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댓글
l조회 1661l 1
그냥 기성세대들은 젊은이들이 왜 우울증에 걸리고

취업 연애 결혼 등등 관련해서 힘들어하는지 이해를 못하는 느낌이더라..ㅎㅎ
 
1개월 전
익인1
시대가 다르니 이해를 못 하는게 당연… 나도 우울증인데 울 엄마아빠 나보고 맨날 너는 모든게 힘들지? 이럼 ㅋㅋㅋㅋㅋ 그냥 나도 그러려니~해
•••답글
익인5
ㅇㄱㄹㅇ ㅋㅋㅋㅋㅋ 저러면서 엄청 한심해함
우울증때문에 병원 상담 받고 싶다했더니
지금당장 옷 홀딱 벗고 뛰쳐나가면 정신병원에 집어쳐넣어주겠다고 웃으면서 말함

•••
익인1
…? 윌리오바데스 우울증을 뭘로 생각하시는지요… 이건 대화로도 안 될 것 같다 힘내 익인아
•••
익인7
ㄹㅇㄹㅇㄹㅇ울엄마가 너만 힘드니? 시전
•••
익인1
와우 그 멘트 들으면 진짜 팍식….
•••
익인6
우리 엄마도 나는 너 힘든거 모른다~ 너는 나 힘든거 아냐~ 너만힘든거 아니다~ 다 참고사는데 왜이렇게 징징대냐. 이래서 대화를 포기
•••
익인8
헐 완전 우리엄만 줄 넌 다 싫고 다 불만이고 다 힘들지? 이라심
•••
익인25
울엄빠도 첨에 그랬는데.. 죽을거라고 진심으로 난리치니까 생각 바뀌신덧같더라
•••
 
1개월 전
익인2
이해 못하는 사람 많더라..... 답답 너무답답
•••답글
1개월 전
익인3
ㅇㅇ그래서 부모님이 나 병원 보내달라해도 무시하고 안보내줌 어릴땤ㅋㅋㅋㅋㅋㅋ그래서 방치 1n년째임 이젠 무감각해져서 고쳐야겠단 생가ㄱ도 안들으
•••답글
1개월 전
익인4
ㅁㅈ이해 못하더라 답답하긴 한데 그냥 시대도 다르고 막 드라마틱한 사건이 있지 않은 이상 뭐 미래 취업 연애 이런 고민들을 그 사람들은 이미 지나와서 별거 아닌 걸로 고민하는것처럼 보이는구나~하고 넘김 그게 맘 편해서
•••답글
1개월 전
익인6
나는 다 우울증이래 소리들음ㅋㅋ..
•••답글
익인6
앗 필터링되는구나 멍멍이나음매나
•••
1개월 전
익인9
이해 못하는 사람들은 끝까지 이해 못하고 걍 이해 안하려고 하더라,,
무슨 말을 해도 너만 힘든거 아냐 다 힘들어~ 이러고ㅜㅜ
내 힘듦은 그냥 가볍게 생각하더라

•••답글
글쓴이
맞아..ㅠㅋㅋㅋ
•••
1개월 전
익인10
절대 이해못해 울 부모님도 뭐가 그렇게 힘드냐고 함 돈벌어서 기껏 대학 졸업도 시켜주고 직장만 구해서 들어가면 되는데 뭐가힘드냐고함
•••답글
글쓴이
ㅜㅜㄹㅇ
•••
1개월 전
익인11
우리 부모님도 니가 성격이 이상해서 그런거라고 고치라고 하는 말 듣고 그 이후로 부모님한테 그런 얘기 잘 안해ㅠㅠ..
•••답글
1개월 전
익인12
그런 어른이 되지 말아야지..
•••답글
1개월 전
익인13
이거 ㄹㅇ 그냥 이해를 바라지 않는 게 나을 듯ㅇㅇ 난 엄빠 세대 절대 ㅇㅣ해 못해 나같으면 벌써 이혼함ㅇㅇ ㄹㅇ 이해 모태....
•••답글
1개월 전
익인14
맞아
니가? 뭘 하는게 있다고? 이런 반응이라 말 안해 ㅎㅎ

