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229l 0
 
11일 전
익인1
11일 전
익인1
크고 생각해보니까 행복하게 컸구나 싶은거지 그 당시엔 잘 몰랐어
•••답글
익인2
익인1
머야 왜 우리둘다 익인1 이라고뜸?
•••
익인1
헐 진심 머야?
•••
익인1
익인1
아뭔데ㅠㅠㅜㅠㅠ왜이래
•••
익인1
뭐야 신기한데 무서워 뭐야!!!!!
•••
익인1
1에게
남들 눈에는 안보이나 왜이러는겨
•••
익인1
1에게
그러게 오류인가? 당황스럽네ㅋㅋㅋ
•••
익인1
1에게
자아분열같음ㅠㅠㅋㅋㅋㅋㅋㅋ
•••
익인1
1에게
진짜 이게 무슨 아수라백작도 아니고ㅋㅋㅋㅋㅋㅋ
•••
익인12
1에게
ㅋㅋㅋㅋㅋㅋㅋㅋ내눈에도 둘 다 1로 보인다!
•••
익인7
11일 전
익인3
부잣집까진 아니지만 하고 싶은 거 있을 때 아낌없이 지원받는 건 좋아 당연한 줄 알고 살았는데 조금씩 실감중이야
•••답글
11일 전
익인4
어렸을 땐 맨날 비싼 옷 사주고 친구들이 맨날 부자라 그러고 좋았어 사고 싶은 거 비싸도 다 사줬어서... 근데 지금 보면 그만큼 아빠는 힘들었을 것 같아
•••답글
11일 전
익인5
부잣집까진 아니고 그냥 중산층 느낌인데
유학 가도싶은 곳 가고 그랬거든
진짜 감사하더라

•••답글
익인5
그 완전 부자는 아니라 북미는 엄두 못냈는데 ㅋㅋㅋ 살다보니 그것도차도 감사하더라고 유학에 1억을 썼어... 거진
근데 취업 후 다시 또 유학갈예정..

•••
익인8
어디루갔어?? 글구 몇년동안 1년을 쓴거야?? 유학예정인데 궁금해서!
•••
익인5
약2년동안 1억 ! 일본으로 갔어 ㅎㅎ
•••
익인5
대학은 국립인데 내가 좀 사치해써
•••
익인5
그리고 옷은 비싼거 안입어서 명품이나 그런건 잘 모르겠는데 ㅋㅋㅋ
우선 건물이 몇채라 집사는거 타인이랑 공감 못해 ㅋㅋㅋㅋ 내가 내 돈으로 집 안사도 돼서 걱정거리가 줄어들어서 행복해

•••
익인5
근데 우리집 원래 엄청 가난했어
할아버지 할머니는 증조할아버지가 여자때문에 재산탕진해서 아예 돈 없고
외할머니는 재혼해서 아예 나몰라라. 내가 엄청 어릴때 군단위 시골에서 원룸생활했음 ㅋㅋㅋㅋㅋㅋ그 고시원알지? 고시원에서 엄빠랑 나랑 동생이랑 넷이 쪼로륵 누워서 방한칸에서 생활했음ㅋㅋ

•••
익인5
돈 진짜 모으는 거랑 주식이랑 부동산 중요하더라.
돈 헤프게 쓰거나 주식안하거나 부동산 안했으면 정말•᷄⌓•᷅
지금 서울 집 몇채 내이름으로 되어있는 현재랑 군단위고시원 방한칸에서 누워서 생활할때랑 비교해보면 엄청난것같타

•••
11일 전
익인6
요즘 느끼는데 참 복받았구나 싶어
•••답글
11일 전
익인9
가난한거랑 부유한거랑 둘다 겪어봤는데 진짜
내가 커서 사회생활해보고 하니까 진짜 감사하더라 사랑많이받고 자란걸 새삼느낌.. 가난했을때도 나 기죽지말라고 가족들이 나 하고싶은거 시켜줄라고 엄청 노력했던거도 다크니까 알겠더라 갑자기 울컥하네ㅠㅠ

