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가 닫혀있습니다 l 열기
모바일
인기글
댓글
베데스다 ll조회 165682l 192
 출처
이 글을 스크랩한 회원이 많습니다!
나도 스크랩하기 l 카톡 공유하기
 
   
12

공감합니다ㅠ
1개월 전
공감해요...
1개월 전
진짜 공감돼요... 이런 분위기를 어떻게 바꿀수 있을지 대한민국 걱정돼요
1개월 전
비교문화 평균이나 보통에 못미치거나 딱 그정도이면 남과 비교하거나 당하면서 불행해져요
1개월 전
일산  Come to ma city
맞는말...
1개월 전
김경란  지니어스1 준우승자
앞으로 50년 동안은 절대 안 바뀔 듯..ㅋㅋ
1개월 전
공감합니다😥
1개월 전
메이플 호영  천방지축 도사 호영
공감합니다
1개월 전
너무 공감하는 글이에요 개인의 감정을 3자가 개입한다는건 아이러니하지만, 지금 분위기는 사회가 나서야 할 것 같아요 걱정됩니다
1개월 전
구구절절 다 공감 ㅠㅠ
1개월 전
다들 화이팅합시다
1개월 전
공감돼요.. ! 문득 한 이십년뒤에 이 글을 보면 어떨까 생각이 드네요 그땐 좀 나아졌을까요..
1개월 전
구구절절 다 맞는 말...
1개월 전
정말 정말 공감합니다….
1개월 전
비교로 인한 열패감이 사회를 피곤하게 한다는 말에는 동의하지만, 결혼/출산으로 글을 끝맺어서 논점이 아쉽네요. 글 작성자분이 남성이라면(계속 신장 언급을 해서 추측한 것) 남자 기준에서는 하고싶은데 못하는 걸 수도 있겠지만, 제 주변 여자분들은 결혼이라는 제도/출산/육아 자체가 싫어서 안 한다는 사람들 뿐이라서요.
1개월 전
엥 철학의 부재가 논점 아닌가요? 왜 작성자분을 결혼 못하는 사람이 투정한다는 식으로...
1개월 전
철학의 부재라는 말이 한국 사회를 제일 잘 표현한 말 같아요 대한민국 교육부터가 인문학을 하대했으니 당연한 결과죠... 다양한 공부와 활동을 접할 수 있게 해야 하는데 오로지 대학에 필요한 공부를 강요 받았으니까요
1개월 전
맞는 듯
1개월 전
공감하게 되는 글이네요
1개월 전
누가 쓰신 글이지 정말 많이 퍼졌으면함
1개월 전
정말 철학 부재에 숨막힐 정도로 짜여진 인생 계획대로 살기+외모 등 기준에 부합하지 않으면 가차없이 남을 비하하는게 큰 탓이라고 봐요... 너무 피곤한 인생을 살게 만듦
1개월 전
제일 큰 원인은 제생각엔 자원이 부족해서 사람이 자원이 된 것이 큰 것 같아요.. 그러니까 서로 상품처럼 등급매기고 비교하고..
1개월 전
와 이렇게 공감되고 맞말하는 글 오랜만이에요
1개월 전
공감해요 ㅠ
1개월 전
본문 전부 다 받아요. 객관적으로 우리나라는 살기 좋은 나라 최상위권이라고 생각합니다. 경쟁심이 문제죠 남들보다 잘 해야한다.. 이런.. 그리고 그게 안되면 비난하는 주변까지도요
1개월 전
제 트  똑또키바라
음 공감이여 그래서 꼭 상위에 안들어도 된다고 스스로 다독이는 중
실제로도 나를 행복하게 하는게 뭔지 찾고.. 목표를 스스로 이루려고 노력하면 나름대로 잘살고있다고 볼수있지 않나 싶어서요

