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l조회 34l 0
나는 이제 대학을 졸업하고 기간제 교사로 일하게 되었어 근데 대학교에 다니는 동안 방학마다 알바를 하고 근로장학도 하고 관공서알바도 했어 근데 내가 지금 모은 돈은 없어

왜냐하면 알바로 번 돈으로 대학교 생활을 하고 근로 장학으로 번 돈으로 기숙사비 내고 엄마가 100만원 중에 90만원을 달라고 해서 줬어 마찬가지로 관공서 알바로 번 돈도 150만원중에 130만원을 줬어

그릭고 4학년 때에는 엄마가 내 명의로 대출을 해달라고 해서 1000만원 대출을 해줬고 몇 달 있고 500만원을 더 대출해달라고 해서 울고 욕을 먹으면서 더 해줬어

그래서 신용등급은 바닥을 치고 나는 어떻게 해야할지 전혀 모르겠어

대출도 있고 알바로 번 돈을 다 엄마한테 주고 나니까 내가 하고 싶은 거라든지 갖고 싶은 건 꿈도 못 꿨는데 이제 졸업하고 돈을 번다는 생각에 갖고 싶었던 것을 많이 생각하게 되었고 꿈에 가득차 있었는데 지금 너무 우울해

우울한 이유는 내가 돈을 벌어서 가져본적도 없고 받은 돈에서 10~20만원 정도만 내가 갖고 또다시 엄마가 달라고 할까봐 또다시 똑같은 생활이 반복될까봐 너무 슬퍼

근데 또 나는 엄마가 내 돈을 가져가는걸 어쩔수 없다고 생각해 대학 내내 적지만 계속해서 용돈을 받았고 날 키워줬던 걸 생각하면서 어쩌면 당연한걸지도 몰라 라는 생각으로 살고 있어 그러면서도 우울하고 너무 슬프고 앞길이 너무 막막해서 누군가가 내 얘기를 들어주고 내가 어떻게 해야하는 건지 듣고 싶어서 글을 써
 
익인1
글 쓰면서도 느낀 점이 있으실 거예요.
남들보다 더 힘들었구나. 많은 노력을 했는데 남는 게 없어서 더 허탈하고 이게 뭐지 싶을 거예요. 그 심정을 제가 다 알리는 없겠지만, 우울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그 어떤 사람도 글 쓰신 분 입장이라면 매우 힘들고, 힘들 거예요.
현실적으로 보면 짐작되시겠지만, 더 이상 월급을 부모님께 드리면 안 돼요. 자기 한 몸 건사하기에 바쁜 초년생인데 등에 짐을 얹고 가면 얼마 못가 고쿠라 질 거예요.
강제적이고, 의무적인 효도는 글 쓰신 분을 더욱 힘들게 만들 것이 자명해요ㅠㅠ 부모님께 사정을 말씀드리고 빚부터 갚아 나가야 해요. 욕을 먹더라도 그래야지, 그렇지 않으면 계속 우울하고 힘들어야 해요.
고생 진짜 많으셨어요. 지금까지 치열하게 살아오셨으니 앞으로는 숨 좀 쉬면서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오지랖이지 않을까 염려되지만 지금 이 시간에 걱정으로 글 쓰신 쓰니 분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답글
번호카테고리
  1 / 3   키보드
날짜조회
고민글 너넨 친언니가 4년전 짝사랑한 오빠만날수있어? 15 19:06 132 0
고민글 익들아 이거 자기한테 대입해서 왜그러는지좀 말해주라 23  1:08 343 0
고민글 우와 나 친구 없네...? 9  2:21 340 0
고민글 뺏어먹는다 훔는다랑 비슷한 나쁜?말 뭐 있을까 12 4:51 188 0
고민글 가방 무슨색 살지 골라주랑❤️ 6 9:43 159 0
35849090 고민글 우리 가족이랑 대화하다보면 내가 정신 이상자가 된 것 같아 19:53 11 0
35848453 고민글 너넨 친언니가 4년전 짝사랑한 오빠만날수있어? 15 19:06 131 0
35847066 고민글 친구가 너무 무심한 사람 있어...? 2 17:22 72 0
35846821 고민글 이 말실수 어떻게 생각해...? 14  17:04 69 0
35845314 고민글 연락 신경안쓰는 방법 없을까 15:10 19 0
35844242 고민글 엄마한테 욕 못하는 게 제일 짜증난다 1 13:41 37 0
35843894 고민글 우리 아빠 봐 13:09 33 0
35843493 고민글 가족들이랑 연 끊고 싶은데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야하지? 19 12:32 149 0
35842390 고민글 같이 일하는 직원이 마음에 안들어ㅠㅠ 1 10:20 54 0
35842167 고민글 가방 무슨색 살지 골라주랑❤️ 6 9:43 159 0
35841670 고민글 대학 동기 고민일인데 들어줄 익 있을까? 7:35 38 0
35841026 고민글 뺏어먹는다 훔는다랑 비슷한 나쁜?말 뭐 있을까 12 4:51 188 0
35840588 고민글 진짜 친하던 친구랑 관계가 애매해졌는데 6  3:51 161 0
35840483 고민글 동생이 말도 없이 집에 안 들어와.. 4 3:39 102 0
35840301 고민글 서울 강남역 근처 전새 대출 5 3:20 107 0
35839622 고민글 우와 나 친구 없네...? 9  2:21 340 0
35838994 고민글 채팅상담을 하고 싶은데 어디서 해야돼? 1:38 26 0
35838630 고민글 모르는데 아는 척 하는 심리 1:16 43 0
35838559 고민글 남자친구 차 천장에 립스틱 묻혔어ㅜㅜ 12 1:12 443 0
 처음   @@@
123456789101112다음
이용 규칙
   새 글 (W) 
글 번호로 찾아가기 l 페이지로 찾아가기
익명성 반드시 지키기, 글쓴이 추리/표출 금지
익명잡담의 모든 글에 악의적 캡쳐를 금합니다 (적발시 처벌)
최근 2분 사이의 전체 인기글 l 안내
4/5 19:54 ~ 4/5 19:56 기준
1 ~ 10위
11 ~ 20위
1 ~ 10위
11 ~ 20위
최근 2분 사이 익명잡담 고민글의 인기글 l 안내
1/1 8:58 ~ 1/1 9:00 기준
1 ~ 10위
급인기 게시판 l 익명예잡 방탄소년단 23
사업자등록번호 : 655-86-00876 l 통신판매업신고 : 2017-서울강남-03991 l 대표 : 김준혁
등록 정보 확인 l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94길 25-8, 3층 l TEL : 070-7720-0983

이메일 문의 l 개인정보취급방침 l 권리 침해 l 광고 l 채용 l 모바일
© instiz Corporation