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댓글
전체방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 (국내)
슈비룹 ll조회 35977l 44
 출처
[일요신문] 평소 다양한 선행과 참교육 콘텐츠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100만 구독자를 확보한 유튜버 유정호 씨가 거액 사기 혐의에 휘말렸다. 빌려준 돈을 못 받았다는 피해자가 여럿이고, 그 액수는 약 100억 원에 달한다는 구체적인 증언들까지 나오고 있다. 

[단독] 선행의 아이콘? 100만 유튜버 유정호 100억대 사기 의혹 전말 | 인스티즈 

유정호 씨는 사기꾼을 응징하는 등 공익적 콘텐츠로 인기를 얻었다. 돈을 많이 빌려 간 사람이 사치를 부린다는 얘기를 들으면 그가 쫓아가 참교육 시켜주는 콘텐츠도 있었다. 유 씨는 유튜버로 활동하기 전 ‘웃긴대학’(웃대) 커뮤니티에서 선행과 봉사로 유명했고 유튜브로 옮겨와 명성이 더욱 커지며 100만 명 이상 구독자를 확보했다. 

 

유 씨는 유튜브나 커뮤니티 활동 외에도 화장품 사업으로 유명했다. 2014년부터 유 씨 어머니는 수제비누를 판매했다. 유 씨가 명성을 얻으면서 비누를 사서 인증 글을 올리면 베스트 글에 자주 선정됐다. 

유 씨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면서 수익 창출은 하지 않았다. 오히려 구독자들이 ‘제발 광고 좀 넣어달라’고 할 정도로 유튜브 수익을 외면했다. 

 

그의 깨끗한 이미지 덕분에 사람들은 ‘선행을 하는데 광고도 받지 않는다’면서 그가 판매하는 화장품을 사줬다. 화장품 사업은 번창했고 유 씨는 고급 수입차나 슈퍼카를 몰기도 했다. 일요신문이 만난 유정호 씨 지인들은 2020년 6월경까지는 큰 문제가 없었다고 했다. 

 

2020년 7월쯤 유 씨는 지인들에게 “급전이 필요한데 여윳돈이 있으면 좀 빌려달라”고 했다. 유 씨가 요구한 돈은 그 사람 형편에 맞는 정도였다. 박 아무개 씨에게는 3000만 원, 유 아무개 씨에게는 300만 원으로 시작했다. 유 씨는 급전이 필요한 이유로 “발주를 해야 하는데 돈이 부족하다”라거나 “자재를 사야 하는데 현금이 없다”라면서 며칠 만에 돌려주고 이자까지 쳐주겠다고 했다. 

 

유 씨가 제안한 이자는 단기간 돌려주는 것에 비하면 꽤 큰 액수였다. 며칠 만에 5~10% 이자를 주기도 하고 한 달 만에 15% 이자를 주기도 했다. 유 씨는 이렇게 빌리고 다시 이자를 갚으면서 액수를 조금씩 늘려갔다. 앞서 피해자 유 씨는 “유정호 씨는 100만 유튜버인 데다 커뮤니티나 유튜브에서 선행의 아이콘으로 유명했다. 그를 믿을 수밖에 없었다”라고 말했다. 

 

몇몇은 유 씨를 존경하는 마음에 이자를 안 받기도 했고, 일부는 이자를 받기 위해 돈을 빌려줬다. 한 유명 유튜버도 꽤 많은 이자를 받았다고 한다. 

 

[단독] 선행의 아이콘? 100만 유튜버 유정호 100억대 사기 의혹 전말 | 인스티즈 

지난 3월 유 씨는 B 엔터테인먼트에 합류한다는 영상을 올렸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충격을 준 얼마 뒤 갑작스럽게 이런 발표를 하자 구독자들은 동요했다. 논란은 있었지만 그럼에도 유 씨를 지지하는 목소리가 컸다. 유 씨가 오랫동안 선행을 베풀어 이미지가 너무 좋았기 때문이다. 

 

지인들 사이에서는 유 씨가 정신과 약 때문에 잠시 오해를 빚었을 뿐 착한 사람이라는 인식에는 변함이 없었다. 영상에서는 힘든 모습을 보였지만 유 씨는 지인들에게 돈을 빌리고 갚기를 반복하며 믿음을 쌓아가고 있었다. 

