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 예약
호출 내역
추천 내역
신고
1주일 보지 않기
카카오톡 공유
주소 복사
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블루 아카이브ll조회 897l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여권의 잠재적 대권주자인 오세훈 서울시장과 유승민 전 의원이 20일 해외 직구 규제 논란을 둘러싸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상에서 설전을 벌였다. 설전은 오 시장이 정부의 규제 방안을 두둔하며 ‘여당 중진’의 정부 비판을 두고 “처신에 아쉬움을 남는다”고 하면서 시작됐다. 유 전 의원은 “뜬금없는 뒷북” “시대착오적 발상” 등 표현으로 오 시장에 반박했고, 오 시장은 유 전 의원을 겨냥한 듯 “여당 내 야당이 돼야지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돼야 한다”고 대응했다.


오 시장은 이날 SNS에 “(해외직구에서) 유해물질 범벅 어린이 용품이 넘쳐나고 500원 숄더백, 600원 목걸이가 나와 기업 고사가 현실이 된 상황에서 정부가 손놓고 있다면 그것이야말로 문제”라며 “홍수 땐 모래주머니라도 급하게 쌓는 게 오히려 상책”이라고 정부를 두둔했다. 그는 해외 직구에 대해 “시민 안전 위해성, 국내기업 고사 우려나는 두 가지 문제점이 있다”며 “이는 생존의 문제로 일부 불편을 감안해도 포기할 수 없는 가치”라고 적었다.

오 시장은 “함께 세심하게 명찰추호(明察秋毫) 해야 할 때에 마치 정부 정책 전체에 큰 문제가 있는 것처럼 지적하는 것은 여당 중진으로서의 처신에 아쉬움이 남는다”고 했다. 지난 주말 유 전 의원과 나경원 전 의원,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일제히 정부의 해외직구 정책을 비판한 것에 대한 반박성 대응으로 해석됐다. 이번 정부의 해외직구 규제책이 서울시의 안정성 조사 결과와 대책을 참고한 측면이 있어 서울시장으로서 정부 입장을 변호했다는 분석도 나왔다.

이에 대해 유 전 의원은 이 SNS에 “오 시장의 뜬금없는 뒷북에 한마디 한다”며 “오 시장의 입장은 사흘 만에 정부가 철회한 것은 잘못이고 소비자들은 피해를 감수하더라도 안전과 국내기업 보호를 위해 해외직구를 금지해야 한다는 말”이라고 반박했다. 그는 “국내기업 보호를 위해 소비자들이 계속 피해를 봐야 한다는 오 시장의 논리는 개발연대에나 듣던 시대착오적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유 전 의원은 오 시장이 ‘여당 중진’을 거론한 것을 두고 “저를 비판한 모양인데, 그런 생각이라면 사흘만에 철회한 정부와 대통령실을 향해 해외직구를 다시 금지하라고 똑바로 얘기해야 하는 것 아닌가. 그들을 향해 말할 배짱이 없나”라며 “정치적 동기로 반대를 위한 반대, 근거 없는 비판은 하지 말기 바란다”고 적었다.

오 시장은 이날 재차 SNS에 글을 올려 “이번 직구 논란에서는 소비자 선택권, 국민 안전, 자국 기업 보호라는 세 가지 가치가 충돌하고 있다”며 “세 가지 점을 균형 있게 고려하자는 취지로 제안한 것인데 유승민 전 의원은 저의 의도를 곡해한 듯해 아쉽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여당 내 야당이 돼야지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유 전 의원도 이날 밤 SNS에서 “오 시장이 본인의 의도를 제가 곡해했다고 주장한다. 오 시장의 주장은 KC 미인증 해외직구를 금지하자는 것이고 제 주장은 KC 인증만을 기준으로 해외직구를 금지해서는 안된다는 것”이라며 “무슨 곡해가 있다는 건가”라고 재반박했다. 유 전 의원 “애매하게 이커머스(온라인 상거래) 업체의 대변인처럼 말할 문제가 아니다. 글로벌 시대에 정말 뜬금없이 황당한 쇄국정책 아닌가”라며 “오 시장의 직구 금지 주장이 맞다면 제게 시비걸 게 아니라 발표 사흘 만에 철회한 정부와 대통령실을 비판하라”고 촉구했다. 유 전 의원은 오 시장을 향해 “무논리” “좀스러운 일”이라고 비판하기도 했다.
https://m.khan.co.kr/politics/assembly/article/202405201647001#c2b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유승민-오세훈 SNS 설전, 유 "대통령실에 말할 배짱은 없나” 오 "야당보다 더한 여당은 자제해야” | 인스티즈



추천


 
킹받아  KING
아무리 여당이라도 잘못된 정책엔 할 말 해야죠ㅋㅋ 그나마 국힘에서 쓸만한 게 유승민 아닌가
1개월 전
로그인 후 댓글을 달아보세요
 
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사람마다 다 갈린다는 "누가 여주인가?"270 똥카15:2236923 1
유머·감동 공짜로 초초초초초초초초호화 웨딩하기 vs 그냥 내 돈주고 하기265 꿍치따치14:3843560 8
이슈·소식 실시간 성범죄자로 몰리는중인 디시인 ㄷㄷㄷㄷㄷㄷ225 꾸라:)8:3482825 11
이슈·소식 박재범 온리팬스 오픈.JPG (후방주의)161 우우아아12:3961950 7
유머·감동 보라색 간장게장 먹고 장염걸림128 몹시섹시11:0659968 3
사람은 결핍이 하나쯤은 있어야 한다이 말 공감하는지 말하는 달글 옹뇸뇸뇸 20:50 1 0
트위터 ㅅㅅ연구소 218023_return 20:47 296 0
개혁신당 "채상병 특검법, 민주당 법안 대신 중재안 제안한다" 고양이기지개 20:46 259 0
신원 확인 난항 빈소 마련도 어려워…유족들 "이게 뭐냐" 오열 뇌잘린 20:46 233 0
mp3로 음악들을 때 종종 겪는 일 비비의주인 20:44 38 0
비건 식탁, 음식으로 기후행동 파헤치기 311328_return 20:44 405 0
읽씹 당했어도 너가 사과"해줘" 이슈왕 20:43 395 0
원빈 첫데뷔 등장씬 ♡김태형♡ 20:43 448 0
걸그룹 멤버가 명확하게 알려주는 하얼빈 추위 Side to Side 20:43 329 0
공정위 "하이브, 방시혁 친족 자료 누락·허위 제출 혐의” 판콜에이 20:42 546 0
의외의 황금밸런스 환조승연애 20:42 300 0
뉴 미디어 속 기후 행동 가나슈케이크 20:41 309 0
기후행동을 위한 패키지의 변신 친밀한이방인 20:39 389 0
솔직히 꽃밭인 친구들이 잘풀린다 생각하는 달글 태래래래 20:39 495 0
[월터의상상은현실이된다] 많은 이들이 명장면으로 꼽는 장면 🛹 태래래래 20:38 418 0
한복 입고 용산 갔다가 거동수상자 취급 받은 사람.twitter1 JOSHUA95 20:38 1660 0
[원피스] 버기가 순전히 자기 의도대로 이룬 업적 한 편의 너 20:33 514 0
구멍에 소금을 조금 뿌렸더니4 알라뷰석매튜 20:31 2257 0
원빈의 얼굴은 평범한 아시아 남자.jpg2 Sigmund 20:21 2167 0
방금 월드게이 3편 예고했다는 케이윌 ㄷㄷ12 어나더레벨이 20:19 3479 4
급상승 게시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