•••답글
1개월 전
익인15
솔직히 부모님들은 본인인생에서 산전수전 다 겪고 우리 키운건데... 젊을때 힘든거는 힘든게 아니라 생각할 수도 있고 본인들도 지나와서 무뎌진걸 수도 있고... 걍 서운하거나 우울할 겨를이 없었던 세대인건 맞는 것 같아.. 그냥 한 경우이지만 우리 할머니는 젊을 때 온갖 무시박으며 고생이란 고생은 다 하고 연세 드셔서 자식도 다 크고 할 일 다 끝내시고... 의무가 없을 때 우울증 판정받고 앓아누우심.. 어디에 초점을 두느냐에 따라 다른 것 같애..
•••답글
익인34
1개월 전
익인16
근데 어른들도 분명 엄청 힘든 일이 있았는데 그 당시에는 이게 병원 가야되는 일인지 못배워서 그럼 ㅜㅜ 그냥 참고 살았더니 지나갔다 니도 참을 수 있다 이렇게 생각하시는듯 아무래도 정신과에 대한 인식이 변한거니까
•••답글
1개월 전
익인17
초반에 아빠가 우울증 병원 3개월 다녀보고 어쩌고 했는데 5년동안 2번이나 재발함^^
•••답글
1개월 전
익인18
어르신들은 우울증 같은 문제를 약물로 치료받아야할 병리적 증상이라는걸 납득 못하시고, 오로지 정신력으로 버텨내고 꿋꿋이 참아내서 이겨내야 하는게 옳다고 생각하시는 부분이 있는것 같아
•••답글
익인20
ㅇㅈ나보고 정신력 문제라 그럼 버티려면 버틸수 있다고
•••
익인23
맞음 우울증으로 극단적 선택해서 생 달리한 사람들 보면서 저렇게 정신이 약해빠졌으니 저런 선택을 하지 누구는 안 힘든가 이런 식으로 생각하더라
•••
1개월 전
익인19
ㄹㅇ 시대가 달라 진짜 어른들이랑 그래서 공감 절대 못하실듯
•••답글
1개월 전
익인21
지들힘든거만 힘든거고 애들 힘든거는 땡깡인줄알음
•••답글
1개월 전
익인22
진짜...글고 다르면 틀리다고 생각함...
내 자존감은 부모님이 다 갉아먹어...

•••답글
1개월 전
익인24
와..댓글들 완전 우리 엄마.. 난 이때까지 내가 문제고 내 정신이 진짜 문제인 줄 알았는데 그냥 우울증 맞았던 거구나.. 몸도 점점 이상해지고 너무 힘들고 아프고 매일 울고 무기력하고 .. 엄마는 너만 힘드냐 남들 다 그렇다 하는 것도 없으면서 왜 힘드냐.. 대학 보내줬음 됐지 뭘 더 바라냐.. 맨날 이러는데..
•••답글
1개월 전
익인25
그분들은 애초에 선택지가 참고 이겨내고 살아가던 것뿐이어서 그런듯 그럼에도 대부분 가정꾸려 평범하게 살고계시고..
•••답글
익인27
222 부모님 세대보면 대부분 진짜 쉬지 않고 일해왔더라..
•••
익인30
3333 부모님들 입장도 이해가고 쓰니도 이해가..
•••
익인31
익인37
55 어느정도 이해 감...
•••
익인42
666 나도 이해는 감 진짜 싫지만ㅠ
•••
익인43
 
1개월 전
익인28
진짜 나 우울증이라고 친척어른들이 했던 말들 진짜 경악 그자체
•••답글
1개월 전
익인29
아빠한테 나 우울증이라했더니
우리딸 힘내 파이팅~~! 이럼 ㅋㅋㅋㅋㅋㅋㅋㅋㅌㅌ 웃음치료; 사실안웃겨..

•••답글
1개월 전
익인32
맞아 특히 엄마아빠 세대가 우울증에 대해 보는시각이 좀... 다르긴하더라.
너가 몸이안힘들어봐서 그런다 너가 세상살이 안해봐서 그런다 몸이 바쁘고 그러면 우울증걸릴 틈없다 핑계대지마라 등등...ㅜㅜ 그게아닌데요...

•••답글
1개월 전
익인33
근데 네가 그분들을 이해해 줄 필요는 없음 상처받은 건 맞잖아
•••답글
1개월 전
익인35
우리 엄마도 니 정도면 행복에 겨운건데 왜그러냐 더 힘든 사람들도 잘 산다 이럼. 다른 가족들이랑 비교하면서
•••답글
1개월 전
익인36
우리 윗세대가 다 참고 살고 그랬어서 이해 못하는 건 알겠지만 이제는 진짜 전체적으로 시각이 좀 바뀌어야 할 거 같아 특히나 가족들이랑 같이 살면 부모님 태도가 안 바뀌면 우울증 낫기 진짜 힘듦 나는 진지하게 내가 죽거나 시도라도 해봐야 그때 이해해주려나 생각 들더라
•••답글
1개월 전
익인38
난 오히려 반대일꺼라고 생각하는데 진짜 나만힘든게 아니라 사실은 부모님도 나만큼 힘드니까 그런말 하는거겠지
•••답글
익인38
서로 이해 못하는거면서 한쪽만 이해 못하는것처럼 그러네 알고보면 40-50대 우울증이 더 많은데
•••
1개월 전
익인39
윗세대들은 더 힘든데도 그걸 다 참고살았으니 그게 디폴트인거임
•••답글
1개월 전
익인40
그래서 엄마아빠한테 힘든거 말 안 함 말하기 싫음
•••답글
1개월 전
익인41
공부도 안하면서 먼 스트레스받냐고 쓸데없는 스트레스 받지말라면서 구롬.. 내인생 상팔자라는데 내인생 살아봤냐거ㅜ
•••답글
1개월 전
익인44
맞아 우리 엄빠도 내가 힘든게 뭐가 있냐고 그럼,,,,ㅎㅎㅎㅎㅎ
아주 어렸을때부터 그런 소리 듣고 커서 이제는 걍 혼자서 견디고 이겨내고 그러지
좋은일은 얘기하지만 속이 무너질때는 티한번 안내고 그렇게 사는중
근데 가장 가까운 사람 반응이 이러니까 그 누구에게도 표현하지 못하고
혼자 삭히고 살게되더라.