 

유 씨는 ‘급전이 필요하다’, ‘세금 문제로 계좌에 돈을 넣어야 한다’라면서 지속해서 주변인들에게 손을 벌렸고 일부를 갚은 뒤 다시 빌려 갔다. 앞서 박 씨는 유 씨에게 처음 3000만 원을 빌려줬지만, 그 금액이 증액돼 나중에는 1억 5000만 원까지 늘어났다. 

 

지난 4월 박 씨는 유 씨와 식사를 했다. 박 씨는 당시 식사 자리를 이렇게 회상했다. 

 

“처음 밥 먹으면서 얘기를 듣는데 ‘내가 아는 유정호가 맞나’, ‘그 선행의 아이콘이 맞나’ 하는 의심이 들었다. 허세와 돈 욕심으로 가득 찼고 부를 과시하기 바빴다. 자기가 무슨 차를 타는지, 비서를 어떻게 대하는지 등을 얘기하는데 탐욕이 느껴졌다. ‘급전이 자주 필요하다면서 유튜브 광고는 왜 안 넣느냐’고 물으니, ‘유튜브 광고비는 얼마 안 한다. 광고 안 하면 깨끗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고 그러면 사람들이 화장품을 사준다. 미스트 그거 다 물이다. 화장품 하나 팔면 마진이 얼마인 줄 아느냐’는 둥 돈 얘기만 실컷 했다.” 

 

4월 중순 B 엔터테인먼트가 유 씨 화장품 회사까지 인수하면서 구독자들은 어리둥절한 상황이 됐다. 2월 유 씨의 '자살 소동' 때 주문했던 회원들은 그때까지 화장품을 받지 못하고 있었다. 유 씨는 ‘재고가 쌓여서 힘들다’며 구매를 유도해 놓고는 ‘화장품 용기 생산에 차질이 있다’며 배송 일정을 차일피일 연기했다. 

 

 

유 씨는 5월 초 돈거래를 하던 지인들에게 가장 많은 돈을 빌린다. 5월 21일 돈을 빌려준 지인들에게 만기보다 빨리 갚기로 한 약속을 지킨다. 그러고 채 1시간이 지나지 않아 유 씨는 ‘사업자 계좌에서 돈을 잘못 빼 큰일이 났다’며 다시 돌려주면 만기 날 갚겠다고 해 지인들은 순순히 돌려준다. 하지만 만기 날짜가 지나도 돈을 갚지 않자 독촉하는 지인들에게 ‘국세청 관련한 문제가 있다’ ‘사업 파트너가 계좌에 돈을 묶어두길 원한다’ 등 각종 거짓말로 상환을 미루기 시작했다. 그러다 5월 28일 연락이 두절됐다. 

 

지인 박 씨는 유 씨가 갑작스럽게 연락이 끊기자 다급한 마음에 그의 어머니에게 연락했다. 유 씨 어머니는 ‘B 엔터에 얘기해봐라’라고 말한다. B 엔터에 찾아간 박 씨는 B 엔터 전 대표 A 씨를 만나게 된다. 박 씨가 “돈을 못 받았다”고 하자 A 씨는 “그게 무슨 소리냐. 얼마 전에 다 갚지 않았느냐”고 하면서 손을 떨었다. 박 씨는 “돈이 들어왔는데 곧바로 유 씨에게 연락이 와서 돈을 돌려줬다”고 했다. A 씨는 바닥에 털썩 주저앉았다. 