29일 전
공감가긴해요. 어릴 때부터 교육이 빈말로라도이웃에게 친절하고 따뜻하고 좋은 사람이 되고 사회에 이로운 사람이 되기보단 제밥그릇 눈치껏 잘 챙기고 금전적으로 최대 이익을 챙길 줄 아는 게 미덕이라고 어른들이 떠드는 것도 크죠. 한국인들은 자기만의 철학이 생기게끔 생각할 여유를 주지 않는 교육환경과 사회에 살고 있죠. 그러니 성인이 되어 선택권이 생기면 다수의 보편적 선택이 진리라고 믿고 따르는 경향이 생기는 것 같아요. 이런 교육 수준과 사회분위기면 정치 수준도 낮아지면 더 낮아지겠죠. 하긴 대선에 지가 뽑은 후보를 몇달도 되지 않아 선택을 철회하고 싶다고 하는 사람도 많고 뽑은 후보가 내세운 공약이 자신에게 이로운지 해로운지도 따져보지 않고 뽑는데 뭐…이미 낮을 대로 낮긴 하네요.
28일 전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혼에 대한 얘기는 공감이 안 가는 게 모든 비혼자들이 결혼의지가 있음에도 못 가는 게 아니며 못 간 자들조차도 상대 이성에게 같은 세속적 가치를 들이대지는 않나 생각해봐야죠. 남성과 여성이 결혼에서의 우선가치가 다른 건 수많은 조사에서 말했으니 그걸 기본으로 치면 자신의 경제적 여건을 사회의 평균을 기준으로 이해해주지 않는 여성에게 남성은 그럼 유한 기준을 들이대나요? 가부장적 가정 생활 방식을 그대로 따라가줄 말랑한 성격과 젊은 나이와 외모를 따지고 와중에 옵션으로 맞벌이가 되는 안정적인 직업인지 보는등 남성도 세속적으로 따질것 다 따지고 대단한 철학적 가치로 상대를 고르진 않는단 말이죠. 누구잘못이다가 아니라 철학의 부재에 대한 피해는 일방향으로 흐르지 않는단 거에요. 그리고 여성의 입장에서 결혼의 경우는 조건이 되도 여성이 자발적으로 비혼의 길을 선택하는 경우도 많고 그 사유가 꼭 남성에게 엄격한 기준을 대서 그에 부합하지 않기 때문이 아니에요. 남성의 경우도 마찬가지겠죠. 조건이 되어도 자유를 추구하겠단 개인의 철학이 있으면 ‘안’ 할 수 있는거죠. 못 하는 게 아니라…
28일 전
햇살담은미소  20190522 체리블렛 컴백
하루하루 감사하며 살고 싶어요ㅜㅜ
28일 전
맞는 말인거 같아요. 얼마나 잘사냐의 기준이 다른 사람들의 높은 지위 명예 재산 등등.... 인게 저조차도 느껴져요. 내 삶자체로 행복하다고 느끼지 못하고 그 삶을 위해서 모든걸 포기하고 죽기보다 하기 힘든 무언가를 위해 노력하다가 막상 원하는걸 이뤘을때의 현타..... 그냥 지금도 행복하다고 느낄 여유가 없어요.
21일 전
임웅재  내꺼야ㅠㅠ결혼하자♡
슬프네요ㅠ
21일 전
콜린 완댜  오직 너밖에 모르는 그런 나야
속상하네요 ㅠㅠ
20일 전
슬프네요..
17일 전
국가 철학이 없어서 표류한다는 표현은 처음 들어보는데 마음이 찡하고 울리네요 우리가 가야하는 길은 어딘지....
16일 전
공감 ㅠ
16일 전
맞는 말인데 바뀌기 쉽지 않죠 인적자원으로 먹고사는 나라인데
보름 전
12
    
 
카테고리
  3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레드벨벳 숙소와 에스파 숙소 중 본인과 더 잘 맞는 곳은?270 세븐틴 원 + 8:54 55381 14
이슈·소식 현재 난리난 북한 상황.jpg ㄷㄷ380 triumph 08.19 23:43 151501
유머·감동 퍼컬 진단쌤 말 뒤지게 안듣는 샤이니 키.........jpg419 임팩트FBI 1:52 89392
이슈·소식 "아빠가 미쳤다”…브래드 피트, 기내서 졸리 머리채 잡고 맥주 부어191 cherryblossom 08.19 21:26 129231 44
유머·감동 판교 밸리자이 건설 근로자분들 근황156 션국이네 메르 08.19 22:09 75867 26
요즘 티비 볼 거 없다는 사람들 특징.jpg5 흰둥아 13:45 858 2
편해보이는 웰시코기 임팩트FBI 13:39 605 0
스트리머 쵸단 실물 느낌.gif1 풀썬이동혁 13:23 2007 1
삼국지에서 유비와 조조 둘다 연기해본 배우. jpg 성우야♡ 13:22 808 0
스포) 참된 ceo 프리저 근황 풀썬이동혁 13:15 1582 0
어제자 블랙핑크 지수 .gif3 안아주쎄이요 13:07 3067 2
15k를 15m으로 착각한 기자5 안아주쎄이요 13:06 5961 2
35살 여자의 결혼 푸념.JPG3 토끼두마링 13:05 3020 0
[유퀴즈] 조승우가 몇 달 전으로 돌아 가서 하고 싶은 말.jpgif2 참섭 13:05 3813 0
점점 복잡해지는 마블 페이즈61 ♡김태형♡ 13:05 1664 0
피해야하는 애니 프사 .jpg17 션국이네 메르 13:05 4281 1
귀귀 여가부 팩폭 .jpg 캐리와 장난감 13:05 1751 0
뭔가 익숙한 장소...jpg Tony Stark 13:04 1360 0
동시 차선변경 사고2 임팩트FBI 13:03 1857 0
샤오미 폴더블폰.gif1 950107 13:03 1488 0
편의점 참지마요1 Vitro 13:02 1743 0
배에서 본 갈매기 무리1 306869_return 13:01 976 0
다이소우산 위엄24 sweetly 12:58 8296 6
세기말 풋사과 보습학원 서지수 등장씬 댓글(ㅅㅍㅈㅇ) Wannable(워너 12:56 2038 1
전체 인기글 l 안내
8/20 13:52 ~ 8/20 13:5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8/20 13:52 ~ 8/20 13:5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사업자정보확인 l 권리 침해 l 광고/제휴 l 채용 l 모바일
(주)인스티즈 l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