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출 예약
호출 내역
추천 내역
신고
1주일 보지 않기
카카오톡 공유
주소 복사
모바일 (밤모드 이용시)
댓글
사담톡 상황톡 공지사항 팬픽 만화 단편/조각 고르기
김남길 몬스타엑스 강동원 이준혁 엑소
재리랑콩콩 전체글ll조회 4902l 4
등장인물 이름 변경 적용
ㅇㅇㅇ 

유아인 

 

 

 

“닥쳐 넌 내가 하라는 대로 만 해 그 이상 아무것도 하지마” 

 

“...” 

 

“반항하지마 그럴수록 내가 더 애타잖아?“ 

 

 

 

비열한 웃음소리 질리고 질렸버렸다 나에게 그가 웃음이란 걸 이렇게 각인 시켜주었는 걸 알게되었을때 그 쓴 비참함이란 다신 곱씹고 싶지 않아 귀를 틀어막았다. 

 

 

 

“야 미친년아 귀 막지말고 쳐 들어” 

 

 

끝까지 내 귀를 틀어막고 반항했다.  

하지만 건장한 남자를 쉽게 이길 수 없듯 그의 스냅이 실린 뺨내려침에 나는 떨어져 나갔다.  

다시 일어나길 수십 번 지쳐 쓰러질 때쯤 그가 날 범한다. 

 

 

 

“그래 니가 어디까지 더 발악할 힘이 남았는지 한번 보자.” 

[배우/빙의글] 악마의 탈 | 인스티즈 

 

 

그의 큰 뿌리가 나에게 깊숙히 들어오곤 다시 속삭인다. 

 

 

“다시 한번 그딴 짓 해봐 그땐 가만 안놔둔다.” 

 

 

그가 쾌감이 오르내릴때 아무 저항도 못하는 그 비참함때문에 그를 한번 슥 쳐다보곤 눈물이 흘러내린다. 몰려오는 비참함과 함께, 깊은 잠에 빠져들었다. 

 

 

“시발 존나 우는 모습도 이쁘냐 넌“ 

 

 

날이 밝고 그가 출근한다.  

묶여있는 나는 그가 올때까지 아무것도 못한다  

그가 가고 큰 방엔 공허함만이 넘쳤다. 

외롭기보단 아까웠다 내가 숨 쉬고 있는 시간이.. 그러다 잠시 가만히 창문을 보았다. 

푸른 색 식물들이 엉키고 엉켜 더는 밖을 내다 볼 수 조차 없었다.  

내 자신이 너무 한심해서 눈물이 났다. 

그러기를 몇시간 쓴 눈물을 삼키며 거울앞에 섰다. 

 

“성이름 너 참 야위었다.. 하.. 앞으로 몇년 더 버틸 수 있을까?” 

 

“내가 살아있는한 넌 못 죽어 아니 너 죽어서도 내 옆에 놔 둘거야” 

[배우/빙의글] 악마의 탈 | 인스티즈 

 

등골이 서늘했다. 그가 내 뒤에 곧바로 서 같은 거울을 응시했고 놀란 나는 일어 서 있을 힘 조차 없어 털썩 주저 앉고야 말았다. 

 

 

“너란 인간 지긋지긋하고 역겨워“ 

 

“...” 

 

“개새끼” 

 

“그래 실컷 욕해 집떠나가랴 소리질러 봐. 이 주위엔 너랑 나 밖에 없거든” 

 

“제발 살려줘 제발 이렇게 애원하잖아.” 

 

손이 발이 되도록 빌고 빌었다. 하지만 무심히 쳐다 보곤 웃음을 보이면서 입을 뗀다. 

 

 

“그렇겐 못하지 내가 이득되는게 없잖아. 

너 그렇게 보내고 나면 나랑 놀 사람이 없잖아 널 가지고 노는 게 얼마나 재밌는데 넌 모를 걸?“ 

 

“그 이쁜 입술에서 어떻게 그런 말이 나와.. 넌 정말 악질이다.” 

 

“그딴 소리 집어 치우고 넌 그냥 나한테 복종해 넌 내 개야 반항도 한번 못하는 그런 개라고 알겠어?” 

 

추켜뜨는 눈에 무서워 대신 눈을 감았다. 