•••답글
11일 전
익인10
어릴땐 몰랐는데 대학교 오고 졸업하고 하니까 대부분이 학자금 대출 받았더라고. 난 학자금대출 하나도 없이 학교다녔거든.. 참 감사하고 행복햇움
•••답글
11일 전
익인11
우리 아빠는 그냥 대기업 회사원인데도 내가 사회인 나이가 되니까 엄청난 울타리에서 컸다는 걸 느꼈어 내가 돈 벌어서 내 한 몸 건사하는 것도 버거워
•••답글
11일 전
익인11
우리아빠는 그냥 대기업 회사원인데도 내가 사회인 나이가 되니까 엄청난 울타리에서 컸다는걸 느꼈어 내가 돈 벌어서 내 한 몸 건사하는것도 버거워
•••답글
11일 전
익인13
아빠가 돈 잘벌때는 행복했징. 근데 지금도 행복하긴해
•••답글
11일 전
익인14
내가 평범한 건 줄 알았어 고3 때 어리고 철 없었어서 엄카로 한달 300 긁고 다니면서 용돈 부족하다고 징징거리고,, 지금 생각해보니까 개어이없어 지 능력으로 한달 300 벌어보지도 않았으면서
•••답글
11일 전
익인15
난 중학생때까지도 다 우리집처럼 하고싶은거 하고 사고싶은거 사면서 사는 줄 알았어
•••답글
11일 전
익인16
어릴땐 몰랐는데 나까지 삼형제가 매달 천만원씩 썼었다는데...아빠 사업하셔서 가능했던듯...난 지금은 경제적 독립해서 보니 울 아빠 대단한거 같아
•••답글
11일 전
익인17
첨엔 가난했고 내가 초중 무렵에 아빠 시업이 잘 돼서 갑자기 좋은 집으로 이사가고 백화점 vip되고 해외여행에 매주 외식하고 그런 적 있었는데 그때 너무 당연한게 생각한 걸 후회해ㅎ.. 지금은 좀 힘들어서 그때 생각 많이 남
•••답글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집에 공유기 한번도 안끄고 켜두는 집있오?437 2:07 34499 7
와 남친 인스타에 여사친이 "키갈각"이라고 댓 달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553 1:15 24951 17
이성 사랑방 와 소개팅남이랑 티키타카 역대급으로 잘 돼 ㅋㅋㅋㅋㅋㅋ379 05.15 20:02 57592 70
나는 사실 infp가 무서움...312 2:14 13736 13
푸드 위메프 심심하다고 함부로가지 마셈128 05.15 18:57 35802 19
43204540 이성 사랑방 남자한테 말 걸었을때 12:49 1 0
43204539 모르는거 공부하는게 무서워서 공부하기싫은거면 12:49 1 0
43204538 익들아 청내공 집 소득도 봐? 12:49 1 0
43204537 이성 사랑방 손잡는게 좋아 팔짱끼는게 좋아? 12:49 1 0
43204536 어린이집 교사치기 하면서 12:49 1 0
43204535 메이플 하는익들아 ~ 12:49 1 0
43204534 우리집 근처 남고 깡 겁나 쎄 12:49 1 0
43204533 인스타그램에 제안드릴거 있다면서 연락오는거 이런거 해두 돼?? 12:49 1 0
43204532 양배추즙 생각보다 먹을만하네... 12:48 6 0
43204531 아 요즘 결혼하는 사람들 보면 너무 예뻐서 나도 결혼하고 싶다 12:48 12 0
43204530 약속 시간 늦는 거 진짜1 12:48 6 0
43204529 요거프레소 알바중이다 12:48 8 0
43204527 나 어릴 때 우리집 이웃들 다 레전드였음 ㅋㅋㅋㅋㅋ1 12:48 14 0
43204526 초등학생들 스티커도장 다 모으면 선물 주는 거 하는데1 12:48 9 0
43204525 다재다능이랑 비슷한 다른 말 있나..?3 12:48 14 0
43204524 집안에서 우리 가족만 평범하게 살아서 뭔가 짜증나..1 12:48 23 0
43204523 직장인들아 여름에 이런 자켓 입어???5 12:47 32 0
43204522 🍨치팅때 이중에 무ㅓ먹을까...?🍨3 12:47 20 0
43204521 아빠랑 사이 좋다는 글 보면 신기함6 12:47 2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5/16 12:46 ~ 5/16 12:4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5/16 12:46 ~ 5/16 12:48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