교복을 성상품화시킨듯한 광고는 충분히 불쾌할만해요
2년 전  11:41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성상품화한듯한 느낌은 저는 못받았네요 스쿨룩스 관계자도 그런 의도는 없었다고 말하고 있구요.. 모바일
2년 전  11:42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핏을 살리는 교복! 짜잔! 뭐 이런 문구였어도 이렇게 과해보이지는 않았을텐데.. 모델들도 그렇고 굉장히 강조한 느낌......
2년 전  11:42 l 스크랩  신고   답글
22 그냥 핏살리는 교복이라고하면 훨씬 논란도 덜할텐데 이건 뭐 ㅋㅋㅋㅋ
2년 전  11:46 l 스크랩  신고   답답글
아사무라 켄고  등 뒤 여기
이게 그렇게 선정적인가... 더한것도 많이봐서그런지 별로 선정적이라고는 생각이안드네 모바일
2년 전  11:43 l 스크랩  신고   답글
엥 전혀모르겠는데.. 모바일
2년 전  11:46 l 스크랩  신고   답글
도대체 어떻게 봐야 저걸 저런식으로 보는걸까..
2년 전  11:50 l 스크랩  신고   답글
번호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공감되는 인터넷 띠거운 말투 원탑 684 마유 11.17 22:31 46512 2
현지화 120% 완료.jpg 517 형수님 저 흥분 11.17 13:28 67970 25
'슈퍼주니어' 강인, '여친 폭행' 신고로 새벽에 경찰 출동 소동 540 세오리 11.17 08:39 84990 8
스윙스 "옥타곤 키스남? 루머 아니고 진짜다. 클럽서 그렇게 많이 놀았다" 488 패딩조끼 11.17 10:59 88204 0
협찬하면 안되는 음료........jpg 403 형수님 저 흥분 11.17 11:48 72041 9
4856483천장 시선강탈 원우얌 겨론6:0790
4856482유재석 농락하는 노홍철 ㅋㅋㅋㅋㅋㅋㅋ.jpg 송희진6:06240
4856481편의점 단골의 쓰레기 몹시섹시6:05350
4856480[단독] 경찰청 '유대균·박수경' 불륜 찾으려 정액 채취 시도 임팩트FBI6:0480
4856479폐지줍는할머니 김밥 굿데이_희진6:03560
4856478[단독] 늘어난 女공무원, 야간숙직 '열외' 유지해야할까? JOSHUA956:0240
4856477혼자 버스타고 지인 만나러 가는 개 어니부깅6:00600
4856476[비디오머그] 청와대 '전화 외교' 비하인드.jpg .서로가 서로5:56420
4856475부안 여고생 수십명 성추행 의혹...재·졸업생 제보 잇달아 언행일치5:53540
4856474[정치] 1년여만에…원유철 수사 공식화 뭐야 너5:49240
4856473초밥집 호불호 메뉴.jpg 5꾸쭈꾸쭈5:417630
4856472전깃줄에 쌓인 눈치우는 다람쥐 3싯떼루네`ワ5:406050
4856471훈수두던 남편의 최후.jpg 유기현 (25)5:397670
4856470달샤벳 우희 움짤 훈둥이.5:351440
4856469강경화 경우의 수.jpg 사랑을먹고자5:332420
4856468내 기준 웃긴 신형사와 용의자의 우정 일기 2마카롱꿀떡5:293830
4856467우울증에 걸렸을때 약을 먹어야하는 이유 2조이야 이쁘5:279170
4856466223cm vs 166cm.jpg 2♡김태형♡5:258050
4856465사진으로 보는 17시즌 설현.jpg WANNERBLE5:234500
 처음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이슈·유머·정보 통합 게시판
최근 2분 사이의 인기글 l 안내
11/18 6:06 ~ 11/18 6:08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최근 2분 사이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1/18 6:06 ~ 11/18 6:08 기준
1위 ~ 10위
11위 ~ 20위
1위 ~ 10위
11위 ~ 20위
급인기 게시판 l 모든 게시판이 인기척도 하나 없네요
인스티즈 트렌드 l현재 트렌드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역삼동, 역삼빌딩)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신고 l 광고 l 모바일 l 앱 설치
© instiz Corporation
7공주 love song 리메이크하면 가장 잘 어울릴것 같은 아이돌은? l 8777표 참여
투표하기 l 투표 만들기 l 전체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