 

https://m.ilyo.co.kr/?ac=article_view&entry_id=404278
추천   44
← 빈공간을 더블탭 해보세요 →
 
1개월 전
지차우기
그 웹툰 생각나네요 착한건 돈이 된다
•••답글
1개월 전
hellohello
1개월 전
최한쏠
1개월 전
oie
1개월 전
설탕39스푼
이거 진짠가요… 저 분 되게 좋게 봣는데..
•••답글
영상보면 뭐가이상한거같고 그런느낌들어서 안봤었는데.....
•••답글
1개월 전
나니나
안보긴했지만 누군지는 알았는데 꼭 뿌린대로 거둬서 벌 받기를
•••답글
1개월 전
SAMSUNGLIONS  최강삼성라이온즈
옛날에 다른사이트에서 활동하셨을때 정말 좋게봤는데...원래 그런사람이였는지 갑자기 변한건지... 참 많은 생각을 하게되네요..
•••답글
1개월 전
oie
A 씨가 유 씨에게 최초 3억 원을 빌려주면서 작성한 차용증. 사진=A 씨 제공
알고 보니 유 씨와 A 씨 사이에는 3월부터 돈거래가 있었다. 3월 4일 새벽 유 씨는 페이스북에 ‘나에게 3억 원을 해줄 분이 있냐’고 글을 올렸다. 기부 플랫폼을 운영했던 A 씨는 유 씨가 광고 이미지에 딱 맞는 사람이어서 모델로 계약을 원하고 있었다. A 씨는 유 씨에게 3억 원을 빌려주기로 하고 차용증을 썼다. A 씨는 “내가 만든 기부 플랫폼은 유정호 씨를 보면서 만든 사이트였다. 유 씨는 내가 존경하는 인물이었기에 주변 돈 다 끌어서 3억 원을 만들어줬다”고 설명했다.유정호 씨와 A 씨의 카톡 대화 내용. 유 씨는 지인들 빚 갚으라고 A 씨가 준 15억 원을 도박으로 탕진했다. 사진=A 씨 제공
3월 이후 유 씨는 A 씨에게 거의 매일 수천만 원을 요구했다. A 씨는 ‘유 씨가 100만 유튜버이고 돈을 빌려 가면서 그가 보여준 화장품 사업 매출이 1년에 17억 원이어서 떼일 염려는 없겠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그 액수가 30억 원에 가까워지면서 부담스러워졌다. A 씨가 더 빌려주기 어려운 한도까지 왔을 때 유 씨는 “화장품 회사를 인수해 달라”고 호소했다. A 씨는 ‘연 매출이 17억 원인데 경영을 제대로 하면 매출을 더 늘릴 수 있지 않을까’ 싶어 채무를 변제해 주고 웃돈까지 얹어 화장품 회사를 인수했다.

그렇게 끝나는 줄 알았던 유 씨와의 돈 관계가 다시 얽히게 된다. 유 씨는 A 씨에게 “내가 개인적으로 빌린 채무가 있는데 이 돈 해결 안 하면 채무자들이 나를 고발하는 영상을 올린다고 한다. 그럼 내 이미지는 끝장”이라고 하소연했다. A 씨는 “그래도 유 씨를 살려야 사업이 유지된다고 생각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채무가 얼마냐는 말에 유 씨는 처음에는 9억 9000만 원이라고 했다가, 12억 원이라고 했다가 최종적으로 15억 원을 부른다.

A 씨는 자신의 모든 신용을 끌어다 유 씨의 채무를 해결해 줬다. 이 돈을 5월 21일 유 씨의 다른 지인들이 잠시 받게 된다. A 씨가 돈을 입금할 때 유 씨는 지인들에게 전화해 ‘사업자 계좌’ 등으로 돈을 다시 빼갔다. 알고 보니 유 씨는 이 돈을 도박 자금으로 탕진하고 있었다. 유 씨는 5월 29일 ‘투자 단톡방 사기에 당했다’고 글을 올렸지만, 그의 가족들에 따르면 도박으로 돈을 탕진했다.

결국 B 엔터 전 대표 A 씨는 껍데기뿐인 화장품 회사, 이미지가 훼손된 유튜브 채널 매입과 채무 변제를 포함해 약 50억 원의 빚이 생겼다. 유 씨 지인들은 5억 원, 3억 원, 1억 원, 소액으로는 650만 원 등의 돈을 빌려준 뒤 받지 못했다. 유 씨는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한 피해자는 “페이스북에 자신이 사기 피해자인 양 코스프레하면서 올려놓은 글을 보며 인간에 대한 혐오가 들었다. 그 때문에 선행한다는 인간들을 불신하게 됐다”며 눈물을 보였다.

