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유머·감동 이슈·소식 정보·기타 뮤직 (국내)
아야나미 ll조회 830l 0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선조실록 6권, 선조 5년 9월 28일 신해 2번째기사 1572년 명 융경(隆慶) 6년
젊은 사내들이 귀를 뚫고 귀고리 하는 풍조를 금하도록 하다


비망기(備忘記)로 정원에 전교하였다.

"신체(身體)와 발부(髮膚)는 부모에게 물려 받는 것이니 감히 훼상(毁傷)하지 않는 것이 효(孝)의 시초라고 하였다. 우리 나라의 크고 작은 사내 아이들이 귀를 뚫고 귀고리를 달아 중국 사람에게 조소(嘲笑)를 받으니 부끄러운 일이다. 이후로는 오랑캐의 풍속을 일체 고치도록 중외(中外)에 효유(曉諭)하라. 서울은 이달을 기한으로 하되 혹 꺼리어 따르지 않는 자는 헌부가 엄하게 벌을 주도록 할 것으로 승전(承傳)을 받들라."





응... 역시 선조... 조상들+자기 백성들더러 오랑캐라 패드립 시전
그와 동시에 오래된 전통인 귀고리 착용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그랬더니 이런 게 등장함.

귀'걸'이





신체발부수지부모라고? 그럼 빵꾸만 안 내면 되는거네??
라며 귓바퀴에 거는 식으로 만들어서 차고 다님ㅋㅋㅋㅋㅋㅋ

여자들은 아니야. 다른 기록 보면 귀고리 찬 할머니가 나와. 남자들만 당한 거





선조실록 93권, 선조 30년 10월 4일 신유 6번째기사 1597년 명 만력(萬曆) 25년
접반사 이덕형이 경리 양호를 만나 나눈 이야기를 종사관을 시켜 보고하다


(중략)

이어 소 안찰(蕭按察)의 편지 6∼7장을 내 보이는데 모두 심유경(沈惟敬)을 구호하는 일이었습니다. 그 중의 하나에는 ‘근래에 분분하게 다투면서 모두들 「참급(斬級)은 조선 사람을 죽여 거짓으로 왜적인 양 꾸민 것이다. 」 하는데 공을 살피고 군대를 다스리는 사람이 어떻게 맨손으로 왜적을 죽일 수 있겠으며, 조선 사람은 적을 바라보기만 하고서도 달아나는데 어떻게 벨 수 있겠느냐.’ 하였습니다. 경리가 그 편지를 가리키며 말하기를 ‘지난날에 왜적의 머리를 조사할 때 밖에서 말하기를 ‘이것은 가짜 왜적이 아닌가.’ 하였다. 이에 신이 대답하기를 ‘가짜 왜적이라면 좌우(左右)의 귀를 살펴보아 귀걸이 구멍을 뚫었던 흔적이 있으면 알 수 있다. 들은 바에 의하면 이 왜적의 머리는 모두 진짜 왜적이니 어찌 그럴 리가 있겠는가.’ 하니, 경리가 말하기를 ‘이것이 모두 다 심유경이 기만하는 말인데 소야(蕭爺)가 다만 심유경을 보호할 줄만 알고 큰일을 무너뜨리는 것은 생각하지 않은 것이다. 그러나 이것이 무슨 큰일이겠는가.’ 하고, 또 그 속에서 편지를 한 통 내보였는데 이는 바로 소 안찰이 마 총병(麻總兵)에게 극심한 원망을 한 것으로서 겉면에 쓰기를 ‘마 총병을 끊는 편지이다…….’ 하였습니다. 경리가 웃으면서 신에게 이르기를 ‘죄를 지은 심유경 한 사람을 보호하기 위해 가볍게 진수(鎭守)를 버리는 것이다.’고 말하고, 또 이봉양(李逢陽)에게 말하기를 ‘말들이 이와 같이 많으니 사체가 난처하다.’고 하자, 봉양이 말하기를 ‘전날의 참획에 관한 일은 노야께서 은밀하게 살폈다면 이러한 말들이 헛소문인 줄을 알 수 있었을 것이다.’ 하였습니다.
(후략)



금지되고 한참 후인 선조 30년 기록이야.