•••답글
1개월 전
익인42
울 아빠 진짜 꼰대거든 나보고 넌 뭐가 힘드냐 니가 진짜 힘든 걸 아냐 이런식으로 말하고...걍 진짜 꼰대인데 내 나이쯤에 서울에서 노숙했다는 말 듣고 왜 그러는 지 이해는 됐음.... 아직도 짜증나긴 함ㅠ
노숙하던 사람이 집사고 차사고 애 둘 제대로 키워서 노후대비까지 한 거 보면 대단하긴 한데....
솔직히 오히려 노숙하던 사람이 그렇게 될 수 있던 사회 자체가 난 부러워 물론 죽을만큼 힘들었겠지만ㅋㅋㅋㅋㅋ근데 이 말을 어른들이 들으면
넌 뭐가 힘드니?라고 듣는 우리만큼 충격이겠지....
세대차이에서 오는 어쩔 수 없는 갈등이라고 생각함ㅠㅠ

•••답글
1개월 전
익인45
진짜 완전 꼰대들..
•••답글
1개월 전
익인46
진짜 싫음 그래서
•••답글
1개월 전
익인47
엄마아빠세대는 먹고살기위해 사는 세대였고 우리세대는 오로지 먹고 살아야하는 이유뿐만 아니라 나의 꿈에대한 진로나 더 좋은 직장 아니면 나의 가치관 이런 더 넓은세상..?에서 더 많은걸 선택하며 사는 세대여서 진짜 이건 세대차이ㅠㅠ
•••답글
1개월 전
익인48
우리세대가 부모님세대에 비해서 풍족하고 환경이 더 좋은건 맞지.. 고생 많이 하신 분들이라 그런 소리 해도 뭐라 하기도 그래 ..
•••답글
1개월 전
익인49
나도 엄마한테 비웃음 당함 자기가 더 우울하다고
•••답글
 

한국이 아니시네요
이런 메뉴는 어떠세요?
익명여행 l 익외거주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다들 어떤 학과야? (희망하는거라도)501 08.04 18:15 12878 2
이성 사랑방/연애중 애인이 나보고 젖소같다했어303 08.04 21:50 46974 4
과체중 쓰니가 붙는 옷 위주로 입는 이유… 40327 08.04 19:24 14892 7
독서실에서 공부안하는거 민폐임??251 08.04 18:47 8865 4
야구 ㅋㅋㄱㅋㄱㅋ감독ㅋㅋㅋ투교안한이유ㅋㅋㅋㅋ92 08.04 23:35 12475 2
44628342 다들 등 땀 어떻게 해결해..? 10:37 1 0
44628341 반주 짤렸다 ㅎㅎ 10:37 1 0
44628340 지금 반팔티 사기엔 좀 늦었나?? 10:37 1 0
44628339 인스타 스토리 반만 넘겨서 몰래보는거 안되는 계정도 있구나 10:37 2 0
44628338 아씨 윗집 공사 소리 개스트레스받네 10:37 2 0
44628337 덴탈마스크 중에 냄새안나는거 추천좀ㅜㅜ 10:37 1 0
44628336 나 ㄹㅇ 마른 비만 중에 킹왕짱일걸 168/57인데 체지방 10:36 9 0
44628335 올림픽 핸드볼 감독 나만 별로였던게 아니었구나 10:36 8 0
44628333 익들 머리 말릴 때 찬바람으로 말려?2 10:36 11 0
44628332 우리 어느 피씨방다녀온사람 검사받으라고 문자옴 10:36 12 0
44628331 연말정산 잘 아는 익있엉?? 10:36 4 0
44628330 하는일이 아닌데 시키면 어떻게해? 10:36 2 0
44628329 알레르기있는데 약먹고 강아지키우는거 미친짓?1 10:36 11 0
44628328 일본 국민들 방역수칙 잘 안지켜? 10:35 10 0
44628327 와 클라이밍 리드 진짜 잘한다 10:35 8 0
44628326 혈액순환 잘 안되는데 백신 맞아도 될까??1 10:35 10 0
44628325 이성 사랑방/기타 오늘 생일인데1 10:35 12 0
44628324 인스타 연락처 연동 안했는데 ..... ㅋㅋㅋ 10:35 10 0
44628323 근데 방역수칙 안지키는 사람들이 방역수칙 지키는거 넷사세라고 몰아가는거 너무 심한듯...3 10:35 17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8/5 10:34 ~ 8/5 10:3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익명잡담 잡담의 인기글 l 안내
8/5 10:34 ~ 8/5 10:3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해외팬이라 아이비클럽의 존재를 몰라서 발생한 해프닝으로 판명....누..
친구들아 미안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