A 씨는 “유 씨의 지속적인 사기행각에 또 사고 치겠다 싶어서 정신병원 입원을 가족들에게 권유했다. 면밀하게 살펴보니 유 씨는 입만 열면 거짓말이라 사기 혐의로 고소해 법의 판단을 받게 하고 싶다”고 말했다. 유 씨 가족들은 “유 씨는 6월 14일 정신병원을 퇴원했지만, 대화 나누기는 어렵다”고 전했다.

A 씨는 “이 사건으로 대표직에서 물러나는 불명예를 얻었지만, 피해자 입장에서 추가 피해를 막고 남은 회사 직원들의 미래를 위해 유정호의 실체를 낱낱이 알리겠다. 지금까지 알려진 건 빙산의 일각이다”라고 전했다

•••답글
1개월 전
파라
1개월 전
이건뭘까나
1개월 전
서유니잉
헐...비누랑 화장품 자주 샀었는데....................헐..
•••답글
1개월 전
날름  조용히 정국이 워더
와..........
•••답글
1개월 전
백장미  🥀
1개월 전
성현제님  과하다 성현제
허어... 이분 진짜 너무 좋게봤는데 ...비누도 심지어 몇 본 싰는데 ㅠㅠ
•••답글
1개월 전
zootopia.
1개월 전
123132452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이슈·소식 누가 가해자인지 의심스러운 배우 정만식 페북 상황.jpg434 consolation 14:47 130791 223
이슈·소식 충격적인 삼성 갤럭시 S21 시리즈 판매량 근황.jpg391 그래파이트 15:31 104287 43
이슈·소식 [단독] 양궁협회 "안산선수 메달 박탈 문의 전화 0통"423 Stedex 18:15 93264 51
유머·감동 하나 쯤은 신어봤을 법한, 5~10년 전 유행했던 스니커즈들316 빅뱅 사랑한 9:43 156885 22
유머·감동 급발진 블로거 근황299 눈나난나 11:10 161201 150
7009436 국제 갈등으로 번지는 중국의 노상배변.jpg 라이언챙 22:14 324 0
7009435 OTT의 큰 별, 강플릭스가 지다....1 보이프렌드 민 22:11 427 0
7009433 유명 연예인 잠자리 파트너가 쓴 연예인 후기1 djekxn 22:07 1304 0
7009432 ??? : 한반도에 핵 쏴주실 분 구함 조이야 이쁘 22:06 1003 0
7009431 KBS 자막 3단 변화 ㅋㅋㅋㅋㅋ 하니형 22:06 668 0
7009430 ??? : 형들 나 벌써 잊은건 아니지?!!!!!!! 더보이즈 김영 22:06 357 0
7009429 장미란 근황 사랑을먹고자 22:06 1330 0
7009428 귀화한 한국 탁구 전지희에 中"얼굴도 통째로 성형했냐” 따온 22:06 625 1
7009427 노부부가 CNN에 나오는 방법 빅뱅 사랑한 22:02 1228 0
7009426 동물 중에서 사과를 제일 잘하는 동물이 뭔지 아심?4 워너워너워너 21:59 1497 0
7009425 양학선.gif He 21:57 980 0
7009424 ??? :"뻐큐 꼬리안"1 21:57 2065 0
7009423 신재환 도마 2차시기.gif 패딩조끼 21:57 427 0
7009422 日 "韓 중계진, 의도적 경기 방해"... 알고 보니 일본인26 그래파이트 21:50 5261 1
7009421 안산 선수 비하한 안산 모교 교사 주장 네티즌16 린바라기 21:48 5389 8
7009420 pornhub 수익 보이프렌드 동 21:47 2216 0
7009419 웨스트햄 중미 루머 네가 꽃이 되었 21:46 252 0
7009418 최근 차은우.jpgif1 류준열 강다니 21:45 1860 1
7009417 엄마가 바보라서 미안해3 김용국 아내 21:43 1915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8/3 22:16 ~ 8/3 22:1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8/3 22:16 ~ 8/3 22:1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인티포털
청하 팩폭 사이다.jpg 3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맞는말대잔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