이젠 눈물도 메말랐다 이런 사람 어떻게 해야할까 거부해도 거부를 할 수 없는 그를  

받아 들일때도 됬다 하지만 괴로운 건 매번 그렇다. 

차라리 죽는 게 나을 걸 하는 생각이 가슴 깊이 자리잡지만 뜻 대로 되게 나둘리 없다. 

 

“왜 그래 우리 #이름아” 

 

나의 머리칼을 쓸어내리며 나를 응시한다. 

하지만 나는 이 조차 무서워 시선을 회피했다. 

 

“내가 왜 이러는지 궁금하지? 다 널 사랑해서 그래” 

 

진심과 간절함이 느껴지지도 않았다. 

 

[배우/빙의글] 악마의 탈 | 인스티즈 

 

 

그는 담배에 불을 피워 연기를 내 쪽으로 내뿜는다. 

기침이 셀수 없이 나왔다. 

콜록을 연거푸 하면서 그를 쳐다봤다. 

그는 역시 비열한 웃음만을 지으면서 나에게 매번 같은 말을 속삭인다. 

[배우/빙의글] 악마의 탈 | 인스티즈 

 

 

“넌 날 복종해 아님 알지? 저항하거나 반항할 수록 니 손해야.” 

 

오늘도 그의 품에서 벗어나질 못했다. 

 

 

 

 

------------------------------------------- 

작가의 말이라 하는 가요. 하하.. 이 글이 ㅅㅅㄹ ㅍ×× 실패작입니당... 야해선지 필력이딸려서 인지 안받아 주더군요? 필력이 안좋은 것같아 안받아 준거라 생각 하네요..  

처음이라 많이 새롭고 신기해요. 처음엔 웃긴 글을 쓰고 싶었는데 손이 안따라 주네요? 이놈의 똥손! #*#(@ 

 

여튼 좋게 봐주시고 앞으로 다음 화가 나올지 안나올지는 반응을 보고... 연재를 하도록 하겠습니당!
설정된 작가 이미지가 없습니다

이런 글은 어떠세요?

 
비회원174.87
분위기ㅠㅠㅠㅠ존재뮤ㅠㅠ
8년 전
재리랑콩콩
헐... 새벽에 삘받아서 그냥 한번 써본 글인딩.. 감사해용..
8년 전
비회원도 댓글을 달 수 있어요 (You can write a comment)
작품을 읽은 후 댓글을 꼭 남겨주세요, 작가에게 큰 힘이 됩니다!
 
분류
  1 / 3   키보드
필명날짜
      
      
      
      
      
강동원 보보경심 려 02 1 02.27 01:26
강동원 보보경심 려 01 1 02.24 00:43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633 1억 02.12 03:01
[이진욱] 호랑이 부장남은 나의 타격_0916 1억 02.08 23:19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817 1억 01.28 23:06
[배우/이진욱] 연애 바이블 [02 예고]8 워커홀릭 01.23 23:54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713 1억 01.23 00:43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615 1억 01.20 23:23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513 1억 01.19 23:26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517 1억 01.14 23:37
이재욱 [이재욱] 1년 전 너에게서 전화가 걸려왔다_0010 1억 01.14 02:52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415 1억 01.12 02:00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420 1억 01.10 22:24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314 1억 01.07 23:00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218 1억 01.04 01:01
윤도운 [데이식스/윤도운] Happy New Year3 01.01 23:59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 ss2_0120 1억 01.01 22:17
준혁 씨 번외 있자나31 1억 12.31 22:07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나의 타격_0319 1억 12.29 23:13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213 1억 12.27 22:46
[이진욱] 호랑이 부장님은 나의 타격_0118 1억 12.27 00:53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_end22 1억 12.25 01:21
이진욱 마지막 투표쓰11 1억 12.24 23:02
[배우/이진욱] 연애 바이블 [01]11 워커홀릭 12.24 01:07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_1617 1억 12.23 02:39
이준혁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21 1억 12.20 02:18
이준혁 [이준혁] 내게 비밀 남친이 있다_1427 1억 12.19 01:40
전체 인기글 l 안내
4/25 12:42 ~ 4/25 12:4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단편/조각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