가짜 왜적이라면 좌우(左右)의 귀를 살펴보아 귀걸이 구멍을 뚫었던 흔적이 있으면 알 수 있다.





ㅇㅇ...귀 안 뚫으면 왜구, 귀 뚫었으면 조선인.

왜놈들도, 조선 조정도 이렇게 구분함.


임진왜란 때 왜구들은 처음엔 죽인 수 인증용으로 머리를 베어갔는데, 머리는 커서 차고 다니기 불편하다고 나중엔 귀를, 귀는 두 개니까 코를 베어갔는데
이 때 귀고리 구멍으로 조선인인지 아닌지 판별했음.

저렇게 모아간 귀랑 코, 머리를 소금에 절여 묻은 게 도요토미히데요시 신사 앞에 조그맣게 있는 귀무덤...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의외로 남자들이 많이 하고 다녔던 것 | 인스티즈

* 비회원 참여 가능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닉네임날짜조회
유머·감동 넷플릭스 나홀로 '독주'…무릎 꿇은 토종 OTT422 아야나미 01.22 10:38 77515 2
정보·기타 아이유 스타일링 따라하는 중국인..340 누눈나난 01.22 16:44 71256 7
유머·감동 뉴욕 vs 서울 길거리 성희롱 비교실험.jpg442 남준선배 01.22 15:06 72679 26
유머·감동 '한국 최고 부자' 이재용 교도소 독실 근황.jpg351 햅뿌 01.22 10:53 87791 8
이슈·소식 전소미, 33만원 루이비통 마스크 쓰고 등장..명품 좋아하네227 우지 01.22 18:39 68972 7
6907902 PUBG 올드팬들에게 반가운 얼굴 김낑깡 1:39 1 0
6907901 처음 한화 갔을때 많이 실망한 정근우.jpg 왤케 이뻐 조 1:39 1 0
6907900 강민경 술버릇 천러러러 1:32 260 0
6907899 자동차가 힘딸려서 언덕에서 밀릴때 꿀팁 Jeddd 1:27 509 0
6907898 KBS 관리자피셜 "정도전 스트리밍은 어렵다" 윤세원 1:26 297 0
6907897 대자연의 원칙을 깨버린.. 다큐멘터리제작진~ ㄷH학수학능력 1:20 449 0
6907896 우리말 겨루기 프로그램 빈칸 채우기 레전드1 김밍굴 1:18 852 0
6907895 못찾는 사람들 눈엔 아무리 봐도 안보이는 동그라미3 더보이즈 김영 1:18 365 0
6907894 수지닮은 여자와 소개팅한다던 친구 이진기(30) 1:16 414 0
6907893 29살 말투가 왜이래? next 1:14 452 0
6907892 흔한 취침용 아이템.jpg 널 사랑해 영 1:14 491 0
6907891 투머치 형님의 명언은 딱 4글자 밖에 안됨2 ''' 1:14 243 0
6907890 군대 간 아들에게 도네받은 정소림 캐스터 왤케 이뻐 조 1:13 200 0
6907889 비대면여친1 ♡김태형♡ 1:09 512 0
6907888 조별과제 역할 줬더니 우는 조원 세상에 잘생긴 1:09 386 0
6907887 가슴 뭉클해지는 유재석의 어린시절 이야기.jpg2 우물밖 여고 1:07 1087 0
6907886 T1 아마추어 고전파 '이상혁' 영입 Tony Stark 1:05 342 0
6907885 (직장에서 일 할 때 쓰는 말 중에 ㅅㅅ 하면서도 쓰는 말은 무엇인가요?2 봄처녀제오시 1:05 2565 0
6907884 월 150 백수 VS 월 400 직장인3 왤케 이뻐 조 1:02 608 1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전체 인기글 l 안내
1/23 1:37 ~ 1/23 1:39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인티포털의 인기글 l 안내
1/23 1:32 ~ 1/23 1:34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등록 정보 확인) l 대표 : 김준혁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FAX : 050-7530-7181)
© instiz Corpo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